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데이터)프로레슬링 기술이야기 - ⑦ 초크슬램

깔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3.07 17:24:00
조회 3974 추천 80 댓글 40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322&page=2 - ① 우라나게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360 - ② 문설트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509 - ⑤ 스터너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593&page=1 - ⑥ 프랑켄슈타이너














(정준하의 초크슬램, 프로레슬링팬이라면 감탄이 절로 나온게 아니라 기겁했을 것이다)






빅맨의 상징과도 같은 기술 초크슬램.

한손으로 목을 잡고 들어올려 그대로 찍어버리는 무시무시한 기술이다.

하지만 목을 잡고 내려찍기에 머리가 다칠 위험이 큰 기술이기도 하다.

그래서 피폭자의 안전한 접수를 위해 목을 잡지 않은 반대손으로는 피폭자의 허리를 받치고 쓰며 머리로 찍히지 않기 위한 힘조절도 필수다.

그렇기에 힘을 갖춘 빅맨들이 주로 사용하는 것.











(사이코 시드의 초크슬램(비셔스 버스터))



가장 유력한 초크슬램의 원조는 사이코 시드(시드 비셔스)이나 확실한 것은 아니다.

단 시드가 레슬링 커리어 초창기 Lord Humongous기믹을 할 때부터 썼다면 가장 오래된 선수이기는 하다.


WWF에서 활동할 당시에는 한 손으로 들어 그대로 찍어버리는 형태였으나 이후에는 우리가 아는 일반적인 초크슬램의 형태로 시전하였다.

시드가 힘이 센걸로 유명했었는데 위짤의 돈건영감은 접수하면서 죽어났을듯










다음 원조 후보는 ECW에서 활약한 선수인 911이다.

폴 헤이먼의 아이디어로 초크슬램을 사용하기 시작했다는데

ECW 데뷔가 1994년인 것을 생각하면 가장 신빙성이 없는 원조 후보일 것이다.













3번째 후보는 자버삘 오지게 나는 민 마크

USWA나 멤피스 레슬링에서부터 사용했다는 썰이 있지만 자료로 확인할 방법이 없다.

우리가 쉽게 볼 수 있는 민 마크의 초크슬램은....




















언더테이커 시절 초크슬램 밖에 없다.













참고로 민 마크 시절 언더테이커의 피니싱 무브는 이것



















4번째 원조 후보는 전일본 사천왕 중 한명인 타우에 아키라의 노도와 오토시.


우라나게 글에서 잠시 언급했던 와지마 히로시의 골든 암 봄버와 스모 기술 노도와의 영향을 받아 타우에 아키라가 만든 기술이다.

사실 와지마 히로시의 골든 암 봄버를 아예 초크슬램 원조 후보에 넣기도 하지만 골든 암 봄버는 우라나게에 가까웠다는 것이 유력해서 제외하였다.


북미의 초크슬램과 다르게 노도와 오토시는 아예 두손으로 앞목 뒷목 다잡고 들어서 내려찍는 기술이다.






















마지막 후보는 이 분이다.

응? 링컨 형이 왜 여기서 나와?



미쿡의 16대 머통령 링컨은 변호사 출신으로 많이 알려져 있는데

사실 변호사를 하기 전에 여러 직업을 전전했는데 그중 하나가 프로레슬러였다.

키가 193cm로 거구에 싸움으로 이름을 날리기도 했다고 ㄷㄷ



당시 프로레슬링은 링에서 경기를 한게 아니라 마을의 공터나 술집앞에서 관객이 애워싸서 공간을 만든 뒤 그대로 경기를 하곤 했다.

링컨은 일리노이 주의 챔피언이 되기도 했다.







(링컨의 초크슬램???)



링컨에게 이런 일화가 있다.


1831년, 링컨이 사는 동네에 잭 암스트롱이라는 스스로 최고의 싸움꾼이라 자칭하는 사람이 있었는데

다른 동네 사람이 링컨이야말로 진짜 강한 사람이라고 말하여 암스트롱은 링컨에게 1:1로 싸움을 신청한다.

그러나 링컨은 암스트롱을 힘으로 압도했고

목을 잡고 팔을 뻗어 들어올린 다음 꼬마한테 놀아주듯이 흔들어댄 다음 내동댕이쳤다.



위의 사진은 아마 이 일화를 바탕으로 그린 삽화일 것이다.

굵은 글씨의 부분이 초크슬램으로 추정하는 것..


정말 진지하게 링컨이 초크슬램의 원조라고 주장하는 사람들은 적어도 이후에 초크슬램을 고안한 사람은 100% 링컨을 참고했을 것이라고 말한다.

너무 진지하게 믿지는 말자.













마지막은 케인의 초크슬램과











실패해야 제맛인 허리케인 초크슬램으로 마무리




추천 비추천

80

고정닉 17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RAW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Ver.19.06.20 [12] 혁권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6.20 10985 46
공지 프로레슬링 갤러리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 / Ver. 18.03.12 [18] 뉴트럴라이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3.12 31819 46
공지 프로레슬링 갤러리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 / Ver.17.12.13 [16] 뉴트럴라이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2.13 11210 51
공지 프로레슬링 관련 사진이나 내용이 있어야 합니다. [426] 운영자 05.07.13 234030 77
공지 ☆★ 프갤별점 - 페이백, 언스토퍼블 '15 결과 발표!! ★☆ [11] YouScrewedPeep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5.27 284811 22
공지 ★ 프로레슬링 갤러리 어워드 2014 - 결과 발표 ★ [93] 라빈스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1.08 141508 177
1762406 AEW에게 감사를 전한 한 아이의 아빠 [12] ㅇㅇ(126.208) 10:02 1392 54
1762358 퇴근길 MJF.gif [24]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47 1136 41
1762350 유튜브에서 요닐 반응 실화냐? ㅎㄷㄷㄷㄷ [41] ㅇㅇ(58.143) 02:33 2549 61
1762329 [Reddit발] AEW 필리쇼에서 야유 직전까지갔던 상황 [21] ㅇㅇ(76.114) 01:18 2563 90
1762327 갓글 트렌드로 본 알렉사블리스vs사샤 뱅크스.jpg [25] ㅇㅇ(14.46) 01:12 1752 60
1762290 프념글을 통해 본 프갤넘들의 특징 [14] ㅇㅇ(175.212) 10.19 1317 56
1762278 역대 여성부 피니쉬 임팩트 TOP5 (핀폴용) [16] (115.160) 10.19 1903 41
1762219 역대급 폭죽낭비 [13] ㅇㅇ(195.206) 10.19 2332 50
1762188 2019 크라운 주얼 대진표 [22] ㅇㅇ(27.255) 10.19 1818 46
1762173 레슬링툰 - 한컷툰 신장개업 특집 外 [28] Red Maniac(121.177) 10.19 2493 105
1762161 WWE 단편 만화 - 요리사 [26] 옆구리끙끙밤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379 156
1762140 (스압) 목슬리가 WWE 탈단후 받았던 싱글매치 평점 [17] ㅇㅇㅇ(61.109) 10.19 1812 50
1762135 알바레즈가 또 불길한 예언을.jpg [7] ㅇㅇ(126.237) 10.19 1782 40
1762117 수직낙하식 바디슬램.gif [12] ㅇㅇ(115.21) 10.19 1744 32
1762116 크라운 쥬얼 세스vs브레이 '어떤 이유로도 멈출 수 없다' 조건 추가 [11] SafeBa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431 40
1762097 가불기 시전한 스피어스.tweet [6]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457 31
1762077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역대급 접수 [14] ㅇㅇ(119.192) 10.19 1691 43
1762064 제대로 붙은 자넬라 & 스피어스.tweet [7]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891 33
1762051 AEW에 대항하는 WWE로스터 JPG. [37] 00(110.14) 10.19 3698 111
1762040 제리코가 레이에게 신분증 요구한 썰+tweet [10] ㅇㅇ(49.143) 10.19 1373 55
1762028 [데이터]스맥 메인 로만레인즈 ,대니얼브라이언 vs 킹빈,나카무라 gif [6]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956 27
1762024 디시콘레인즈 gif [15]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389 59
1762006 [데이터]스맥 브론 스트로우먼 vs 드류 굴락 gif [8]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917 27
1761997 [데이터]스맥 우먼챔 도전자뽑기 6팩첼린지 gif [4]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881 25
1761996 오카다 카즈치카가 AEW와의 협업의사를 밝혀.news [11] ㅇㅇ(180.134) 10.19 1020 37
1761986 베일리 악역 프로모영상에도 등장한 애기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354 29
1761983 스맥 불량 베일리 등장 gif [4]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510 31
1761965 이번주 수요일 전쟁 순간 시청률.jpg [5] ㅇㅇ(126.237) 10.19 998 27
1761956 이시국에.jpg [4] ㅇㅇ(124.61) 10.19 1045 29
1761955 [데이터]스맥 인컨챔쉽 나카무라 신스케vs로만 레인즈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171 29
1761938 로만 간지네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227 28
1761923 꼬마 캐시디 영상 올라왔네 ㅋㅋ [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277 54
1761888 WWE.com 선정 로만이 하지 못한 다섯가지(List This! 코너) [9] 00(223.62) 10.19 773 28
1761823 2014년 다비 알린 [5] SafeBa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809 29
1761822 최근 사샤 뱅크스 인스타 모음.jpg [47] ㅇㅇ(218.233) 10.18 4068 49
1761813 이오시라이 변천사 [20] ㅇㅇ(121.171) 10.18 3240 72
1761804 반 블릿 인터뷰 오브리 에드워즈 (걸 헤브너) 편 번역 - 5 (完) [9]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777 39
1761801 이거 괜히 웃기네 ㅋㅋㅋㅋ.gif [8] ㅇㅇ(211.197) 10.18 3230 56
1761735 내가 본 장외스팟 중 제일 인상적이었던 거.gif [18] dd(218.153) 10.18 3178 90
1761714 이렇게 근본없는 기술은 첨본다 [10] ㅇㅇ(116.37) 10.18 1030 27
1761711 레슬링 옵저버 어워드 선정 올해의 부커 1위들 [8] ㅇㅇ(222.111) 10.18 595 31
1761704 현재 인디씬의 열기를 만들어낸 부커는 코디도 아니고 게도도 아님 [13] ㅇㅇ(14.40) 10.18 2544 86
1761687 WWE 2K20 그래픽 씨발 진짜.gif [35] dd(218.153) 10.18 2816 58
1761681 NXT 재팬 계획은 계속 진행 중인가 보네 [9] ㅇㅇ(211.49) 10.18 368 27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