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차 세계대전 독일을 패배로 몰아넣은 히틀러의 실수...jpg앱에서 작성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20 13:40:02
조회 18077 추천 114 댓글 280

23b0d93efded37a068b6d5bc17dd1b6cac264b7812284c30aacfa2564d5a8a0b4c8c82052b14ecaf9f

7cea8170b58a61f538e687e1469f2e2d718b015108b193f133ca92b3

독일의 지도자였던 아돌프 히틀러​


왜 그가 독일의 패배에 가장 결정적 역할을 했는지 지금부터 알아보자.




7cea8170b58a61f537ed80e6439f2e2d7fc7847b2c12b3359c1f428d

1. 그는 독일 장군들의 말을 경청하지 않았다​

히틀러는 다른 최측근 장군들의 말을 경청하지 않았다. 오직 자신만의 전략만 내새웠다

또한 히틀러는 군사 전략가가 아니었기때문에, 아마츄어 적인 그의 전략은 전쟁에 전혀 도움을 주지 못했다

그렇게 장군들의 말을 무시깐 결과는 비참했음

자신을 자살로 몰고갔으니..


7cea8170b58a61f238ea86e5449f2e2d83a13090d91d6c22ba92fbde

2. 괴링에게 독일 공군 지휘권을 줘버렸다​

+히틀러는 자신의 오른팔 괴링에게 공군 지휘권을 줬다

그가 비록 1차 세계대전 공군 에이스로 이름을 날렸지만,

지휘에는 소질이 없었을 뿐더러, 약물 중독자였던 그가 올바른 지휘로 공군을 이끌어 나갈지 의문이었음

괴링은 결국 무능한 지휘관으로 낙인 찍히며, 영국 항공전에서 실질적 패배를 맛보게된다

괴링의 신뢰도는 급격하게 떨어졌지만, 히틀러는 괴링의 공군 지휘권을 박탈시키지 않았음

결국 괴링은 독일 공군을 말아 먹는데 아주 중요한 역할을 하게 됬다





7cea8170b58a61f33fe981e5449f2e2d85287c17a5dedd9266c5583d

3. 히틀러는 영국을 마무리 짓지 못한 상황에서 소련을 공격해버렸다​


영국을 목표로 뒀던 히틀러는 이제 눈을 돌려 소련을 공격하기로 결정했다

그의 장군들은 무모한 짓이라며, 히틀러를 설득하려했지만,

히틀러는 오직 자신만의 생각대로 계획을 실행에 옮겨나갔다

1941년 6월 22일 그렇게 소련을 기습 침공하여, 초반은 순조롭게 소련 영토의 대부분을 점령하는데 성공했지만,

히틀러가 장군들의 말을 경청치 않아, 전략상 문제가 생기기 시작했고, 또한 전쟁이 지속화 되면서, 독일군들은 혹독한 소련의 겨울 추위를 맛보게 된다

이로인해 독일군들이 얼어 죽고, 장비의 고장도 잦아지게되었음.

또한 독일에서 소련까지 보급품을 보내는데는 많은 시간이 걸렸을뿐더러,

소련의 포위 전술로 인해 보급선 마저 끊기게 되었다

결국 스탈린그라드에서 독일 제 6군이 포위되어 항복하는 바람에, 독일은 후에도 여러 작전에서 소련에게 지속적으로 패배하게됨





7cea8170b58a61f03fe785ed4f9f2e2df8798d1f106b632494056c71

4. 히틀러는 무모하게 영국과 소련을 남겨두고, 미국에게 선전포고를 하고 말았다​

일본의 진주만 공습이 있었던 직후 독일은 일본과 맺은 조약에 따라 미국에게 선전포고를 했다

이것은 영국과 소련을 마무리짓지 못한 상태에서 이루어졌기 때문에, 이것은 정말 미친짓이었음

하지만 진주만 공습이 있었던 직후가 1941년 12월 즈음이라,

독일에게 있어서는 동부전선 소련 영토의 대부분을 차지했겠다,

자신감이 붙었는지 선전포고를 하게된거다

그리고 얼마 안있다가, 동부전선에서 소련에게 참패를 겪게됨.

또, 후에 미국이 직접 유럽에 상륙하여 서쪽을 공략하게됨.

이로인해 영국과 미국의 서부전선, 북아프리카 전선 , 소련의 동부전선으로 전선이 다양화 되기 시작하고, 결국 독일은 양쪽에서 몰려오는 세 군대를 상대 해야했다


7cea8170b58a61f13ee782e6409f2e2dca817ce1eb914c22b4984a26

5. 히틀러는 후퇴를 허락치 않았다​

히틀러는 어떠한 악 조건속에서도 절대 후퇴는 없다를 외쳤다.

덕분에 후퇴 후 반격할수있는 작전에도 절대 후퇴는 없다를 외치며, 작전을 무산시키는데 일조, 결국 스탈린그라드에서 육군 원수 파울루스와, 독일 제 6군을 한꺼번에 잃는 참패까지 겪게됨

또한 그는 패망 직전인 1945년에는 측근들의 연합군과의 협상 제안에도 절대 협상, 항복은 없다를 외칠 정도로 그는 적에게 굴복하는것을 아주 싫어했다





7cea8170b58a61f136ef8ee1419f2e2dc3473f12cc5569c2d7ed50

6. 히틀러는 세계 최초의 돌격소총을 채택하지 않았다​

현대 소총의 주력인 돌격소총 시초는 바로 독일이다

전쟁 말 독일이 세계 최초의 돌격소총인 STG-44를 개발하는데 성공하지만, 히틀러는 이 돌격소총의 생산을 폐기시켰고,

지휘관들은 STG-44를 MP-43이라 재명명하여, 히틀러 모르게 계속 생산을 해나갔다

나중엔 히틀러가 그것을 알게되자, 격분하여 또 다시 폐기 시켜버렸다

하지만 뒤늦게 히틀러는 STG-44의 효용성을 듣고 재검토를 명령하지만 이미 STG-44로 전세를 바꾸기엔 너무 늦어버리게 됨


7cea8170b58a61fe3ae986e1449f2e2d70f57c3cd2be763cd5a35c94

7. 히틀러는 세계 최초의 제트기 Me-262를 오용했다​

1943년 전쟁 말 독일은 세계 최초의 제트기를 개발하는데 성공함

그 제트기의 이름은 바로 Me-262로 명명되었고, 처음부터 요격기로 설계되었음

하지만 히틀러는 이 Me-262를 보고는 잘못된 결정을 내리게 된다

"이 비행기에 폭탄을 달수 있나?"

"물론 달수는 있습니다만?"

히틀러는 이 Me-262를 요격기로 생산하지 않고, 전투 폭격기로 생산하라는 명령을 내려버림

그렇게되면, 엔진 부품과 다른 기계적인 부품들을 전혀 다른 방면으로 다시 개조해야되는데

결국 1944년 말이 되서야 전투 폭격기로 생산이 뒤늦게 이루어지게된다

하지만 결과는 비참했다

전투 폭격기로써의 활약은 딱히 없었다

뒤늦게 히틀러가 요격기로 생산을 명하지만, 이미 제공권을 되찾기엔 너무 늦어버렸다


7cea8170b58a61ff3ae782e44e9f2e2d90ece2ea339dd77e1fdf7328

결국 1945년 4월 20일 그의 생일날

자신의 관저 앞으로 소련군의 포탄이 떨어지게 되면서, 최고의 생일을 보내게 되는가 하면


7cea8170b58a61ff39ec85e6469f2e2dc82ff3d3c5fc359c346525af

베를린에는 이미 소련국기가 휘날리고있었다

결국 1945년 4월 30일 히틀러가 자살하면서, 사실상 전쟁은 끝나게된다

남은 독일 무장친위대와 저항군들이 끝까지 결사항전하긴 했으나,

5월 7일 완전히 항복이 선언되면서, 무장해체와 함께 2차 세계대전은 독일의 패망으로 끝을 장식하게됨



7cea8170b58b68f63fed82e6429f2e2d1e177d2a39b68966960bbe6a02

전쟁 기간동안 약 5000만명의 민간인 또는 군인이 사망했고,

인류 역사상 최악의 전쟁으로 기록되었다


출처: 이론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4

고정닉 27

15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힘들게 성공한 만큼 절대 논란 안 만들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6/10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17/2] 운영자 21.11.18 5664805 432
239562
썸네일
[카연] 마왕군 사천왕 예견의 퓨쳐뷰어 2부 10화
[31]
위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1286 63
239560
썸네일
[1갤] 12사단 여자중대장 일부 혐의만 시인했다고함
[80]
을붕이(182.31) 09:40 2520 58
23955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원격 연애촌
[35]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4848 14
239554
썸네일
[새갤] [단독] "이재명 대표 연임 결심 굳혔다…7월 초 사퇴"
[90]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4291 35
239552
썸네일
[이갤] 와이프 잔소리 때문에 소련에서 미국으로 망명한 전투기 조종사.jpg
[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5377 107
23955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컴갤 빌런 모음집(2)
[45]
멍청벼농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8222 37
239548
썸네일
[토갤] HFS 아야나미 레이 레진 리캐 도색해옴(틀딱주의)
[29]
[BaKe]바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2132 18
239546
썸네일
[야갤] 류수영 '치킨떡볶이' 레시피.jpg
[1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6331 46
239544
썸네일
[이갤] 배우 천우희가 오디션에 탈락한 이유..jpg
[1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8517 67
239542
썸네일
[메갤] 영국에 케며든 한류 근황
[27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9742 120
239540
썸네일
[싱갤] 부럽부럽 장어의 달인
[93]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9160 72
239536
썸네일
[싱갤] 드래곤과 사이좋아지는 만화.manhwa
[136]
히메사카노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20021 137
239534
썸네일
[디갤] 부산 여행 첫날 스냅 일곱장
[20]
ㅇㅇ(110.46) 07:30 3353 18
239532
썸네일
[카연] 수라도 -10화
[9]
카갤러(218.158) 07:20 2884 5
239530
썸네일
[이갤] 어릴 때 스키 사고로 걷지 못할 뻔 했던 최예나.jpg
[10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9708 53
23952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국 교도소 체험
[129]
_CeCiL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14402 91
239527
썸네일
[러갤] 카레이도스코어 팬미팅 겸 니가타 여행기
[221]
버칼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10221 27
239525
썸네일
[야갤] 항공기 에어컨 고장…승객들 3시간 이상 '찜통'에 갇혀.jpg
[22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22273 73
239523
썸네일
[야갤] 산다라박이 학창시절 고백했다 차인 이유..jpg
[20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31941 258
239521
썸네일
[나갤] 송해나 출연한 저출산 다큐
[368]
나갤러1(180.70) 01:25 31641 84
239517
썸네일
[싱갤] 착한 정치적 올바름....모음2....jpg
[278]
ㅇㅇ(175.119) 01:05 24314 28
239515
썸네일
[야갤] "폭탄을 안고 어떻게 사나", 조용하던 시골마을 '발칵'.jpg
[4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25748 106
239511
썸네일
[디갤] TMI 모음집 특별편 - 소니 통합본
[26]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7944 19
23950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풀타입 포켓몬들의 모티브를 알아보자.jpg
[91]
sakur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5936 76
239505
썸네일
[야갤] 불타는 차량들... 분노한 아르헨티나 '일촉즉발'.jpg
[22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18956 76
239503
썸네일
[판갤] 유튜버의 순수함이 불러온 대참사...
[233]
판갤러(154.47) 06.14 45073 297
239501
썸네일
[카연] [함자] 스페인에서 미국인들이랑 클럽간 썰 (end)
[78]
헬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7058 102
239499
썸네일
[싱갤] 낭만낭망 글라이더 타고 850km 비행
[113]
현직보혐설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3575 72
239497
썸네일
[야갤] "75도?" 펄펄 끓는 중국, 신발 벗으면 바로 화상.jpg
[3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31912 147
23949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류를 찬양하는 중국인들
[395]
ㅇㅇ(103.50) 06.14 28216 176
239491
썸네일
[야갤] "문닫지 말아주세요".. 지역 주민, 시장상인도 '호소'.jpg
[3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4170 114
239489
썸네일
[의갤] 의협 파업에 참의사 취급 받는 한의사들
[345]
ㅇㅇ(172.226) 06.14 19617 252
239487
썸네일
[야갤] 소주 2병 먹고 음주운전, 경찰 "운 좋았다" 말한 이유.jpg
[15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0676 97
239485
썸네일
[싱갤] 여초에서 최근 난리난 이슈
[612]
고노다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49943 694
239483
썸네일
[유갤] 한 가족을 송두리째 박살냈던 가수 테이
[173]
ㅇㅇ(45.90) 06.14 35307 263
239481
썸네일
[야갤] 달리던 버스 앞유리 와장창... 사슴 난입 날벼락.jpg
[18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6243 60
239479
썸네일
[기갤] 우즈벡 형님들 다시 만난 곽튜브가 당황한 이유
[149]
긷갤러(104.223) 06.14 27568 138
239477
썸네일
[무갤] 매달 60억원 일본에 세금으로 내는 한국인
[506]
노차이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40711 322
23947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 주차 단속
[287]
su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2588 226
239473
썸네일
[M갤] 성공한 선수들의 공통점
[177]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7789 388
239469
썸네일
[싱갤] 스압스압 깔끔한 유희왕 엔딩
[358]
아싸아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8291 353
239467
썸네일
[카연] 여성징병제 시행 만화 05
[141]
.(194.230) 06.14 21178 151
239465
썸네일
[중갤] 드래곤볼 스파킹 시리즈에 대해 알아보자
[102]
ㅇㅇ(118.40) 06.14 14889 70
239463
썸네일
[야갤] 의대증원... 한국의사들의 망언/막말 <중간결산>.jpg
[842]
야갤러(175.198) 06.14 21670 835
239461
썸네일
[싱갤] 향긋향긋 영국 홍차의 발전 속의 성갈등?
[182]
수저세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9332 82
239459
썸네일
[미갤] 가발 체험하러 간 유희관 ㅋㅋㅋㅋㅋㅋㅋㅋ
[178]
ㅇㅇ(45.128) 06.14 25315 177
239457
썸네일
[타갤] 알리테무 망함 ㅋㅋ
[496]
실패작소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56390 183
239453
썸네일
[야갤] '마피' 1.3억에 매물 줄줄이, 상황 심각한 광주 아파트.jpg
[33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3154 84
239451
썸네일
[나갤] 연고대 카르텔 앞에 사람취급도 못받고 쫒겨난 인하대
[326]
나갤러(173.244) 06.14 34289 21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