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1975년 사보이 호텔 기습 사건을 총지한 조창조 배후에 삼성

asukaalli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12.11 15:05:53
조회 142 추천 1 댓글 0

1975년 사보이 호텔 기습 공격 사건을 총지휘한 배후가 조창조고 그위에 전라삼성공화국이 있다
1-2차 인혁당 사건과 정수장학회를 박정희에게 바친 박정희 정권 11년 실세
신직수 사위가 홍석현
박정희가
4.19로 사형당한 홍진기 특사로 풀어줬는데
박정희 딸 박근혜를 기획탄핵한 은혜도 모르는 배은망덕한 전라도 개보지 홍라희 홍석현 이재용


(1975년 사보이호텔사건 3년쯤 지나 조씨는 서울지검 윤모 검사실을 찾았다. 윤 검사는 그와 동향인 평양출신이었다. '고마운 검사였습니다. 살마을 통해 만나자고 해서 찾아갔어요. 사건 기록에는

내가 총지휘한 걸로 돼 있었습니다. 그런데 검사가 나보고 적당히 피해 다니며 공소시효를 넘기라고 조언하더군요. 공소시효가 7년인데 절반쯤 남았을 때였습니다. 윤 검사는 오종철과 조양은을 자수시키라고 권했습니다.'"(<대한민국 주먹을 말하다>, 305)
조창조가 자백했듯 사보이호텔 사건은 자본과 권력의 사주를 받은 조창조가

총지휘한걸로 당시 담당 검사 사건기록에도 나왔있다
광주 양아치 조양은을 무교동에 데려와 사건을 기획했다는 확실한 증거다

조창조 배후에는 전라도 개보지 홍라희 아버지 홍진기와 목포출신 마누라 김윤남
전라도 조폭과 전라도를 이때부터 키우려는 고도로 치밀한 음모가 있었다


삼성가 이윤형과 이건희 죽인 전라도 개보지 홍라희 홍석현 이재용 꼭두각시 문재인 세월호 학살 노무현 노회찬 암살 박근혜 기획 탄핵 배후
악마 일루미나티 전라삼성공화국


(무교동 조직의 서열은 조창조-정학모-오종철-은석-조양은 순이었고

사보이호텔사건이 실제보다 과장됐다는 지적에 대해 조씨는 엄청난 과장이 있었다라고 시인했다.

사실 달걀로 바위치기였어요. 부끄러운 얘기지요. 사보이호텔사건으로 신상사파라는 조직이 얼마나 무서운지 알게 됐습니다. 신상사 한 사람의 문제가 아니었어요. 사건이 나자 서울사람들의 응집력이 강하게 나타나더군요. 평상시 숨어 있던 신상사파의 방대한 세력이 드러났습니다. 힘으로도 돈으로도 백으로도 우리가 이길 수 없었습니다. 당시 양은이가 20대였습니다. 뭘 알겠습니까. 다만 총명하긴 했죠. 그 총명함이 그를 불행한 길로 이끌었지만. 태촌이는 양은이보다 나중에 (서울로) 올라왔는데, 선배들한테 잘했어요.”

사람은 누구나 자신의 약점이나 치부를 드러내기를 꺼린다. 더구나 업무특성상 자신의 실력이나 위상을 과시하는 데 익숙한 주먹들로서는 몹시 난감한 일이 아닐 수 없을 것이다. 그런데 조씨는 감추지 않았다.

동생들한테는 창피한 얘기지만, 사보이호텔사건이 나고 몇 년 지난 후 신상사 형님한테 항복하러 갔습니다. 주변에선 맞아죽을지 모른다고 걱정했어요. 사보이호텔에서 신상사를 만나 죽을죄를 졌다고 사죄했습니다. 그런데 신상사 형님은 잘 찾아왔다. 없던 일로 하자며 통 큰 모습을 보였습니다. 이후 은석과 양은이도 데리고 가서 사과시켰습니다.”

(신동아 20089월호에 밝혔다)

조양은을 무교동에 데리고 온 평양출신으로 대구를 장악했다는 조창조 배후는 과연 누구일까?

그 과정에서 조양의 선배 오종철이
신상사가 보복하려 보낸 김태촌 패거리에 걸려 사시미 칼로 아킬레스건이 짤리는 중상을 입었고
무교동에 조창조가 데리고온 호남 깡패들이 돈과 세력에서 밀리는 신상사 일당에게 린치를 당하기도 했다는데 그런건 기획으로 전혀 보도가 되지 않았다
사보이 호텔 기습사건으로 하극상을 이르킨 조양은 패거리들이 집중적으로 공격하여 피해를 입은 사람은 2명인데 한명은 신상사 처남이고 한명은 호남 주먹 박종석
특히 박종석이 많은 구타를 당했다고 한다

부패한 자본과 권력에 저항하는 건달 김두한에 놀란 부패한 자본과 권력의 기획으로
국민적 영웅 김두한을 제거하고
자본과 권력의 충실한 개로 길들이기 위해
1975년 사보이 호텔 기습사건을 기획해 메스컴을 시켜 건달은 없어지고 양아치시대가 드디어 도래했다고 기획하에 대대적으로 선전했다

사보이 호텔 사건이 이러난 배경은 삼성이다



(김두한(19181972) 죽음의 비밀은 무엇인가.
 
불세출의 협객인 김두한이 54세에 돌연사한 것과 관련, 타살 의혹을 보도 본지에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 김두한의 가족도 그동안 다물고 있던 입을 열었으며, '두개골 함몰설' 등의 제보와 목격담이 설득력있게 제기되고 있다.
 
본지가 김두한의 사후 30년 만에 강북삼성병원(당시 고려병원)에서 단독 입수한 사망 당시 차트에는 사인이 '뇌출혈'로 돼 있다. 하지만 고인의 장남 경민씨(48)"아버지가 타살됐다는 것은 공공연한 비밀"이라고 말했다. 그는 "아버지가 테러를 당해 뇌출혈을 일으켜 돌아가셨는지, 약물에 의한 뇌출혈로 작고했는지 알 수 없지만 분명 자연사는 아니다"고 주장했다.
 
'후계자' 조일환씨(65)"형님이 작고하기 10여일 전 호남 사투리를 쓰던 가까운 사람이 정릉 집 부근에 몰래 숨어 기다리다가 느닷없이 형님의 뒤통수를 가격했던 일이 있다"고 전했다. 조씨는 "그 테러를 그 사람 혼자만의 판단으로 했겠느냐""누군가의 지시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당시 그 테러를 파헤치려 했으나 배후인물이 권력층 인사라는 소문이 들렸고, 두한이형님의 만류로 결국 포기했다"고 말했다.
 
최근 본지에도 이와 유사한 제보가 잇따르고 있다. 원로 언론인 이모씨는 김두한의 시신을 인수했다는 당시 경찰 관계자의 말을 인용, "김두한의 뒤통수 두개골이 함몰된 것을 목격했다"는 말을 전했다. 아울러 이 경찰 관계자가 "김두한이는 억울하게 죽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름을 밝히지 않은 또 다른 인사는 "작은아버지가 김두한 곁을 지켰다""김두한을 지킨 대가로 작은아버지도 테러를 당한 적이 있다"고 귀띔했다. 조일환씨도 비슷한 증언을 했다. 조씨는 "두한이형님 곁을 떠나지 않으면 죽이겠다는 협박까지 당했다"고 밝혔다.
 
'김두한의 여인' 박정인씨는 "영감님이 독살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다. 김두한은 사망하기 몇달 전부터 독살을 의식, 물 한모금도 조심했다는 것이다. 박씨는 아울러 김두한이 사망했다는 연락을 받고 사망 장소라는 센추럴호텔 301호에 도착했을 때 방에 있던 반쯤 비운 오렌지 주스잔에 '혹시 독약이 들어 있지 않았을까' 하고 당시를 회상했다. 적어도 김두한 정도의 역사(力士)를 테러하려면 먼저 약물을 썼지 않았겠느냐는 것이다.
 
장남 경민씨는 "당시 의문사는 시대적 상황으로 어쩔 수 없이 가려져 있었다 하더라도 이제 더 늦기 전에 진상조사를 벌여야 한다"고 주장했다

[출처]김두한 죽음의 비밀은 작성자김유심)

김두한은 독립운동가 김좌진 장군의 아들이다
그것은 김두한의 할머니 곧 김좌진 장군의 어머니가 인정한 사실 이다
그런데도 요즘 김좌진 장군의 아들이 아니라며 폄하하려는 세력의 배후가
국회 똥물 투척사건이라고 의혹을 제기한다

김두한은 협객이라고 자신을 소개한다
김두한 뿐 아니라 당시의 주먹세계는 지금의 프로야구 중계보듯
자신의 부하가 아무리 많아도
떼거리로 공격하지 않고 11 주먹 싸움이 원칙이고 싸움에서 지면 깨끗이
주먹세계를 떤난 구마적 쌍칼 신마적
그래서 건달이라고 불리고 지금의 스포츠 스타처럼 영웅이 된 김두한 시라소니 등
김두한은 사진을 조폭이 아니라 협객이락고 설명한 것처럼 부패한 권력에 똥물을 투척하여
1972년 뇌졸중으로 은폐된 암살을 당한 것으로 추리할수 있다
그후 김두한을 보고 논란 부패한 자본과 권력이
1975년 사보이 호텔 사건을 기획해 한국에 영웅시 되던 건달계보를 제거하기 위해
양아치로 전락시키려는 음모로 추리할 수 있다
1명을 수십명이 사시미 칼을 들고 공격하는 유영철 이춘재 급 흉악범으로
전락해 국민들의 지탄을 받고 권력과 자본의 충실한 개로 전락했다



조폭이란건 말 그대로 혼자서 못이기는 상대를 조직적으로 떼거리로 공격하여 목적을 이루려는 폭력집단이다
유트브 동영상에서 실험한 내용을 보면 종합격투기 선수에게
운동을 안한 일반인이 무기를 든 싸움에서
무기를 든 일반인이 이기는 경우가 많았다
실전이라면 그것이 사시미 칼이 었다면 그대로 죽었을 것이다
사시미 칼로 급소를 찔리면 병신 아니면 사망이다
아무리 운동을 잘하고 몸이 빨라도 칼보다 빠르기 힘들고
칼에 한번 찔리면 치명상이다
아무리 체격이 작고 힘이 없어도 사시미칼로 싸우면 마이크 타이슨 같은 선수를 단번에 이길수도 있다
그래서 사시미 칼을 들면서 덩치가 크고 몸이 둔해도 힘이 센 것 보다
체격이 작고 몸이 빠른게 훨씬 유리해 졌다

그래서 과거 건달들은 사시미칼 없는 11 주먹 싸움을 원칙으로 싸움에서 지면 아무리 부하가 많아도 보복 공격을 하지않고 깨끗이 승복하고 주먹세계를 떤난 것이다
건달이 사시미칼을 들거나 떼거리로 한명을 기습 공격하면 건달로 인정하지 않았다

유영철 이춘재 급 흉악범하고 건달하고는 확실히 다르다는걸 보여주려던 것이다

1966915, 삼성그룹 계열사였던 한국비료(현 롯데정밀화학) 5월 일본에서 사카린의 원료를 밀수해 들여온 사실이 경향신문 보도로 알려지면서 정재계를 넘어 사회 전체가 뒤집혔다
국회의사당에서 똥물 투척사건 김대중(민중)의원의 질의가 끝나자 마지막 질의자로
무소속 김두한 의원이 국무위원에 질의를 시작하며
1966922일의 일이다
서대문형무소는 나의 별장같은 곳,또 들어갈 각오
라며 내각을 향해 이것은 국민의 재산을 도적질하고 합리화하는 내각을 규탄하는 사카린 올시다,그러니 이 내각은 골고루 맛이나 봐야지,
똥이나 처먹어 이 새끼들아 라고 외쳤다

역시 김두한 답다

추천 비추천

1

고정닉 0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연극, 뮤지컬 갤러리 가이드 (180820 ver.)■■ [35] 잡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8.20 102589 370
공지 ◆◇◆공연장 지하철 빠른칸 정보 (2018년 7월 16일 업데이트)◆◇◆ [29] 지하철빠른칸(175.123) 18.07.16 43217 427
공지 연뮤갤 자주 올라오는 질문 Q&A [124] 한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23 156772 573
공지 연극,뮤지컬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475] 운영자 08.03.03 138157 72
2743314 ㅃㅃ 나 개이인데 남배팬이라서 댕로 돌아 ^*^ ㅇㅇ(110.70) 01:28 92 2
2743313 내가 만약 영화를 만든다면 ㅇㅇ(110.70) 01:27 28 0
2743311 믿나 ㅠㅠ 본진 앓는글 [3] ㅇㅇ(223.62) 01:21 122 3
2743310 엠개는 진짜 댄버스나 젠더 프리해라 ㅋㅋㅋㅋㅋ ㅇㅇ(110.70) 01:16 127 1
2743309 ㅍㅅㄱㅁㅇ) 양도관련 댓글 달았던 원댓 피드백이야 [29] ㅇㅇ(175.193) 01:16 736 50
2743308 ㅃㅃㅃ 외쳐조선 축공 이제 봤는데 개잘했네 [3] ㅇㅇ(125.177) 01:15 195 4
2743307 녹기작 결혼이라고 그러더니... [3] ㅇㅇ(110.70) 01:11 481 0
2743306 오늘 개레전인 극 [1] ㅇㅇ(49.166) 01:10 148 0
2743305 ㅃㅃ언뮤 주인공들이 부러울 때 ㅇㅇ(119.196) 01:08 95 3
2743304 내가 생각한 연뮤 캐릭터 중 인생케미는 ㅇㅇ(223.62) 01:06 209 1
2743302 ㅃㅃ 혹시... 배우랑 같은 아파트 사는 바발있어? [8] ㅇㅇ(106.101) 01:04 748 0
2743301 ㅇㄷㄱㅁㅇ) 오늘 환상동화 ㅇㅇ(220.121) 01:03 248 2
2743300 아니아니 ㅇㅇ(223.38) 01:02 34 0
2743299 ㅉㅌㄱㅁㅇ 이상한 짤털 [49] ㅇㅇ(59.7) 01:00 566 14
2743298 편의점에 요즘 ㅇㅇ(223.38) 00:58 92 0
2743297 바발 새우젓 다음은 ㅇㅇ(223.38) 00:57 75 0
2743296 바발들 차기작은 뭐니 [35] ㅇㅇ(182.172) 00:52 570 2
2743295 라디오스타 ㅇㅇ(223.38) 00:51 97 0
2743294 모구모규모구모구모구 ㅇㅇ(223.38) 00:50 22 0
2743293 1일1 홍피파니 풀박제 존버 [2] 우주최강미남춘수(223.38) 00:49 100 10
2743292 흐어엉엉 ㅇㅇ(121.160) 00:49 24 0
2743290 ㅃㅃㅃ 오늘 환동에 [2] ㅇㅇ(175.192) 00:47 239 0
2743289 ##### 퇴근길 불판 ##### [8] ㅇㅇ(175.223) 00:41 559 5
2743288 ㅃㅃ 한뮤어 렌트 하이노트 누가찍는거야?? [15] ㅇㅇ(125.178) 00:40 718 0
2743286 그러고보니 고흐 쌀밥 페어막에 [11] ㅇㅇ(117.111) 00:38 441 2
2743285 ㅃ오늘 본 극의 교훈을 주어 모르게 한 줄로 써보자 [13] ㅇㅇ(110.70) 00:38 220 0
2743284 뒷둥뒷둥..... 올해 어나더가 안온다니 헛헛하다 [2] ㅇㅇ(211.36) 00:37 106 0
2743282 ㅇㄷㄱㅁㅇ) 미스트 24일 저녁공 ㅇㅇ(211.209) 00:37 135 0
2743281 안냐세여 허귭니다 ~~^^ [4] ㅇㅇ(223.62) 00:36 230 0
2743280 오늘 생일인 배우 [34] ㅇㅇ(223.38) 00:32 1069 53
2743279 안녕하세요 혀 위치 입니다. [2] ㅇㅇ(110.70) 00:32 236 0
2743278 시발 레전이라 개신났는데 저 병신은 뭐여 ㅇㅇ(223.38) 00:32 180 0
2743277 안녕하세요 머글입니다 ㅇㅇ(110.70) 00:31 64 1
2743276 빠삐코 ㅇㅇ(223.38) 00:31 22 0
2743274 ㅇㅇㅁㄱㅁㅇ 형용 아부지랑 아들이 여기서 만나네ㅋㅋ [2] ㅇㅇ(211.227) 00:28 478 6
2743270 양준일 무대존나 웃기던데 [1] ㅇㅇ(110.70) 00:27 346 0
2743268 ㅇㅇㅁㄱㅁㅇ 4출 앞 닭강정 먹은 후기 [2] ㅇㅇ(58.230) 00:26 349 5
2743267 안녕하세요 뤠붸카입니다 ㅇㅇ(49.166) 00:26 51 0
2743265 안녕하세요 이선좌입니다 [1] ㅇㅇ(110.70) 00:24 108 0
2743264 아 B마트 왜 12시에 끝나냐 ㅡㅡ ㅇㅇ(49.166) 00:24 102 0
2743262 ㄱㅅㄱㅁㅇ 팬레터 200121 컷콜 영상ㅋㅋㅋㅋㅋ [12] ㅇㅇ(223.38) 00:22 360 13
2743261 ㅌㅇㄱㅁㅇ) 히어라카루 트윗 [21] ㅇㅇ(61.72) 00:22 1546 45
2743260 안녕하세요 아이다라고 해요 ㅇㅇ(49.166) 00:22 56 0
2743259 ㅎㄱㄱ) 0121팬레터 호많음(귭표위주) [1] ㅇㅇ(125.177) 00:21 161 12
2743258 오마이갓김치 ㅇㅇ(49.166) 00:20 41 0
2743257 ㅈㅁㄱㅁㅇ 혹시 이런거로도 무슨 극인지 알 수 있니 [12] ㅇㅇ(39.7) 00:20 629 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