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중대장 때 무장공비 4명 잡고 무공훈장 받았던 장군 합참의장 됐다!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5.26 09:36:26
조회 4334 추천 39 댓글 22

3줄 요약:

군수뇌부 물갈이 인사.. 7명 중 4명 육사 출신

김승겸 합참의장 지명자는 중대장시절 공비4명 사살로 훈장

작전통과 미국통 중용 두드러져.. 1년 안된 해·공군 총장도 교체



김승겸 합참의장, 박정환 육군총장, 정상화 공군총장, 이종호 해군총장, 안병석 연합사부사령관, 전동진 지상작전사령관, 신희현 2작전사령관.

김승겸 합참의장, 박정환 육군총장, 정상화 공군총장, 이종호 해군총장, 안병석 연합사부사령관, 전동진 지상작전사령관, 신희현 2작전사령관.



정부는 25일 신임 합동참모의장에 김승겸 한미연합사 부사령관(육사 42기)을, 육군참모총장에 박정환 합동참모차장(육사 44기)을 각각 지명하는 등 대장 7명 전원을 교체했다. 이번 인사로 9년 만에 육사 출신이 합참의장이 됐고, 취임 1년이 안 된 해·공군 참모총장도 이례적으로 모두 교체됐다. 문재인 정부 시절 논란을 빚었던 육사 배제, 특정 지역 편중 인사 등을 바로잡겠다는 윤석열 대통령의 의지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 인사에서 해군참모총장에는 이종호 합참 군사지원본부장(해사 42기), 공군참모총장에는 정상화 합참 전략기획본부장(공사 36기), 연합사 부사령관에는 안병석 육군참모차장(육사 45기), 지상작전사령관에는 전동진 합참 작전본부장(육사 45기), 2작전사령관에는 신희현 3군단장(학군 27기)이 각각 지명됐다. 중장급인 안보지원사령관에는 황유성 소장(육사 46기)이 대리 보직됐으며, 향후 중장급 인사 때 중장 진급과 함께 정식 임명될 예정이다. 국방부 관계자는 “(국회 인사청문회 대상인 합참의장을 제외하고) 26일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국군통수권자인 대통령이 이들을 정식 임명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인사는 육사 및 작전통, 미국통들의 발탁과 함께 일부 기수 건너뛰기가 이뤄졌다는 점이 특징이다. 합참의장, 육참총장, 연합사 부사령관, 지상작전사령관, 2작전사령관 등 대장 보직 5개 중 4개에 육사 출신이 내정됐다. 육사 출신 합참의장은 이명박 정부 때인 2011∼2013년 정승조 합참의장이 마지막이었다. 박근혜·문재인 정부에선 해·공군, 학군(ROTC)·3사 등 비육사 출신들이 계속 임명됐다.

김승겸 합참의장 지명자는 한국군 현역 장성 중 유일한 무공훈장 수훈자다. 1992년 5월 3보병사단(백골부대) 13중대장 시절 비무장지대의 군사분계선을 넘어온 북한 무장 공비 4명을 전원 사살한 은하계곡 대간첩 작전에 참여해 을지무공훈장을 받았다. 이 때문에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예상되는 북한의 다양한 군사적 도발에 대응할 적임자라는 얘기가 나온다. 한미 동맹의 상징인 한미연합사 부사령관을 맡아왔다는 점에서 현 정부의 한미 동맹 복원 및 강화 기조에도 부합돼 발탁됐다고 한다.

육군참모총장에 지명된 박정환 합참차장도 한미연합사에서 지상구성군사령부 작전처장과 작전참모차장, 합참 작전본부장을 지낸 작전·미국통이다. 세계 최대 야전군사령부로 불리는 지상작전사령관에 지명된 전동진 합참 작전본부장은 합참에서 합동작전과장, 작전처장, 작전부장을 거쳐 본부장 자리까지 맡은 군 내 대표적인 작전통이다.

육군참모총장에 육사 44기가 임명되면서 육사 41기급인 남영신 현 육군참모총장(학군 23기)에서 세 기수 건너뛰기가 이뤄졌다. 대통령실과 이종섭 국방장관은 한때 ‘육사 44기 합참의장, 45기 참모총장’안도 유력하게 검토했지만 인사 폭이 너무 커지는 부작용 등을 감안해 ‘42기 합참의장, 44기 참모총장’으로 선회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교체된 김정수 해군참모총장은 취임 5개월여 만에, 박인호 공군참모총장은 10개월여 만에 옷을 벗게 됐다. 과거 정권 교체 때마다 군 수뇌부 물갈이 인사가 이뤄져 왔지만 취임 1년이 안 된 경우는 인사에서 제외한 경우가 많았기 때문에 좋지 않은 선례가 될 수 있다는 우려의 소리도 나온다. 대장 임기는 2년으로 규정돼 있고, 보통 1년~1년 6개월 이상 재임한 뒤 교체돼 왔기 때문이다.


유용원의 밀리터리 시크릿 구독




4억 명이 방문한 대한민국 최대의 군사안보 커뮤니티

< 유용원의 군사세계 >

추천 비추천

39

고정닉 4

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학폭 논란 절대 없을 것 같은 인성 바른 스타는? 운영자 22/06/27 - -
567 천영우 전 청와대 수석이 던진 북핵 대책 등 세가지 안보 화두 [3]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3 596 0
566 핀란드 '라이트닝 스트라이크 22' 훈련에 참가한 K9 '무카리' [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30 1207 8
565 러시아 극초음속 순항미사일 '지르콘' 시험 발사 성공, 바렌츠해에서 발사 [1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9 1124 6
564 폴란드 2조 규모 수출 이루어지나? 우리 기술로 만든 전투기 FA-50 [33]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8 1984 13
563 축구장 6개 초토화.. 우크라이나 도착한 미국 '강철비' 하이마스 위력 [2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7 2726 6
562 동해안 지도 펼친 김정은, 전방부대 전술핵 배치 시사 [16]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4 1653 1
561 미 육군 정예 특수부대 제 10 특전단 '그린베레'의 해상척후조 훈련 [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3 2164 9
560 진화하는 북 핵.미사일 위협과 국방 인공지능 [5]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1190 4
559 일본 육상자위대 최신 장비 등장! 2022 '후지 종합화력연습' [1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823 14
558 헤엄쳐 다가온 거북이 한마리.. 적이 보낸 정찰 로봇이었다 [30]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4292 25
557 말 많은 방사청장 인선 지연..K-방산 수출 대박에도 악영향? [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034 2
556 전차 포신에 생수병을 올려 놓고 기동, 중국 96식 전차 성능 과시 영상 [3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325 2
555 주일 미해병대 제 3정찰대대 낙하산 타고 해상 고공강하 침투훈련 [11]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1417 5
554 소형폭탄이 하늘에서 뚝! 우크라군 공격드론으로 변신한 중국 상용 드론 [1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234 7
553 AI·드론봇으로 무장했다... ‘아미타이거’ 전투단 출범 [2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801 3
552 박격포, 로켓, 무인기 등 1발 요격에 4천원! 레이저 방공무기 아이언빔 [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0 1345 7
551 레이건 항모·마라도함 함께 떴다… 북 겨눈 한미훈련, 오키나와서 한 이유 [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9 1363 5
550 3세대 핵항모 '제럴드 R. 포드', 최신 전자식 사출장치와 강제착함장치 [1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8 1631 3
549 주한미군 미사일만 400여발.. 한미, 유사시 1500발로 북한 때린다 [25]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7 1363 11
548 북 핵실험 임박설속 F22 등 미 스텔스기 30여대 주일미군기지 전진배치 [7]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3 1447 8
547 게임 같은 미 육군의 첨단 야간투시경 ENVG-B 착용 시가지 전투훈련 [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2 1535 2
546 실전경험 3번 가진 합참의장 지명과 한국군의 체질 변화 [4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1 3157 29
545 미사일 무장하고 종횡무진, 국산 첨단 장갑차 ‘레드백’ 베일 벗었다 [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30 2270 16
544 윤석열정부 첫 한미 정상회담과 진일보한 북 핵.미사일 위협 대응책 [1]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7 973 2
중대장 때 무장공비 4명 잡고 무공훈장 받았던 장군 합참의장 됐다! [2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6 4334 39
542 바이든 순방 마지막날.. 중국·러시아, 한일 방공구역 침범 [16]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5 1658 11
541 바이든 방한때 뜬 '심판의 날'.. 내부 핵전쟁 지휘장비 보니 '반전' [1]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4 1955 6
540 북한 도발 땐 미국전략자산 출동.. '북핵조준' 한미훈련 더 강력해진다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3 268 3
539 한미정상회담서 '원전동맹' 선언.. 사드기지도 정상화 나선다 [6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1639 40
538 바이든 방한 앞두고... 한미연합사단에 최신형 아파치 헬기 대대 창설 [10]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9 1236 12
537 현실화한 북한의 전술핵 위협… ‘한국판 맨해튼 계획’이 필요하다 [3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8 2480 9
536 단 한발로 대형선박 두동강.. '족집게 폭탄'의 어뢰 뺨치는 대변신 [5]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249 2
535 軍 대장급 7명 중 5~6명 이번달 물갈이 인사할 듯 [16]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6 1916 8
534 ROTC 모집 연기와 초급간부 경쟁률 급락 [26]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3 3440 9
533 세계 최정상의 자주포 K9 '썬더'와 대한민국 보병전투장갑차 K21 [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2 1739 13
532 유탄발사기에서 발사되는 이스라엘 초소형 정찰 공격 드론 '니녹스 40' [10]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1 1770 4
531 미사일처럼 날아 탱크 포탑 때린다..우크라이나전 등장한 러시아 첨단 지뢰 [23]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0 2842 10
530 북한 이번엔 SLBM 발사.. 올들어 매주 1회꼴 도발 [1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9 1400 4
529 병사 봉급 200만원 공약 논란‘... 모병제 하는 일본·대만보다 높아 [12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6 3114 17
528 남한 겨냥한 게 아니라고? 김정은의 선제 핵공격 전략 '커밍 아웃' [5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4 2327 8
527 윤석열정부 ‘한미 방산 FTA’로 미국 시장 노린다 [1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3 1816 36
526 '킬러 드론'을 부하로 쓴다, 평택 기지에 뜬 최신형 미군 공격헬기들 [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02 2065 9
525 2분 만에 주 로터와 꼬리를 자동으로 접는 CH-53K 킹스탤리온 [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9 1804 3
524 북한판 NLAW 대전차미사일, 극초음속미사일 등 신형 무기 총동원 열병식 [5]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8 1485 3
523 괴물 ICBM·신형 SLBM·극초음속 미사일..北, 전략무기 3종 과시 [8]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7 1240 4
522 사드 성능개량 성공과 사드 추가배치 대선공약 [1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6 1475 18
521 업그레이드 된 미국 '침묵의 암살자'.. 일본·인도·대만이 사는 이유 [14]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5 2218 3
520 [단독] 천궁-II 탄도탄 요격미사일의 눈, 천궁-II MFR 현장 취재 [2]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2 1520 15
519 우크라이나, 22년전 피격 똑같이 되갚았다.. 모스크바함 침몰 영상 [7]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1 2785 18
518 러시아 탱크 부순 '마법의 알라봉'.. 한국군 전차는 북한로켓에 안전할까 [19] BEM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20 2565 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