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파프리카 치킨 스튜를 만들어 보자.recipe앱에서 작성

악어새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0.12.05 17:00:03
조회 4788 추천 38 댓글 33

악어새입니다.

오늘도 제대로 된 음식 없이 속버리며 술을 마실 주붕이들을 위해
손이 많이 가지 않는 간단한 레시피를 하나 준비해 봤습니다.

짧은 준비 시간과 조리시간, 적당히 긴 대기시간을 가진 파프리카 치킨 스튜입니다.

액티브 타임 30분, 패시브 타임 90분정도인 요리입니다.

바로 시작하겠습니다.

4인분 기준 레시피:
기본 재료:
닭벅지 4개 (껍질 있어도 되고, 없어도 되고)
올리브유
큰 양파 1개
마늘 한줌(8개 정도)
파프리카, 또는 고춧가루 3큰술.
알감자 500g
큰 으깨진 토마토 한캔(28oz)
치킨스탁 3컵 (대충 750mL)
서양무 주먹만큼 (작은거 한뭉탱이)
사워크림 반컵
레몬 1개
소금, 후추

부가재료:
당근 외 다른 야채 (셀러리 등)
매운 고추
하리사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39527d2b2f0ea883b84d76a7fe4c732ec92201a9b89230c22f824d1

일단 닭벅지에 소금을 팍팍 쳐줍니다.
앞으로도 치고 뒤집어서도 칩시다.
껍질이 있는 닭벅지가 더 맛있지만,
껍질있는 닭고기는 뼈도 붙어있어서 발라내는게 귀챊으니 그냥 없이 나오는것을 이용했습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dc1228ee6a1bedb3b84685b6d10b080330d65208ac87e081df2a704

두꺼운 냄비에 올리브유를 휘리릭 휘리릭 한 5번 해줍시다.
한 30mL정도 아닐까 싶습니다. 냄비의 바닥이 가려질 정도입니다.

중강불로 충분히 달군 뒤, 닭을 투척합시다.
만약 닭이 너무 크다면 두번 나눠서 하면 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1927183b7f7b78e3b84c0f07387b9aee8684da66ae7d5f5fb6bc7ff

껍질을 팬을 향하게 4분, 뒤집어서 4분 얇은 기름에 튀기듯이 굽습니다.
바닥에 들러붙는 갈색은 걱정하지 마십시오.
그게 맛있는 겁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19375d7e2a2b9d93b84031010919c6e0735357432af6b35b1bba5cc

닭이 갈색으로 바삭해지는 동안 야채를 손질합시다.
양파는 대충대충 썰어주고.
당근도 대충대충 썰어줍니다
셀러리가 있었으면 좋을텐데 아쉽게도 냉장고에 없었습니다.
마늘은 얇게 썰어줍시다. 마늘은 빠개도 괜찮습니다.
어짜피 익히면서 녹아내립니다.
고추는 좀 더 매콤한걸 원하는 분들이 사용하면 됩니다.
사진에는 안했지만 반갈죽 해줍시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595228fb1f0be8b3b84d841a35a8b8c6a47a5a79385a70e7d7b18bd

8분씩 구운 닭은 접시에 옮겨 잠시 보류해줍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29627d2e5a1bcde3b842fe02d4f4484b18caef7d964af6572a17948

냄비에 불을 그대로 유지한 채로 마늘을 제외한 야채를 투척합니다.

10분동안 열심히 볶아주세요.
열심히 볶다보면 양파가 투명해지고, 테두리가 갈색으로 점점 변합니다.
냄비 바닥에 눌러붙는건 걱정하지 마십시오. 완전 시꺼멓게 타지만 않는다면 저게 맛있는겁니다. 아주 진한 갈색이 이상적입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791268eb7f1ecd83bc4512918cb9563ab38036ced266fb3fcc4a4944499295c3b6055d7c86d438074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19726d5b5f0ba883b84cd597bd0648f91f504460e90f2c58eddced6

양파가 갈색이 되었다면,
마늘과 함께
파프리카를 두 테이블스푼 (큰숟가락 한 3번정도) 투척해줍니다.
전 파프리카와 카얀을 섞어 사용했습니다.
없으면 고춧가루라도 쓰십시오. 휘적휘적 2분.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2927ad2e0f5b8dc3bc4e2a9d844325d11501d704161fd47bbd766d5bbf089076498a2aa011ef850e916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19b77d2e7f6b7d93b84a359f2f60a7bcebd691ccad64f0a4772dbbe

2분이 경과했으면, 캔에서 딴 토마토를 투척해줍니다.
나무숟가락이나 집게로 토마토를 다 으깨주세요.
5분정도 비비적대다 보면 토마토가 약간 찐득해지는게 보일겁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5c17b84e6f6ed823b840d654618933850d94f5d2cc6f4cdbf8c906b

그럼 이제 치킨스탁을 붓고, 닭과 감자를 투여합니다.
치킨스탁은 넉넉하게 준비해도 좋습니다.
팩으로 파는건 한 1리터씩 팔겁니다.
포인트는 감자가 전부 거의다 잠기도록 부어야 합니다.
끓기 시작하면, 불을 중약으로 줄여줍니다.
이제 자글자글 하면 90분 기다리면 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6912784e6acbf8a3b84832043a1fbee0da06d108adef95371151be4

자글자글 자글자글. 가끔씩 저어줍시다.
한 15분 마다 와서 한번씩 휘휘 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0c525d2e2acbcdb3b8440742844a200ff9d7933154fee0aefde89de

90분 후의 모습입니다.
만약 물이 너무 빨리 사라진다 싶으면 불을 조금 줄여도 되고, 스탁을 조금 더 부어도 되고, 뚜껑을 덮어도 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6902186b0f5ef823b843bb8e6f5d507d54d356c96d8bf013762a9ce

스튜가 요리되는 동안 가니쉬를 준비합시다.
서양무를 만돌린이나 칼을 이용해 얇게 썰어준 뒤, 소금을 세꼬집 뿌려 비비적 해 줍시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d9b768fe5f6ed8b3bd384ef61ea86f5a5fb6f37984b6b454a76939f047fbf

사워크림 반컵에
레몬한개의 레몬즙을 붓고, 소금 한꼬집을 넣고 섞어줍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dc773d3e2a5ec8b3b8429780111da6443e849f2e95852d01616ce6b

약간 오목한 수프그릇 같은것에 서빙해줍시다.
스튜를 올리고, 무를 뿌려준 뒤, 중간에 사워크림 떨렁 올려줍시다.
파슬리라던가 부추같은 녹색 가니쉬도 괜찮겠지만, 없어서 안했습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593758ee0a5eade3b846fe3a7f0efd458c2d164ab696a0cb473585c


사이드 샐러드도 만들었습니다.
아루굴라, 말린 무화과, 갈라사과 샐러드입니다.
드레싱은 올리브유, 샴페인식초, 후추로 만들었습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7c72083e0adeb893b84f163f7f70fe64c6494a96258244b777c0d03


예전에 만들고 얼려뒀던 호박 비스켓도 있어서 구웠습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2c57584b1a7b7dc3b848620d67ed02d606eb65f1cde691680b3bbc3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6902787bca3bdd83bd3a9baa501804642c60151a5a86a9d121985cc2dfd57


다섯명이 옹기종기 모여 간단한 저녁식사 했습니다.

스무디 맥주도 많이 마셧습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3912185e1a7eddc3bc40e032eeeac225177ea2a500f28b38c85c3e5bbe016138daaa57b772b5595b9f8

Evil Twin의 Fructus Danica 8.
생각보다 잘뽑혔습니다.
클래식 스무디 베리위에 유자가 강렬합니다.
마셔볼 만 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e29b2580e5adef823bc4d787150e7887667646472a7d830c807e7ec39cf9d8b2aa3a5ac423d1c24130d5

450N의 슬러쉬멜러입니다.
좀 오래되서인가 과일이 많이 죽었습니다.
이블트윈의 마쉬멜로에 익숙해져서인지, 마쉬멜로가 약하게 느껴졌습니다.
그래도 이정도면 훌륭합니다.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29b748fe5f1e8833bc42f99d961362c6d206f37a13b07a15baff8e351ac7b779aa02dadc96f8b18dcae

450N French Toast Slushy XL
따자마자 메이플시럽 냄새가 미친듯이 풍겨나옵니다.
타르트하고 톡쏘는 딸기의 약간 향이 얘도 죽어있습니다.
치즈케이크때는 너무 충격이었는데, 얘는 그냥 노우즈에만 메이플이 더 강합니다. 약간 실망.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396228fe0f1bfd83bc46e58fc2aa3c8cd0c0596e9e74984338e3034941d0dc3329f13607d6ca4e89ebf

웨스트브룩 주스구스입니다.
암브로시아...라는데
귤맛 열대과일향 잘터지는 가벼운 맥주입니다. 무난.

viewimage.php?id=2cb1d329eddd34&no=24b0d769e1d32ca73fec84fa11d0283195228ddcef8f2e560a89fdd9a53be1232dc75b11a6da231255e344e549a7c023b77c1be8f155b7c67486b4a7bb8a3bc43f5b50837ae52738cf9c134cb771a3f5ea64bf7d50312821c5d104bfbf7e571c

브루잉 프로젴트 Peach Shove It.
황도맛입니다. 파이맛은 아닌듯.
시나몬만 조금 더 넣어줫어도 파이스러웠을텐데.

어쨌든 즐거운 저녁모임이었습니다.
요리는 역시 남들 먹이는 재미로 하는 것 같습니다.
술 역시 남들과 함께 마셔야 진짜 맛난 것 같습니다.

코로나라 어딜 돌아다니지 못하다 보니
이런 모임 가지기도 쉽지가 않은 것 같습니다
그나마 정말 매일매일 직장에서 보던 사람들이라도 모이니 다행입니다.
모두 건강하세요.


이만 설거지를 하러 가야 하겠습니다
9럼 20000~~~

- dc official App


출처: 주류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8

고정닉 12

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591 공지 디시콘 50개로 증대, 비추천 제어 기능, 자짤 30개로 증대 운영자 21/01/18 - -
239464 일반 [스갤] 쏘대장 유튜브 인생 최고 논란중인 사건.jpg [12] ㅇㅇ(118.235) 01.19 654 3
239462 일반 [스갤] 하악이 아침방송 움짤모음...........gif (세쿠시편) [6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2894 141
239461 일반 [기갤] 오늘자 배달음식 시킨 변호사 집안의 갑질 (용인 수지) [42] ㅇㅇ(175.223) 01.19 2817 79
239460 일반 [만갤] 요즘 대만 광고 ㄹ황.jpg [107] ㅇㅇ(39.7) 01.19 5305 67
239459 일반 [스갤] 미코 유저가 갤럭시를 메인카메라로 안쓰는 이유...eu [35] ㅇㅇ(169.57) 01.19 3235 31
239458 게임 [동갤] 동방은 잘 모르지만 만들어봤음 [31] Com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123 47
239457 일반 [야갤] 깜짝... "김치는 한국음식" 발언했다 퇴출당한 유튜버.gif [385] ㅇㅇ(110.70) 01.19 23086 822
239456 일반 [야갤] 大 폭설... 서울... 아파트... 근황... jpg [35] 폭설(14.42) 01.19 6791 59
239455 게임 [리갤] [LPL] 오늘 상남자 에이밍 요약.gif [71] LPL짤쟁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2333 349
239454 일반 [주갤] 마지막 념글자유이용권 쓰러왔습니다. [199] 96.8층 삼전 펜트하우스(211.32) 01.19 17412 316
239452 일반 [주갤] 저번에 글 쓴 삼전대주주입니다. [112] ㅇㅇ(117.111) 01.19 14897 158
239451 엔터 [기갤] 슬기 + 웬디 + 예리 인스타 Bad Boy 3억뷰 기념 [7] 7월7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941 13
239450 일반 [미갤] [미국배당주ETF] 기술(Tech) 섹터 투자 종목 총집합 [22] 미국배당줍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006 35
239449 일반 [미갤] 클라우드 스펙 대장 apxt에 대해 알아보자. [22] Nga장투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804 17
239448 엔터 [여갤] 웆스타 엑시 은서+남다원 인스타 뉴짤 [11] ㅇㅇ(39.7) 01.19 1868 29
239447 FUN [비갤] 비트코인 핫하다고 해서 샀는데 76% 됐다 [49] ㅇㄴㅁㄹ(183.98) 01.19 12720 105
239446 일반 [야갤] 윤서인 '83억' 소송 검토중......jpg [961] ㅇㅇ(210.217) 01.19 50007 1655
239444 엔터 [여갤] 에스파 공트 뉴짤 [11] ㅇㅇ(175.223) 01.19 2526 45
239443 시사 [야갤] 입양아 관련 문프의 해명... ㄷ ㄷ [609] 해으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61823 1436
239442 게임 [페갤] 페린이 능지상승할게 [22] 페린이(118.220) 01.19 12083 170
239441 일반 [바갤] 눈내린 산에서 커브타는 움짤 [47] Denv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622 17
239440 FUN [파갤] 오늘 헬스장 7장 요약.... real [19] ㅇㅇ(223.38) 01.19 8474 94
239439 일반 [주갤] 삼전 개좆됏다 빨리 내려라 개떡락시그널떳다 [36] ㅇㅇ(223.33) 01.19 12592 104
239438 엔터 [기갤] 들스타 슈화+공트 수진 [13] ㅇㅇ(175.223) 01.19 1465 18
239437 게임 [페갤] 배포 재화 정리중인데 현타온다. 동기부여 좀 [135] 별바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6503 429
239436 시사 [야갤] (사)대한아동학대방지 성명서 & 최재형 감사원장 과거 인터뷰 [185] ㅇㅇ(111.217) 01.19 28374 625
239435 일반 [야갤] gg 선언한 윤서인 현재상황..JPG [390] 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5907 1011
239434 엔터 [일갤] 주말에 서울 하나 생일카페 갔다 옴 [42] 월족천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272 25
239433 일반 [자갤] 일본 북 알프스사진.jpg ㅎㄷㄷㄷㄷㄷㄷㄷ [81] 포도(1.238) 01.19 7442 82
239432 게임 [돌갤] 돌붕이 블리자드 계정 해킹당했다.... [29] ㅇㅇ(49.170) 01.19 5106 91
239431 일반 [주갤] 10년전 주식시장에서 삼전에게 있었던 일 [82] 존버충(118.220) 01.19 13314 136
239430 엔터 [에갤] 블랙맘바 자켓비하인드 움짤 추가 [6] l윈터깅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257 26
239429 일반 [주갤] 주붕이 바사삭 뜬 거 맞냐? [25] 김글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673 15
239428 FUN [야갤] 남친이랑 여행 갔다 와서 싸운 여자.JPG [1540] 사혈전문가(112.72) 01.19 83668 1189
239427 FUN [개갤] 끄덕끄덕 롤하면서 욕안먹는법 [45] 르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7389 113
239426 스포츠 [해갤] ■ 아르투르놈감히메갓님을통수쳐?인스타테러간다딱대^^ [137] 메갓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8059 325
239425 게임 [원갤] 연주) 리월 전투 BGM 락버전으로 연주했습니다 [85] SEEuDO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5524 162
239424 일반 [그갤] 20일동안 인체 변화 꽤 뻐렁찬다(질문 받음) [18] 목각인형(211.201) 01.19 3426 47
239423 게임 [닌갤] [흑우대회] 아조씨도 끼워줘... [20] Planeswalk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746 48
239422 일반 [미갤] 미국 재난지원금이 입금된 시기에 어떤 주식을 사야할까? [37] QLD사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738 54
239421 일반 [바갤] 둥둥이씨도 박스깟다 (˘ω˘) [36] 둥둥이씨(˘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270 34
239420 FUN [자갤] 이재용의 적응력ㄷㄷㄷ [87] ㅇㅇ(116.43) 01.19 10038 220
239419 일반 [주갤] 주붕이 트레이더스 명절세트 구매 후기 (안산 신길점) [27] ㅇㅇ(119.70) 01.19 3577 23
239418 스포츠 [아갤] ???: 세레머니 잘하는 사람 10번 준다 춰봐라 [16] ㅇㅇㅇ(59.14) 01.19 2841 38
239417 FUN [여갤] 엳갤 이상 vs 현실 [36] 창피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851 153
239416 일반 [야갤] K 컵 누나.... ㅗㅜㅑ [124] ㅇㅇ(118.32) 01.19 15823 157
239415 일반 [스갤] 하악이 쌩얼일때 모습...........gif [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4142 152
239414 일반 [갤갤] 초스압) S21U VS N20U 심층 리뷰 [20] 르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997 43
239413 일반 [샤갤] [빵갤요리] 방 클 카 레 [100] 프로소닉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7835 85
239411 일반 [야갤] 68kg 누나.. 몸 자랑 ..jpg [200] ㅇㅇ(121.150) 01.18 38610 25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