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항공전함 이세 창작

레고전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2.21 16:45:01
조회 12394 추천 113 댓글 63

올해 첫 창작은 일본의 전함 이세

저번 사우스다코타 글에서 다음을 아이오와라고 예고했었는데 육군 입대 날짜가 생각보다 늦은 때로 정해져서 아이오와는 다음으로 미룸


이세는 원래 전함이었다가 항공전함으로 개장되었기 때문에 두 가지 버전을 모두 표현할 수 있는 컨버터블 전함으로 만들었음

컨버터블 전함은 작년 야마토급 전함 창작에서 1941년 야마토, 1944년 무사시, 1945년 야마토, 총 3가지 버전을 표현할 수 있도록 만든 게 첫 시도였는데 이것이 두 번째임


그 사이 만든 리슐리외, 넬슨, 사우스다코타는 솔직히 말하자면 쉬어가는 구간이었고, 이번에 컨버터블 전함을 다시 시도하면서 난이도를 좀 높임

먼저 1942년 일반적인 전함 시절의 이세임


7fed8272b58069ff51ed85e5418076736277f8a254c48023310613ab063f8296

이세는 후소급 전함에 이어 1917년 12월 완공된 전함임

원래 일본은 첫 국산 드레드노트급 전함인 후소급을 4척 건조할 예정이었지만, 예산 문제와 생각보다 떨어지는 후소의 성능이 발목을 잡음

따라서 후소급 전함 2번함은 되는 대로 설계를 개량해 건조하고, 그 다음으로는 아예 새로운 전함을 설계하기로 결정함


7fed8272b58069ff51ed85e54e80767349b5782fc6b6e9702b8524fe5fc791ff

그렇게 해서 만들어진 게 이세급 전함임

눈에 띄는 개선점은, 14인치 주포탑 6기를 마구 뿌려놓았던 후소급과 달리 이세급에선 주포탑을 2기씩 묶어 적층식으로 배치 정리했음

또한 당시 인력 장전 방식이었던 152mm 부포가 일본인의 체격으론 장전이 어려웠으므로 이를 140mm 부포로 교체함


7fed8272b58069ff51ed85e446817773c261687d50c57a7742b8da754b4ead95

그러나 가장 근본적인 문제인 2연장 주포탑을 6개씩이나 주렁주렁 달고 있다는 문제는 해결하지 못했음

신형 전함이 화력 우위를 가지기 위해선 주함포 12문이 확보되어야 하는데, 일본은 명중률 등의 문제로 3연장 주포탑 개발의 필요성을 느끼지 못했기 때문임

숱한 시행착오를 거쳐 3연장 주포탑 4기만으로 12문의 화력을 확보한 동시기 미국의 표준형 전함과 대비되는 점임


7fed8272b58069ff51ed85e445857273d2c28c93593acedb5fa05449bf039c90

또다른 문제로는 후소급과 달리 수루갑판이 수십m나 단축되면서 승무원 거주 공간이 부족해졌고, 결국 부포곽 일부를 그냥 승무원 거주구역으로 넣어버림

따라서 이세급의 거주성은 일본군 전함 중에서 최악이었음

그래도 어쨌거나 워싱턴 군축조약이 체결되면서 신전함의 건조가 중지되고, 이세급은 여러 차례 개장을 거치면서 사진의 모습에 이르렀음


7fed8272b58069ff51ed85e445847d73a0aea2423d116901caef387a39e7b01e

파고다 마스트 뒤편의 계단들을 표현하는 게 나름 재미가 있었음


7fed8272b58069ff51ed85e442807773fff289659c432ccca715416d91abb003

트러스 구조 만들기가 까다로웠던 연돌

작은 공간에 x자를 표현하기는 불가능해서 /형태로 만드는 것에 만족했음


7fed8272b58069ff51ed85e443837273d93610921070875e5f4149e3e01734f4

후부 마스트


7fed8272b58069ff51ed85e443857d731bdcb8c42e6a0b13a485bbd70fd264fc

함재기

이렇게 함재기 2-3기를 달았다고 항공전함이라 하지 않는데, 이 함재기들은 단순한 정찰용 수상기이기 때문

당대의 거의 모든 전함은 이런 수상기 설비를 갖추고 있었음


7fed8272b58069ff51ed85e441807273f331c633133bdbb483d0bd8fc989132d

실제 사람 스케일과 들어맞는 마이크로피규어를 올린 모습임


7fed8272b58069ff51ed85e14681727351ba2394b190fa0ec19d77cd302e02bb

수선하 선체 분리

일본군 해군의 사격 훈련 사진을 보면 위 사진처럼 포신 한 쪽만 들어올려 쏘는 걸 볼 수 있는데, 이를 교호사격이라고 함

한 번에 포문의 반만 사격해 사격 간격을 줄이고 사격 제원 수정이 더 빨리 이루어지도록 하기 위해 고안되었음


7fed8272b58069ff51ed85e1478371736b4b0b03846904b0e7a05ddb9b0f956c

부포들도 회전이 가능함


7cea807eb6846cf137e883e34e9f2e2d738bf7414aab92b057d011501486

실제 사진과의 비교


7fed8272b5806af651ee85e7418176731861367e34c2abce0cf49d1121b368e0

항공전함으로의 전환

아래에 놓인 것들은 1942년 전함 시절 이세의 파츠들임


7fed8272b5806af651ef86e044847073f88735f044d2333d71d62a79b3a82d4e

그저 후소 닮은 전함 정도로만 기억될 수 있었던 이세가 유명해진 것은 바로 항공전함으로의 개장 때문임

항공전함을 만드려는 시도는 프로젝트 1058형 전함 등 여러 번 있었고, 항공순양함 등은 실제로 만들어졌지만 항공전함이 실제로 만들어진 것은 이세급 전함 2척이 역사상 유일함


7fed8272b5806af651ef86e0458573734db33cad42432415d91a29a45bd07d40

1942년 6월, 미드웨이 해전으로 일본군은 하루 만에 항공모함 4척을 잃음

미드웨이 해전이 일본군 해군의 붕괴를 야기한 것은 아니지만, 함재기 250기를 날릴 플랫폼을 잃은 것은 큰 손실이었음

항공모함의 보충이 시급해졌는데 아예 새로 건조하자니 시간이 너무 오래 걸려 기존의 구식 전함을 개장해 항공모함으로 만드는 것으로 결정함


7fed8272b5806af651ef86e043817d7325498c32e495eb55c88c7977a83d89e9

야마토급과 나가토급은 귀중한 함대결전 전력이므로 일찌감치 대상에서 제외되었고, 공고급은 낡고 약하지만 빠른 속력으로 여러 군데에서 굴리고 있었으므로 낡았지만 별로 할일도 없던 후소급과 이세급이 후보가 됨

마침 자매함 휴우가가 5번 주포탑 폭발 사고로 인해 5번 주포탑을 제거하자, 개장의 용이성이 높다고 판단해 이세급 전함이 낙점됨


7fed8272b5806af651ef86e043827673dbfedacdaeabbfb673fdfcbe29056fc6

그러나 전함을 완전한 항공모함으로 개장하자니 역시 시간, 돈, 물자가 너무 많이 들었고, 따라서 일부만 항공모함으로 개장하기로 함

그 결과 선미의 5, 6번 주포탑을 철거하고 그 위에 70m짜리 비행갑판을 올려 함재기 22기를 운용하기로 결정됨

14인치 주포탑은 4기를 남기고 부포는 전부 철거하였으며, 대공 화력 강화를 위해 5인치 고각포를 2배로 증설하고 대공기관포 역시 크게 늘림


7fed8272b5806af651ef86e043827d7328e9bb4f28c8c4974404e01653d5f8ff

함재기는 수상기인 즈이운 8기와 폭격기인 스이세이 14기를 운용하기로 했는데, 웃기는 건 발진은 되는데 착함은 활주로가 너무 짧아 불가능함

즈이운은 애초에 수상기여서 플로트가 달려 있으므로 배 근처에 착륙해 크레인이 건져 올리면 되었음

하지만 스이세이는 그것이 불가능하므로 근처 다른 제대로 된 항공모함이나 육상 활주로에 착륙하고, 정 안 되면 그냥 비행기는 바다에 버리고 조종사만 구출하는 방식으로 운용될 예정이었음


7fed8272b5806af651ef86e0408071734e8b1eb596ea16416fed337e3aebe3db

또 다른 문제는 항공모함과 전함의 성격이 전혀 맞지 않는다는 것임

애초에 항공모함과 전함이 상정하는 교전거리 차이가 너무 크기 때문에 두 부분이 동시에 전투에 쓰이기는 쉽지 않음

이때 전함으로 역할할 때에는 비행갑판의 빈약한 방어력과 폭탄과 연료 등 온갖 인화물질이 발목을 잡고, 항공모함으로 역할할 때에는 앞서 언급한 전함 부분을 살려 놓느라 너무 짧아진 비행갑판이 발목을 잡음


7fed8272b5806af651ef86e040837c73886754b7cc3a37b8192fda1b41e2447f

어쨌거나 1943년 항공전함으로 완성이 되어 승조원들의 훈련까지 마무리했음

그렇게 함재기가 배치될 때까지 기다렸는데, 원래 이세급에 배치될 함재기를 대만항공전에 투입해 몽땅 날려먹음

결국 이세는 그냥 전함으로 실전에 투입됨


7fed8272b5806af651ef86e0408272731d6f9f3824cd018425ae64207e783b28

1944년 레이테 만 해전에서 이세는 증설된 대공기관포로 공습에 맞서며 살아남았지만 해전의 결과로 일본군 해군의 전면적 붕괴가 시작됨

필리핀과 일대의 바다를 잃음으로서 동남아 식민지에서 물자를 가져올 길이 끊어진 것인데, 기름이 부족하다 보니 배가 있어도 굴리지 못하게 됨


7fed8272b5806af651ef86e040847573a6818c67849be2c233a0ceb26b747d89

이후 이세는 함재기 탑재를 아예 포기하고 함재기를 날릴 수단인 캐터펄트를 떼어버림

실전에서 단 한 번도 비행기를 날려보지 못한 채였음

격납고는 화물칸으로 활용해 비밀리에 동남아에서 일본으로 물자를 수송하는 북호작전에 투입됨

1945년 이세급 전함은 구레에 묶여 있다가 구레 군항 공습에서 격침됨


7fed8272b5806af651ef86e047827c73503e2f8f5c8e237aad330b1cf958c47b

비행갑판 위에 마이크로피규어를 올렸음


7fed8272b5806af651ef86e540857773152b7e4a086d405ee7396187703b3cfb


7fed8272b5806af651ef86e54e807c73c3edafeb01e7b725d38ab0435cdd7a10


7fed8272b5806af651ef86e4468573733586666ac3b8c5fe4bae2adeb0e6b4f0


7fed8272b5806af651ef86e444857d73039c3527c7d9bf83ab05ea84dd435c51

이렇게 함재기가 빼곡히 들어선 것은 실제로는 없었던 일임


수동이긴 하지만 격납고 엘리베이터를 움직일 수 있음


7fed8272b5806af651ef86e74580717390238ce91062253b80c0365f9afed2c8


7fed8272b5806af651ef86e54e8573734936065c10a45c839fdbd8ea1cd998


7cea807eb6846cf137e880e2409f2e2d9535ef5467e9f9ca5de492668f1f

실제 사진과의 비교

시운전 당시 사진이라 그런지 격납고 양옆 대공포 마운트가 사진엔 없음


7fed8272b5806af651ef87e547847573e8a739af18b36350594f83d92a5a2719

길이는 174cm에 폭은 29cm정도 됨


7fed8272b5806af651ef87e545857073336f94493c2defae41b988372cbb0104

그러면 5월에 아이오와로 돌아오겠음




출처: 레고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3

고정닉 32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운전대만 잡으면 다른 사람이 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15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481/2] 운영자 21.11.18 4698859 414
224876
썸네일
[기갤] 성격이 너무 좋아서 시청자들 사이에서도 논란인 출연자
[8]
긷갤러(45.84) 10:00 547 4
224875
썸네일
[월갤] 워쉽 7티어 씹사기 배 벨파스트 제작해봄
[24]
도색빌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1085 32
22487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특이점이 온 동물 피규어 지구촌..jpg
[50]
ㅇㅇ(61.82) 09:40 12759 90
224871
썸네일
[러갤] 트럼프를 위해 분신자살도 하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2]
러갤러(124.56) 09:30 3811 12
224870
썸네일
[세갤] 제주도 슈퍼루키세린이 성장기
[40]
팍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1598 19
224866
썸네일
[중갤] 폴아웃 드라마 알고 보면 재밌는 부분들..JPG
[145]
홍지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14173 67
22486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배트남전이 끝난 직후 미국에서 150만개나 팔린 애완돌
[76]
캐논변주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6703 26
224863
썸네일
[부갤] 요즘 조직폭력배 다구리 수준 ㄷㄷㄷ
[263]
ㅇㅇ(110.10) 08:40 11458 157
224861
썸네일
[미갤] 한국 중화식당에서 만두를 팔수 없는 이유
[14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1693 110
224859
썸네일
[야갤] 어머니가 사형당할때 자식들이 한 일
[173]
ㅇㅇ(106.101) 08:20 11370 66
224857
썸네일
[싱갤] 세계 주요 국가들의 슬로건
[70]
ㅇㅇ(110.70) 08:10 6987 25
224855
썸네일
[필갤] 드디어 닉값 안합니다
[26]
사진찍을시간없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4065 14
224853
썸네일
[이갤] 여행 온 김에 주한 이탈리아 대사와 만나 일 얘기하는 이탈리아 시장들
[32]
ㅇㅇ(91.207) 07:50 5406 34
224851
썸네일
[무갤] 자고 일어나면 '공포'...돌아돌아 찾아온 차주들
[109]
ㅇㅇ(118.235) 07:40 9932 13
224849
썸네일
[육갤] 탈영병 잡으러 다니는 DP
[90]
육갤러(45.67) 07:30 9815 50
22484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내부 대격변중이라는 마블
[1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24995 365
224843
썸네일
[싱갤] 노무현을 엄청 당황하게했던 판결.jpg
[840]
수류탄이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34162 420
224842
썸네일
[고갤] 흔한 열도의 여중생
[546]
ㅇㅇ(185.114) 01:56 35064 279
224839
썸네일
[M갤] 이정후 현지에서 만족하는 이유.jpg
[170]
ㅇㅇ(124.58) 01:45 26304 180
22483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최근 전역한 씹존예 이스라엘 여군 누나..jpgif
[33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4663 155
224831
썸네일
[서갤] 나도 사진 자랑이나 해볼까
[73]
로미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1503 25
224826
썸네일
[그갤] 움짤있음) 4월 3주간 그림 정산
[40]
원딸라기브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0061 39
224824
썸네일
[야갤] 요즘 많이 과감해진 누나들 ㅗㅜㅑ
[571]
ㅇㅇ(211.36) 00:55 65566 594
224822
썸네일
[싱갤] 단톡방에서 하는 1:1 개인 리딩
[212]
ㅇㅇ(220.120) 00:45 27456 90
224819
썸네일
[야갤] 14층 창문 밖 위태로운 여성의 결말...JPG
[209]
포흐애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24621 332
224817
썸네일
[야갤] 일본남녀가 바람을 많이 피는 이유.jpg
[858]
야갤러(223.39) 00:25 44677 434
224812
썸네일
[멍갤] 일주일동안 개사료만 먹은 유튜버
[144]
ㅇㅇ(45.128) 00:07 26484 237
224810
썸네일
[전갤] 관찰 예능 전성시대, 요즘 다시 주목 받는 추억의 ‘체험 예능‘
[114]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20072 149
22480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사진과 함께보는 한국의 합계출산율
[170]
일리아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14403 139
224803
썸네일
[이갤] 지역별 대표 국밥 서열
[358]
슈붕이(45.12) 04.19 20034 31
224801
썸네일
[중갤] 게임 업계에 최악의 선례를 만든 유비소프트 근황..JPG
[459]
홍지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38078 342
224799
썸네일
[기갤] 팬의 남자친구를 만난 연예인
[66]
ㅇㅇ(106.101) 04.19 19449 63
22479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개같은ㄴ.manhwa
[22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28680 393
224794
썸네일
[야갤] 안죽고 살아있는게 신기한 유튜버
[201]
ㅇㅇ(106.101) 04.19 29297 169
224792
썸네일
[이갤] 현아 용준형 연애 썰 기사 + 여초 반응
[109]
ㅇㅇ(146.70) 04.19 18080 34
224790
썸네일
[로갤] [일반] 후쿠오카~오사카 자전거 여행기 7.시마노 자전거박물관~오사카대학
[22]
비엠씨스프린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5217 17
22478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자위대 manwha
[85]
ㅇㅇ(211.208) 04.19 14792 49
224784
썸네일
[만갤] 스압) 유투버가 분석한 원피스 검은수염 정체.jpg
[306]
만갤러(89.40) 04.19 26661 198
224782
썸네일
[주갤] 남페미 위근우의 av 페스티벌에 대한 생각과 여시 아줌마들의 반응
[461]
ㅇㅇ(45.92) 04.19 20213 215
224780
썸네일
[싱갤] 중년맘 커뮤에서 생각하는 이대남
[646]
ㅇㅇ(1.225) 04.19 31491 211
224778
썸네일
[새갤] 순수 재미 GOAT 영국 보수 강경파 정치인 “제이콥 리스모그”
[126]
천하람의햄버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16577 159
224776
썸네일
[배갤] 내멋대로 몽골여행기 2
[26]
Kell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7328 18
224774
썸네일
[안갤] 안철수가 1월에 경고했던 부동산PF 위기론...jpg
[240]
사피엔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21382 233
224772
썸네일
[L갤] 자취 15년째라는 안재현.jpg
[127]
L갤러(146.70) 04.19 25859 95
22477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누나 귀신.manhwa
[153]
쪼꼼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26451 172
224764
썸네일
[일갤] 240414 후타츠보시4047
[20]
Rei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6738 10
224762
썸네일
[싱갤] 흥미로운 인류사의 건축 유적지들....jpg
[155]
ㅇㅇ(1.227) 04.19 20380 92
224760
썸네일
[무갤] '대학살'의 희생양...두들겨 맞는 한국
[235]
ㅇㅇ(118.235) 04.19 28654 107
224757
썸네일
[카연] 출산율 엄청나게 올리는 만화2.JPG
[118]
딸딸왕절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9 23806 15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