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똑딱시대]쿼츠 툴워치 삼국지-세이코의 갑질과 인과응보 앱에서 작성

양복노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4.10 14:07:02
조회 9846 추천 40 댓글 47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4c9938df4c67b157213e2e41c6de3ce99837b0ef01d6e4590a5af24e5bea26

점심 먹구 잠시 짬이 나서 어제 겁나게 신기하게 읽었던 잡소문에 대해 끄적...

글 들어가기에 앞서... 하도 마이너한 썰이라 나름 구글링이랑 양키놈들 덕후들이 혹시 이런 썰에 대해 정리해둔게 있나 번역기 돌리면서 찾아봤는데 도저히 찾을수가 없었음 ㅋㅋㅋ

그렇다고 이 썰을 푼 판매자에게 사지도 않을 고물 판매글 보고

내가! 너무 궁금해서! 참을수가 없으니 알려주쇼! 할수도 없는 노릇이길래... 최대한 그 선상님이 써놓은 ‘썰’에서 정보들을 보완한 ‘소문’일 뿐이라고 생각해 주셔여

오피셜이 아니라 막말로 저게 근거가 없어서 그냥 헛소문일 수 있다는 말인데 그래도 재밌긴 재밌으니까...!

①자강두천-세이코의 킬각! 되갚아 주는 카시오!
우연히 고물 쿼츠 시계 무더기로 판매하던 신긔한 양반 글 구경하다 하도 재미있길래...

1980~90년대

바야흐로 기계식이 무너지고 밸런스휠이 무너지고 이러한 쿼츠 파동의 시대에...

스위스 양치기들은 이미 거지꼴로 링거 맞고 빌빌대고 있었고

시계시장은 쿼츠를 꽉 잡은 세이코가 깡패짓하는 가운데 카시오 등 일본 회사들이 이를 맹추격하고 있는 형국이었음다.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20f940cd14f7aecd59fe6e0f7d1dd948cc4ac20f7ac38fbe98f026c838687adfb8b31e89725ae4d7298a69a339d64e1944f58bd842c2

일본 대단해! 오오 일본!

딱 일본이 황금시대를 맞이해 세계2위 경제 대국으로 부상하던 때라

요즘 자사무브 만드는 스위스 양치기 뺨따귀를 후려치는 벼라별 쿼츠들을 쇼미더 머니 치고 쏟아냈던 때이기도 해씀.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48ca30df1734e602f9ab256ce799792bd5fb5a7cafa692fa65192e24f6ada9aaa03acb448e6d4dd93f6adb165e

이런 tv시계나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d953e821762b508b9b8c4e15610de09030ce7148f2180805c1a05ecaa2228210b47dc8970cdf29f8f6bee0874

요런 녹음기 시계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48ce3f8b1761bd57a88c9b49083550d9c42bc0e9b0c8d0cb6ed5c07fab1e16bed9d439bd57b42466601aa4af30

심지어 이런 컴퓨터 시계까지 만들던 때가 바로 쿼츠의 전성기였다던 1980년대 초였딴 말씀

(뜬금포긴 한데 이 뻘글 쓰려고 구글링하던 와중 세이코 역사에 대해 무지무지 잘 정리해 두신 척척박사 선생님 글이 있어서 링크를 남겨둠다. 이런건 여럿이서 봐야함 ㄷㄷㄷ...크흑... 감사하읍니다 센세!)


마오

요때쯤 세이코 경영진이 작은 머리를 굴려서 한가지 생각을 하는데...

“요즘 젊은 애들... 핵폭탄도 안맞아보고 군대도 안가보고 돈만 많아서 맨날 해외여행에 등산에 잠수에.. 아웃도어 활동에 미쳐 별짓거리를 다하는데... 기똥찬 툴와치를 만들어 팔면 부자가 되지 않을까?”

요즘으로 치면 신규 고객층을 새싹때부터 조져서 충실한 노예로 만들겠다는 훌륭한 자본주의 사장님 마인드긴 했는데...

아무래도 세이코 경영진들이 살던 80년대는 쿼츠고 뭐고 시계가 아직까지 직장인들이 사회생활하면서 나름 큰맘먹고 사는 ‘필수 사치품’... 요즘으로 치면 자동차 같은 느낌의 시대 였던지라 자가 생산하다 망할지 모르겠다는 걱정을 떨치지 못했던 듯 함.

결국 세이코는 해당 툴-워치를 직접 만들지 않고 ‘스토커앤예일’이라는 회사에 oem 계약을 맺고 시장에 출시함.

그 결과물이 오일컴퍼스임. 판매량도 나쁘지 않았다고 함. 나름 컬트적인 인기가 있었다고!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dcf6ade4d63e155e45b419cbd106e602c46e2c0322d027bc8928972b775e8

요게 오일컴퍼스...ㅋㅋㅋ

생각보다 괜찮은 판매량에 세이코 경영진들이 “오오 신세대 공략 대단해 오오!” 기뻐하던 것도 잠시

호시탐탐 세이코를 왕좌에서 끌어내리고 그 자리를 차지하려던 카시오가 세이코의 뒤통수를 후려치는 사건이 발생하는데

세이코가 오일컴퍼스로 꿀 빠는걸 보고 자기네 명기인 ‘mw-43 compass&pathfinder’에 세이코는 없는 온도계까지 달고 ‘mw-46 compass&pathfinder'를 투톤 한정판으로 출시했던 것.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ecf6ddb1363e600e9529c5883bda81f153d7e19e95828ae582fcde67cf347c7bd82f290e7a651ae406984314e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4c983dde1365e700e55698dc8e2a85add014ae1710c11ee8d505e8b6d84ff5d011543822acf5e60eb13710a8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a993e8e416de654d56d960a2ae32ab1125358b33dbc717581785b6bb5e7364436f4caf6d70494bb2cd0cb69

이건 mw-43 compass&pathfinder. 한정판은 아무리 찾아도 실물 사진이 안나오드라 쉬바 ㅠㅠ

기계식 판이 된 지금도 세븐데이즈니 항자성이니 프리스프렁이니 컬럼휠이니 별짓을 다하면서 “우리 시계는 이런 기똥찬 기술력이 있다!” 먹히지 않슴?

그때도 그랬음. 소비자들이 “오오 온도계 대단해 오오 온도계!” 하면서 세이코가 아닌 카시오의 시계로 기변하는 사례가 속출했던겨....

덕분에 우리의 세이코는 기껏 모티브 잘 잡아놓고 닭쫒던개 지붕 쳐다볼 위기에 처하게 됐음.

하지만 발등에 불이 떨어져도 세이코가 누구임? 쿼츠파동의 선봉장. 쿼츠의 황제. 이대로 무너질 세이코가 아니지 아 ㄹㅇㅋㅋ!

②괴도 세이코와 vogue의 눈물
세이코는 자사 쿼츠 기판 만들던 범 세계적인 정보망을 지닌 산요를 동원, 건방진 카시오를 조지는데 참조할 새끈한 시계가 없는지 레이더를 풀가동 했음.

그리고 산요가 가져온게 바로...

영국에서 근근히 쿼츠 만들어 팔던 vogue라는 회사의 ‘survival multi-function 필드워치’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d9f6ad94164bd04bb0d5f602cec532240d1f30372cbed532661dd3b121827

요게 산요가 찾은 제일 기깔나는 툴워치였던 셈.

기능은 나침판+온도계+거울+돋보기+자(cm/inch)+시계(알람+스톱워치+데이데이트)... 뭐 맥가이버 칼도 아니고 ㅋㅋㅋㅋ 툴워치의 컴프리케이션이라 해도 좋겠구먼!

기계식에 뇌가 절어버린 우리들 눈에는 “엥 저거 플라스틱 장난감 아니냐?" 이상도 이하도 아니지만.

그때 시계판 먹고 있던 세이코는 저 디자인이 진짜 너무 취저였나 봄. 문제는 찾은건 좋은데 이걸 자기껄로 만드는건 쉽지가 않았다는 것.

디자인권 개념이 약해서 그런가 사겠다고 했는데 vogue가 끄지라 신공을 써서 그런가.. 진실은 알수 없지만 모종의 이유로(???) 세이코는 정상적인 방법으로 저 기깔나는 디자인을 가져올수 없게 됨

너무 취저였던 나머지 세이코는 사기 치트키를 쓰는데. 도쿄를 팔아 미국을 산다던 시절의 넘쳐나는 유동성으로 vogue사가 생산하는 시계를 몽땅 수거해서 폐기해버린 것.

아 섬나라에서 왜 대륙의 기상이 느껴지는 건데 ㅋㅋㅋㅋ

심지어 중고로 판매되는 물량까지 산요 라인업 통해 싹싹 쓸어서 알뜰하게 함마로 깨부셔 버렸다고 함ㅋㅋ

아 꼬우면 부자되던지! 영길리 거지들 가난하게 살질 말던지!

vogue가 gg치고 떨어져 나간 다음 산요는 저급한(?!) 영국 무브따위 내다 버리고 껍데기에다 쿼츠 신무브 박고 딱 샘플링을 가져가는데

골때리게도 세이코는 기껏 개발한 신무브를 외면하고 기존 무브 박고 상품을 출시ㅋㅋㅋ

신무브 넣으면 케이스 가공비가 너무 비싸다는 이유 때문이었다고함.

이렇게 세이코는 글로-발한 갑질을 통해 카시오를 반쯤 죽여줄 만반의 준비를 끝냈음.

토토

③세이코의 오만과 권선징악 실사판
구형 무브 넣고 가격 뻥튀기 하기가 좀 찔렸는지 아예 세이코는 새로운 시계의 방향성을 ‘최첨단 툴워치’로 잡았나 봄.

앞서 이야기한 vogue사의 기능만으로도 이미 차고 넘치는데 여기다가 음성인식 스피-카를 붙였음 ㅋㅋㅋ 스톱워치나 알람등을 컨트롤(??) 할수 있었다고 하는데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d9f6e834030e2086960b938352d9aae2cd6161f801b2e48b8607797ff307d

아 지니랑 시리 할머니가 여기있었누!

하지만 이런 기똥차고 멋진 시계를 만들면서 세이코는 한가지 큰 실수를 하게 되는데.

음성시계 버전이 ‘일어버전’ 하나뿐이었던 것.

내수시장만으로 먹고 살수 있다고 생각한건지... 가난하고(?) 못사는(?) 양키놈을 지금 한국이 아프리카 내전 국가 보듯이 바라봐서 그런건지는 모르겠지만...

이 시계는 해외 판매량이 바닥을 넘어 맨틀을 뚫고 들어가 버렸다고 함. 개고생해서 개발해 놨는데 왜 팔지를 못하니!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998398a4530e7036b7ac4030e808b7e047b2f2267a8c52afa04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99d3adf4562e65022d000fc3c26617b11864e9b24a620f13c12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9953a8e1136b6504be18b4947d7e5a7b30e53d410363d58b1c7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9cd3d821060bc549fc8d0eb08f8e1ee756d922dada6e1138e08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1aca3ed81361b308edf355599ef3db0ef3da5aa0c4e156caf540

결국 세이코는 저 크고 아름다운 음성인식 센서를 떼고 재차 유럽 코쟁이들 달러랑 파운드, 프랑을 긁어모으려 했는데.

이때는 세이코가 vogue에게 했던 추잡한 돈지랄이 유럽 코쟁이들 커뮤에 다 퍼져서 딜러들이 아무도 저걸 팔려거나 사려고 하지 않았다고 함.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66a51bca7af7a4cc16cbae6d5c9f945d4ec83e8f1136bc0324db66afe19f0dbf7f65fa5dbeee1fc2933cf8667a1281356a23e619a02b6e9d3182bdae9fa911ff64c28ee6c6a4f41b7c758915e0ce2905b9a664d2ed

유우럽 코장이들의 붕노!

결과적으로 세이코는 ‘궁극의 툴워치’를 출시하려던 당초의 계획과 달리 ‘궁극의 흑역사’ 하나만 역사책에 끄적이고 말았다는 이야기...

viewimage.php?id=2ca8c429e8d32ca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c62dc682258b9269a24ff2b787820f940cd14f7aecd59fe6e0a2b148f1cc516c40f2887c8e4f16f2cae7c144293e87d294b3a252ed8b7ccf42fdaa58be37543c30ae4d4cf0f6efe25

움짤 같은 엔딩을 맞이한 셈인데...

권선징악 엔딩 어휴 시원해 이게 도리지!  

점심 드시구 뇌피셜 똥글 읽느라 고생하셨구

옽붕 선상님들 오후 업무 ㅎㅇㅌ!

- dc official App


출처: 오토마타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0

고정닉 12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246728 일반 [A갤] [ㅇㅎ] 청순 스미레 그라비아 [217] ㅇ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9517 195
246727 엔터 [브갤] 용감한 형제가 5년전부터 하던일 [363] 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0299 914
246726 엔터 [히갤] 브리라슨이 호감이고 크리스햄스워스는 개새끼인 이유 [282] ㅇㅇ(121.173) 04.13 50204 619
246724 일반 [연갤] [ㅇㅎ] 간지럼에 가장 약한 그라비아 아이돌 [163] ㅇㅇ(118.130) 04.13 75104 156
246723 일반 [파갤] 한국여자들이 근육을 싫어하는것에 대한 기저 [650] ㅇㅇ(210.217) 04.13 63211 481
246722 시사 [야갤] 오세훈 업적 2. jpg [749] ㅇㅇㅇ(220.71) 04.13 114435 3254
246721 게임 [중갤] 몇몇 게임회사 이름의 유래 [180] 글레이시아뷰지똥꼬야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69469 308
246720 일반 [주갤] 마신거 [85] 정인오락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5209 47
246719 시사 [야갤] 깜짝... 갈데까지 가버린 서울시 시민단체 근황 .jpg [779]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99274 2197
246718 엔터 [야갤] 김딱딱 논란 어이없는 점 (feat. 페미민국) [749] ㅇㅇ(203.229) 04.13 102039 2716
246717 일반 [겨갤] [ㅇㅎ] ㄹㅇ 역대급 [119] dd(118.235) 04.13 79224 153
246716 일반 [자갤] M235i산 게이다..1개월탄 후기 써봄(3줄요약 있음) [152] 깡촌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8503 137
246715 일반 [중갤] 3살 체스 신동... 인생 최대 난관....jpg [37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4396 715
246714 일반 [중갤] 17금) 의외로 겜잘알인 누나... jpg [317] 케넨천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09825 494
246713 일반 [여갤] (전) 세러데이.. 초희.. ㄹ황.. [80] ㅇㅇ(223.62) 04.13 52089 137
246712 시사 [주갤] 해운대 9.5억 뛴 신고가에 부산이 화들짝…매수자는 중국인 [184] ㅇㅇ(119.204) 04.13 37172 585
246711 스포츠 [해갤] 해버지 현역시절 슈팅스페셜.gif [222] 곰보왕박지성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0927 262
246710 일반 [일갤] [ㅇㅎ] 타츠야 마키호 그라비아 발매 [33] ㅇㅇ(223.38) 04.13 36071 66
246709 시사 [야갤] 진중권...레전드 ㄹㅇ...JPG [979] 아츄아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8154 1472
246707 FUN [중갤] 여초 사이트에서 말하는 포지션별 롤하는 남자.jpg [51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81643 527
246706 일반 [중갤] 여왕벌 소신발언 레전드.jpg [2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74316 1034
246705 일반 [야갤] 야붕이 pc방 사장님이랑 싸웠다 .jpg [1475] 블핑지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41040 2908
246704 시사 [싱갤] 안싱글벙글 핵융합 기술 [344] 건전여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3951 474
246703 일반 [싱갤] 싱글벙글 휠체어 전도.gif [168] ㅇㅇ(39.7) 04.13 36982 306
246702 일반 [싱갤] 싱글벙글 한남 고등학교 [117] 에이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49867 337
246701 일반 [싱갤] 싱글벙글 리얼돌카페 [165] ㅇㅇ(59.20) 04.13 52964 244
246700 FUN [싱갤] 싱글벙글 람보르기니.gif [172] ㅇㅇ(39.7) 04.13 44295 240
246699 일반 [코갤] 슈카월드 라이브... 2030세대의 분노.jpg [345] ㅇㅇ(223.62) 04.13 39969 602
246698 일반 [야갤] 삭재업)여경 기동대 폭로 신작.blind [1249] ㅇㅇ(175.125) 04.13 76029 2159
246697 일반 [싱갤] 꼴릿꼴릿 가능촌 [99] 으규으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67297 582
246696 일반 [야갤] 경희대.. 에타근황ㄹㅇ....jpg [306] ㅇㅇ(58.140) 04.13 87052 2055
246695 시사 [야갤] 30000vs1...잡히면 따먹힌다...추격전...JPG [958] ㅇㅇ(220.116) 04.13 123146 965
246694 일반 [주갤] 행동하는 주붕이 정의구현 하고 왔다 [89] 버번위스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9732 416
246693 일반 [새갤] 하태경 페북떴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143] ㅇㅇ(121.171) 04.13 23412 428
246692 일반 [토갤] 플레이스토어 110만원 해킹당한거 후기.jpg [132] K보스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7658 227
246691 스포츠 [해갤] 진짜 개미친새끼...gif [116] KB(112.148) 04.13 37167 198
246690 일반 [야갤] 운빨..만렙..1조..잭팟..동남아..누나..JPG [845] 튤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80036 1069
246689 엔터 [트갤] 김정현 서예지 성별 바꼈으면..jpg [75] ㅇㅇ(160.202) 04.13 34130 716
246688 일반 [야갤] 공무원갤 논란....jpg [322] ㅇㅇ(210.178) 04.13 37482 247
246686 일반 [L갤] 네이트판 캡쳐 [98] ㅇㅇ(118.32) 04.13 30712 211
246685 일반 [육갤] 군대와 이 세계의 공통점 [121] ㅇㅇ(223.62) 04.13 30622 525
246684 일반 [식갤] 무화과 나무 잎으로 차 만들었습니다. [103] 식둥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4492 173
246683 일반 [기갤] 유노윤호랑 서예지 방송에서도 티냈었네ㅋㅋ [108] ㅇㅇ(211.36) 04.13 42339 130
246681 일반 [과빵] 시작하는 빵린이를 위하여(1. 무엇을 사야하나) [46] ㅇㅇ(223.38) 04.13 15473 82
246680 일반 [카연] (스압) 단편 비주류 사람 [260] 잇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9826 438
246679 일반 [야갤] 깜짝.. 윾승사자.. 또 떳다....JPG [341] 사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94835 1486
246678 일반 [한화] [ㅇㅎ]큰 가슴 [71] 거유(175.223) 04.13 50850 230
246677 스포츠 [한화] 코구부장 안경현 저격.jpg [52] oksus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5858 100
246676 일반 [야갤] 조련누나..자해 후.. 김정현 태도 변화...gif [149] ㅇㅇ(39.123) 04.13 42428 283
246675 FUN [유갤] 저번 주말...차박 성지들 근황...jpg [120] ㅇㅇ(1.230) 04.13 34268 16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