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튜디오 뿌리 전 직원으로서 보는 뿌리의 4과문- 2편

ㅇㅇ(185.212) 2023.12.04 13:05:02
조회 29332 추천 445 댓글 346

https://gall.dcinside.com/maplestory_new/6229226

 


안녕 메이플친구들 1편에서 글 정리 제대로안해서 많이 혼난 뿌리 전 직원이야.

마지막으로 내가 가지고 있는 혐오사상에대한 생각과

앞으로의 컨텐츠 제작자들이 가져야할 마음가짐 그리고

뿌리 사건으로서 배운것들을 정리해볼까해.

https://www.dogdrip.net/525126903

 



많은분들이 궁금한것같아서 갤이나 커뮤니티에서 궁금했던점에

대해서 정리해보는 Q&A를 한번 만들어보기로했음


1.스튜디오 뿌리는 페미로 이루어진 집단인가?


스튜디오 뿌리는 페미로 이루어진 집단은 아니지만, 20대 초중반, 30대초중반을 주축으로 트위터내

소위 그림을 잘그리는 동인녀, 그리고 청강대 학생 위주로 뽑기때문에

절대적으로 페미가 많을수밖에없어

스튜디오 뿌리는 대부분 40~50대지만 그들 역시 이 혐오 사상에대해 인지 못할순없음

뿌리의 창업자인 아앙의전설 총연출이셨던 그분은 인터넷 많이 하시거든.

트렌드에대해 누구보다 잘알고있는사람이 혐오사상에대해 인지하지못했다?

그건 있을수없는 일이라 생각함


같은 동업자인 업계 레전드중 하나인 코라의전설부터 시작해 업계에서 천재로 불렸던 최감독님

같은경우는 정말 아무것도 몰랐다고 생각함, 그 분은 정말 일만해오신분임

인터넷이랑 거리가멀어,하지만 그렇다하더라도 책임문제는 피할수없을것임.



3.스튜디오 뿌리는 애니메이션 업계에서의 영세기업인가?


7cea8077b3816afe3eec98a518d60403a542eb572a21864ca165

본 자료는 스튜디오 뿌리의 연매출, 그리고 기업정보니까

참고하길바래


애니메이션 업계 기준으로 전혀 영세기업이아님을 밝혀두고, 애니메이션업계 산업자체가

영세한것도있다고, 생각함, 직원수 대비 돈을 못버는 회사도아니고, 게임 PV같은경우

중국쪽에서도 일을 많이받고, PV단가가 커트당 30~50만원하기때문에

PV마다 세부적인 금액은 다르긴해도 저 금액안쪽으로 책정이될거임.

회사가 돈을 못버는 회사는 아니란말


3.스튜디오 뿌리의 월급제의 진실

스튜디오 뿌리에서 회사를 월급제로 운영할수있는 이유는 아무나 소화할수없는

고퀄리티 작화레벨과, 고단가, 그걸 수정하는 레이아웃 감독에의해

운영되는 상당히 기형적인 시스템이라 볼수있음.


쉽게 설명하자면 원화는 요리사로치면 메인스태프

동화가는 서브스태프라 원화맨같은 경우는 메인 스태프라고 볼수있어.


이러한 메인스태프를 초심자가 할수있는 레벨이아님에도 불구하고

뿌리는 신인에게 메인스태프의 일을 맡긴다.


회사에서 인수인계를 받으며 관련 업무일을 배워나가야할 사람들이

팀장급의 임무가 주어지니 당연히 그에대해 소화하지 못하는 사람들이

대부분인것임, 이에대해 소화하는사람들은 그 전에 애니메이션에대한

실무 경험이 꽤나있는경우고, 나도 애니과를 나왔고 관련해서


졸작까지했기에 어느정도는 적응했다봄, 그래도 관련경험 덕분에 오기가 생겨서

뿌리에서 일했던 경험은 후회는 되지않는다.


그러한 팀장급의 업무를 신인한테 소화시키고 월급을 최저거나, 최저보다 약간 높은 금액을

책정해서 주는건 말이안되는거라 생각해

물론 그거 다 뜯어고치고있는 레이아웃감독이나,작화감독분들도 대단하긴하다고 생각함.


4. 스튜디오 뿌리의 사과문의 문제점,그리고 골든타임


1차사과문


7ce5d376e4d66ba36fedd3e04e827c6b540103ef766e060024551dd5fd1ca054d4

1. 스튜디오 대표이사의 서명이나, 임직원일동이라는 말도 쓰지않는걸로봐선

스튜디오 뿌리란 회사의 이름에 숨어서 경영진들이 아무책임없는모습으로

일관하고있음


2.해당 스태프의 컷을 리스트업할게아니라, 해당 스태프가 작업한

혐오사상이 깃든 이스터에그를 본인들이 직접찾아서 리스트업해서 게임사에 전달하는게맞는것임.

그게 당사자를 추궁하는방식이든, 본인들이 찾아내는 방식이든

본인들이 해야 될 의무를 게임사에 넘기고있음


3.해당 스태프가 앞으로 PV에 작업하지않는다가 아니라

대표이사와 해당 논란스태프의 징계, 적어도 권고사직이라는 단어는 꺼냈어야한다고봄.


4.이미 사고가 일어났고, 그걸 수정해서 끝낼게아니라

일정 기간 텀을 두고 유저와 게임사간의 잃어버린 신뢰가 회복될때까지

기다리겠다고해야지, 그 와중에서도 돈벌 궁리만하니까

사과문이 사과문 같지않은거지


5.게임에서 최선을 다해 만든컨텐츠가 오해받는다고 말하는건

은근슬쩍,스리슬쩍 사과하는척 한다고 생각하게 만들기때문이라고

생각함,본문에있는 사과를 본인들이 부정하고, 유저들 상대로 말장난을 치고

우린 잘못한게없는데 왜 니들이 예민하게 굴어 라고 생각하게 만들기때문이라고생각함


6.동작과 동작사이를 이어주는건 동화가의 역할이지

해당 논란 애니메이터는 동화가가아니라, 연출,콘티,스토리보드를 담당하고있는

감독급인데, 그런 감독급이 동화를 맡는다는건 있을수없음


동화를 작업하지않았는데, 어떻게 의도하지않았다고 할수있는지

의문, 제작진행을 하셨던 대표라면, 의도하지않고선 절대

각 파트별의 개념을 모를수없는데, 의도하고 업계 파트별 이해도가 낮은

유저들을 상대로 기만하고 있다고 생각한다.



2차 사과문


7fed8275b4836afe3fef84e446886a37661af37428db75ef475e60996ca4



1.순수한 열정과 에너지로 작품을 인정받지못한다

= 내 잘못은 아닌데 열심히했잖아 봐줘,

스스로 책임을 다하지 못한점 참담하고 고통스럽다

=책임을 다하지못했으면, 대표이사가 책임지고

사퇴해야지 사회가 장난인가?


2.앞으로가 아니라

반성과 책임이있어야한다고 봄


3.전 직원이 대신 써주는

사과문

안녕하세요, 스튜디오 뿌리 대표이사***입니다, 해당 문제 영상에대해 말씀드리기

앞서 저를 비롯한 사내이사,그리고 임직원일동, 관련사건으로

책임을 통감하고있습니다, 작게는 해당 스태프와 아무 관련도없는

저희 임직원일동부터시작해서 크게는 클라이언트사 넥슨및 스마일게이트,넵튠,호요버스

등등 관련 임직원,그리고 관련 산하 개발사인 네오플, 님블사

블루아카이브,던전앤파이터,던전앤파이터M,메이플스토리,블루아카이브등등 즐겁게 플레이하고

있는 유저분들,그리고 아울러 해당 이슈로 가장 큰 피로를 느끼시고 순수하게 컨텐츠를 즐겨계시고 계신 게이머분들께

다시한번 사과의말씀드립니다.

1. 해당스태프는 명백하게 의도했으며 다른영상의 경우에 저희가 의도하지않았다라고 해도 컨텐츠의 제작자로서, 저희가 납품한제품에대해 문제가 발생한점에대해서 다시한번 고개숙여 사과드립니다. 이 모든건 저와 경영진분들의 관리소홀로 발생한 문제로 해당 문제점에대해 크게 통감하고 아울러 에대한 책임을 통감하고 대표이사직을 사퇴합니다

2. 해당 스태프가 작업한 모든 작업의 전수조사뿐만아니라, 저희 스튜디오 뿌리가 작업하고 납품한 모든 작업물들을 전수조사하여 해당 심볼로 의심될만한 모든 컷들을 리스트하여 유저분들, 그리고 커뮤니티에 공지할 예정입니다.

3.아울러 논란이되고있는 해당스태프는 권고사직처리되었으며, 관련 영상뿐만 이슈되지않았던 영상의 경우도 책임지고 관련 ip에 납품됐던 영상이라도 폐기처리하겠습니다.

4. 이제까지 저희 스튜디오 뿌리에게 많은 애정과 사랑을 주신 팬분들,그리고 클라이언트분들께 죄송하다는 말밖에 드릴말씀이없습니다.

컨텐츠를 사랑하고,컨텐츠를 즐기는 소비자로서, 창작자로서 부끄럽고, 이런일이 다시는 벌어지지않게끔

전 직원의 sns를 전수조사하겠으며, 폐쇄처리하겠습니다, 그게 저희가 할수있는 최소한의 예방책이며 더 나아가


5.외주영상의 납품전에 외부 감사업체, 혹은 외부 감사인을 통해 철저하게 저희의 작품을 검수하고 이런일이 절대 발생하지않게끔 조치를

취할것입니다, 감사이후라도 커뮤니티의 제보창구의 마련, 관련 자료가 외부 감사,그리고 클라이언트 최종검토후에

관련 납품영상을 폐기처분하고, 해당 클라이언트에게 그 납품금액만큼 배상하도록하겠습니다.


6.해당 스태프의 사과문 역시 커뮤니티 공지를 통해

당일내로 올릴 예정입니다.


또한 저희 스튜디오 뿌리는 향후 유저분들과,클라이언트분들의 잃어버린 신뢰와 상처가 회복되기까지 언제라도 기다릴것입니다 저희 스튜디오를 사랑해주시고 아껴주신마음만큼 저희 스튜디오에 관한 실망감 역시 통감하고있으며 관련해서 어떠한비난과 비판이라도 감수해야할것입니다.

그것이 저희가 할수있는 현재로서의 최소함입니다, 관련해서 개선해나가는 모습의 중간과정 역시 커뮤니티공지를 통해

게시할 예정입니다.

모든건 저의 불찰과 경영진의 관리소홀로인한 문제가 가장 크니 얼마든지 가감없이 질책해주십시오.

이러한 일로 불쾌감을 드리고 많은 게이머들이 사랑하고, 사랑하고있는 게임들의 가치를 훼손한것에대한 것에대해서

죄송하다는 말씀드립니다


스튜디오 뿌리 대표이사 ***올림


---------------------------------------------------------------

적어도 이런식으로라도처음에 썼으면 충분히

용서받았을거라본다.


스튜디오 뿌리 전 직원으로서

컨텐츠를 사랑하고, 사랑하고 있는이로서 이런 유저 기만적인 뻔뻔한 사과문을 올리고

번복한것에대해 실망감뿐이다.


충분히 막을수있었던 사건이 대표이사와, 경영진의 자질부족으로 이런 일이

생긴것에대해 전 스튜디오 뿌리 직원으로서 대신

사과문을 써서올립니다, 이러한 책임회피적인

모습에 당연히 소송, 그리고 가압류뿐만아니라

책임을 져야한다고 봅니다.


마지막으로 유저 여러분, 그리고 스튜디오 뿌리 관계자분들

혹은 애니메이션 업계 관계자분들

자유에는 책임이 따릅니다, 그 책임에대한 무게는

회사의 관리직이 지는건 어찌보면 당연합니다


그러한 당연함마저 통용되지않음에 대해

저는 다시한번 책임회피에대한 불쾌감과 역겨움을

표시합니다.


-이상 스튜디오 뿌리 전 직원 올림.




출처: 메이플스토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45

고정닉 82

3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선배에게 예의범절 깍듯하게 지킬 것 같은 유교 스타는? 운영자 24/02/2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662/2] 운영자 21.11.18 3964726 389
211315 [국갤] 축협, 클린스만 호텔비 및 항공비 등 국회 자료제출 요구 모두 거부 [1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1309 55
211314 [싱갤] 싱글벙글 친구 없어지는 화법…jpg [128] 라스델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3160 31
211312 [국갤] 윤카, 필수조건인 증원마저 못하면 아무것도 못합니다. [63] ㄴㄴ(221.143) 11:10 3169 199
211311 [프갤] 게임에서도 간판이었던 02~03년 브록레스너.gif [47] ㅇㅇ(211.197) 11:05 5244 61
211309 [커갤] 오늘자) 커플팰리스, 강남에 살고 싶어하는 여성 출연자.jpg [16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5270 164
211308 [싱갤] 일본식, 여자가 남자손님을 초이스하는 유흥업소 ㄷㄷㄷ [116] ㅇㅇ(61.82) 10:55 8173 58
211305 [자갤] 벤츠 정식 서비스 센터 브레이크 패드 과잉정비 직원이 폭로 [78] 차갤러(118.235) 10:45 3171 51
211303 [롯데] 나균안 와이프가 혼자 저 둘이랑 ㅈㄴ 싸우고 있던거임 [124] ㅇㅇ(223.62) 10:40 25676 397
211302 [의갤] 정부, 업무방해 등 혐의로 노환규 등 의협 전현직 간부 고발 [116] 의갤러(175.196) 10:35 2959 74
211300 [싱갤] 싱글벙글 나토 근황 [284] ㅇㅇ(175.210) 10:30 21581 180
211299 [도갤] 일본인 여성이 방문해보고 직접 평판하는 대구시의 체험담! [254] 헌터바이든(175.121) 10:25 9230 105
211297 [싱갤] 싱글벙글 모닝지구촌 0228 [80] 모닝지구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5390 50
211296 [이갤] 부산서 또 100억 원대 전세사기.. 우리아들이 구의원인데.. [10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7398 39
211294 [디갤] [힙] 아직도 의미를 잘 모르겠지만 [32]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3611 17
211293 [싱갤] 싱글벙글 신종 아나콘다 발견 [112] ㅅ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3307 69
211291 [야갤] [단독]과일가게 "이재명, 1000만원 결제했다".mp4 [512] ㅇㅇ(118.107) 10:00 26903 994
211288 [조갤] 이렇게까지 새를 봐야하나 싶은 이야기. 말 많음 주의 [64] Bubobub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1 3624 42
211285 [인갤] <디스패치> 1인개발 플랫포머 개발일지 - 01 [24] gogoi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3511 20
211283 [이갤] 종이극장 만듦 [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3645 17
211281 [스갤] 2월말에 설경 설질 끝내주는 갓평 후기 [19] 발왕산관광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3745 18
211279 [싱갤] 싱글벙글 여초식 총파업 [46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33238 361
211277 [인갤] 제로레인저, 보이드 스트레인저가 영감을 받은 게임들 [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4052 13
211275 [일갤] 오직 펜커샵을 위한 도쿄행 - 3일차(2) [85] 채원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3559 45
211273 [L갤] 헐 지코 하이브에서 월급받고 일하는구나 [128] 핀머튼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6695 31
211269 [필갤] 일회용 카메라 적출해서 렌즈 만들어봄 2 [WEBP] [41] 보초운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4016 35
211268 [싱갤] 싱글벙글 올해의 야생동물 사진 공모전 우승작 [82] 흰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1 9020 83
211265 [아갤] 방콕에서 아팠을때 - 병원진료와 여행자보험 청구 [38] 살라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5510 35
211263 [유갤] 나탈리 포트만, 격세지감을 느끼다 [161] 호텔선인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16570 66
211261 [저갤] 임상실험으로 알아본 저탄고지를 해야하는 이유 [297] 젙붕이(58.226) 07:30 17288 86
211259 [싱갤] 새콤달콤 1960년대 미국에서 인기있던 사탕들 [60] EuroBaske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18305 50
211258 [유갤] 타란티노 은퇴작, 톰 크루즈 출연 검토 [122] 호텔선인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10334 51
211255 [일갤] 대충 기억의 흐름대로 써보는 구마모토 가고시마 여행기 5일차(完) [23] 집에가기싫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4531 11
211254 [싱갤] 싱글벙글 한국과 일본의 명칭이 꼬여버린 음식.jpg [730/1] 안심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54778 361
211250 [야갤] 초등학생이 만든 기업 투자금 유치 실패 이유 ㅋㅋ.jpg [239] ㅇㅇ(106.101) 01:37 38918 164
211248 [주갤] 연상 누나 여배우들이랑만 로맨스 찍는 이재욱 [384] ㅇㅇ(106.101) 01:26 40269 379
211246 [싱갤] 훌쩍훌쩍 2월달 한국남자들의 죽음.jpg [849] ㅇㅇ(211.176) 01:15 57645 574
211244 [의갤] (블라인드) 삼전횽이 말하는 의사집단의 사기극.jpg [449] Jok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6 28949 562
211242 [V갤] 유행하는 비전프로 제테크들..jpg [86] ㄷㄷ(172.226) 00:55 31295 73
211240 [무갤] "당신은 혼자가 아닙니다" 해결 방법은 [407] ㅇㅇ(125.139) 00:45 26437 115
211238 [싱갤] 싱글벙글 마트료시카 증후군…manhwa [254] 경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42849 370
211236 [중갤] 공부와 좆소인생 [344] MKY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42146 205
211234 [기갤] 스케줄이 너무 바빠 배 타고 이동한 아이돌 [81] 긷갤러(106.101) 00:15 23756 72
211230 [무갤] 직장인 지갑은 '텅'...국민개세주의 '원칙' 불붙나 [476] ㅇㅇ(118.43) 02.27 23715 134
211228 [싱갤] 안싱글벙글 딸 패는 130kg 폭군엄마.jpg [640] ㅇㅇ(112.171) 02.27 58219 656
211226 [U갤] 정찬성 UFC 직관 브이로그...JPG [82] ㅇㅇ(223.39) 02.27 17865 85
211224 [무갤] '폭포수'처럼 떨어진 집값...영끌족 줄줄이 경매 [404] ㅇㅇ(118.235) 02.27 32241 190
211222 [발갤] 발갤요리) 당밀 타르트를 먹어보자 [89] ㅇㅇ(118.39) 02.27 14130 254
211220 [싱갤] 전설의 만화 <보물찾기 시리즈> 캐릭터들 충격 근황.jpg [180] ㅇㅇ(211.215) 02.27 27677 286
211218 [공갤] 싱가폴 승무원에게 남편의 커피를 주문한 부인 [163] 공갤러(79.98) 02.27 27646 11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