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 독일군 공수부대에 대해 알아보자앱에서 작성

Al_Capone_ScarFac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29 07:30:02
조회 12420 추천 51 댓글 47

3ab2c735e7de31b274f284e5448374683e7cc942d8a579f52cd9130f1a14227ee030a1e2a48503d8b1bb1156

요즘 현생이 갑자기 바쁘기도 하고, 원래 적으려고 했던 이태리 포병은 내가 재미가 없어서 차일피일 미루기만 했다. 오늘 삘 받아서 걍 내가 좋아하는거 적기로 했으니 양해바란다.

7cea8170bd836af136e98fe3449f343305bd2ee152f610bceab9e60b97

오늘 알아볼 친구들은 독일의 공수부대, 팔시름예거와 팔시름피오니어다.


1. 이름이 왜 이렇게 어렵냐?
일상에서 거의 안 쓰는 생소한 독일어라서 그렇다. Fallschirm(낙하산)+jäger(엽병, 사냥꾼) 두개의 단어가 합쳐진거야. 예거는 18세기에 산림 거주자와 사냥꾼을 징집시켜 정찰, 수색 임무를 수행토록 한데서 비롯하여 지금은 경보병처럼 쓰이는 단어다. 즉, 낙하산을 쓰는 경보병이란 뜻이지.
fallschirmpionier도 마찬가지. 낙하산+공병(pionier)이란 뜻이다.

비행기에 실을 수 있는 무장까지만 허용되다보니 경보병처럼 운용하지 않으면 안될거라는 생각이 드네.


2. 역사

2-1) 화려한 시작

러시아가 세계 최초로 공수부대를 만들긴 했지만 괴링이 이를 보고 감명을 받은 후 루프트바페 소속의 독일의 공수부대를 만들게 되니 팔시름예거들이다. 1938년 10월 창설된 후, 1940년 노르웨이 침공에 이어 난공불락으로 여겨지던 에반에말 요새까지 간단하게 함락시키며 명성을 떨치게 된다.

1288d30df0fa20817c97e28c19f0341e39f4ebfeec00a5659694e24763c820c195005c2a4bb224cd7e49b429ee7cb48cfb5c3086386c4fdb5a44d271e32a7257dfb5725f478f48

85 vs 650. 물론 공수부대쪽이 85. 이걸 함락시킨다.
프랑스 전역과 그리스 침공에서도 활약하며 승승장구하던 이들은 마침내 시련을 겪게 되는데..

2-2) 크레타 섬 집단묘지

24b0d121e0ed07f43eee838a4088766543ed669d957c92a8e6b5b10151940941b24d6d2572480aa14ceaf5995c0d6dc5a3a6e453

1941년, 무솔리니의 삽질로 어쩔 수 없이 그리스를 침공하게 된 독일. 마침 롬멜이 반격에 나서 리비아를 점령한데다 북아프리카로 향하는 보급선이 필요한데 타란토 공습으로 이탈리아 해군의 발이 묶이게 된다. 막강한 영국 지중해 함대는 건재한 상황이라 수상함 전력이 부족하던 독일은 그저 답답한 상황이다.

지중해 한가운데 있는 크레타섬을 가만 두게되면 영국이 아프리카로 향하는 보급선을 차단하는데다 독일의 석유셔틀 루마니아까지 폭격할 수 있었으므로 어떻게든 해결해야했다.

수상함을 보낼 수 없으면 비행기로 전력을 투사하면 되잖아?

2fbcdc2de4dc3ea362bbcca0119c766cef1f376db0676edf0d4e1f29f572f6147c0d42dd39b946a85818b3403e59fa6778db504e9190ebd4d89258a2bc5ab71187

그렇다. 1941년 5월 20일. 개전초부터 승승장구하던 정예부대를 무슨 자신감에선지 벌건 대낮에 투입하게 된다. 이 결정이 엄청난 비극을 가져올 것이란건 모른채로.

20bcd928a8c331ab69f284b41482766a1797083976408b8a8791aa2693aba4b7d936ed9270f2250856fb8ba8d416b1d2860c9dccd8177a027a10d388c6

독일 공수부대의 낙하산은 큰 결점이 있는데 일단 강하를 개시하면 공중에서 조작이 불가능한데다 착지 시 팔다리를 모두 사용해야하는 형태로 구성된 것. 따라서 주무기를 소지한채로 강하하면 부대원이 다치거나 병기가 상할 우려가 컸다.


29afdf36e6d336af7dabd3a7449f2e2d6dbe08f7f503a74515ce7d8e

7fed8036eac736a27df1dca511f11a39fe9c2ae61557eabb

그래서 이렇게 생긴 공급품 투하용기(drop canister, Abburfbehälter für Nachschub)을 따로 떨궈서 부대원들이 배그 파밍하듯 이 깡통을 찾아 무장해야했다.

앞서 언급했듯 강하시에는 주무기가 없다고 그랬지? 단검이나 권총, mp40 기관단총 정도만 휴대할 수 있었다. 다시 말하면 이들은 착지 직후 무기를 파밍하는 시간이 가장 취약한데 연합군들이 이 기회를 놓칠리가.

20bcc834e0c13ca368bec3b902997d7480d84ac3df27a64762f5dd0c791d3f6c

세계 최고수준의 정예병들이 분노한 그리스 농부들에게 신명나게 얻어터지는 결과를 낳게된다. 일부는 심지어 화형당하기도 했다고.

끝끝내 크레타섬을 점령하는데 성공하지만, 이 작전에 투입된 제7항공사단은 1만명 중 4761명의 사상자를 낸다. 일반적으로 전력의 1/3만 상실해도 전멸이라 평가하는데 이 정도면 완전 작살이 난거지. 이 사상자들은 개전초부터 활약한 베테랑이 다수 있었다고하니 너무나 뼈아픈 손실이었다. 어지간했으면 히틀러가 공수작전 금지 명령을 냈을 정도.

살아남은 이들은 후배들을 빡세게 훈련시켰고 아프리카 튀니지에서부터 예전만큼은 아니지만 공수 작전을 조금씩 할 수 있을 정도로 전력을 복구하는데 성공한다. 비록 공수 강하보다는 공군소속 정예 보병부대가 되었다만. 이들은 동부전선에서도 활약한다.

2-3) 몬테 카시노, 그 이후
시간이 흘러 1943년, 아프리카 전선이 마무리되며 이윽고 연합군이 이탈리아 본토를 침공하던 도중 카시노 산의 수도원을 폭격하는 삽질을 하게된다.

79e98036fd9f1ab360bbd3a617c32735805a990844e17eedb5b6a1727c6b603cb5fbb7bff7d2cc352a1bb2b7f79c7526d5ea7a27226632562da4b153581a7cb89e228449628d22c44652995617bb123ad5aee33b33da6eb4579cdf9e38dfcd4aaa46e803ab

독일 공수부대원들은 수도원의 폐허속에서 위치사수+후퇴하는 아군 퇴로 보호+전력보존 및 무사 철수라는 미친 업적을 이루어 내는데 당시 이들의 복장이 녹색인 것에서 착안하여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fa34b83d1d6c8b4b3c9c4044f179093f9f6284683911facd42b7426e76e753bf1

연합군으로부터 '녹색 악마(Die grünen Teufel)'라는 칭호를 얻게된다. 이게 본작의 팔시름예거들임.

서부전선에서 육군을 도와 카랑탕에서 지연작전을 펼치는 등 정예 보병으로써 활동함에도 결국 전세는 기울어졌고, 아르덴 대공세 때 공수작전을 했으나 인원들의 미숙함으로 궤멸된다. 얼마 안 가 나치 독일은 망하고 만다.


3. 무장/복장
공수부대는 상당히 독특한 복장을 하고 있는데 헬멧이 가장 큰 차이를 보인다.

2ab8c22be4dc75b266b6c4b15bc32134de13433823933f4af0655881d9dcd983024e736763958476cf57f27f3f66f69ac7d6c2a6af30ceabbe0cc919c657d2c15c0bf108cc2a865e32afba25c224969a214b846235cfcea5fc66a5902be9c95c69dcfd0fcd28572cd7e370f36fe08de4556c72b0262eb735ff1ddc97d5d776650e6b2ac16d36488825b8027079ec94e84e004f47a9a95ee2ad8048e3d677822f49

이건 일반 보병의 슈탈헬름(독일군 철모)이다. 독일군 특유의 귀를 덮는 디자인을 주목해라.

3ab8d219b48a6eff20b5c6b236ef203ef3fe0c7a423059dd

공수부대용은 눈 위쪽의 챙과 귀덮개가 대폭 짧아졌다. 강하 중 바람의 저항을 최소화하고 충격을 완화하기 위함이라고.

그리고 위에서 언급했던 파밍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병기도 새로 개발됐는데

27b2d828a8c135af7ab7dbb311d7236997b2b9a4d3d5e616af3f111de47cbe8f9b45db

바로 FG42다. FG는 Fallschirmjäger+Gewehr, 즉 공수부대용 무기다. 참 좋은 무긴데 전차에 들어가야 할 전략 자원을 잡아먹어 소수만 생산되었고, 이 설계는 M60 기관총이 이어받게 된다.


복장은 이게 직관적으로 깔끔하게 표현했으니 한번 봐.


4. 인게임

7cea8170bd8360f236e885e1409f3433ec5ee1947206ac159900632d54

팔시름예거는 115, 팔피오는 95의 준수한 체력을 가진다.
위키에서 퍼온건데 후술하겠지만 이 짤에서 가격과 인구는 현 버전과 다름.

팔피오가 먼저 나오니 먼저 알아보자.

이녀석의 사용방법은 다음과 같다.

1) 루밥 전투단을 선택하고 맵의 주요 거점(기름, 목줄거점)을 파악하여 지체없이 투하한다.

7cea8170bd836afe3eee80e54f9f3433e00cc08ebdc87e6eed07070a296e

게임 시작과 동시에 비행기가 날아다닌다면 높은 확률로 이녀석이다.

2) 목줄 거점에 강하하면 그곳을 점령하면서 사격초소를 만든다.

28b9d932da836ff738e787ed4f83776e662fc4f09df9d67a1a31bdf6f60537022a6d

단, 해당 지점에 건물이 있다면 그곳으로 들어가서 농성한다.

3) 이제 뭣 모르고 오는 상대방 정찰 유닛들을 카구팔로 쪼아준다.

7cea8170bd836afe3cee81e6469f34330122474358fedd3a836f97415e


이렇게 스타팅해서 엠지가 올때까지 버티며 방어선을 구축하는 것이 포인트. 초반한정 독일식 헬다이버가 가능하다.

팔피오는 스타팅과 동시에주는 유닛치곤 유틸이 상당히 좋다.

7cea8170bd8361f637e68fe7469f3433872ed3b1b73845f56fb3888f

A, D가 기본으로 열려있어 지뢰탐지/제거와 철조망 절단이 가능하다.

7cea8170bd8361f73fe68ee14f9f343340159ad660dfbbce61ae8914ae

Z 스킬. 공병유닛인 만큼 수리가 가능하다.

7cea8170bd8361f73fe880ed409f3433c8c90c48bbf2322d3b148f2753

X 스킬. 통칭 샤첼.

7cea8170bd8361f738e881e7429f34333b688f2bcd9ff96ebcc7a78343

팔시름예거와 동일한 1벳 능력. 커버 잘 끼고 병력만 잃지 않은 상태일때 서서히 회복하여 전선 유지력을 높이는 동시에 점령보너스까지 부여하는 효자 스킬.

팔피오는 공병유닛이라 건설도 가능한데, 피오와 겹치지 않는 것으로 하나씩 알아보자. 참 잉여로운 시설인게 특징.

7cea8170bd8361ff38ee80e3409f343325d5c6f24b821982721ca6dfef

7cea8170bd8068f63bef83e5469f34335324efda4d9790e6449e6ed1b1

F 스킬. 거점에 뚜껑 씌워서 팔시름피오니어, 팔시름예거, LG40 대전차포 이 세 유닛만 충원이 가능하다. 공중에서 낙하산타고 충원되어 느릿느릿한게 특징. 공수부대 정신 때문에 치료능력 없는게 크다. 맨파 거점에 지으라는 의도 같은데.. 여러모로 잉여스러운 건물.

7cea8170bd8361f136e786e3479f3433aa40ffe8ed30f98eb9cf58e024

7cea8170bd8361f137ef80e5459f34330b37be340be52de9c21cf7fdf6

팔피오 라인 끝에 충원 맨파 할인 대신 찍으면 88을 지을 수 있다. 인구를 10이나 먹는데 북닥의 그것처럼 움직이지도 못하는 계륵.

7cea8170bd8361f137ea83e3469f3433a8dc9f3dabb0a0acf55d1a5df7

7cea8170bd8361f137e882e3439f3433c8107caf2b685a43179334dc1137

D스킬. 상대 공중유닛 봉인용으로도 사용가능한 엠벙 상위호환. 인구를 6이나 먹는다.

또한 무기를 쥐여줘 공격을 지원할 수도 있는데

7cea8170bd8361f738ee83e0449f3433eddf404552986219b8aca67ec1

90뮤니를 주고 MG15 경기관총을,

7cea8170bd8361f738eb80e5429f34338ae3407adc96d9dbf0ad1c94e9

85 뮤니를 주고 유탄발사기를 쓸 수 있다. 두 무기 모두 좋은 선택이니 상황에 따라 사용하자. 경기관총 들려주는게 전작의 척탄병 MG42 업 느낌이 물씬 풍김. 주력보병으로 사용가능한 효자 유닛이다.

7cea8170bd8361f73eea81e54f9f343399814cf4a115e466608e65a00d

첫 비교짤과 달리 가격과 인구가 약간씩 더 오른걸 확인할 수 있다.
이전에는 엄청 가성비가 좋았단 소리.


그리고 그에 반대되는.. 정예 부대인데 그 값을 못하는 팔시름예거를 알아보자.

본작의 팔시름예거는 최악의 디자인을 자랑함.

7af3da36e2f206a26d81f6e44581716b0a

이것이 1편

0296e719c3d334aa7dbcdebc04dc2e3c12eb77b3ba06bdaa42d474f50a159c7e525c93f9

얘가 2편인데

0bbcdc2af6da31b463b5d7b213c3371eb404188e2a7c0dba114188ba3ce8bf84e9c74829

이게 3편이다. 디자인이 굉장히 퇴보했다.

2cb1c075b0806af451e986e50e87746d21c914e8d54c7085f98568405e4bdb

근데 놀랍게도 이게 나름 이탈리아 전선을 고증한 것이다!
그래, 백번 양보해서 디자인은 그렇다 쳐.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fa34b83d1d6c8b4b3c0c4044f1790934c9a94923c511a07c29a8fadee0962431a2c

켐페인의 주요전투로 몬테 카시노 전투가 비중있게 나오는데 녹색계열 전투복은 입혀야 정상 아니냐? 일회용 우비 비스무리한 싼티나는 시퍼런 색상이라 뽕이 팍 죽어버린다.

본작의 팔시름예거들은 1편의 그 유닛을 계승했다. 스킬셋이 거의 동일하게 나왔거든.

7cea8170bd8361f73ae68fe54e9f343370b33e35981329c659dcb3d676

A- 기척과 유이하게 소탕을 쓸 수 있음.
Z- 척탄처럼 수류탄 투척 가능
X- 척탄처럼 판처파우스트 발사 가능

스킬셋이 균형 잡혀있기 때문에 다재다능하게 사용할 수 있다!

7cea8170bd8361f637e784e2419f3433f888fcd482d983c3c5fd2b0514

7cea8170bd8361f73aef83e14f9f3433017e38f523923b816178fba03a

7cea8170bd8361fe3eec8fe0409f343359c1d34649f0ac59e8ee087ae3

숨어있다가 기습 공격한다는 컨셉으로 번개 표식이 뜨며 5초동안 피해량, 명중률이 늘어남.


7cea8170bd8361f73aed84e4419f3433ced6bed9e9e5cf297911931682

7cea8170bd8361f73eeb82e2469f34338f2daf14b921ff373f05d79d67

전작들과 달리 FG42를 기본적으로 갖고 등장한다.
그 때문인지 인구를 무려 10이나 잡아먹는다!

위에 비교짤을 보면 알겠지만 이것도 버프 먹은 수치.
그럼에도 인구 대비 성능은 미묘하다고 할 수 있다.
이 녀석을 많이 뽑게되면 전차 굴릴 인구가 없으므로 한분대 정도만 투입시켜서 굴려먹어야한다는 소리.

여러모로 아쉬운 녀석이다.


5. 여담

5-1) 팔피오와 팔시름예거는 같은 계급이다.

7cea8170b28b6ef236ec86e2479f34337d86c83c0cc0db319f86e56e79af

7cea8170bd826af33bee81e6419f34331d439b199370fdbd7ba15cc0a761

둘다 갈매기 두개다.

7eec8073b0846e9961addfb258db343a38ce1297e07d48bb3d8c17

일병 아님 중사쯤 될듯. 칼라 계급장 끝부분이 가려져서 정확한 식별이 어렵다.


5-2) 팔시름예거 아이콘은 실제 훈장에서 가져왔다.

2abcd677abd828a14e81d2b628f17265151f72

구름+번개화살표가 인상적인데, 루프트바페 지상강습기장에서 따옴.


5-3) 피오와 팔피오는 수류탄 가방을 갖고있다.

7cea8170bd826af139e98ee3409f343390a5cca4257aa2148c48ce6329c2

독일공병 특) 수류탄 가방 휴대하고 있음.

3ef0dc77b78268e879bad4a536ef203ef4b333f5faa5615d

공간이 넉넉해서 많은 폭약을 넣어다닐 수 있다. 1대전 돌격대 복장에서 가져온듯. 그런데 피오는 수류탄이나 샤첼 관련 스킬이 없다. 왜 휴대하고 다니는건지 모르겠네 ㅋㅋㅋ


5-4) 더미 데이터에 팔시름 스나이퍼가 있다.

2eb2d86bb7826af23eea84ed5b81726f53c7bcb314ae76f6af75d8ac3aeab221b5d03ea00d6d63

위장복에 독일군 공수부대 헬멧까지.. 아마 해당유닛의 초상화가 아닐까 생각함. 폴고레 특유의 사무라이 탄창이 안 보이니 걔네들 아니다.

아마 몬테카시노 전투에 넣으려다 만게 아닐까 추측함.

팔쉬름

오늘은 미국 공수전투단의 라이벌이자 루밥 전투단의 핵심 전투/지원 요원들을 알아보았다. 여러모로 인상적인 모습을 보여주나 인성비가 구린 단점이 있다.
오늘 하루는 마나척이나 8륜 말고 독일 공수를 써보는건 어떨까?


긴글 읽느라 수고했다.


+) 당근빳다죠 독일군 콘 있었던 것 같은데 암만 찾아도 안 보이네.. 있는 사람 누가 달아줘


출처: 컴퍼니오브히어로즈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51

고정닉 18

1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힘들게 성공한 만큼 절대 논란 안 만들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6/10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17/2] 운영자 21.11.18 5665696 432
239576
썸네일
[해갤] 각국 축구선수들 탁구 사건 샤라웃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0]
해갤러(112.171) 11:00 11985 680
239574
썸네일
[싱갤] 인종차별의 명대사 백플립 정식기술된 기념.gif
[141]
보빔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13623 36
239572
썸네일
[이갤] 건강할수록 쉬운 간헐적 단식...jpg
[90]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0 3078 16
239570
썸네일
[기갤] 티조) 친명 김영진 "한동훈 당대표 되면 민주당에 위협적"
[8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3207 58
239568
썸네일
[일갤] 15박 16일 여행기 (完) / 비에이, 타치노미 썰, 그리고 한오환
[12]
꽃게식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962 3
239566
썸네일
[새갤] [단독] '11시간 지연' 티웨이, 기체결함 유럽행과 오사카행 바꿔치기
[93]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4076 36
23956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소가 도살장에 끌려가며 눈물을 흘리는 이유
[423]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22915 128
239562
썸네일
[카연] 마왕군 사천왕 예견의 퓨쳐뷰어 2부 10화
[36]
위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0 2667 64
239560
썸네일
[1갤] 12사단 여자중대장 일부 혐의만 시인했다고함
[321]
을붕이(182.31) 09:40 11543 177
23955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원격 연애촌
[56]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10678 26
239554
썸네일
[새갤] [단독] "이재명 대표 연임 결심 굳혔다…7월 초 사퇴"
[165]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8567 66
239552
썸네일
[이갤] 와이프 잔소리 때문에 소련에서 미국으로 망명한 전투기 조종사.jpg
[17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10421 173
23955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컴갤 빌런 모음집(2)
[54]
멍청벼농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11189 55
239548
썸네일
[토갤] HFS 아야나미 레이 레진 리캐 도색해옴(틀딱주의)
[39]
[BaKe]바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3538 28
239546
썸네일
[야갤] 류수영 '치킨떡볶이' 레시피.jpg
[1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0257 60
239544
썸네일
[이갤] 배우 천우희가 오디션에 탈락한 이유..jpg
[19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13021 88
239542
썸네일
[메갤] 영국에 케며든 한류 근황
[3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4323 174
239540
썸네일
[싱갤] 부럽부럽 장어의 달인
[115]
나무미끄럼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12691 93
239536
썸네일
[싱갤] 드래곤과 사이좋아지는 만화.manhwa
[153]
히메사카노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22041 158
239534
썸네일
[디갤] 부산 여행 첫날 스냅 일곱장
[23]
ㅇㅇ(110.46) 07:30 4419 19
239532
썸네일
[카연] 수라도 -10화
[10]
카갤러(218.158) 07:20 3744 5
239530
썸네일
[이갤] 어릴 때 스키 사고로 걷지 못할 뻔 했던 최예나.jpg
[1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12211 61
239528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국 교도소 체험
[154]
_CeCiL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17554 105
239527
썸네일
[러갤] 카레이도스코어 팬미팅 겸 니가타 여행기
[223]
버칼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10972 27
239525
썸네일
[야갤] 항공기 에어컨 고장…승객들 3시간 이상 '찜통'에 갇혀.jpg
[23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24252 78
239523
썸네일
[야갤] 산다라박이 학창시절 고백했다 차인 이유..jpg
[2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34983 278
239521
썸네일
[나갤] 송해나 출연한 저출산 다큐
[427]
나갤러1(180.70) 01:25 34448 94
239517
썸네일
[싱갤] 착한 정치적 올바름....모음2....jpg
[289]
ㅇㅇ(175.119) 01:05 26254 30
239515
썸네일
[야갤] "폭탄을 안고 어떻게 사나", 조용하던 시골마을 '발칵'.jpg
[50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27850 114
239511
썸네일
[디갤] TMI 모음집 특별편 - 소니 통합본
[26]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8314 19
23950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풀타입 포켓몬들의 모티브를 알아보자.jpg
[91]
sakur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7044 79
239505
썸네일
[야갤] 불타는 차량들... 분노한 아르헨티나 '일촉즉발'.jpg
[2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20313 85
239503
썸네일
[판갤] 유튜버의 순수함이 불러온 대참사...
[244]
판갤러(154.47) 06.14 48710 312
239501
썸네일
[카연] [함자] 스페인에서 미국인들이랑 클럽간 썰 (end)
[83]
헬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8125 103
239499
썸네일
[싱갤] 낭만낭망 글라이더 타고 850km 비행
[117]
현직보혐설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4349 76
239497
썸네일
[야갤] "75도?" 펄펄 끓는 중국, 신발 벗으면 바로 화상.jpg
[40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33934 157
23949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류를 찬양하는 중국인들
[414]
ㅇㅇ(103.50) 06.14 29829 181
239491
썸네일
[야갤] "문닫지 말아주세요".. 지역 주민, 시장상인도 '호소'.jpg
[3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5579 120
239489
썸네일
[의갤] 의협 파업에 참의사 취급 받는 한의사들
[354]
ㅇㅇ(172.226) 06.14 20797 263
239487
썸네일
[야갤] 소주 2병 먹고 음주운전, 경찰 "운 좋았다" 말한 이유.jpg
[16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1832 103
239485
썸네일
[싱갤] 여초에서 최근 난리난 이슈
[630]
고노다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52736 719
239483
썸네일
[유갤] 한 가족을 송두리째 박살냈던 가수 테이
[178]
ㅇㅇ(45.90) 06.14 37183 282
239481
썸네일
[야갤] 달리던 버스 앞유리 와장창... 사슴 난입 날벼락.jpg
[18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17137 62
239479
썸네일
[기갤] 우즈벡 형님들 다시 만난 곽튜브가 당황한 이유
[153]
긷갤러(104.223) 06.14 29033 141
239477
썸네일
[무갤] 매달 60억원 일본에 세금으로 내는 한국인
[510]
노차이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42671 339
23947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 주차 단속
[295]
su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3774 235
239473
썸네일
[M갤] 성공한 선수들의 공통점
[182]
T.Lincecu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9101 398
239469
썸네일
[싱갤] 스압스압 깔끔한 유희왕 엔딩
[369]
아싸아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4 29482 364
239467
썸네일
[카연] 여성징병제 시행 만화 05
[144]
.(194.230) 06.14 22153 15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