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부석사 방문기앱에서 작성

바다평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8.19 19:08:21
조회 2354 추천 29 댓글 9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9ae40cf4a13d27ed5f4764b583658fb9511d753da9aee4e68663bdb13499ea43cc273fe7a10591d98541035b3cde223431f8ed3596638575c22



풍기역 근처 동양대에 머물일이생겨서 근처 구경을다니고있습니다

부석사까지는 27번을 타면 풍기역-동양대-(소수서원)-부석사까지 갈아탈거없이 하루에 차도 20대가량 다니기때문에 좋습니다

소수서원도 갔는데 생각보다 너무 작고 볼게 없더군요 최근에 유네스코 뭐 등록됐다고하더니,,

저는 천태종계열에 귀의한 신자이기는하지만

고찰은 죄다 조계종이기때문에 별 상관없이 방문하고는 합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c4af43c91a4dd77fd5f47698387b0f1b865609029f1549ae0a93ca27effbd11e2b717f5b2cd32f7556

27번 종점 부석사역에서 내리면 이렇게 돼있습니다

그 앞에는 "한국식 관광지"인만큼

알록달록한 간판의 음식점들이 가득합니다

안으로 들어가는 길에는 좀 정갈하게 색통일은 해놨더라고요그래도

아오리사과 천원에 2개가 꿀맛입니다

입장료는 2천원 성인1명당입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3a7459f1a46d271d5f476401a86d7810c0726f08b960c76408ac3c90edf7cb07a5b7b0b08192bb750


가는길에 나오는 일주문,, 여기서 정신을 집중하시고 가면 됩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3ab10c54914d475d5f476cd4fb47d9f38916758112bfb600181c66a5012c5b687f091bf08585df565


걷다보면 천왕문이 나옵니다 생각보다 좀 걸어올라가더군요

전 오후5시쯤 좀 선선해질때갔는데

8월 대낮에갔으면 땀좀뺐을뻔했읍니다

저는 어느절이던 천왕문에가면 4천왕분들에게 압도를 당하는데요

항상 발밑을 살핍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5fd42c81e4dd37ed5f476823a7f189810744ce42d6bd94b8027d3fc4c26126a3ebbdfb87194dca2b2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4ac119d4817d274d5f476f1e0bbebd50f3bac06d74e038298b0e962eccce6ab286996a72ddde08d03


우리 천왕님들 발밑에 보면 아귀들 부정한자들을 깔고앉고 밟고 계신데요

그게 마치 저의 모습을 보는거같아 슬프고 힘이들기때문입니다

잡귀와 번뇌를 쫓는 천왕님들의 공포가 제 마음에도 작용하는걸까요?,,,

수미산에는 입갤할수없는것립니다,,, 

유약한 저는 법과 대화로 해결하고싶은데 엎드려 읍소하면 받아주실까요?

저는 탑을 들고계신 다문천왕님과 비파를 들고계신 지국천왕님을 좋아합니다.

부석사의 천왕님들은 유독 인상이 쎄시더군요.


종범루 안양문을 지나면 바로 무량수전입니다마는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7ac479f1a178073d5f4768154869e1343119bb84c8113d3fd8c5d62c7e5b88c5c450250c1c956d3f9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7f8139a4244d673d5f47667a5fe03093a0b4bfccd661a9063ce36b4110f91e8fa95b56c2c2b405718



이게 "그 유명한" 무량수전입니다마는

너무유명해서 사실제가할말은없고

저는 뒤틀린사람이라 너무유명하고 너무찬양받는것을보면 항상 협잡하고 깎아내려 밸런스를 맞추고싶은 욕심이 생기는 사람입니다 그렇기때문에 언급하지 않는것이 좋읍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3ac44c84316d272d5f476a4807b700a959a29c486142b30cdd4e47373e5b453a73d0ce50c3c136fb2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5ad14981813d674d5f476c988ae609b2cf3008d69f17cab68eb26d318249b5889c72be65d5e61c984


사실저는 절에가면 어느절이든 삼성각을 먼저 찾습니다

삼성각은 三聖을 모신곳인데요

정통불교적인곳이아니라 한국잡탕적인 곳입니다

칠성(북두칠성), 독성(독고반자), 산성(산신) 이렇게 모셔서 도교적이고 샤머니즘적이고

해외에서 들어온 종교에 숨어있는 우리나라적인 요소입니다

사람들이 이거 있는지도 모르는데

저는 그래서 더 좋아합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8ab17cb4c178123d5f476d1e36f2a3fe3dea4607609ac9d6f5641410811160d4c5b1ddde00315b2310f


그중에 제가 제일 좋아하는건 이 나반존자라는분인데

독성(獨聖) 라는 이름에서부터그러하듯이 고독하신 분이어서

혼자서만 밥먹고 수행해 깨우치신 분이기때문입니다

그대로 "홀로 깨친" 분입니다

ㄹㅇ친구없는 찐따인 저에게 딱이신 분입니다 존경하는 분입니다

탱화를보면 비구니가 항상 같이나와서  가끔 기만자인가 씹새끼가,,, 싶기도 하지만요


칠성(북두칠성)을 보면 무당파의 북두칠성진같은게 떠오르기도하고 (무당파는 또 도교 계열이죠 이게 이어집니다)

산신을보면 자연에 빌고싶어지기도하고 호랭이도 있고


여튼 삼성각을 제일 좋아합니다,,, 왜냐하면 아무도 주목하지않는 찐따같은 곳이지만 가장 우리적인곳이고 가장 가까운곳이고 또 어느절이던지 다 있긴있거던요 할매 모시는곳도있고그랬는데,,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c4ae16cd4840d176d5f4767e5521e67e2e1e96d1c2a92f0fefade22e8eadc15b9f6df49ef4a6e4e30f4f


선묘각,,, 전 첨에이게 여기 삼성각인줄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1ab40c44c458074d5f47674752705a4ceeebde287e7ac389345b16855318a8d641b6464cef3ae587bae


무량수전이 보이는사진,,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9a713c54244d623d5f47629e44e7ef447411e20fb469ac0aaa2046fb113ff54dd1090bc80d371ec469a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c5ae449e1a138472d5f47659b2e32e96cd5a56cc430e74dd4f132b9074dd32dd266ad1f747b90d9d6d5c


여기 안양(安養)루의 안양은 열반이라는 뜻인데오

이곳에서 소백산의 경치를 보며 많은 문인들이 글을 썼다고 하는데

별로 산세가 험준하진 않네요 그래도 경치는 좋읍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4f818cb19468625d5f476b4067053b8ad31d732879c2b132ac5ee49a3c185aad4d655be3e782c273797


부처님 석상,,, 벌레가 많아서 귓가에 윙윙대서 굉장히 귀찮았는데 엄근진하게 자리를지키시는모습이멋집니다

viewimage.php?id=39afd130e0de&no=24b0d769e1d32ca73ded87fa11d02831b24d3c2d27291c406c42f02d1a5c3e4deea8e221e80a6e5679e4d37742226d6f3eaaada28495fc409d4e418421d5f47637c4b42463d05a9ac43bd42a2943a10d80e366e7759a7bdb430118be33cb50


나오면서 한장,,,

사실 뒤에 조사당까지 가서 국보같은거 보고와야되는데

사실 전 그런 유명하고 대접받는건 싫고 남들 다 보러가는 대웅전도 싫고

삼성각만 보면 됩니다 ㅅㄱ링  최근 일본만 많이다녔어서 신선했읍니다오랜만에

아글고 나름 여름에 산속인데 화장실에찬물콸콸나오더군요 자판기에 물이랑포카리는 매진이니까 올라가기전에사가십셔



추천 비추천

29

고정닉 5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전성기 외모 그리워! 자기관리 필요해 보이는 스타는? 운영자 21/12/07 - -
공지 ■■■■ 질문하기 전에 한번쯤은 읽어보고 질문하길 ■■■■ [53] 땅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7.09 107043 8
68592 서울 문화재 투어 - 8 화계사에서 사직단까지 [3]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8 68 15
68579 백인서양인 외국인여자친구들이 잘 모르는 한국여행지 10곳....jpg [6] ㅇㅇ(125.136) 12.06 166 11
68563 서울 문화재 투어 - 7 도선사에서 약사사까지 [5]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112 15
68517 (스압) 서울 문화재 투어 - 4 광평대군 묘역에서 한우물까지 [3]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137 17
68506 (스압) 서울 문화재 투어 - 3 함춘원지에서 성제묘까지 [5]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53 13
68495 (스압) 서울 문화재 투어 - 2 한글고비에서 서울 문묘까지 [11]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8 185 20
68483 서울 문화재 투어 - 1 [5]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335 13
67062 2021년 은하수 여행-제천 [7] 놀러옴(175.198) 04.24 2044 21
67050 2021년 은하수 여행-원주 [5] 놀러옴(175.198) 04.19 1259 19
67042 2021년 은하수 여행-영월 [3] 놀러옴(175.198) 04.15 1120 24
66224 2020년 은하수 여행-영월, 마지막. [11] 놀러옴(175.198) 20.09.23 2823 29
65829 2020년 은하수 여행-미시령 [13] 놀러옴(175.198) 20.07.22 2650 30
65764 제주 솔로 뚜벅이 3박 4일 후기 [15] ㅇㅇ(110.70) 20.07.13 4837 29
65498 2020년 은하수 여행-영월 [5] 놀러옴(175.198) 20.05.28 2292 21
65444 자차 생긴 후로 혼자 여행다니는게 너무 좋음 [14] ㅇㅇ(218.51) 20.05.15 4757 55
65371 2020년 은하수 여행-상춘정 [6] 놀러옴(175.198) 20.05.03 1687 23
65335 2020년 은하수 여행-대둔산 [7] 놀러옴(175.198) 20.04.28 1771 18
65056 시청,구청,도청,군청가서 지하철타고 목걸이줄 얻은 갤럼의 이야기 [27]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2.05 3334 20
65054 심심해서 쓰는 서울 밖 이야기. 대구이야기. [13] ㅇㅇ(211.214) 20.02.04 3135 24
64621 실시간 경복궁 풍경 [5] 정현수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1.01 3438 29
64569 뚜벅이 혼자 떠나는 인천 월미도 여행.......jpg [77] 르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0.22 5973 38
64558 간만에 설악산 다녀 왔는데..국내 관광지는 이제 쇠락의 기운이 느껴진다 [11] 그놈참(222.237) 19.10.19 3786 49
64494 심심해서 쓰는 서울 이야기. 서소문등등 [15] ㅇㅇ(219.250) 19.10.01 2582 43
64492 2019년 은하수 여행 외전-두물머리 [6] 놀러옴(175.198) 19.09.30 1403 35
64361 2019년 은하수 여행-변산반도 [7] 놀러옴(175.198) 19.08.30 2119 74
부석사 방문기 [9] 바다평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8.19 2354 29
64201 심심해서 쓰는 서울 밖 이야기. [21] ㅇㅇ(219.250) 19.08.08 6854 99
64182 2019년 은하수 여행-설악산 [11] 놀러옴(175.198) 19.08.04 2832 41
64151 2019년 은하수 여행-옥천군 [6] 놀러옴(175.198) 19.07.31 1874 32
64100 (스압)심심해서 서울로 간 여행 마지막 시민아파트 회현아파트 방문기 1편 [32]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7.26 3778 31
64099 (스압)심심해서 서울로 간 여행 마지막 시민아파트 회현아파트 방문기 1편 [7] 트람뿌대통령만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7.26 3046 23
64014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정리) [33] 발게이(59.28) 19.07.17 10331 54
64013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9일차) - 마지막날 - [34] 발게이(59.28) 19.07.17 14201 126
64012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8일차) [5] 발게이(59.28) 19.07.17 7989 45
64011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7일차) [6] 발게이(59.28) 19.07.17 7550 36
64006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6일차) [15] 발게이(14.43) 19.07.16 7358 42
64005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5일차) [8] 발게이(14.43) 19.07.16 7189 38
64004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4일차) [9] 발게이(14.43) 19.07.16 7417 39
63997 심심해서 쓰는 서울 이야기. [23] ㅇㅇ(219.250) 19.07.14 7072 70
63984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2일차) [13] 발게이(59.28) 19.07.12 7782 45
63983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1일차) [8] 발게이(59.28) 19.07.12 7377 37
63982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10일차) [6] 발게이(59.28) 19.07.12 8091 44
63974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9일차) [6] 발게이(119.198) 19.07.11 7981 52
63973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8일차) [11] 발게이(119.198) 19.07.11 8710 52
63972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7일차) [8] 발게이(119.198) 19.07.11 8997 57
63971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5일차) [9] 발게이(119.198) 19.07.11 9574 42
63966 2019년 은하수 여행-고성군 [9] 놀러옴(175.198) 19.07.10 1764 22
63963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4일차) [7] 발게이(122.254) 19.07.10 10419 56
63960 [스압] 걸어서 가는 부산-서울 (3일차) [18] 발게이(59.28) 19.07.10 12064 7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