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오랜만에 시음회를 갔읍니다..앱에서 작성

よっぱら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11.29 10:00:03
조회 2628 추천 14 댓글 44

안녕하십니까..진정한 사나이를 목표로 살아가는 고닉 욧파라이입니다..

사나이가 되기 위해서는 술을 즐기는 "호탕함"도 필요하지만 가장 중요한것은 사나이다운 "육체"이기에 요즈음 술을 멀리하고 운동을 하고 있었읍니다..

하지만 "육체"에만 몰두하는것은 정신적으로 사나이를 단련 할 수 없기에 오늘 정신적인 단련을 위해 풍류를 즐길 수 있는 시음회에 참여하였읍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a72ca1233cb0be5f42461982de187147487869402c12b3d8ba4a7ad

인트로가 길었읍니다.. 먼저 오늘 제가 즐길 풍류의 시작을 도와줄 아이들입니다.. 정말 아름답지요?

아트모어25(aultmore 25) 병에 담겨있는 위스키는 사실 피딕30입니다.. 병의 라벨에 속지 않고 진정한 자신을 발견해줄 주인을 기다리고 있는 것이라고 할 수 있겠지요..
배, 사과의 달콤함이 강렬하고 피트도 없어 입 안에서의 느낌이 부드럽고 부담도 없는 상큼함이 주류라 마시기 편했읍니다.. 하지만 술이 저를 속였다는것이 너무 괘씸하여 사진도 찍지 않고 리뷰도 적어두지 않았군요.
주인을 속이는 술... 여러분들도 조심하시길 바랍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a79ca113d9b58b6f46403510def22d72eb097cb40cc51f4917b6226eb883561ddeb8c8f0b39bef518

그 다음은 헤이즐번 13입니다.. 제가 오늘 사온 술이기도 하지요..
새콤하고 씁쓸한 우디함이 강한 올로로소 캐스크의 향이 잘 느껴졌읍니다.. 입 안에서는 가루약, 씁쓸함을 주류로 하는 올로로소셰리느낌, 딸기맛 물약 맛이 났지요..
하지만 이러한 씁쓸함도 즐기는것이 진정한 사나이 아닐까요?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a76c912329b0be0f46472bc5b8e7f32a304197ab7a5e8336891f4b405ed89acaa63a7901f7e06b688

세번째로는 밀워키클럽의 고양이 버번캐스크를 후숙성한 위슥기를 마셨읍니다..
향은 달큰한 캬라멜, 녹인설탕과 새콤한 과일의 느낌이 있어서 부담이 없었읍니다. 맛은 "새콤달콤상콤" 했다고 적어뒀군요.. 과연 무슨 뜻일까요?
후숙성을 한 탓에 복잡하다고 하시는데 잘 모르겠읍니다... 진정한 사나이가 되면 알 수 있겠지요?
참고로 피니시에 상큼달달한 느낌이 아주 훌륭했읍니다.. 바나나와 민트의 상큼함은 훌륭한 조화이지요..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f27994132c95ce7f46475fe0950a8ef1e5e825aa560ce94fb7a049dc658ec9d5fb4c3f2d3ae30cf77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ec20c81360cb08b6f4640db5f70cdae701a4c84ebe41c8596ec08b9c1a1bd97db9852ad0100387b694

4,5번째로 레드브레스트의 셰리와 포트를 시도해보았읍니다..

레드브레스트 셰리의 향에서는 캬라멜, 풍선껌, 씁쓸한 우디함이 강했읍니다.. 맛에서는 풍선껌, 건포도, 우디함, 솜사탕같은 가벼운 달달함이 있었읍니다..

레드브레스트 포토 - 향 : 우디함, 파인애플, 포트?
맛 : 향이랑 똑같은 느낌이 바로 이어짐 풍선껌같은 단맛+ 우디의 쓴맛이 잘 어우러져서 이어지는듯?
입니다..
셰리와는 다르게 귀찮아서 복붙한것이 아닌 제가 썼던 그 감정 그대로를 느끼실수 있는 현장이 될 수 있기에 비교해보시면 좋겠군요.
참고로 포트가 더 맛있읍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177cd143c9b0ab3f46499cd08d4bf30971b92e5fc8b40d8bbbda2bbafca5974ffd384cf1f64646459

한번도 못먹어봤지만 저에게 있어서 애증의 증류소인 보모어 입니다. 이유는 비밀입니다.
기대했던만큼 엄청나진 않았지만 상당히 대단한 맛이었읍니다.. 향기에서는 메론,키위, 사과같은 향과 피트에서 나오는 고소한 느낌도 있다가 입에 넣으면 향기 상큼한 메론, 키위, 배, 사과에서 점점 고소하고 새콤한 피티함으로 바뀌어가는 것이 아주 재미있었읍니다..
또한 비누맛이 무엇인지 느껴볼 수 있었읍니다..
비누맛은 캐스크를 잘 다루지 못해 나오는 것이라고 하지만 그러한 실수를 인정해주는 "관용" 덕에 보모어같은 대단한 증류소가 나온 것 아닐까요? 우리 모두 "관용"을 실천하도록 합시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ea23ca1434940ab2f464c9a9006203c01d8986d34ffa67ae399ecfa2621b70a5c649d616a6ee9a4bfc

고인 싱캐(포트) - 향 : 고인 특유의 우디함(씁쓸한느낌), 달달한 과일, 그리고 그걸 덮는 건포도향(아주 쌔다)
맛 : 진한 달달함, 상쾌함 상큼하고 달달한 과일, 비누같은 그런 느낌

톡쏘는 느낌도 있다고 하는군요..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b8739f1966955db1f464fa237b8f017ac6876ae6a91649bc382a6556c9dfc9618ff5e1233762bbfc79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ed9a736e1239a73512cd3af92cc791f8deab1a8d649d49e1e3b96ccef25c911619900b0f4645a17b5560aa48948192c9a13481c568ee87c416558056cbfc116465c557d1d

둘이 비교하며 먹었읍니다..

마르스 코마가타케 아메리칸 화이트오크(위) - 향 : 너티함, 바나나, 바닐라, 꽃같은 달콤함
맛 : 식물에서 나는 상쾌함, 달큰함, 그리고 강한 바닐라와 땅콩

마르스 코마가타케 버번퍼필(아래) - 향 : 바나나와 바닐라같은 달콤함, 그리고 꽃의 꿀향이 매우 강함, 너티함은 앞보다 적다
맛 : 꽃향, 가벼운 새콤함, 그리고 달큰하고 부드러운 가벼운 바나나

화이트오크는 진하고 버번퍼필은 가볍고 상쾌한 느낌이었읍니다..

다시 말씀드리지만 절대 귀찮아서 복붙한게 아닌 "제가 느낀 생생한 현장"을 전달해드리기 위해 복붙하게 된 것입니다..

저의 사나이다운 풍류는 잘 보셨는지요?

사실 뒤에도 여러 술이 있었지만 오랜만에 마시니 간이 저 사나이다움을 견디지 못하여 바이알로 가져오게 되었읍니다... 마실 술을 버리지 않고 대려온 점에서는 사나이답다고 할 수 있지요?

난잡한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저에게 약속된 술을 받지 못하신 분에게는 무언가 보여드리겠읍니다..




출처: 주류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4

고정닉 8

1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592 설문 ‘전화위복’ 중간 투입되어 극 빛낸 대체 배우는? 운영자 21/01/19 - -
239591 엔터 [해갤] 석개신보니 30대 부자의 삶 참 부럽네 [74] ㅇㅇ(121.181) 01.20 10778 143
239590 일반 [장갤] 천마튜브 표지떡밥때 ㄹㅇ 갤 존나 재밌었는데 ㅋㅋㅋ [6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7788 207
239589 일반 [군갤] 미국 고딩 총격사건 재판 근황 [90] 웬위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2006 75
239588 게임 [중갤] 일본게임 표절 사건 레전드 (feat. Hideo Kojima) [444] ㅇㅇ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9717 178
239587 일반 [문갤] 표절해서 상받은 손모씨 같이 근무한 공군장교가 썰 몇 개 풀게 [31] 8107(125.178) 01.20 5832 62
239586 엔터 [야갤] 지금 논란중인...모델집안 식사 jpg [60] _@/''ก(125.139) 01.20 13053 52
239585 일반 [야갤] 가난.. 레깅스 살돈이 없었던 누나.jpg [68] ㅇㅇ(118.235) 01.20 17851 126
239584 일반 [야갤] 의젖설에 극대노한 AV 누나... 젖 CT인증 [66] ㅇㅇ(106.101) 01.20 17699 157
239583 일반 [카연] 소꿉친구들끼리 으쌰으쌰 임신 [173] 응애복숭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840 588
239582 일반 [주갤] 피팅 모델 정유나 [63] 박정희(119.149) 01.20 15518 88
239581 일반 [야갤] 인스타 스시누나..jpg [109] ㅇㅇ(58.230) 01.20 20660 168
239580 일반 [야갤] 19) 악마를보았다...근황 jpg [49] _@/''ก(125.139) 01.20 19149 99
239579 일반 [스갤] 류제홍 사건 총정리..JPG [168] ㅇㅇ(37.120) 01.20 49869 880
239578 일반 [주갤] 천상계 모델 보고 릴렉스 [95] ㅇㅇ(119.70) 01.20 20103 107
239577 시사 [야갤] 광복회 고소 ..윤서인 역습 입갤 ㄹㅇ; ... JPG [650] 튤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50682 1078
239575 일반 [자갤] 한문철 국평오들 때문에 빡친거 개웃기노 [74] ㅇㅇ(122.38) 01.20 7126 96
239574 스포츠 [해갤] '맹구토버기'뒤에 새로 붙일만한거 찾았다 [53] 맹구버따(1.247) 01.20 7161 188
239573 엔터 [야갤] BJ쯔양 존예 보스 ㄷㄷㄷㄷ .JPG [941] 야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75129 1368
239572 엔터 [야갤] 이영애 학창시절 미모...오우야..JPG [567] ㅇㅇ(219.122) 01.20 65976 751
239571 일반 [야갤] 요즘 일본서 흑인들 근황 [77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67932 972
239570 일반 [자갤] 이런 ㅁㅊ놈이 운전대 잡는거구나... [135] 무지개보지센터(110.70) 01.20 12518 59
239569 스포츠 [해갤] [구토멸망]약물빨고 축구하는 그새끼에 대해 알아보자 [133] ㅇㅇ(180.64) 01.20 6658 234
239568 일반 [주갤] 나보다 기아 높은곳에서 산 놈 있냐 [84] 편돌2년차(106.101) 01.20 14470 122
239567 게임 [페갤] 모 게임사 면접봤던 썰.txt [141] 햏폭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0186 491
239566 FUN [개갤] 훌쩍훌쩍 자연인 [50] 맹치맹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8805 174
239565 엔터 [여갤] 에스파 카리나 움짤 [56] ㅇㅇ(223.38) 01.20 8170 59
239564 일반 [야갤] 바이든 오늘자 근황...JPG [622] 튤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80243 1875
239563 엔터 [여갤] 여돌판에 남덕들이 사라진 이유...jpg [124] ㅇㅇ(14.39) 01.20 13336 186
239562 일반 [비갤] 코린이들 경주마 고르는 팁 4가지 알려줌ㅇㅇ (요약있음) [35] ㅇㅇ(223.62) 01.20 8496 81
239561 엔터 [기갤] 오마이걸 완전체 화보 [10] ㅇㅇ(211.176) 01.20 4324 34
239559 일반 [야갤] 학창시절 악몽...요즘 급식 괴롭힘...JPG [740] ㅇㅇ(60.149) 01.20 44139 1075
239557 일반 [야갤] 여성bj 밥먹으러간 사이 뒷담한 종업원..jpg [1576] ㅇㅇ(121.143) 01.20 27728 186
239556 일반 [야갤] 충격.... av배우 쌩얼 대참사....jpg [91] ㅇㅇ(175.223) 01.20 18947 181
239555 일반 [치갤] 싱글벙글 배민 배달앱 사장님.....jpg [37] 다격다(116.123) 01.20 7484 72
239554 일반 [스갤] 하악이 메이드복 목줄 움짤 가져옴 [109] ㅇㅇ(61.82) 01.20 28715 210
239553 일반 [토갤] 균형잡기인생업젖 [70] 고불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0775 109
239552 일반 [피갤] 민선 누나 짤 좀 더 보자 [85] ㅇㅇ(1.224) 01.20 21396 99
239551 일반 [진갤] 25살 여자 버스기사 혜원양 [108] ♧이채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3761 168
239550 일반 [인갤] 쯔양 ..... 가격 논란 .....해명.....jpg [89] ㅇㅇ(211.36) 01.20 18061 164
239548 일반 [부갤] 현직 교사가 보는 강남vs비강남 차이.jpg [239] ㅇㅇ(110.70) 01.20 15246 130
239547 일반 [주갤] 초딩 vs 주갤럼 [145] ㅇㅇ(223.39) 01.20 18868 190
239546 일반 [갤갤] S21 안정화 패치 이후 벤치마크 및 발열 체크 결과 정리 [31] 연방사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6736 37
239545 일반 [스갤] 스붕이들 하악이와 함께 한 지난3일 요약.jpgif [171] ㅇㅇ(118.33) 01.20 34364 321
239544 일반 [야갤] 폭발하는 의자... 야붕이들도 확인해보자...jpg [98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8389 403
239543 일반 [야갤] 김어준 '방심위 소식' 및 '방역수칙 위반' 관련하여 [260] ㅇㅇ(113.154) 01.20 12670 208
239542 일반 [기갤] 올림픽 왕따 주행으로 욕먹었던 김보름.jpg [58] ㅇㅇ(59.4) 01.20 9142 149
239541 일반 [주갤] 삼전 90층 새끼들한테 위안 되는 짤 [30] 삼전원챔(220.95) 01.20 16212 113
239540 엔터 [여갤] 오늘은 ibi의 여왕, 네이처의 든든한 맏언니 퀵소희의 생일입니다 [20] ㅇㅇ(39.7) 01.20 4460 57
239538 일반 [야갤] 최근 핫한 군대만화....100% 공감 [1459] ㅇㅇ(59.11) 01.20 109544 1696
239536 FUN [야갤] 이재용 구속...삼성 직원들 반응...jpg [1676] 먁그리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97849 148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뉴스NEW

1/10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