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센트리는 어떻게 탄생했을까?앱에서 작성

아이언타이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01.25 13:50:01
조회 15464 추천 92 댓글 41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16cd7c5c588c7b769898018410dc9280f

이 모든 이야기의 시작은 1998년 마블코믹스로부터 시작된다

당시 마블코믹스는 파산을 신청할 정도로 회사 상황이 안좋았는데

마블코믹스는 이벤트 코믹스의 조 퀘사다와 지미 팔미오티에게 아웃소싱을 해서 마블 나이츠라는 새로운 타이틀을 만들어낸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16e5e6d4177529cb41d5da6ed1fdcfb50

마블 나이츠는 그 당시에 인기가 애매했던 히어로들이나 잘 알려지지 않은 히어로들을 가지고 만화를 만들었다

기존의 마블코믹스와 다르게 코믹스 연계도 적고 독립적이며 완성도 높은 만화를 뽑는게 목표였는데

이는 성공했고 많은 캐릭터들과 작가들이 마블나이츠로 데뷔를 하거나 재조명 받게 된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168495b2706ca280f82f2dfc30c8d1c20

마블 나이츠에서 활동하던 작가 중에선 폴 젠킨스가 있었는데

젠킨스는 마블 나이츠에서 인휴먼즈를 만들어 아이즈너 상을 수상할 정도로 잘 나가고 있었다

그리고 그에겐 릭 베이츠라는 동료 작가가 있었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16ac0d132817274dd7975eccb65650d11

릭 베이츠는 앨런 무어와 오랜 시간 함께 작업한 베테랑 작가였고 폴 젠킨스와도 친분이 있었다

어느 날 폴 젠킨스는 릭 베이츠에게 자신이 구상중인 캐릭터를 설명했는데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1643c61ade04b4a9e94393f7a36eeff13

'마약 중독과 싸우며 애완견과 함께하는 중년의 남자'

가 바로 그것이었다

일찍이 폴 젠킨스는 다른 곳에 이 컨셉을 이용해보기로 했지만 받아주지 않아 방치해둔 상태였는데

릭 베이츠와 폴 젠킨스는 이 컨셉이 맘에 들었고 이를 마블 코믹스에 데뷔시키기 위해 키워보기로 한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caa5d24a4f426878f1c35fc604a7a9bf2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f1b208dba98de380f74f990249a581e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eaeaa36ef59caee4b654dd8a4136b1a

릭 베이츠는 이 캐릭터에게 앨런 무어와 함께 작업했을 때 사용한 60년대의 복고풍 컨셉을 이용하기로 한다

실버에이지 시절의 히어로들을 되돌아보며 이야기를 새롭게 구성해나가는 것이 주 내용인 그 컨셉은 꽤 매력적이었고

릭 베이츠는 이미 앨런 무어와 같이 이 컨셉으로 유명한 작품들(미라클맨, 1963, 슈프림)을 작업한 적이 있었기에 순조롭게 진행할 수 있었다

베이츠는 1940년대까지 거슬러 올라가는 캐릭터에 대한 가짜 역사를 만들어냈고 젠킨스는 이게 맘에 들었지만 60년 동안의 부재는 어떻게 설명할건지 궁금했다

베이츠는 '캐릭터에게 끔찍한 일이 터져 모두로부터 잊혀졌고 자신의 기억도 지워야 했다'는 설정도 만들어낸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8d27bc6eb355da99c3f865098a229e1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b2d5fe6c6e81792e28a411578f9d952

이 두작가는 캐릭터의 역사뿐만이 아니라 실제 마블코믹스의 역사도 이용하기로 한다

이 작업의 핵심은 캐릭터가 60년 동안 존재해왔다는 것이고 여기엔 실제로 60년대에 캐릭터를 만들었던 작가가 필요했다

하지만 센트리는 60년대에 만들어진 캐릭터가 아니어서 작가가 없었고 그렇다고 실제 작가들 가지고 센트리를 만들었다고 할 수 없었다

그래서 본인들이 직접 작가를 만들어

'60년대에 무명 작가가 그렸지만 잊혀진 히어로'

의 컨셉을 굳혀나갔다

이걸 위해 작가들은 자신들의 이름을 아나그램으로 바꿔서

릭 베이츠 = 칙 리벳

폴 젠킨스 = 후안 핑클스

로 만들어 작가의 이름으로 써먹었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26556410daac94dc77971113030abb13145

그렇게 센트리의 초기 설정은 기틀이 잡혀갔다

처음에는 이름이 센츄리온이었고(나중에 폴 젠킨스가 센트리가 더 멋지다며 센트리로 바꿨다)

지금의 센트리처럼 히어로 중 최강자가 아닌

아이언맨과 데어데블 같이 독창적인 컨셉을 가지고 있는 중간 단계의 히어로였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36d6cc311dbd7a0ecb092572ab49ab1ee

젠킨스는 마블 나이츠 편집장인 퀘사다에게 센트리를 마블 나이츠의 새로운 캐릭터로 만들기로 했었고

이 작업에 대해 퀘사다와 의논하러 간다

문제는 여기서 일이 많이 꼬인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36f4237d2bd646734745d29bd196d664b

마블 나이츠 측에선 이미 인휴먼즈로 성공한 조합이었던

폴 젠킨스와 쟤 리의 조합을 원해 센트리의 작업을 저 둘에게 맡기게 된다

센트리의 기본 설정을 만든건 릭 베이츠인데 정작 작업은 다른 사람이 하는 것에 릭 베이츠는 당황했지만

젠킨스와의 일도 있었고 무엇보다 자신이 바빠서 그냥 넘어가게 된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369e69925a130a21f758f4831fe7802e1

그리고 센트리에게도 변화가 생긴다

당시 회사 사정 때문에 파격적인게 필요했는지 센트리는 중간 단계의 히어로가 아닌 히어로 최강자로 변경되면서 전체적으로 슈퍼맨과 많이 비슷해졌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36b53ef1307de5c6a306d087ef704763c

본격적으로 센트리의 작업이 시작되면서 젠킨스랑 베이츠가 구상했던

'무명의 작가가 만들었지만 잊혀진 작품'

의 컨셉도 계속되었다

대신 릭 베이츠가 빠지면서 자신의 가명은 사용하지 말아달라 부탁해 칙 리벳은 더 이상 사용하지 않았다

그래서 쟤 리랑 폴 젠킨스는 후안 핑클스라는 가명만 사용하기로 하다가

나중엔 아티 로젠이라는 상상 속의 인물로 바꿔버린다

그리고 이 장난에 스탠리가 동참하면서 단순한 장난이 아닌 노이즈 마케팅으로 커지게 된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3659dd4a58102ecbecf595e4c9ff362cd

이 장난의 시작은 1999년 데어데블 vol.2 9번째 이슈로 스타트한다

이 이슈에는

'마블 코믹스 초창기 멤버였던 아티 로젠의 건강이 좋지 않다 ㅠㅠ 아티 로젠을 위해 기도해주세요 ㅠㅠ'

라고 적혀있었고

당시 팬들은 아티 로젠이 누군지 몰랐지만 일단 기도했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c6dc323e1f1b237de4345c5e158a052fa

이 장난이 재밌어보였던 위저드 잡지도 이것에 동참했다

2000년 1월에 위저드는 아티 로젠이 결국 숨을 거뒀다고 보도했고

스탠리는 아티 로젠과 오랫동안 작업했었는데 소식을 듣지 못했고 그의 죽음은 정말 충격이었다며 장난의 스케일을 키워낸다

팬들은 아티 로젠이 누군지 몰랐지만 일단 애도했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c6f9426e723894d1df35af156b9ea66c5

로젠이라는 폰작가가 죽은지 한달 후

위저드 104번째 잡지에서 스탠리는 판타스틱4 이전에 존재했던 스탠리와 아티 로젠이 만들었던 잃어버린 실버에이지 캐릭터를 언급하며

그 캐릭터를 복귀하면 좋을거 같다며 떡밥을 던졌고

팬들은 큰거 오나? 생각하면서 기대했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c69b15d1116f7b4614bc41ef39f3a414682

마침내 이 장난스러운 노이즈 마케팅의 절정에 도달하게 된다

위저드 105번째 잡지에서

'아티 로젠이 죽은 후 그의 미망인인 블랑쉬가 남편의 짐을 정리하다 '마블 코믹스'라는 상자를 발견했고 이를 마블 본사에 전달한다'

'그 상자는 조 퀘사다의 사무실로 향했고 지나가던 폴 젠킨스가 읽을거리가 없는가 뒤지다가 상자 속의 내용물을 집으로 가져갔고'

'젠킨스는 집에서 아티 로젠이 창작한 60년대 실버에이지 시절의 잊혀진 슈퍼맨 캐릭터인 센트리를 발견한다!'

'젠킨스는 쟤 리와 의논한 다음... 원래 계획했던 네이머를 보류하고 센트리를 가지고 작업을 시작하겠다고 발표한다'

이 발표는 당시 화제가 되서 인터넷 커뮤니티와 코믹스 관련 매체를 뜨겁게 달구었고 수많은 편지가 마블 나이츠 사무실로 날라갔다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c6b55b88598917fde67ff66d9f19d25ff

그렇게 2000년 7월 19일

더 센트리 #1의 시작으로

센트리가 탄생하게 된다







+

79ec827fb6816af636eb86e246897c65a51700e22d58d97aa05f064656894d9e

당시 마블 본사의 중요 인물들과 잡지사, 유명 작가들이 총동원되서 진행된 이 노이즈 마케팅은 센트리가 나온 다음 해에 위저드지 116호에서 밝혀지게 된다

'폴 젠킨스와 릭 베이츠는 더 센트리에 대한 아이디어를 구상했으며 젠킨스와 공동 작업자인 쟤 리는 컨셉을 최종 형태로 다듬었다'

'편집자 조 퀘사다는 센트리의 전제를 잊혀진 영웅으로 마케팅 홍보의 근거로 삼기로 결정했다'

'젠킨스는 장난치는 것을 좋아하지 않았지만 스탠 리가 기꺼이 승선하자 그도 동참했고 가상의 작가 아티 로젠은 사실 두 명의 옛날 마블 작가였던 아티 시멕과 샘 로젠의 이름을 합성한 것이다'

'전설적인 예술가 존 로미타 시니어는 로젠의 잃어버린 센트리 스케치를 그리기 위해 데려왔고 위저드 잡지에 사용된 로젠의 사진은 사실 위저드 직원의 삼촌의 사진이었다'

이렇게 센트리의 첫 등장을 위한 마블 코믹스의 노이즈 마케팅은 전설이 되었다


출처: 상업영화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92

고정닉 28

1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2/06 - -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928/2] 운영자 21.11.18 895524 250
113259 [닌갤] 동숲 게시판에 글쓰면 실제로 주민들이 읽는 줄 알았던 엄마 [3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0 2536 45
113256 [야갤] 똥칰 신인 근황...jpg [33] 라여라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3249 20
113255 [디갤] 일본 여행사진)50장 [38] 올빼미의노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1027 13
113254 [부갤] 여자들이 결혼전 바라는 조건......JPG [396] ㅇㅇ(58.122) 18:30 8590 137
113251 [싱갤] 싱글벙글 섹스하다 여자 아이돌 이름 부른 남친 [241] 파삭파삭파시스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5 28360 135
113249 [오갤] 후쿠오카 라멘 2등 하카타잇소우 본점 11시오픈런 [78] 보이저2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3555 36
113248 [비갤] 그알에 나온 식욕억제제 부작용사례 [168] ㅇㅇ(118.235) 18:15 10338 110
113246 [중갤] 미국에서 요즘 유행하는 장례 방법.jpg [1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0 11050 95
113244 [주갤] 분노주의) 한녀 평균 한짤 요약ㅋㅋㅋ.jpg [234] ㅇㅇ(146.70) 18:05 14211 396
113243 [싱갤] 싱글벙글 진정한 '동포' [220] 관엽식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0 14944 382
113241 [야갤] 우주강국들의 취미 레전드.....jpg [166] ㅇㅇ(119.193) 17:55 13449 80
113239 [기갤] 소름돋는 필라테스 후기 [25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5 15372 214
113237 [당갤] 4달 만에 연락온 훈훈한 당근거래 [14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14641 160
113236 [싱갤] 오싹오싹 터키 여진으로 무너지는 건물들 [4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13521 157
113235 [방갤] bts 정국이 치맥하면서 넷플릭스 피지컬 100을 보면 생기는일 [38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0 15771 93
113233 [해갤] 벤투감독이 퇴장시 관중석에서 했던말.jpg [138] ㅇㅇ(211.234) 17:25 13580 168
113232 [플갤] 스포) 호그와트 플레이영상 유출 [243] ㅇㅇ(117.110) 17:20 12815 91
113231 [싱갤] 오싹오싹 드럼통 살인마 (스압) [148] Chart_Manag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5 14966 124
113229 [당갤] 오늘자 당근 근황..jpg [218] ㅇㅇ(211.234) 17:10 22498 281
113228 [여갤] 츄 소속사 근황 [24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5 19693 79
113227 [야갤] [팩트체크]억울한 의사 조민과 조국 교수님...jpg [653] ㅇㅇ(86.107) 17:00 25041 1523
113224 [싱갤] 싱글벙글 원피스 작가가 즉흥적으로 만든 에피소드들 [3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0 23234 172
113223 [군갤] ???: 실수로 영공 침범했다고 기상관측기를 격추하다니 [1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5 24345 317
113220 [해갤] 노사연이 인생에서 지우고 싶은 순간 [10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5 17473 169
113219 [싱갤] 싱글벙글 흥행 초대박났는데도 좆망한 고전영화 [17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37833 185
113217 [카갤] 드붕이,,, 신청받았던 일영 리버리 만들어왔어[좌표有] [59] ㅇㅇ(122.47) 16:25 3996 45
113216 [국갤] [단독] 강민경 부친·친오빠, 부동산 사기 혐의 피소 [220] 뉴스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16370 166
113215 [야갤] 백종원이 컨설팅해준 인천 청년몰 진짜 근황 [662] ㅇㅇ(118.235) 16:15 30114 461
113213 [만갤] 미국인 친구들이 깜짝 놀랄거라며 데려간 개비싼 유기농 마켓의 정체.jpg [46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21869 175
113212 [기음] 지금 우리가 먹는 돼지고기의 원류 [268] ㅇㅇ(118.235) 16:05 19756 149
113209 [원갤] 도플라밍고 전투씬으로 보는 그 시절 토에이 만행.gif [239] ㅇㅇ(221.150) 15:55 24020 209
113208 [만갤] 지브리 감성 들어간 포켓몬.jpg [192] ㅇㅇ(118.235) 15:50 19605 172
113207 [미갤] 2022와 2023년의 코스트코 한국물가 [32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5 17158 161
113205 [싱갤] 싱글벙글 존나 신기한 구름 모음 [7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0 14379 59
113204 [카연] [풍선] 1화 [19] 붕붕(182.231) 15:35 1833 19
113203 [도갤] 아름다운 우리의 수도, 한반도의 심장 서울 [447] 오늘의김에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13715 197
113201 [스갤] 스튜디오 와플 PD한테 팩폭날린 곽튜브 [282] ㅇㅇ(118.235) 15:25 21925 156
113200 [여갤] 이수만 sm 퇴진에 김민종 '격노' [370] ㅇㅇ(125.129) 15:20 20105 126
113199 [군갤] “북한 2m급 풍선, 한때 우리 영공 넘어와 TOD 포착” [13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13526 71
113197 [주갤] K-기싸움...... 6살 어린 후배와의 대화내용.....jpg [28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28762 129
113195 [배갤] 요르단 3박4일 여행기 마지막 - 사해,마다바 [41] nole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2639 24
113193 [싱갤] 스압) 오들오들 조선 임금들의 사망 원인 [52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5 36614 162
113192 [폐갤] 폐영화관 갔을때 찍은 사진 [155]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0 12040 169
113191 [일갤] 호타카야마(武尊山)가려다가 동네 야산 애무기 [25] Z7i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2303 12
113189 [군갤] K탑건...R2C 시나리오 유출....떴냐? [158] 우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13386 192
113188 [카연] (스압)여자 아이가 배송왔다 [169] (M^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5 16115 181
113187 [싱갤] 싱글벙글 C드라이브 용량 모잘라도 게임하는 법 [322] 실시간기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43453 141
113185 [알갤] 노홍철 사고났네 베트남에서 오토바이타다 [42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35016 385
113184 [주갤] 자식들에게 남편 욕하는 한국 여성 아내 (군산대 에타) [222]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20258 23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