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가챠 캐릭터 게임에서 스토리는 꽤 중요함

ㅇㅇ(121.132) 2024.03.04 20:35:01
조회 49953 추천 208 댓글 467


0094fe15c6fe76a463aff68b12d21a1d20194a74a62f

단적으로 스토리, 내러티브, 서사가 없으면


이 문신 대머리 떡대 근육의 애완햄스터 같은걸 들고 있는 이 남자가
시리즈의 마스코트이자 인기 캐릭터였는지 이해를 못함
(이 캐릭터의 이름은 '민스크')




알다시피 발더스 게이트 2 다음으로 수십년간 다음 작품이 나오질 않았고

그러다 라리안이 발더스 게이트 3를 제작한다는 소식이 들려왔음
그리고 진짜로 얼리억세스가 나와 수년의 개발기간을 가지던 중간에

https://www.youtube.com/watch?v=sS_fzCWkoHc


 


이 티저가 나가자, 저 캐릭터의 팬들은 감동 꽤 먹었음

왜 감동을 먹었을까?
이유는 저 캐릭터를 파티에 넣고 다니면서 나타났던 서사들에 (그것도 잘쓰인 서사, 찰진 민스크의 대사들 등등등)

참여하면서 플레이어에게 애착이 생겼기 때문임











이건 이미 오타쿠 업계에서는 하나의 세일즈 포인트로 포착된지는 오래임
이미 완결이난 작품임에도 불구하고 (게임이든 소설이든 뭐든)

"그래서 걔네들 그 뒤에도 어떻게 사는걸까"
"그래서 걔네들 어떻게 됐는데!"

더 뒷이야기가 고픈 사람들이 있고

그러한 팬들을 위해서
드라마 CD니
단편 수록 에피소드니 그런 것들이 존재함

거기에 나오는 이야기들은 장대한 서사시가 필요한게 아님
내가 팬이 된 그 캐릭터가 무언가를 하는 이야기,
무언가를 겪는 이야기, 뭔가 새로운 이야기 누군가 상호작용하는 내러티브면 충분하기도 함

26f0f91fece611f747b7ffe01cfa3d0a6d7b8af42881d6eb22ae4bec013c8874b16aa9f240f2c0e20cb2060f6b85d650c5f22b860eeb5ac90c09b136df3623290ddb3c58c7b946210ab72e20facf7f489028e9d60183c6472d800f31a335d029e412d9242037

(최근에 그런 기분을 느꼈던 작품, 그래서 걔네들 결혼하냐고, 늙어죽으면 어떻게 되는거지? 등등등)








이런
캐릭터 서사에 대한 소비욕구에 있어서
필요한 서사가 무슨 패키지게임에서 나오는 대서사시가 필요한것이 아니란 예시로는


대표적으로 동방프로젝트를 들수가 있음



7fed8071b58a68ff3cee86e247891b68bb91afe499536e6d38c48d0996be0e5c0b0b




대표적으로 동방프로젝트는 분명 종스크롤 탄막 슈팅게임이었지만
그 보다 더 많이 만들어지고 소비되었던 것은





20ec8175b58761f13ee780e458db343abb960a3bffe10637ff3550fc


오랜 시리즈간 등장한
방대한 캐릭터들과

그 캐릭터마다 부여된 개성있는 설정들 사연들







24b0d768efc23f8650bbd58b3684776fa13cabd6



그 캐릭터들과 사연들 설정들을 가지고
걔네들이 뭐하고 지내는지 무슨 사건을 일으켰는지를

뭔가 '이야기'를 만들어 표현해내는 작품들이

더 많이 각광을 받아왔음


현재도 동방프로젝트는 일본 초중생 여아들 사이에서도 아직도 유행중인데
이게 그냥 게임성만의 덕이었을까?












따라서, 가챠 비즈니스를 채용한
캐릭터 수집 위주의 모바일 게임들에게 있어서
서사를 통한 이런 애착형성은 수익과 직결되는 꽤 중요한 과제임

단순히 외형의 예쁨도 하나의 애착기호가 될 수도 있지만
의외로 스토리나 전개에 따라서 그러한 애착기호가 돌변 할 만큼, 서사의 위력은


민스크같은 문신 대머리 햄스터 애완 근육남의 인기에서 증명하듯 상당함



7ce58523b6d03cf33abc86e71487773e55e01b8e03a94776722fcea55ac17396a5



7ce58522e6d76cf33aef81e442807d6bc0a3750c44429e2079847d68a4c7fe17


전대 미문의 재난, 위협에 맞서서
모두가 힘을 합쳐서 임하는 혼신을 다한 사투, 승리.
오타쿠는 이런거에 약하다 그런것들 겪다보면 애착이 안생길수가 없음






3fb8c332e8d007a762b3dfb10edc25367424d6c888ec79566781bde722283535b5

(그냥 운동회 한다는 이벤트 스토리, 별 의미없는 가치없고 쓰레기 같은 텍스트 나열일까? )



반복해서 말했듯이 깊은 대단한 서사가 필요한 것도 아님
그렇게 애착이 생긴 캐릭터들에 대해서 플레이어들은 캐릭터를 그냥 더 알고 싶은 욕구가 생기게 됨

그러니 만큼 캐릭터의 어떤 매력을 어필할만한 시시콜콜하고 만담 따먹기 같은 스토리도
의미 없는 것은 아님. 오히려 소비자들이 기대하고 원하는 것임.





게다가 스토리가 뭔가 호흡이 길다기 보다는

단편적으로 끊어지면서 이어지는 느낌이 있는데


이는 이런 캐릭터 수집류 모바일 게임의
평균 플레이 시간 10분~20분 남짓하다는 것을 제작자들이 모르지는 않기 때문에
캐릭터 수집류 가챠게임들의 스토리를 끊는 분량도 거기에 맞추어져 있다고 봐야함


오늘날의 웹소설이 한화 한화마다 승부를 보는것과 비슷함






088e803cd3f308ac5be8d9ed4fee1670cf7a7d777dbed418f3029dd63b194ac2cb0eafbdcacc15cfdebbf70d5b37f0dd18c592a4bccf72614ee480e9b4f3738a14750ebbe856fba30b546c29ad99d7e01ffdd1c05c1a7ef1b35f09a618d9a8731f19d108eccf


마지막으로 페그오의 경우는 오히려 돌연변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독보적임
페그오의 시나리오 분량에 대해서라면 이미 유명 할 것.

페이트 IP를 만들어낸 시나리오 라이터 나스키노코가 맡은 장의

텍스트 분량은 4MB, 글자수는 대략 200만자 (2019년 인터뷰 발췌 기준)

디스코 엘리시움이 텍스트 분량이 97만 단어였는데,
디스코 엘리시움이 컴퓨터에서 하는 게임임을 감안하면

페그오는 모바일 게임으로, 스토리 분량으로 이게 맞냐? 싶은 분량임

그럼에도 불구하고
시나리오 라이터의 걸출한
집필능력으로 사람들을 붙잡는게 실로 가능했음



하여튼 모바일 게임에서
이야기가 필요하냐 마냐의 문제는 복합적이고 예외도 많고 그렇게 일반적이지 않다는 것은 분명함




출처: 인디게임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08

고정닉 62

20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인과 헤어지고 뒤끝 작렬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515/2] 운영자 21.11.18 4767267 416
225953
썸네일
[주갤] 맞선보는데 이해할 수 없는 미친여자가 나타났다는 엠팍아재
[18]
주갤러(211.234) 16:15 951 5
225951
썸네일
[냥갤] ㄱㄷ)기르던 도숏에게 피 칠갑이 되도록 뜯긴 묘주
[150]
냥갤러(118.235) 16:10 3032 152
225950
썸네일
[이갤] 빵 먹다 바퀴벌레 나왔는데... 사장, 돈 몇장 주며 "진단서 떼와"
[64]
ㅇㅇ(31.13) 16:05 2250 11
225948
썸네일
[싱갤] 와들와들 미국에서 기아 자동차 인식 수준
[77]
ㅇㅇ(221.150) 16:00 6883 71
225947
썸네일
[중갤] 정규재가 말하는 대구와 광주의 차이
[1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5 4801 173
225945
썸네일
[부갤] 흘러내린 태극기...구독자 2000만 유튜버 “저출산 한국 망해간다”
[205]
테클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0 6602 81
225944
썸네일
[야갤] 한국 과일 가격에 화들짝 놀란 외국인
[214]
야갤러(185.247) 15:45 5292 58
225941
썸네일
[야갤] 디스패치도 포기한 연예인.jpg
[16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11607 121
22593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김태원이 인정하는 보컬
[201]
치치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0 8371 19
225938
썸네일
[런갤] 패알못들이 유튜버 믿고 물건사면 어떻게되는지 보여줌
[100]
ㅇㅇ(185.94) 15:25 10306 164
225936
썸네일
[카연] 체인소맨 보는만화
[120]
기음갤석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0 8620 75
225935
썸네일
[필갤] [나의여행지] 3년만에 쓰는 컬러필름을 가지고 떠난 도쿄여행(스압)
[19]
비쿠카메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1484 19
225933
썸네일
[무갤] 미쳐가는 헬조선 현 상황 요약.news
[307]
ㅇㅇ(14.37) 15:10 13401 204
225932
썸네일
[싱갤] 꼴값꼴값 적을 엄청 만드는 부경대 훌리
[201]
ㅇㅇ(106.255) 15:05 9420 26
225930
썸네일
[야갤] 요즘 20대 알바 근황.JPG
[730]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0 28736 429
225929
썸네일
[컴갤] 이태원 마약초콜렛 이야기가 도는데 이거 진짜임
[261]
푸라나(24.90) 14:55 12936 57
225928
썸네일
[남갤] 강지영 SNS 보고 분노 폭발한 공무원들.jpg
[452]
띤갤러(185.89) 14:50 15640 186
225925
썸네일
[새갤] [PD수첩] 故 채상병의 전우들이 밝히는 그 날의 진실
[456]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0 8277 126
225924
썸네일
[부갤] 중국 건설업자들 근황
[217]
부갤러(114.199) 14:35 16681 199
225922
썸네일
[무갤] 2월 출생아수 떴다!!
[646]
조선인의안락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30 14445 249
225921
썸네일
[월갤] 만화가들의 역사 학습만화 표지
[122]
ㅁ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9375 104
22592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국, 스마트폰 가격 세계 1위
[289]
니지카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0 13378 94
225918
썸네일
[군갤] 미국 상원에서 950억 달러 지원안 포함 법안 통과됨
[7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5 6551 50
225917
썸네일
[대갤] 英, 르완다 난민 이송법 통과... 인권단체 반발
[262]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0 6052 115
225916
썸네일
[자갤] (스압) 말레이시아에서 본 자동차들 -1-
[15]
아쿠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5 3777 19
225914
썸네일
[주갤] 한녀 여친 예배모임 따라갔다가 도망쳐 나온 남자...jpg
[399]
휮자(58.78) 14:00 16998 232
22591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나방 키우는 만화.jpg
[120]
ㅇㅇ(112.171) 13:55 22566 242
225910
썸네일
[야갤] 유치장 벽 뚫어 탈옥... 나와보니 경찰 손바닥 안.jpg
[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5 13464 87
225909
썸네일
[미갤] 4월 24일 시황 (테슬라 실적)
[84]
우졍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40 9123 66
225908
썸네일
[토갤] 아이언맨 토니스타크 레진피규어 도색해보았습니다.
[37]
장난감만드는아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5083 40
225906
썸네일
[디갤] 디붕이들아 나진짜급함;;
[48]
김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0 7455 37
225905
썸네일
[미갤] 유튜버들이 역사적인 곳에 가기 힘든 이유..jpg
[2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5 20692 78
22590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사람 vs AI, 사상 첫 도그파이트 시험한 미 국방부
[247]
니지카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12972 75
225901
썸네일
[자갤] 한문철) 화 한번 잘못 낸 대가
[579]
차갤러(194.99) 13:10 16012 342
225900
썸네일
[싱갤] 의외로 일본에서 합법인 것
[187]
ㅇㅇ(210.99) 13:05 23167 101
225898
썸네일
[부갤] 일본인은 왜 대학입시에 목 안 매나??
[524]
테클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0 18789 322
225897
썸네일
[기갤] 남자 13명이서 한집에 사는법 ..jpg
[196/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5 22833 73
225894
썸네일
[싱갤] 에휴에휴 엔씨가 무너지게 된 결정적 원인
[612]
ㅇㅇ(211.114) 12:45 34561 392
225893
썸네일
[이갤] 배수관서 알몸 해병대 시신발견...jpg
[321]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39445 193
225892
썸네일
[카연] 중동에 스쿼트 전파한 썰(1)(2)
[172]
카갤러(106.101) 12:35 15072 187
225890
썸네일
[주갤] [블라] 결혼시에 모든 재산을 오픈해야 할까요?
[265]
주갤러(211.220) 12:30 18529 376
225889
썸네일
[군갤] 병력 감축에도 대장 자리 늘린 국군
[30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5 15529 179
225888
썸네일
[싱갤] 어제자 일본에서 퍼지고있는 여자 혼자 가면 안 되는 나라 목록
[3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0 28678 91
225886
썸네일
[전갤] 뒤늦게 입학한 50대.. 학과장 말 믿었다가 '좌절'
[183]
몽쉘통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5 22549 75
225885
썸네일
[만갤] 슬슬 또 개판나는 네이버웹툰 <격기3반>
[211]
만갤러(185.206) 12:10 15867 114
225884
썸네일
[새갤] '반전 여론 부담' 바이든 vs '사법 리스크' 트럼프
[88]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5 6013 25
225882
썸네일
[기음] 익산명물 깨통닭.jpg
[182]
dd(182.213) 12:00 18808 169
225881
썸네일
[기갤] 文정부가 北에 넘긴 한강해도에 '수심·암초' 정보 담겨…"대남 침
[431]
ㅇㅇ(118.235) 11:55 16390 471
22588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전화번호 입력 디자인의 세계
[77]
아기오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27127 17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