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항상 최선의 플레이를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18 00:15:07
조회 10540 추천 17 댓글 61

"항상 최선의 플레이를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

'페이커' 이상혁에게 흔들림은 느껴지지 않았다. 그 대신 자신의 플레이에 대한 확신이 느껴졌다. T1은 17일(한국시각) 중국 쓰촨성 청두 파이낸셜 시티 공연 예술 센터서 벌어진 미드 시즌 인비테이셔널(MSI) 브래킷 스테이지 패자조 3라운드에서 G2를 3 대 0으로 제압했다. 경기 후 인터뷰에 나선 이상혁은 승리 소감을 비롯해 자신이 하고 있는 플레이에 대한 강한 확신을 드러내기도 했다.

지난 G2와 첫 만남에서 3 대 2의 신승을 거뒀던 T1은 이후 BLG, 팀 리퀴드와 경기서 연달아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며 쉽지 않은 재대결이 예상됐다. 하지만 이날 3 대 0의 깔끔한 승리를 거두며 우려를 불식시켰다.

이상혁은 "G2 상대로 한 번 경기를 해봐서 플레이스타일을 겪은 게 컸다"며 이번 경기에서는 그런 부분을 신경 써서 좋은 결과 나온 것 같다"는 말로 리매치에서 거둔 깔끔한 승리 비결에 대해 설명했다. 그러면서 "BLG전에서 상대가 여러 준비를 해왔고 거기에 대처를 못 했는데, 다음 경기에서는 그런 부분이 보완돼서 좋은 경기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다음 BLG와 리매치에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번 MSI에서 이상혁은 흔들리는 모습을 간혹 노출하고 있기도 하다. 하지만 이상혁은 할 수 있는 최선의 플레이를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불리한 상황에서는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의 플레이를 다하고 있다"며 "그 과정에서 겉으로 보기에 안 좋아 보이는 플레이더라도 저는 항상 최선의 플레이를 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힘줘 말했다.

이날 2세트에서 T1은 승기를 잡고 진격한 상황에서 상대 넥서스를 아쉽게 깨지 못했고, 드레이븐을 플레이한 '한스사마' 스티븐 리브에게 쿼드라 킬을 내주기도 했다. 하지만 이후 다시 이상혁은 곧바로 상대 진영에 순간이동을 타 백도어로 경기를 끝냈다. 당시에 대한 질문에 그는 "2세트는 이미 많이 유리해서 그때 죽더라도 언젠간 끝낼 수 있다 생각했다"며 "상대가 바론을 치러 간 순간 제가 판단해서 백도어했다"고 설명했다.

T1은 세 번째 세트에서 1, 2세트 동안 밴하던 '캡스' 라스무스 뷘터의 주력 챔피언인 트리스타나를 풀어주기도 했다. 이상혁은 "지금 상황에서 미드 챔피언은 선수마다 잘하는 게 정해져 있다"며 "저희도 여러 전략을 준비하는 차원에서 열거나, 닫거나 하고 있다"고 트리스타나를 풀어준 배경에 대해 밝히기도 했다.

G2를 완파하고 도장 깨기 시동을 건 T1의 다음 상대는 LPL 1시드이자, 지난 경기서 패배를 안겼던 BLG다. 이상혁은 "지난 BLG전 패배 이후에 저희가 많은 것을 배웠다. 더 많은 성장도 있었기 때문에 다음 경기 충분히 이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며 "MSI 동안 어려운 시간을 많이 보내면서 배우고 성장했다고 느낀다. 그 과정에서 저희도 많이 준비했다. 다음 BLG전은 지난 경기보다 좋은 확률이 높다고 본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 밴으로도 막을 수 없다…'쵸비'의 물오른 기량▶ BLG '쉰', "초반 공격적인 G2와 정면으로 맞붙고 싶다"▶ [eK리그] WH게이밍, 2주 차에도 승격팀 돌풍 이어갈까▶ '전국에서 네 번째' 경남 e스포츠 경기장 개장▶ 2024 이스포츠 대학리그, 31개 대학 시드권팀 발표



추천 비추천

17

고정닉 0

52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2892 [포토] 2024 ek리그 챔피언십 시즌2 3·4위 결정전 시작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0 0
2891 [포토] 장재근-이원주, ek리그 챔피언십 3위 결정전 입장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4 0 0
2890 [포토] 과거의 동료에서 적으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8 0 0
2889 [포토] 2024 ek리그 챔피언십 시즌2 최강 1인 가린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6 2 0
2888 [LCK] 시즌 첫 승 농심, 7위 도약… 팀 순위< 6월 22일 기준 >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63 0
2887 [eK리그] 광동 박기홍, 이원주 꺾고 생애 첫 개인전 결승 行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56 0
2886 [eK리그] '두 시즌 만에 결승 복귀' 박찬화, "최초 2회 우승해 보고파"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52 0
2885 [포토] 강원 장재근 vs kt 박찬화, ek리그 4강 시작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47 0
2884 [포토] 강원FC 장재근, 입술 꾹 물고 4강 무대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43 0
2883 '시즌 첫 패배' 광동 김대호 감독, "선수들이 짜증 내는 모습 보기 좋았다" [29]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2 11238 18
2882 T1 김정균 감독, "다양한 메타와 챔피언 운영 반복 연습해야"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31 0
2881 T1, 개막 3연승 달리던 광동에 2대1 역전승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220 1
2880 넵튠-님블뉴런, '이터널 리턴 마스터즈’ 시즌4 개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81 0
2879 스마일게이트, '로드나인' 캐릭터명 선점 이벤트 예고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94 0
2878 리니지M, 리부트 신서버 인기 폭발…20개 전 서버 마감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97 0
2877 [영상] '구마유시', "드레이븐 2코어로 '선체파괴자' 간 이유, '리퍼'와의 대결 내가 더 잘할 것" [2]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94 0
2876 DRX 이적 후 첫 POG '테디' 박진성, "내 점수는 평균 8점" [3]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4937 4
2875 LoL 168번째 신규 챔피언 '오로라' 공개 [64]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8554 6
2874 '플레타' 손민우의 자신감, "뉴 DRX 보여주겠다"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832 3
2873 LCK 최초 정글 자이라 선뵌 '캐니언', "장점 살리면 쓸만한 픽"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34 0
2872 엔씨 '리니지' 신규 리마스터 서버 '야히' 사전 캐릭터 생성 시작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38 0
2871 블루포션게임즈 야심작 '에오스 블랙', 정식 출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98 0
2870 엠게임, '열혈강호 온라인' 그래픽 도용 中 게임사 적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20 0
2869 승리의 여신: 니케, 열정적인 치어리더 '클레이' 추가 [4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7767 27
2868 [LCS 돋보기] '버서커' 김민철, "다전제 싸움, 저희 팀에겐 좋게 작용할 것"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2 0
2867 '페이커' 이상혁, "팬들에게 기쁨 주고 싶어…우승하고 싶다"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202 2
2866 소니, 글로벌 게임쇼 '게임스컴 2024' 불참 발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0 104 0
2865 "저도 '페이커'님 좋아해서 '대상혁'이라고 외치고 왔어요" [42]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3837 14
2864 [LCK] '개막 3연승' 광동, 단독 1위 등극… 팀 순위< 6월 19일 기준 >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179 0
2863 [프리뷰] 리니지M, '에피소드 제로' 업데이트 핵심 정리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122 0
2862 디플러스 기아, 위기의 T1 맞아 천적 관계 깰까 [20]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5033 4
2861 '리퍼' 효과 누린 광동, 4년 만에 LCK 개막 3연승 도전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108 0
2860 2024 LCK 아카데미 리그 상반기 플레이오프 열린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95 0
2859 '에포트' 이상호, "이즈리얼 상향 커…높게 평가하고 있다" [19]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9 2687 1
2858 넷마블 '나 혼자만 레벨업:어라이즈', 누적 매출 7000만 달러 달성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8 126 0
2857 [주간 eK스타] 4강 진출 '림광철' 장재근과 수비 핵심 JNM 루시우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8 4534 0
2856 젠지에 무기력 패배 '구마유시' 이민형, "팬들에게 죄송" [38]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8 3357 5
2855 [PC방순위] 뉴진스 컬래버 효과! '배그' 점유율 9% 육박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43 0
2854 [LCK 다시보기] 광동 新무기 '리퍼', 데뷔 두 경기만에 만든 펜타 킬 [6]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395 5
2853 '디펜딩 챔프' KT vs '전통 강호' 광동…2024 LCK CL 서머 2주 차 문 연다 [1]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337 0
2852 한화생명, 시즌 첫 승...디알엑스전 9연승 질주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29 0
2851 [포토] 디알엑스 김목경 감독, '승리로 가보자'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26 0
2850 '제우스' 최우제, "'페이커 신전' 생각보다 규모 커 놀랐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24 1
2849 [eK리그] kt 박찬화, "현 메타서 내 플레이스타일 극대화 가능"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131 0
2848 [eK리그] 'kt 최후의 희망' 박찬화, 강준호 따돌리고 4강 진출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126 0
2847 [포토] 울산 박상익, ek리그 개인전 8강 출전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129 0
2846 "'이긴다' 생각으로 왔는데"...농심 박승진 감독의 아쉬움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41 0
2845 젠지 김정수 감독, "패하더라도 선수들에게 흔들리지 말자고 헀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33 0
2844 BNK 피어엑스 유상욱 감독, "허무하게 패해 아쉽다"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30 0
2843 '페이즈 펜타 킬' 젠지, BNK 피어엑스 꺾고 첫 승 신고 데일리e스포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28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