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R3 연초 호쿠리쿠 여행기 마지막편(스압,데이터주의)앱에서 작성

75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1.23 14:21:01
조회 3435 추천 30 댓글 32

3편에서 이어집니다.

마지막날이 밝았습니다.
체크아웃하고 토야마역으로 갑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e7e5a4b7ab885f92638cd28b5cc1b778749c5855d8a4e11ef9e1fc6e11facc095a92dfc23e32364fa

가는길에 이렇게 눈치우는 삽들이....

넉까래까지 있었으면 군필자들 PTSD왔었을듯ㅋㅋ
(정작 본인은 남부지방에서 군생활해서 제설 1도안해봄^^)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70584e79b78ff92638f68e5cd090c38edb161d9c08c786aaba88e670b5784970ca2926548607f53d

토야마역을 관통하는 노면전차...ㄷㄷ
이게 행선지가 여러개여서 나름 자주옵니다.

물론 자주 오는건 제가 안타는거....
제가 탈거는 역시 기다려서 탑니다 ㅋ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a265d4928e7defd263893cd207ef7b74f7799ac2a4d5793b142b23e35de16f03731f095e0cacca4c4

토야마항 이라고 불리는곳.
이와세하마역(종점)에서 내렸습니다.

이름이 항구니까 걸어서 5분거리에 해수욕장이 있습니다.
연말에 오호츠크해를 보았으니
연초에는 동해바다를 봐야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8260d1927b985fb26384654510dba7dbe75c97b4c3775c4cafaff3bd66af15140af354141d5b18a60

해수욕장(이었던 것)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f760a1f28e489ad26388f8397329e0d6a1347f0b1a4aaef97da43bdda79884a5ef2aedeaeef0d2d0f

바다 가까이 오면 나름 녹아있습니다 ㅋㅋㅋ
물이 저기까지 올라가나봐요 ㄷㄷ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d7f5a187bb888fc2638a59c3c0941e6fe4edb27b97e07b09d23e6e6e8865f68f6b30e5747fb9eeeb7

타테야마 끝자락이 보이는 바다...
이것이 바로 산과 바다의 만남.

역시 바다는 동해바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c755f4e28e289fe26388ca7c820df05974ddc79ac7952a9195eb7c6f0e85a2203be883965cca61561

15분쯤 걸어가면 이런 전망대가 있다고해서
가봤습니다.

근데 건물 외관부터가....ㅋㅋㅋㅋ
쇼와 한창일때 지은 건물입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c22044426b78cab2638625fb5955c17a35e3cc00a23048bfd23b2e97dcb594f38f5b86a5d7c33f824

내부는 이렇게 나선형?계단이라서
벽을 타고 올라가는 그런 형식입니다.
(해리포터 느낌)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7f0d452ab3daaf2638b1e2f473e26fc891da98c63df2192a2b28027cfe008d93d5b033e2c42efede

물론 안전장치도 있습니다^^

전망대 높이는 약 30미터 였던거로 기억합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672591e7ae485ad2638f581a8ae4689aff68a61e2edcaece41ce975f74018413b5567f410562123b6

항구쪽 전경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f215e4928e085fd2638c4266e7a92cf42ba82ae2bc4d6b403a0628d054f8ae281b72ef6d816368b6b71

타테야마쪽 전경.
구름이 좀 많은걸 보실 수 있습니다.

이것이 오늘의 복선 이였던걸까요....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b2104482ab1def9263886fdbbdb345f9e6244fca5f97043d3031f4422454769b16679b557ba0746c224

여기에도 무료 망원경이 있길래
새삼스레 타테야마의 웅장함을 느끼며 찰칵.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d2204457ab5d9fe2638b975c957a58f73660ff3126791105808ec4a3b9b370867de399fba0ff2c129e4

노면전차는 신차랑 똥차가 공존하는데,
제가 탄건 다 신차였어요.ㅋㅋㅋ

일단 토야마역으로...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72604192fb2ddab263819942b1009ef3ead8f9e62156599379d7dc45482c0c6682fe2ee716ea1af5a6e

살짝 이른 점심을 먹으러 멘야 이로하.

원래 전날 밤에 갈려고 했는데
8시까지 단축영업이라서 못갔어요 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923091e2ce0dffd2638629af20cd981d8a6e92d7e4a53a3ae74520f38e57a13f422000a9b5abd3f3118

토야마 블랙라멘은 전날에 먹었고,
더욱이 멘야 이로하는 교토역에도 입점해있어서
옛날에 교토역에서 먹어본적이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엔 시로에비라멘(흰새우라멘). 약 850엔.?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b255f1e7db784a02638bcb72d86240f589a3b33b55c2c7e3fb574e8a20708cfaa5e03abe376ed38e2f7

면은 평범한 스트레이트 면입니다.

근데 저는 이거 비추합니다.
전날에 먹었던 시로에비와 차원이 다른
비린맛을 자랑합니다(...)

처음에 국물 한숟가락 마시고 니보시(어패류 계열)치고 좀 쎄네?
싶었는데, 저 새우 하나 먹어보고는 에퉤퉷....

남기기는 싫어서 다 먹긴했는데...
이거 먹을바엔 블랙라멘 한번더 드세요 ㅠㅜ
카나자와에서 먹었던 카츠오라멘이 훨맛있습니다...

그렇게 불만족스러운 점심을 먹고
토야마성유적(공원)으로 갔습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092d0dfdee92c294001a55f865cf1a7ce1ca9b78a45331763a447478d596390202435ca6bd5bbf37c2

만 밥먹고 나오니 이런 날씨가 되어버렸습니다 ㅋㅋ

아직 바람은 안부는데, 눈송이 사이즈가 어마어마합니다.
검지손가락 끝마디 사이즈의 눈송이....
살면서 그래 큰 눈송이는 처음봤어요 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700c1827b789ac2638c6c5b9d192a4b70afe1dea3d4edaf101d9f0927fb575e8217e83ba1916261916

이건 가는 노면전차 안에서 도로를 찍은겁니다.
이렇게 도로에 물을 뿌리더라구요.
이러면 눈이 바로 녹기 때문에
빙판길 안생겨서 좋아보이긴 하는데....

저 물이 온수일까요? 냉수일까요?
갑자기 궁금해지네요ㅋ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a715a182db78faf2638c1ea65d30778a4dc56036590f6f910fa24f0466ebcd5e78a6c20e1b200e61748

눈이 미친듯이 내리는데 이시가키가 신기해서 한컷.
저래 큰 돌을.... 어떻게 저기에 박아넣었는지 ㅋㅋㅋㅋ

저 큰 돌을 거울(가물가물하네요...) 이라는 접두어를 붙여서 불렀다고 합니다.

일단 실내로 피신해야죠.
움짤에 나온 건물이 복원해놓은 천수각입니다.
내부 2층은 전시관으로 운영되고,
입장료 210엔인가 230엔인가....

참고로 천수각 전망대 가는 계단도
입장권을 사야 접근할 수 있습니다...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f260d1927b988fa26381f78fa0fb5af3b59d1c5025d7c57556df6c7cf767a9b89017b2b75701a59ea7b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f245f4b2cb8deac263883db2de634fade96295aa92b6089480a3bc5e842b277aae6434383f486500da3

이렇게 역사적 자료들도 전시가 잘 되어있어요.
저처럼 역사 좋아하시는 분들은 흥미로울듯 합니다.

토야마 지역이 전국시대에는 어땟고,
에도막부 시절에는 어떤 과정을 거쳐 토야마번이 되었고,
토야마성은 원래 이런 부지였는데 이런 변천사를 갖고있다.
등등...
대충 한시간정도면 다 구경할 수 있었습니다.



원래 맑은 날이었다면 시간이 2시간정도 남아서
토야마 최고 번화가쪽을 둘러볼 생각이었습니다만

건물밖으로 나오니 굵은 눈송이는 그대로인데
우산의 중앙폴대가 휘어질 정도로 미친듯한 강풍이 불어서
(사면에 벽으로 쌓인 버스정류장에 피신했는데 여기저기서 여고생들의 비명이 들리는 정도....)
얌전히 토야마역으로 돌아갔습니다...ㅠㅜ
(그 와중에 힐신고 돌아다니던 OL분들 계시던데....존경...)

물론 제가 타야할 노선의 생존여부(?)도 중요하니까
이정도 바람이면 멈출지도 모르겠다 싶었던 것도 있었어요.ㅋㅋ

일단 토야마역 개찰구 근처로 가보니....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a250f492fb18aac263863bf16f18934efd3372a251eceac8b4a94541efbd7d662dd1f800f58674d2838

아....?

일단 타카야마본선만은 살아있었습니다.
제가 탈 노선만 살아있는 기적. 압도적 감사

저 나이드신 역무원분이 역문원실에서 나오셔서
확성기 하나로 열심히 육성전파하시더라구요.

아직도 기억에 남는게 쿠로베협곡철교 등등
총 4군데의 철교에서 초속25~30m의 강풍이 관측되어
운행이 불가능합니다. 라는 정보.

흡사 저분이 직접 탐사하고 오신거 같은 옷차림새와 분위기였어요 ㅋㅋㅋ

어차피 약 2시간 동안 할거도 없고,
이런 경험은 처음이라 구경이나 하자 싶어서
10분정도 구경했을려나요?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87108447ae58cab2638b90f67576441f2a729639cf64d96b23d8b8abfd4ef9c6a77e2a1c9b700aa8035

아...아아....
타카야마 본선(이었던 것)

역무원실에서 제복입은 다른 분이 나오셔서
위 짤의 확성기 드신분께 종이쪽지를 건넵니다.
그 쪽지를 확인하시고 하시는 말씀.
'현재 타카야마 본선에서도 초속25를 넘는 강풍이 관측되어 jr니시니혼측에서 운행중지 결정을 내렸습니다.'

진짜 저 소리 듣자마자 머리가 하얘지더라구요 ㅋㅋㅋㅋ
저때부터 어떻게 집에 갈것인가를 생각하기 시작했습니다.



일단 약30분에 걸쳐서 제가 세웠던 후보는 다음과 같습니다.

후보1.왓카나이에서의 경험을 살려서 특급열차는 운행할거라고 믿고 1시간(17시대 출발) 존버.

후보2.토야마-카나자와 고속버스로 타고 카나자와에서 청춘18킷뿌로 집가기

후보3.토야마-나가노 신칸센이동, 나가노부터 청춘18킷뿌로 집가기

후보4.토야마-나고야 고속버스 타기.


그리고 타당성을 생각해봅니다.

후보1.강풍때문에 철교를 못건넌다=특급열차가 토야마역에 못들어온다=나고야로 출발할 열차가 못들어오니 운휴. 일 수도 있고, 왓카나이때(예전 여행기 참조) 처럼 특급은 운행가능할지도 몰라서 역무원한테 물어보기로 하고 보류...

후보2.후보를 검토하는 중에 추가정보로 카나자와역 구내에서 무슨 사고가 나서 열차가 카나자와역 내부로 진입이 불가능하다고 하네요(이 타이밍에 주변 사람들 한숨소리가ㅋㅋ)+jr서일본 공식 어플에서 호쿠리쿠본선이 운전보류라고 뜹니다. 카나자와에 가도 열차는 못달립니다. 탈락

후보3.당시 시각 약 오후2시30분. 호쿠리쿠신칸센은 허구한날 보던 도카이도랑 달라서 한시간에 2대(!!!)밖에 없음. 약 5분?10분뒤에 출발하는 신칸센에 못타면 청춘킷뿌로는 나고야 못감. 그렇다고 나고야까지 풀로 승차권,특급권을 끊으면 너무 비싸짐. 탈락

후보4.나고야 지하철 막차이전에 도착하는 버스는 오후6시즈음에 출발하니까 여유있음. 보류.


결국 남은건 후보1과4인데, 슬슬 추가정보를 얻으러
다시 개찰구 근처로 갔더니,
그 사이에 타카야마 본선은 운행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예정대로 청춘18킷뿌로 집에 갈 수 있게 되었습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750e4b2ce78faf2638b530c18aa5bdb73fa75c344b097779a07b6aa511824d2ebc7647178637df3f4c

검은 글씨로 타카야마 본선은 운행하고 있습니다.
라고 써져있습니다.

천만다행  ㅜ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c77091926b08ea82638f08d8a593e1455ff300c521eda9c9044f673648eba960e11a05c75aae478c28e

이렇게 방송국, 신문사 할거없이 취재를 하시더라구요.
저한테도 방송국, 신문사 양쪽에서 인터뷰 요청을 하시던...

물론 저는 후보세우고 타당성 검토하느라
정중히 거절했습니다 ㅋ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e755a4e26e389ad26387b1528741812b195199db7f51115012a4dab865c13e1abdef81b91cd34517ef545584395b3d147df4325800320aa15af80f4

대충 진짜로 보도되었다는 증거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a265e4b2db48efb2638a4a0a409c4fb1d8945d522fedb8cc27e86236fc93b4d361564cb039825cb89ae

열차 출발까지 40분정도 남아서 급하게 밥이나 먹으러
하나마루 우동....

추우니까 뜨끈한 국물먹고 좋았습니다 ㅋㅋ
꼬치는 규스지(소힘줄) 튀긴겁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24081979e7ddab2638e83f11316f58b1b8b0ebae8240b3de86c664df1371c86f513b93ff6ad8dc0ff8

출발 10분전이 되서 열차타러 갔습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d770d492fb484a92638586522710ec5b03b6bcc880057a0177a49def33cd0a86858742d7540d1c532d9

쿠시로에서의 교훈으로 행선지 확인은 필수.
타카야마 본선의 이노타니역까지 간다고 표지되어있으니
제가 탈 열차가 맞네요 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a74094426b58bad2638dd95fca4b3cc3260a95949258acb576548d8f23384ac4a52d659cbf9c7e026ff

일단 상황이 시시각각으로 변하기 때문에
운전수 뒤에서 상황을 엿볼 요량으로 위치를 잡았습니다.

다시 강풍이 쎄지면 고속버스 표 끊으러 가야하니까요...ㅠㅜ

반대방향에서 토야마역으로 진입하는 특급열차가
토야마역에 들어왔습니다.
예정대로 출발 가능한데, 출발하라는 신호가 안뜹니다.

운전수께서 3섹터 지령소에 열심히 무전을 때리시는데,
3섹터 지령소는 운전정지로 인한 업무마비 상태인지
노이즈가 너무 심해서 하나도 못알아 먹겠더라구요 ㅋㅋㅋ

게다가 내리는 지령이라는게 2번선에서 출발하세요 라는게 전부.
이미 열차는 2번선에서 대기하고 있는데, 출발신호를 안줌 ㅠ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092d0dfdee92c294001a55a932cc4878b3ca9778a45331763aeff888164c316db5e24ab0b4c03fbef9

계속되는 노이즈와 동문서답으로 인해
좌절하는 운전수.....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b775d1f27b8d8fb26385048862856d8cba4ef7f8951cbb4e48a28621fb521f02590444c0ff321e11453

저 앞에 신호등마냥 초록불이 보이시나요?
드디어 출발신호를 받았습니다 ㅋㅋㅋ

덕분에 예정보다 5분 늦게 출발했습니다.
(출발한게 어디야...)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9720e4d7ee588af2638358366d012489561aecf375df5d9585c5b1b3ecfae58b80db738c148c8ecbb7b

토야마의 설경은 홋카이도와는 또다른 설경을 자랑합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8700f497eb0dafc2638aa1ab16e1cac8711ca4640d7184e7c2816ed54d83026a96db2cf3a833d5da79a

그렇게 환승을 하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c7e0f1c7be2dffc2638efeb7b58c2327e9bcf4dfe816f3b9f5dca80498c064ada59363e0a822fff6101

열차를 오래 타는데 가만히 앉아있을 수는 없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c76091e2eb3defb26383970a43009ae6fdf1674ea101505ab327e4dcfe49f42a08b923341b711979965

마셔야죠.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710c1c7de5dea9263871c82c052ce91512245c3953454cd95590ed18c732a53d573e181f7ee148c278

안주는 토야마역에서 구입한 카나자와 과자들
(왜 카나자와꺼를...?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97e0c487eb9dfab2638ea408557ce3cdef095a08f105b6fba431397bbd396e4efec2182a9f93b0b1e02

제 입맛에는 이게 제일 맛있었습니다.
한국에서도 생강센베 좋아했는데,
딱 그 생강센베입니다.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f78299cf930caf91a142c77bb9fa8e1deb692b97da0b3417ef8eadc7137e1c2e2515afde6f5464933fd9fe1f

그리고 최고의 안주였던 노도구로센베.

원래 650엔인데, 깨진것들이라 500엔에 구입.
어차피 내가먹을 건데 한봉지 더 살껄 ㅠㅜ
이라는 생각이 절로 드는 맛. 맛이 계십니다

+맥주랑 찰떡궁합 ㅋㅋ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dc25594d7be585ab2638f20216a59c82d7a338d9b560fd819595d7d137998acccaf87b3f1da69073e263

얘네도 홋카이도 못지않는 적설량을 기록하긴 하나봅니다 ㅋㅋ
홋카이도에서 주구장창 봤었죠.
눈에 파묻힌 무언가의 흔적. ㅋㅋ

viewimage.php?id=23b2db27ebc637&no=24b0d769e1d32ca73dec82fa11d02831d5ca5516da218d33b13f2760b9195b2ba178727332527e4d7d5b9aee9fce9f0737a22b11fc1d8b245e457ab788fa2638fa099396a5142cf8c5bec79f706b389d8d03ef96c12391096cd7b90ae8875b61

그렇게 환승릴레이를 하면서 집에 무사히 들어갔습니다.





호쿠리쿠 여행은 여기까지입니다.

일본여행 못오시는 분들을 위해
최대한 자세하게 쓴다고 썼는데 어떨지 모르겠네요.
재밌게 보셨기를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빨리 다음 여행기로 찾아뵙겠습니다.

- dc official App


출처: 일본여행 - 관동이외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0

고정닉 10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628 설문 저 인맥 내가 갖고 싶은 인맥왕 스타는? 운영자 21/02/26 - -
242728 일반 [기갤] 형편이 어려운 형제에게 무료로 치킨을 대접한 사장님 [169] ㅇㅇ(223.38) 02.26 15588 362
242727 일반 [야갤] 똥꼬는... 처녀인... 왕가슴... AV 누나... jpg [169] 누나(14.42) 02.26 34236 293
242726 일반 [자갤] 청순한 여자도 몸매 섹시하면 존나 좋지 [158] 지니(211.106) 02.26 29532 152
242725 엔터 [아갤] 이삭토스트의 시작.jpg [155] 차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8169 229
242724 시사 [야갤] 윤서인 소송 근황....jpg [456] ㅇㅇ(119.197) 02.26 33695 728
242723 일반 [기갤] 오늘자 예담이 움짤 [68] ㅇㅇ(223.39) 02.26 21417 63
242722 FUN [리갤] 호베르투 프링글스.jpg [25] ㅇㅇ(112.217) 02.26 9811 85
242721 엔터 [야갤] 함소원 남편 이야기...jpg [1572] 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58746 1696
242719 엔터 [야갤] 제니팬들.. 지디에게 늙은이라고 ...jpg [650] 효딱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67340 819
242718 시사 [주갤] 전라도에 코스트코 입점이 어려운 이유 [213] ㅇㅇ(115.89) 02.26 19615 326
242717 일반 [부갤] 임대아파트 민도.cafe [105] ㅇㅇ(223.62) 02.26 14560 250
242716 일반 [해갤] 이 경제를 살리러 왔다 [54] 주식다망해라(1.254) 02.26 17130 238
242715 일반 [야갤] 쓸데없는 군대 악폐습 1선발 ㄹㅇ...JPG [529] ㅇㅇ(112.162) 02.26 55621 947
242714 일반 [개갤] 싱글벙글 페미니즘 [90] ㅇㅇ(119.64) 02.26 19862 442
242712 일반 [미갤] 빚투의 위험성.jpg [128] ㅇㅇ(121.162) 02.26 21079 160
242711 게임 [중갤] 뷰지삼국지.jpg [209] ㅇㅇ(211.209) 02.26 39970 390
242710 스포츠 [F갤] 뮌마갤 스카우트 1: Manuel Locatelli [19] 로카텔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2052 11
242709 일반 [B갤] 그럼에도 시장을 떠나면 안되는 이유 [20] Solar(211.200) 02.26 8856 29
242708 일반 [개갤] 개붕이 유튜브 보다가 어리둥절 캣맘봤다 [56] 절범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1516 121
242707 일반 [해갤] CCIV가 현재 얼마나 애미없는 가격인지 알아보자 [78] ㅇㅅㅇ(125.190) 02.26 13570 86
242705 FUN [해갤] 2004년 서울대 법대생 이태영군이 작성한 박찬호 vs 나 ㅋㅋ [86] Buch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2260 151
242704 스포츠 [해갤] (개념요청) 방금 피해자가 증거 제출함 ㄷㄷ [111] ㅇㅇ(39.7) 02.26 18183 316
242701 FUN [주갤] 하수와 고수의 차이 [69] ㅇㅇ(39.7) 02.26 21034 273
242700 게임 [야갤] 포켓몬스터 합리적 의심...jpg [578] 중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59147 1586
242699 일반 [야갤] 중고 화장대서 나온 600만원 돌려준 누나...jpg [833] ㅎㅎ(218.209) 02.26 69342 1514
242698 일반 [자갤] 요즘 20대들의 영정사진.jpg [217] ㅇㅇ(116.43) 02.26 27186 289
242697 FUN [개갤] 싱글벙글 폰허브 [55] ㅇㅇ(223.39) 02.26 22180 218
242696 일반 [개갤] 싱글벙글 짱깨촌 [52] ㅇㅇ(123.142) 02.26 14551 180
242695 FUN [개갤] 싱글벙글 분실카드 [73] ㅇㅇ(112.220) 02.26 15111 172
242694 시사 [야갤] 문재인 백신 접종.. 현장 방문 ㄹㅇ;...JPG [649/1] 야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48010 902
242693 스포츠 [해갤] 린델뢰프 플라잉 니킥 ㄷㄷ.gif [181] 금요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5489 209
242690 일반 [일갤] Flash 2021.03 NMB48 [18] ㅇㅇ(223.62) 02.26 6827 37
242689 게임 [페갤] 각 게임사별 트럭시위 결과.jpg [10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6222 178
242688 일반 [야갤] 수지... 닮은... 유튜버... 누나... gif [185/2] 누나(14.42) 02.26 32876 100
242687 시사 [장갤] "예??? 팀장님 미치셨어요??" [101] ㅇㅇ(220.121) 02.26 27203 267
242686 게임 [몬갤] 형탁좌 방송 하이라이트.gif [74] 무야호(119.193) 02.26 14803 116
242685 일반 [이갤] 당근마켓 ㄹㅇ 어지럽네 ㅋㅋ [79] ㅇㅇ(27.112) 02.26 19998 161
242684 일반 [A갤] 점점 과열로 치닫는 남바 그라비아 오프샷들. [25] 이즈리얼4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6637 46
242683 일반 [야갤] 서울 청담동..부심쩌는..누나..jpg [547] ㅇㅇ(223.33) 02.26 27457 240
242682 일반 [프갤] 한국판 나이아잭스 [91] ㅇㅇ(110.70) 02.26 13389 179
242681 일반 [야갤] 야붕이 텐가 150만원어치 샀다. [194] ㅇㅇ(211.192) 02.26 19937 232
242680 일반 [중갤] 윾쾌한 사장님...jpg [228] ㅇㅇ(121.181) 02.26 31961 244
242679 일반 [중갤] 일본의 고등학교 근황...jpg [170] ㅇㅇ(106.102) 02.26 23468 347
242678 일반 [야갤] 패션쇼 양누나.. 너무 큰 응딩이.. GIF [447] ㅇㅇ(222.109) 02.26 33609 172
242677 일반 [자갤] 오늘자 드라마 숨막히는 추격씬.......gif [126] ㅇㅇ(211.208) 02.26 17393 194
242676 일반 [여갤] 엠카 허지녀석 미치겠네... [43] 너의최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6164 84
242675 일반 [해갤] 내 유니폼을 달라고? 호날두 요청에 당황한 키퍼 [189] 김부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25818 584
242673 일반 [겨갤] 인스타 코코 [67] 목장갑(112.218) 02.26 25551 89
242672 일반 [겨갤] 분당 라인 태닝&왁싱 대표 진블링 [33] 호카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7718 79
242668 일반 [야갤] 전국 양아치들이 모인 인천 '운봉공고'.jpg [918] 난넣고넌낳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00703 94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