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野7당, 대규모 장외집회... 최재형, 與 4번째 특검법 찬성 표명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26 12:10:01
조회 10723 추천 38 댓글 223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31349b1cc867ac4b364b6f7ed03cc5132c89f87d040ca1132ad0bb44d4440

5월의 마지막 주말, 범야권이 국회 밖으로 나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한 채상병 특검법 재의결을 사흘 앞두고 장외 투쟁에 나선 겁니다.

개혁신당을 제외한 7개 야당은 너나할 것 없이 '탄핵'을 암시하며 대통령과 여권을 압박했습니다.

이재명 민주당 대표는 빨간 해병대 옷까지 챙겨 입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3134eb1cc867a08d11df788327e9316bbcf9a6286abfb24941ad4d14f9f9b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3134fb7cc867af1f4746619a0a75bcea24f77d916b4db22e2d075437960ad

채상병 특검법 재표결을 앞둔 마지막 주말, 민주당을 포함한 야 7당은 서울역 앞에 총출동했습니다.

개혁신당은 "거리정치에 동의하지 않는다"며 불참했고, 이재명 대표는 해병대 붉은 옷을 입고 등장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0134aa59f966bbdd2d2836c95c23eec53afadf795ea5a5302764d7f90be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 야권 대표들은 윤석열 대통령을 향해 채상병 특검법을 수용하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0134bbccc867a6fdd3336127e154f2242c2f43230ced03d48e39165a18a09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01349b2cc867ace3aa8849d6034b9b91a37d16de8a797afc1c6b1198f8c49

야당 대표들은 '탄핵'을 암시하는 윤 대통령을 향한 경고 메시지를 쏟아냈고, 국민의힘을 향해 채상병 특검법 찬성도 압박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0134ebdcc867a48946aba0967c954714dbb0eede1070adb3b416e34f9214b

민주당도 국민의힘 의원들을 향해 특검법 찬성을 호소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1134bb1cc867ad6050cd5af9c7bf774f9237a07e7b8fe3d3edfbd1160eccc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11348b3cc867af17f7a6c75c218a27d873081fce8a2c52ee860eca923c676

박주민 의원 등 민주당 지도부는 표결 전까지 여당 의원들을 직접 만나 특검법 찬성을 설득할 계획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5872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523b1fcf2e87fa9b90e379363acb116363f6b42fec5aea6b0c4a4e49a2e

21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를 사흘 앞두고 야권 7개 정당이 거리로 나섰습니다. 총선이 끝난 뒤 야권이 대규모 장외집회를 가진 건 오늘이 처음입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한 해병대원 특검법을 반드시 통과시켜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대통령에 대한 탄핵 압박 수위도 한층 끌어올렸습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523b0e5a1f86ebeb9052a889daae12e78fb9259551f99061e8886f70b7db6

서울역 앞 4개 차선과 인도가 깃발과 손팻말을 든 시민들로 꽉 들어찼습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523b3eba1f86ebeb9052a88511aaf0267065f61beb00e389a5befc3b84c44

야권 7개 당과 시민단체 84곳이 모여 대규모 집회를 열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이 거부한 특검법의 재의결을 앞두고, 총선 후 처음으로 장외 공세에 나선 겁니다.

민주당은 22대 총선 당선인뿐만 아니라 보좌진과 당직자까지 오늘 집회에 총동원했습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523b5e5a1f86ebeb9052a8847510ed852af58e60851d4b2f60195defc2a22

이들은 대통령실이 해병대원 순직 사건 수사에 외압을 넣은 정황이 속속 드러나고 있지만, 공수처의 수사 속도가 늦어져 특검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523b4e5a1f86ebeb9052a88a2cd1d88f516180c82c9d8d2368fcb3680e18e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a23b8fcf2e87fa9b90e3793ddf50d50e99dc080d4369ab1321d69bd7f49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a23b0e5a1f86ebeb9052a8839d0545a2265911e12ddee502f527426f2b96b

야7당은 특히 특검법 통과를 촉구하면서, 탄핵 압박 수위도 한층 끌어올렸습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a23b2eca1f86ebeb9052a88c939676739241c1ef887aedda68a11e8312552

민주당은 오는 28일 열리는 21대 국회 마지막 본회의에서 특검법을 다시 처리할 방침인데, 국민의힘 의원 중 18명이 찬성표를 던지면 통과됩니다.

1689e605cdfd0b9340ff95993fe701005753e7194d09a9fc8e6ec2565076a1dafd74b32a999ef81744ca5973ab4972599011ebff134e5161a8dc21a5beb13eaabd4942981641393213e41927c7a36aafceaf36c87a23b5eca1f86ebeb9052a88e6c2204e2cf29b146d34502c34dcc513fe50e7

국민의힘 최재형 의원은 여당 의원 중 4번째로 찬성표를 던지겠다고 밝혔는데 당 지도부는 주말 표단속에 주력하고 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8/0000459868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1134fbdcc867a0d0944ea7f402035d940b5f095713a1010adff4f217f011f

이런 야당에 맞서 국민의힘은 이탈표를 막기 위해 안간힘을 쓰고 있습니다.

재의결을 앞두고 원내 지도부는 이중 삼중으로 설득 작업을 벌이고 있습니다.

그런데 이런 와중에 최재형 의원이 특검법을 당당히 받자며 4번째 공개 찬성 입장을 밝혔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3a59f966b84b1074beb25c795d8347638b3b99f97bfa2e9c25f4d35

최재형 국민의힘 의원이 채상병 특검법 재의결을 앞두고 "특검을 당당하게 받고 협치를 요구하자"고 밝혔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bbdcc867a8139241ee3b40cc22a77748693b31cd2ecb6325a16723600

안철수, 김웅, 유의동 의원에 이어 공개적으로 찬성 의사를 밝힌 건 최 의원이 4번째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8b6cc867a01b8dcaf19eba9008c5a47ece30797e7d5e6a8c29c811f49

최 의원은 오전 SNS에 "정치적 역량을 특검 공방에 소진하는 것이 국익에 도움이 되는지, 정치적으로 얻을 것은 무엇인지 따져 볼 필요 있다"면서

"대통령에게 법적인 책임을 물을만한 문제는 없을 것"이라고 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eb7cc867add09ea1ca0aba80c4f858e273e2a6bb52298a4cbcbb9237a

대통령실과 여당이 지적해 온 '독소조항'에 대해선 "원칙적으로 동의한다"면서도 "국민을 설득할 논리로는 부족하다"고 반박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fb5cc867a7cc538d8fce2bff9ccf937610fbb3af677a394340695f7cc

반대 당론에도 추가 이탈표 우려가 커지자 국민의힘 지도부는 비상이 걸린 모습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6134fbccc867a66defb684fd81338be375a3b95b0360cceabb080512cf23e

원내부대표들이 지역별로 나눠 현역 의원들과 접촉하고, 이탈 가능성이 보이면 원내지도부가 추가 접촉하는 이중 설득작업을 진행 중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71342a59f966b30630bee3147712e8f05a57b1f1cef8020153ce9a7a33e

낙천낙선 의원 58명에 대해서도 당 지도부는 주말동안 집중 단속에 나설 예정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7134bb3cc867a9f4134cfe808d5f678b320b0420d52fbf43cb211b00a1387

국민의힘은 민주당의 채상병 특검법 밀어붙이기는 정치적 의도가 있는 '대통령 탄핵 몰이'라고 비판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b1379d61055f8f6c04896ceed78e067ec14cf36eb1d2e96ef7e14e8c7524deba91d7ed00d559ac9d0b17ceb291cab05ee0feece2793b1c14a3f57de293b51b58646f912e3018503cda2c71ce0bffe3fff91607980e77d9dc303349ad13c3a0f954ab6c1a959015eb71348b5cc867aa9566e3e559c873520b2653f1bae20f87906601e29b0b544

무기명 투표로 진행되는 재의결은 여야 의원 모두 참석할 경우 여당 의원 17명이 '찬성표'를 던지면 가결됩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5873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8

고정닉 7

73

원본 첨부파일 28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힘들게 성공한 만큼 절대 논란 안 만들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6/10 - -
이슈 [디시人터뷰] 웃는 모습이 예쁜 누나, 아나운서 김나정 운영자 24/06/11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15/2] 운영자 21.11.18 5620901 430
238959
썸네일
[디갤] 소니적 사진 총결산 2군 (41장)
[39]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487 15
23895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생선회 존나 맛있게 먹는 법...jpg
[7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4345 31
238955
썸네일
[항갤] (스압.webp) 암스테르담 ~ 두바이 ~ 인천 에미레이트 비즈니스 탑승
[4]
미소천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722 9
238953
썸네일
[헌갤] 조혈모세포 기증 후기.
[48]
나그네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960 64
23895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AV배우들의 첫사랑 추억
[44]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8042 24
23894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블루베리 긴빠이 후기
[76]
뽁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17578 79
238947
썸네일
[카연] 이세계 가족 상견례
[52]
보비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4955 69
238946
썸네일
[기갤] 병원에서 틀어주는 야한 동영상은 합법일까?.jpg
[12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6 10373 36
238943
썸네일
[싱갤] 의외로 온순한 동물.gif
[388]
ㅇㅇ(218.153) 06.12 25749 156
238941
썸네일
[이갤] 외국인이 생각하는 한국에대한 이미지...jpg
[254]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1315 84
238939
썸네일
[퓨갤] 양현종이 생각하는 류현진 김광현 양현종...jpg
[51]
ㅇㅇ(118.32) 06.12 6515 76
23893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최강의 유전자를 남기지 못한 선수들
[219]
비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7158 40
238933
썸네일
[스갤] 한 방송인이 인간이길 포기한 이유
[186]
스갤러(149.88) 06.12 21301 41
238931
썸네일
[디갤] 빨리 들어와서 사진보고가셈
[28]
난꽃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5590 16
238929
썸네일
[기갤] 한 활주로서 동시 이륙·착륙…몇 초 차로 참사 면해.jpg
[9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8928 15
23892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야생 들개 사회화 시키기
[178]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3193 129
238925
썸네일
[카연] 비행천소녀 2,3화 (네이버 탈락작)
[54]
한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5270 54
23892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우리나라 직장문화가 생각보다 괜찮은 이유
[440]
ㅇㅇ(14.35) 06.12 28295 262
238921
썸네일
[이갤] 헝가리 유명카페의 인종차별...jpg
[390]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7685 147
238919
썸네일
[싱갤] 19세기 미국에서 전설이 된 결투..JPG
[154]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6066 86
238917
썸네일
[야갤] 이정도면 인자강같은 어느 여성의 인생 첫 마라톤 도전기.jpg
[245]
야갤러(149.36) 06.12 14096 137
238913
썸네일
[헬갤] 헬스 8년차인 운동 인플루언서에게 달린 댓글들
[416]
ㅇㅇ(45.84) 06.12 28197 240
238911
썸네일
[유갤] 고물상에서 카메라를 하나 사왔는데 130만 화소ㅋㅋㅋ
[264]
ㅇㅇ(211.234) 06.12 19147 209
238909
썸네일
[해갤] 중국인이 말하는 손흥민 3:0 제스쳐 취하는 인성
[369]
ㅇㅇ(185.206) 06.12 16840 283
238907
썸네일
[싱갤] 축구선수들에게 엄청난 영향을 끼친 일본만화..JPG
[226]
환송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9657 97
238905
썸네일
[1갤] 훈련병 쓰러지고나서 이후 조치까지 의문점
[349]
을붕이(121.164) 06.12 15103 323
238903
썸네일
[싱갤] 귀여운 뱀파이어 만화.manhwa
[52]
ㅇㅇ(121.158) 06.12 11928 106
238901
썸네일
[이갤] "잠실에서 인천까지 20분 만에‥" 헬기 택시 뜬다.jpg
[29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15683 45
23889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라면 뽀글이는 정말 위험할까?
[294]
차단예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3359 120
238898
썸네일
[야갤] 동국대 나 맛있어? 녀 후기..everytime
[569]
빵빵나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40997 377
238893
썸네일
[카연] 뼈삼촌 2화
[53]
렛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7231 75
238891
썸네일
[러갤] 중국은 K9 자주포가 두렵습니까?
[473]
배터리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3303 276
238889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이대남이 시위 안나가는 이유
[2681]
페이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9691 623
238887
썸네일
[걸갤] 최근 입덕한 팬들은 모르는 아이돌 날개꺾기
[405]
ㅇㅇ(117.111) 06.12 21625 238
238885
썸네일
[이갤] 425만원 주고 알몸위에 초밥올려먹는 섬짱깨
[467]
배그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6632 155
238883
썸네일
[대갤] 무너지는 일본의 식문화... 어류 소비 급감에 위기감 고조
[663]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3802 259
238882
썸네일
[싱갤] 일본일본 참수촌
[156]
기시다_후미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8122 122
238880
썸네일
[중갤] 2010년대초반 일본 게임에 대해서
[179]
ㅇㅇ(121.147) 06.12 14846 33
238879
썸네일
[주갤] 터키랑 국결해야하는 이유
[49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5686 384
238877
썸네일
[싱갤] 중국은 엔비디아 필요, 엔비디아는 중국 필요 없어...JPG
[541]
ㅇㅇ(218.234) 06.12 41004 301
238874
썸네일
[기갤] 여친 사무실에 깜짝 등장한 군인.jpg
[19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0936 126
238873
썸네일
[야갤] 밀크티 체인점 직원, 싱크대에 발 씻어서 논란
[237]
ㅇㅇ(185.114) 06.12 17540 58
238871
썸네일
[카연] ㅈ소기업에 온 사람의 말로
[258]
코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2764 404
238870
썸네일
[P갤] 미쳐버린 일본 근황.fuji
[62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3914 339
238868
썸네일
[싱갤] 금으로 만든 고려시대 주택 ㄷㄷㄷ
[37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21609 124
238867
썸네일
[도갤] 노들섬 TMI - 참가작 <숨> 심사평 및 출품 이미지
[34]
TM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6472 20
238865
썸네일
[주갤] 군인권센터 훈련병 사망진단서 공개
[549]
주갤러(14.4) 06.12 25520 674
238864
썸네일
[기갤] 역대급 신기한 새 지폐 나오는 일본.jpg
[60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2 32136 184
23886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의외로 이승만 고로시에 앞장선새끼
[713]
ㅇㅇ(222.120) 06.12 26835 278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