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ㄴㄴㅎㄱㄱ) 200117 솜앱에서 작성

ㅇㅇ(223.62) 2020.01.18 01:30:29
조회 326 추천 24 댓글 5
							

요즘 계속 '돌이킬 수 없는 것'에 대해 생각하고 있는데 솜이 이 주제에 너무 딱 맞아 떨어지는 극이었다고 한다........ 덕분에 보는 내내 머리깸..........




개인적으로 솜에서 앞에 아무렇지도 않게 툭 나왔던 대사들이 계속해서 조금씩 변주되면서 자꾸 등장하는 게 그렇게 좋더라ㅎ "네 머릿속에 이야기만 몇 천 개야!"나 "늦었잖아" 같은 것들. 이 모든 게 결국 톰의 머릿속 이야기니까 톰한테 이 문장들이, 이 대화들이 낱낱이 박혀있구나 싶어ㅠ 톰한테 앨빈을 잃는 건 하나의 세계가 통째로 사라지는 일이었을 테니까. 아니 뭐 기본적으로 톰이 쓰레기짓 한 거는 맞는데... 그냥 다들 그러잖아~ 싶은 정도가 아니라 진짜로 말도 안 되게 크게 실수한 게 두어개 정도 있는 것도 맞는데.... 마지막에 셀프 용서받는다? 그것도 맞긴 맞는데.......

오해하지마 톰맘까지는 아니야 굳이 따지면 앨빈맘임ㅋㅋㅋ 그냥.. 극 중에 등장하는 앨빈은 결국 톰의 환상인 거잖아? 그러니까 앨빈의 체념 앨빈의 비난 앨빈의 상처 앨빈의 눈물 이런 것도 완벽하게 사실이라기보다는 결국 다 톰이 생각한, 톰의 해석일 거 아냐. 톰의 죄책감이 만들어낸 환상. 그러니까 앨빈이 죽고난 뒤 과거를 회상하는 톰이 자기 자신의 잘못을 더 크게 기억하고 더 심하게 왜곡할 수도 있는 거 아닐까 하는 생각이 문득 들기도 했어. 왜 우리가 스스로의 비겁함을 돌아볼 때 아무도 모르는 내 잘못을 나는 다 아니까, 남보다 나를 더 미워하기 쉽잖아. 물론 그렇게 생각해도 톰은 나쁜 놈이 맞지만ㅋㅋㅋㅋ 쓰레기는 쓰레기지....



뭣보다 "오지마" 이거랑 "너네 아빠한테 이 정도 글이면 차고 넘치는 거 아냐?" 이거 두 개는 정말 용서할 수 없다ㅂㄷㅂㄷ 약셀털 미안한데 내가 지방러였었거든? 지금은 비록 서울에 살지만 과거에 지방에 살았었단 말이야. 그래서 앨빈이 조지에게는 없던 새 삶을 받았다고 막 기뻐 날뒬 때의 그 기분을 나도 알거든ㅠㅠㅠㅠㅠㅠ 다들 알잖아. 서울이랑 지방은 (그게 어디든) 인프라 차이가 엄청나. 누릴 수 있는 기회 자체가 다르다고. 한국도 이런데 미국 같은 곳은 어떻겠어..... 톰도 보면 이 기분을 모르는 게 아니다? 다 알아. 저 폭포 너머 세상에는 뭐가 있는지 궁금해하던 나비의 마음을 글로 써낸 사람이 그 마음을 모를 리가 없다고!!! 근데!!!! 근데 톰은ㅠㅠㅠㅠㅠ 앨빈한테ㅠㅠㅠㅠㅠㅠㅠ 여기 진짜 지방러 (출신) 바발 과몰입 구간임. 별볼일 없는 동네 서점에서 책이나 파는 사람이라고 아빠 욕할 때도 마찬가지. 야 너어는 진짜........ 일단 패드립인 건 둘째 치고 앨빈도 지금 그런 삶을 살고 있는데 어떻게 본인 앞에서 그렇게 말하면...... 앨빈 너를 속으로 엄청나게 무시하고 있어 하고 고백하는 거나 다름없잖아ㅠㅠㅠㅠㅠ 나는 이때가 앨빈이 톰을 포기한 시점이라고 생각해서 더 환장하겠어ㅠㅠㅠㅠㅠ



근데 또 톰이 앨빈한테서 "이게 다야 이게 전부야" 하는 말을 듣는 건 또 이상하게 위로가 된다? 톰이 앨빈한테 모진 소리 하고나서 일주일 후에 앨빈 장례식이니까, 당연히 앨빈 죽음에 톰이 책임이 있는 게 분명하고 지금 저 대화는 톰의 기만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하면서도 그래. 이게 요즘 하고 있는 '돌이킬 수 없는' 관계나 감정, 사건이나 시간 같은 걸 생각하면서 봐서 더 그런 것 같아. 누구한테나 상처로 남는 돌이킬 수 없는 것들이 있잖아. 바로잡을 수 있으면 당연히 제일 좋지. 사과하거나 용서받고, 화해하거나 헤어질 수 있으면. 그렇지만 만약 그럴 수 없다면, 그러면 우리는 어떻게 해야 할까? 우리가 뭘 할 수 있을까? 그 질문에 대한 가장 이상적인 답변을 솜이 준다고 생각해. "왜 없는 이야기를 찾아~ 네 머릿속에 이야기만 몇 천 개야! 아는 걸 써" 없는 걸 찾아헤매지 말 것. 바로잡을 수 없는 일을 바로잡으려고 애쓰지 말 것. 할 수 있는 일을 할 것.



그런 의미에서.. 톰이 앨빈의 이야기를 앞으로도 계속 쓸 거라는 걸 싫어하는 관객들도 많은 걸로 아는데, 난 그런 방식으로라도 앨빈이 계속 기억될 수 있다면 그것도 좋을 것 같아. 어쨌든 작가로서 톰이 앨빈 이야기를 베끼거나 훔친 건 아니잖아~ 앨빈이 이야기꾼으로 능력이 있는 것과 별개로 톰도 뛰어난 작가인 건 맞다고 생각해서 톰이 글을 계속 쓰는 건 별 문제 없게 느껴져. '나비 효과'를 이미 예전부터 알고 있는 사람은 수천수백만명이지만 그 중 누구도 톰 같은 글을 쓰지는 못했으니까. 애초에 작가는 자기 삶 속에서 작품의 힌트를 얻을 수밖에 없는데, 톰이 자기 삶 속에서 억지로 앨빈을 분리하려다가 그 사단이 났다고 생각해서ㅋㅋㅋㅋ "얜 필요없었다구요!" 바로 나온 건 사실 얘가 필요하다는 내면의 외침이잖어.....



나 분명히 보면서는 톰새끼 욕만 오백만번 한 것 같은데 왜 후기 다 쓰고 보니까 톰맘같지? 아냐.... 톰은 쓰레기야..... 근데 이 쓰레기의 참회록이 나를 너무 울게 만들어...... 약간 진 것 같은 기분이 든다......





우선 새해 1월부터 나눔해준 나눔횽에게 감사를! 오늘 덕분에 정말 잘 봤어 보는 내내 눈물콧물 쏟으면서ㅠㅠㅠㅠ 넘 급하게 가서 손수건을 못 챙겨가서 얼굴 엉망진창 되었지만 정말 행복한 관극이었어. 잘 자 좋은 꿈 꾸고! 티팅 다 성공하고! 하는 일 없이 돈이 막 쏟아지는 1년 되길!

추천 비추천

24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연극, 뮤지컬 갤러리 가이드 (180820 ver.)■■ [35] 잡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8.20 107973 373
공지 ◆◇◆공연장 지하철 빠른칸 정보 (2018년 7월 16일 업데이트)◆◇◆ [30] 지하철빠른칸(175.123) 18.07.16 44611 430
공지 연뮤갤 자주 올라오는 질문 Q&A [127] 한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23 161846 583
공지 연극,뮤지컬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477] 운영자 08.03.03 139012 73
2769202 ㅇㄷㄱㅁㅇ) 3/1 밤 지크슈콘 위멮컬쳐데이 양도 ㅇㅇ(122.46) 20:44 39 2
2769201 개념 간 박막례할머니 아이다 후기 신삭인가??? [2] ㅇㅇ(77.111) 20:44 68 0
2769200 ㄱㅎㄱㅁㅇ 쓸 2월 29일 낮공 동일 회차 자리 교환 ㅇㅇ(223.62) 20:43 39 0
2769199 아까 솜콘 양도글 머야? [9] ㅇㅇ(223.62) 20:42 247 0
2769198 ㅃ 이런 식으로 앨빈의 기분을 또 느끼고 싶지 않았는데 [2] ㅇㅇ(223.62) 20:40 204 1
2769196 무모할지라도 안티고네 끝 ㅇㅇ(175.223) 20:38 78 3
2769194 정부 욕하는애들 다 신천지야 ㅇㅇ [1] ㅇㅇ(175.223) 20:37 72 2
2769193 ㄴㄴㅇㅈㄱ 그판사 티켓꽂이 나눔받았어! [4] ㅇㅇ(223.38) 20:35 159 7
2769192 ㅃ찌질 고구마캐 끼리 모이면 존잼일듯 [1] ㅇㅇ(182.216) 20:35 50 0
2769191 ㅇㄷㄱㅁㅇ) 외쳐조선 25일 [25] ㅇㅇ(121.167) 20:34 563 6
2769189 나는 본진 부본진이 더블캐로 온 적 있음 [8] ㅇㅇ(39.7) 20:33 331 0
2769188 나는 본진이랑 애배가 같은극 하는 바발들 부럽다 [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2 201 0
2769187 방역하고나서 [2] ㅇㅇ(118.235) 20:31 140 2
2769186 ㅃ 관극 쉬기로 했는데 양도글은 다 눌러봄 [3] ㅇㅇ(223.38) 20:31 187 1
2769185 오디오 리핑 끝 [1] ㅇㅇ(182.226) 20:31 99 0
2769184 쩌니는 코로나 잠잠해지면 라인업 줄거지? [4] ㅇㅇ(210.117) 20:31 145 0
2769183 ㅃㅃ새삼 느끼는거지만 ㅇㅇ(59.5) 20:31 39 0
2769182 ㅃㅃ뮤톡콘 댓림 뻘짓하다 멘탈 나가서 아직도 너덜너덜... [4] ㅇㅇ(211.201) 20:30 128 0
2769181 석상들 있니? [1] ㅇㅇ(110.70) 20:29 45 0
2769180 나 뉴비인데 본진이 두명인가 [1] ㅇㅇ(223.62) 20:29 137 0
2769179 연희단거리패 김소희 홍대공연예술대학원 교수로 있네 [3] ㅇㅇ(211.207) 20:27 293 14
2769177 본진이랑 애배가 페어면 몸이 하나인게 억울해 [2] ㅇㅇ(110.70) 20:26 124 0
2769175 ㅇㅇㅁㅃㄱㅁㅇ 뮤배들 너튭하는 거 좋다 [1] ㅇㅇ(223.62) 20:25 228 4
2769174 ㅇㄷㄱㅁㅇ) 언체인 양도 ㅇㅇ(175.223) 20:25 132 2
2769173 #### 물고기들 여보셔 얘기할래? #### [101] ㅇㅇ(223.62) 20:24 313 4
2769172 ㅃㅃㅃ 믿나 막맨 율지터는 꼭 보고싶었는데 [3] ㅇㅇ(117.111) 20:22 314 3
2769170 이런 버전 수트송 어때?? ㅇㅇ(220.124) 20:22 94 0
2769169 내기준 본진은 그런거임.. [3] ㅇㅇ(175.223) 20:21 293 4
2769168 위윌락유 콘서트도 취소됐나? [2] ㅇㅇ(223.33) 20:21 182 0
2769167 ㅇㅅㅌㄱㅁㅇ) 사비타 4월말까지 공연 중단 [5] ㅇㅇ(39.7) 20:20 540 7
2769165 개뜬금없고 ㅃ이긴한데 헤드윅 문토미는 (ㅅㅍ) [2] ㅇㅇ(117.111) 20:19 124 3
2769164 막공 가까운 극은 괜찮겠지............. [2] ㅇㅇ(106.102) 20:18 367 0
2769163 ㄱㅎㄱㅁㅇ) 쓸 2/26 저녁공 -> 2/29 낮공 ㅇㅇ(39.7) 20:18 82 2
2769162 ##조지아 얘기할 사람 있으려나## [42] ㅇㅇ(211.37) 20:18 170 4
2769160 ㅎㅌㄱㅁㅇ) 결국 막공표 놨다... [16] ㅇㅇ(223.62) 20:10 1397 3
2769159 ㅃ인데 토핑 쿠폰 쓴 표 취소 공지 뜨면 [4] ㅇㅇ(223.62) 20:10 407 6
2769158 ㅃ나영재게 절절해서 기어다니는 멜로극 소취.. [4] ㅇㅇ(211.36) 20:10 190 9
2769157 ㅇㅇㅁㄱㅁㅇ) 바발들 희곡 추천 받을 수 있을까? [9] ㅇㅇ(175.223) 20:09 223 1
2769156 ㅃㅃ아 개빡쳐 [6] ㅇㅇ(210.117) 20:09 441 3
2769155 빨래 공연 중단 [1] ㅇㅇ(106.102) 20:09 539 17
2769154 ㅃ 덕간적으로 지금 공연하는 캐들은 다 돌아와라.. ㅇㅇ(223.33) 20:08 118 0
2769153 ㅃㅃ 바발들아 부본진 있어? [17] ㅇㅇ(223.38) 20:05 545 0
2769152 ㅇㄷㄱㅁㅇ)솜 내일(2/25) 한자리 ㅇㅇ(175.223) 20:05 231 6
2769150 혹시 조심스럽지만 랜선단관..마돈크 [11] ㅇㅇ(117.111) 20:03 873 3
2769149 마스크 안 쓰고 기침하는 새끼들 왜 살지 [6] ㅇㅇ(211.36) 20:03 182 2
2769147 ㅃㅃ 밁촤 백작 볼수나 있으려나 [4] ㅇㅇ(1.234) 20:01 336 5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