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전두광(全斗光)시절 일어난 일.TXT(장문)

ㅇㅇ(211.63) 2023.12.05 16:10:01
조회 23966 추천 807 댓글 1,204


05b2de23fcd139ab2eed86e7459c756f132bc3a3371a1559fad41289339bbf58e55a4f1ebb37b6dd2282d7035947




1. 야간 통행 금지 해제


MZ 세대들도 건너 들어봤다싶이


옛날에는 자정0시부터 오전5시까지 야간통행금지라고 어른이든 아이든 나이를 불문하고 밖에나가면 경찰서에 끌려가는 시절이였다.



쉽게말해서 문제狂 코로나 시국 셧다운제 비슷한거라고 보면된다.




따라서 국민의 자유가 핍박 받고 있었고 이를 보다 못한 전두광은 야간에 범죄가 발생 할까봐 노심초사 하면서도


통행금지를 해제시켰다. 하지만, 범죄는 삼청교육대의 공포와 강력한 처벌 그리고 전두광의 특별 조치선언때문에 범죄율이 적었다.


그 결과 서울의 야경은 눈부시게 아름다울정도였고, 영업도 24시간 가능해지면서 경제발전의 효과까지 보게되었다.




2. 컬러TV 보급


박정희정권 시절만해도 컬러TV를 제작할수있는 기술이 충분히 있었지만 전부다 수출해버렸다.


하지만 전두광 정권이 들어서면서부터 컬러TV를 보급하기시작하고 국


민들은 더욱 즐거운 여가생활을할수있었고


패션계와 디자인계에서 발전을가져오고 더욱화려한 광고를 제작하기위해 기업들간 경쟁이 심해지면서


방송 제작 기술까지 발전되는효과를 누리게된다.




3. 사교육 폐지


전두광은 무엇보다도 공교육을 중요시해야한다는 말을남겼고


이에따라서 학원이랑 과외를 전면금지시켰다.



그래서 당시에는 고액 과외를 시키는  돈많은 자식들 보다 가난하지만 열심히 공부하는 사람들도 아무 문제없이


서울대,고려대,연세대에 들어갈수있는 시절이였다.



그리고 특이할 점은  이때는 초등학생이나 중학생도 학교를 3시나 4시쯤마치면


바로집에가서 놀수있을만큼 자유로웠다.



지금같으면 학교 끝나면 보통 오후9시까지는 학원에 가야하는것에 비하면 저때는 급식들에게 천국이었다.



물론 이 과정에서 값을 더욱 높게 받고 비밀 과외 행위가 발생하기는했지만


평범한 국민들은 아이들 학원보낼 돈 으로 노후도 관리 할수 있는 시절이 바로  전두광 시절.



지금은 아이들 사교육비로 다 나가고 노후 보낼 돈 마저 없어짐




4. 두발 자유화


독재자가 오히려 국민을 자유롭게 하고있는 나라는 한국밖에 없을것이다. (북한의 독재를 봐라)


70년대까지만 해도 머리가 길면 경찰이와서 강제로 밀어버렸다.


그리고 학교에서는 삭발만 허용됬는데 전두광 정권 두발 제한을 풀어버리면서


장발족들이 유행하기 시작하고


교내에서도 일제의 잔재인 삭발이 아닌 어느 정도 머리카락을 기를수있게 허용되었다.



5. 범죄자 강력처벌


옛날 80년대초 이윤상군이 체육교사 주영형으로 부터 납치당해 살해당했을때의 일이다.


이때 전두광은 "아이를 살려보내면 너도살고, 아이를 죽였으면 너도죽는다"라고 공식적으로 담화를 발표.



유가족에게 찾아가서 자신의 월급중 일부를 떼어 인삼과 위로금 그리고 딸의 4년제 대학 등록금과 교육비까지 주었다.


이렇듯이 5공화국의 목표중하나가 정의 사회 구현이였는데



조폭들은 싹다 잡아가고 흉악범에게는 사회 보호법이라는 법을 적용시켜 원래 징역2년을받았다면


추가적으로 감옥살이를하게만들었다.




6. 각종 프로 스포츠 출범



전두광의 3S정책의 일환으로 국내에서는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씨름 농구등이 전면적으로 생겨나서 (농구 대잔치 아는 사람을 알지도)


국민들에게 다양한 오락 거리를 제공해주었다.


7. 어느정부보다 훌륭한 대북정책


자신을 암살하기 위해서 아웅산묘소를 폭파하자 일부 국민들과 군 지휘관들은 북한의 지나친 도발에 지쳐있었다.



이에 전두광 대통령은 전방에있는 사단들을 방문해서 전쟁은 하지 말라고 일러두었다.



당시에는 지금처럼 남한과 북한의 군사적 격차가 그렇게 크지도 않았을만큼

두 국가간의 전면전이 일어났다면 양국 모두 엄청난 피해를 입었을것이다.


하지만 외교적으로는 친북 국가와 북한과 수교를 하고있는 나라들을 돌아다니면서


아웅산사건의 만행을 토로했고 이에 미얀마를 비롯한 많은 국가들이 북한과 수교를 끊어서 외교적으로 고립 시켜버리는데 성공했다.



https://gall.dcinside.com/mgallery/board/view/?id=1212theday&no=1165&s_type=search_subject_memo&s_keyword=.EC.A0.84.EB.91.90.EA.B4.91&page=1


관련 게시물


(대위 시절 미국에 있는 Special Operations Command (USASOC/합동특수작전사령부)에서  Psychological Warfare School (심리전교육) 우수한 성적으로 수료)



또한 대한민국에 수해가일어났을때 김일성이 남한을 돕겠다고 비꼬면서 선전했지만 전대통령은 북의 지원을 수락했다.


이에 가난했던 북한은 다쓰러져가는 어선에 구호 물자를실어 남한에게보냈고 이는 생방송되고있었다.



그러던도중 그 어선이 침몰했고 김일성은 국가적 망신을 피할수없었다.



전두광은 기브 앤 테이크로  한국은 전화기 비롯한 최신 전자 제품,쌀,식료품,생필품을 보답으로 보내서


경제력을과시했고 규격이맞지않아 전자 제품을 사용 할수 없었던 북한은 또 다시 망신을당했다.



이렇게 멋지게 대북연설도 하면서  군사 독재 정권이 이산 가족 상봉까지 이루어냈다.





8. 석유 파동 극복및 효율적인 물가 정책




1998년 IMF당시 한국의 물가상승률은 7.5%였고 2차석유파동당시에는 28%였다.


IMF때와는 비교도할수없을만큼 경제적으로 몰락하고있던  시기였다.


하지만 전두광의 5공화국이 출범한지 얼마안되어서 단1년만에 21.2%였던 물가상승률을 7.2%로 하락시켰고


얼마안되어서 정상적으로 유지시켰다


당시 전두광 대통령은 밤을 새어가면서까지 개인강사인 김재익과함께 공부를하였다.


또한 기업들끼리 담합 행위가 발생할경우 강력하게 처벌 하겠다 하면서 경제를 안정시켰다.


9. 역대 최고의 경제 성장 이룩


많은 사람들이 전두광 시절에 고고도 성장을 이룩한건 1986, 1987, 1988년도에 발생한 3저호황때문이라고 말하는데 그건아니다.


https://gall.dcinside.com/mgallery/board/view/?id=1212theday&no=999&s_type=search_subject_memo&s_keyword=.EA.B2.BD.EC.A0.9C&page=1


관련 게시글.



1980년도에 -1.5%였던 경제성장률을 1981년 단1년만에 6.2%로 상승시켰고


1983년에는 10.8%까지 올라갔다.


이거때문에  예일대학교에서 외국인 학생들이 그의 경제 비결을 알아보겠다고 찾아오기까지했다.



10. 일본으로부터 식민 지배에 대한 사과를받은 첫 대통령


당시 2차세계대전의 주범이라고볼수있는 히로히토가 전두광 앞에서 직접 사과문을 읽어주었다.


한국 지도자 최초로 일본을 방문하였고 양국간의 관계도 과거는잊고 공산세력을견제하기위해 회복시켰다.



11. 한미 관계 개선


박정희정부때만 하더라도 핵개발로 미국으로부터 경제적으로 제재를받고있었다.


이에 전두광은 핵개발을 포기하고 미국으로 부터 받은 여러가지 제재를 풀었으며


양국간의 관계를 혈맹으로까지 발전시켰다.


1. 취임후 전두광은 카터 당시 망가졌던 한미관계 회복을 위해,전두광은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과의 회담을 추진함


2. 전두광은  미군부 인맥을 활용하여 레이건 대통령이 회담한 최초의 외국 국가원수가 됨.


3. 한미 동맹 재건 정도가 아니라 한미밀월 시대 개막. 전두광은 레이건 대통령이 최초로 회담한 미국의 최우방이라는 점을 활용하여 국제 무대에서의 운신의 폭을 넓힘.



12. 의료보험 확대


물론 토대는 박정희 전대통령이 깔으셨지만


본격적으로 확대된 시기는 5공화국 시절이였다.


오늘날 우리나라가 어느 나라보다도 의료 선진국의 대열안에 들어가게하는데 많은도움을주셨다.


미국에서 진료 받으려면 많은 돈이 든다.



13. 86 아시안 게임 성공개최


한국에서 처음으로 열린 국제 대회 1986년 서울 아시안게임을 성공적으로 개최했고 이후 1988년 88올림픽을 유치하는데 큰도움이되었다.


14. 88올림픽 유치


1988년에 열리는 올림픽은 이미 일본나 고야가 선정되었다고 확정되었을만큼


외신들은 이미 개최국이 일본으로 결정났다는 기사를 막쓸려고하고있었고 IOC위원들도 마찬가지였다.


국내에서도 일부는 전혀 희망이 없다고 시간 낭비 하고 있으니 포기하 자고했지만


전두광 대통령과 국내의 스포츠 관련 인사들이 할수있다고 밀어부쳤고 개표결과 나고야를제치고 서울이 개최지가되었다.


성공적인 유치로 대한민국은 최대 경제 호황을 10년간 유지 하다가 YS 때 IMF 로 경제 폭망. 그 여파가 지금까지 남아있다.



15. 최저 임금제 도입


1986년도 아시안 게임 성공적인 개최로기초가 마련되었고


경제적으로 여유있고 풍성해지기 시작했던 1988년도 당시 본격적으로 실시되었다.


유투부에서 80년대에서 90년대 중반 영상들을 보면


지금 보면 사람들이 촌스러워 보이긴 하나, 표정에서 여유가 있어 보이고 편안해 보인다.



요즘 영상들 보면  저때보다는 세련되어 보이긴 하나, 표정들이 다 굳어있다. (경제 불황)


민주화를 외치는 몇몇 사람들은 탄압을 받던 시기였지만



정치에는 관심없고 먹고 살기 바빴던 열심히 살았던 사람들한테는 매우 희망찬 시기가 바로 전두광 5공화국 시절이였다.



어지간하면 취직도 잘 되었고  월급도 꼬박 잘 나오고


당시 실업계 고등학교 다닌 분들은 은행에도 취업 하기가 쉬웠다 (요즘 은행 취직하기 ㅈㄴ 힘들지)



지속적으로 발전하는 경제로 한국도 곧 있으면 선진국대열에 포함될거라고 방송에서도 보도했고


국민들도 그렇게생각했다.


아마 전두광이 박정희처럼 장기 집권을하였다면 민주화는 늦춰줬겠지만


복지 사회 건설이라는 그의 꿈이 실현되어서 미국,일본,잘 사는 유럽 국가보다 조금 못미치는 선진국이 되었을수도있다.





출처: 서울의 봄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807

고정닉 110

23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선배에게 예의범절 깍듯하게 지킬 것 같은 유교 스타는? 운영자 24/02/26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643/2] 운영자 21.11.18 3972701 391
211535 [프갤] 좀보이드에 나오는 통조림을 현실에서 알아보자 [33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7994 81
211533 [주갤] 전설의 고향 레전드 .. 효불효교편 ..jpg [73] 직정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5980 56
211531 [헬갤] 헬다이버즈2 200시간 플레이 리뷰 [74] 지옥점프대1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11022 114
211527 [군갤] 토란국(트란스니스트리아)의 군사력을 알아보자.txt [46] 방구석KMDB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6537 38
211525 [L갤] 원더걸스 이렇게보니까 진짜 특이하고 기구하다 [192] 핀머튼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6687 77
211523 [디갤] 눈내린날 서울 몇장 [22]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4399 23
211519 [싱갤] 싱글벙글 풀소유 근황 [184] ㅇㅇ(114.203) 00:35 22850 151
211517 [부갤] 싱글벙글... 폐교위기 터진 부산대 대학로 개박살남ㄷㄷ [405] ㅇㅇ(218.146) 00:25 23052 191
211515 [수갤] 국내 퍼리 사건사고: 미성년 퍼슈트메이커 먹튀 사건 [85] 이차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0830 34
211513 [장갤] 은현장의 만행 매드무비 (ver0.2) [277] 장갤러(211.211) 00:05 17844 541
211511 [싱갤] 훌쩍훌쩍 갓 자대배치된 이등병의 5일 [7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2568 31
211509 [체갤] [톱갤창작대회] 덴지 피규어 만들어왔다! [44] 초록괴물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5810 99
211507 [국갤] 황현필 왜곡 주장 반박 오늘자기사 [268] unima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0127 401
211505 [로갤] 현상금이 걸린 로스트 미디어 리스트 [116] ㅇㅇ(121.145) 02.28 16611 103
211501 [군갤] 눈물없이 못보는 친환경 잠수함 이야기 [88] 벫똏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5239 109
211499 [싱갤] 싱글벙글 인류가 점점 멍청해지는 영화 [243] ㅇㅇ(121.176) 02.28 24325 213
211497 [의갤] 일본 의주빈들의 한의학, 한약에 대한 애티튜드를 알아보자 [381] 의갤러(23.106) 02.28 14343 346
211495 [이갤] 유럽 여자가 말하는 유럽 야스 문화 [368] 슈붕이(194.99) 02.28 40810 216
211493 [디갤] a6500를 보내며(50장.jpg) [20] carb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4277 7
211491 [싱갤] 싱글벙글 요로결석 [340] 경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6039 296
211489 [바갤] 바튜매에 센터에서 바이크들고 도망간거 웃기네 [86] 초코오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0255 83
211487 [러갤] 연합뉴스 우크라 동부 격전지서 또 철수…M1 첫 파괴 [40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3522 179
211485 [니갤] 오은영 박사님이 말하시는 나르시즘 [217] Freel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1873 105
211483 [카연] 거북이 수인 만화 2 [28] 팬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7644 55
211479 [싱갤] 싱글벙글 잡스에게 5번 해고된 직원 [439] ㅇㅇ(112.160) 02.28 41102 541
211477 [전갤] 한달 월급이 14억3천만원? 일본 호스트의 월급날 [397]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6320 217
211475 [싱갤] 싱글벙글 관상 보고 채용한다는 회사.jpg [485] 흰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34459 426
211473 [블갤] "죽음의 신, 아누비스" 제작과정 [96] 얼음동동식혜한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8667 120
211471 [L갤] 프라다 패션 근황....JPG [265] 핀머튼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32276 328
211467 [하갤] 요즘 급식들 사이에서 학교징계감인 욕설 [309] ㅇㅇ(183.101) 02.28 40004 253
211465 [싱갤] 원피스 압살하는 나루토 전투씬 <미나토 vs 오비토>..gif [389]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34451 297
211463 [인갤] 얼굴은 두부댕댕이, 몸은 화나있는걸 뭐라 부름? [166] 인갤러(107.178) 02.28 28192 84
211461 [던갤] 日 "韓, 출산율 0.72 역대 최저... 서울 0.55" [117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6801 528
211457 [헤갤] 머리 망했다고 말하는 22살 헤붕이 이유 알랴줌 [101] 미용실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4949 42
211455 [중갤] 백종원이 말하는 짬뽕과 짜장면의 결정적인 차이점 [380] 중갤러(107.178) 02.28 31271 66
211453 [싱갤] 싱글벙글 욕처먹었던 엘살바도르 대통령 근황 [23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6374 313
211451 [기음] 먹으면 무조건 설사한다는 생선구이 [276] ㅇㅇ(107.178) 02.28 44261 187
211449 [유갤] 피지컬 100 시즌2 캐스팅 [3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3103 50
211448 [싱갤] 싱글벙글 조선시대에 종기치료가 어려웠던 이유 [249] 대윤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5540 143
211447 [주갤] 대방어 비린내 난다고 환불했는데, “어린 여자들이 내가 만만해?” [401] 주갤러(107.178) 02.28 38339 138
211445 [싱갤] 싱글벙글 한국 사람은 영어 안 배워도 돼 [587]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35132 222
211444 [일갤] ㅅㅂ 퀴즈 수준보소 ㅋㅋㅋ [171] 일갤러(107.178) 02.28 30361 212
211443 [야갤] 국호 안 불렀다고 정색한 북한 여자축구 대표팀 감독 [304] 야갤러(121.181) 02.28 18635 136
211440 [주갤] 블라)치과의사의 국결고민에 발작하는 한녀들.jpg [370] 주갤러(211.220) 02.28 27434 536
211438 [싱갤] 후덜덜덜 마메시바 분양가 [2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19567 85
211437 [L갤] 거장 화가들의 작업실.jpg [94] 핀머튼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20557 50
211435 [카연] 강아지같은 남자 고양이같은 여자 1화 ~ 13화 완 [33] 유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8677 78
211434 [싱갤] 싱글벙글 신라의 유물이 유독 많이 남아있는 이유 [307]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8 40479 334
211432 [의갤] 서울의대 교수협의회, 김정은 퇴진 요구 [394] 의갤러(107.178) 02.28 22916 37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