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활민어 외 3종 후기(씹스압) - 2앱에서 작성

금태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30 07:50:02
조회 8283 추천 43 댓글 36

이건 1편



7fed8272b58769fe51ee8fe746807173bd2fc996f061325ba4322b06eda7824e

숙성 이틀차

드디어 작년 가을부터 못 먹었던 민어를 영접하는 순간



7fed8272b58769fe51ee8fe44f85767302b716e3628d03d10ab93da805251a12

민어는 꽤 자주 먹은 어종이라 내가 선호하는 코스가 사실상 정해져 있음

꼬리는 익혀먹고 몸통은 회랑 초밥으로 먹는게 좋더라

일단 꼬리는 잘라두고 몸통 포를 떠봄



7fed8272b58769fe51ee8fe44e84767367f712ebcb2d3e45c93582393182e4f3

탈피하다 좀 날려먹긴 했지만 피하지방층이 상당히 좋다

a급 고르라고 1편에서 그렇게 말해댔던 이유가 이거임

2kg대 작은 민어여도 이렇게 살이 좋거든

맨 위에 껍질 남겨둔건 대뱃살인데 저건 탈피가 힘들어서 그냥 토치로 히비끼하려는거임

시오지메 30분 정도 조져주면 살이 더 쫀득해지고 감칠맛도 상승함



7fed8272b58769fe51ee8fe7428471735fdc2fd0b1dab268ac6b93490423a226

민어 한 접시 완성

얘는 살 밀도가 높고 탄력성이 적으며 힘줄이 약한 편이라 썰 때는 그냥 평썰기 하는게 편하더라



7fed8272b58769fe51ee8fe44481747395b840aa6b295cca06b492c33a3f6f

7fed8272b58769fe51ee8fe441857373a79859cf325089ea5da8f73f705f44

민어 등살

감칠맛이 미쳤음

갑각류를 먹어서 그런지는 모르겠지만 게 회가 살짝 연상되는 감칠맛임

좋은 민어는 피하지방층 때문에 생각보다 기름지기까지 함

쫄깃한 걸 좋아하는 사람들한테는 안 맞을수도 있지만 식감이 쫀득거림



7fed8272b58769fe51ee8fe444847673f3e123cd6c875d50be97eacdb91818

중뱃살 앞쪽

민어는 대뱃살을 떼어내면 중뱃살 앞쪽이 엄청 가늘어서 세로로 써는게 미관상 좋음



7fed8272b58769fe51ee8fe4438175732542fdc47a8483a8aede4f29824ce4

중뱃살 뒤쪽

여기가 식감이 좀 더 있는데 피하지방층도 가장 두꺼운 부분이라 기름 맛도 더 있음

아마 가장 인기있는 부위이지 않을까



7fed8272b58769fe51ee8fe44785707346badc5b9e92333d302d9062f7b1bd

지느러미살

기름이 막 많은건 아니어도 고소하고 맛남



7fed8272b58769fe51ee8fe442807773da290329865abe0263d2572b0b32cd11

껍질만 구운 대뱃살

데치기도 하는데 난 구운게 좋더라

암컷이라 갯무래기살이 덜 발달했는데 저것도 별미임



7fed8272b58769fe51ee8fe4428270731aaa62387574654eef9e694afea425

대망의 부레

기름덩어리 껌이라고밖에 설명이 안되는데 이거 진짜 별미임 먹어보면 암

참기름 소금장에 찍어서 먹음



7fed8272b58769ff51ee80e44e8070733a750cea136b1a181a124ff4541672a7

3일차

돌가자미를 포 떠보자

얘는 숙성 별로 권하지 않는다고 했었는데 살에 수분이 많기 때문임

하루만 지나도 금방 물러지더라

근데 혹시 수분 제거 잘 하면 초밥으로도 맛있지 않을까 싶어서 해 봤음



7fed8272b58769ff51ee80e441847273645d47f4114d844c66aae7173bf25728

머리쪽 부분이 탈피가 약간 안되긴 한데 기본적으로는 쉬움

나처럼 초보라면 지느러미를 따로 분리한 뒤 껍질 벗겨내면 됨



7fed8272b58769ff51ee80e441857773cb780da8729bbf60c14ae4a2da52c9ed

1차적으로 시오지메

해동지 교체를 좀 해줘서 그런가 물이 전보다 오히려 덜 나온다



7fed8272b58769ff51ed86e5468071735a30cc9ac8fc64ec77641a4abd1b0139

2차로 피칫토 3시간



7fed8272b58769ff51ee8fe04f847c73a59368d6b349500f6704abc8863333e1

흠 겉보기에는 꽤 괜찮아보이는데



7fed8272b58769ff51ed86e546827773bf08fb5b4088e25f8164474150eb60

갑오징어 남은 한 마리도 꺼내주자

3일이나 이 상태로 있다 보니 약간 표면에서 냄새가 날 수도 있는데 얼음+소금물에 씻어주면 없어짐



7fed8272b58769ff51ee8fe04f807073b888ae3bc5e77c65bfb197ff0844d6

갑오징어 초밥

개맛있음 이 날의 베스트

3일 숙성하니 감칠맛이 끝내준다

식감은 좀 찐득한데 나는 이거 좋아함



7fed8272b58769ff51ee8fe146837073b9c9c7b8016897d36480aca60c7391

얇게 썰어서 다진 갑오징어도 초밥으로 활용할 수 있다



7fed8272b58769ff51ee8fe04e827573f67c57818012fa9567fe79c0ae2948a6

돌가자미 등살 초밥

샤리에 신경을 좀 썼는데 샤리는 괜찮아서 다행이다

근데 돌가자미 숙성은 역시 별로다

아직도 수분이 많고 그렇게까지 감칠맛이 올라가진 않음

약간 산미라고 해야되나 그런거 비슷하게 특이한 맛이 느껴짐



7fed8272b58769ff51ee8fe041817d73a80363debe4754d9f92b2dcaebdb09

돌가자미 뱃살 초밥



7fed8272b58769ff51ee8fe040857773794c00ef36fae4c87ce56548b501fa

지느러미 초밥

이게 기름지기도 해서 제일 맛있다



7fed8272b58769ff51ee8fe0458473735b45aa5e720e9d17aa602db08b0df068

남은 회로는 숙성회 한 접시

돌가자미 지느러미가 숙성되니까 살짝 기름의 풍미가 더 올라온 느낌임

돌가자미 몸통은 수분이 덜 빠져서 아쉬웠음 피칫토에 6시간 이상은 싸놨어야 했나 봄

그동안은 서해산만 먹어봤는데 서해꺼랑 동해꺼랑 숙성 버티는 정도가 다른건가 싶기도 하고



7fed8272b5876af651ee8ee140847673f5f0428e1c42ba369a693fc0f16d64a4

이건 독가시치 뼈임

뭔가 뼈가 연해보여서 해동지에 잘 감싸놨다가



7fed8272b5876af651ee8ee1408576736851648af6f99abce9797d71009f52fb

튀겨버림

독가시치 특유의 냄새는 안 나고 맛있다



7fed8272b5876af751ee8fe441847373d67e5cdacc168aee8764f8c22653b1

숙성했는데 맛없다고 해서 잔뜩 삐진 것 같은 우리의 돌가자미는 이제



7fed8272b5876af751ee8fe440807273d1fbfbbd79cbb5329df31e26ce9c5f8c

서더리만 남았는데



7fed8272b5876af751ee8fe4428374738f09b53e4104a59559ca7853333ef0f5

저번에 띠볼락으로 했었던 맑은 육수를 내볼 예정이다

야채는 파랑 고추 그리고 마지막에 미나리로 향만 살짝 입혀주고

서더리는 구워준 뒤 찬물에서부터 육수를 냈다

머리나 가마살은 저걸로 구우면 들러붙어서 흉하게 되니까 그냥 끓는 물에 데치는걸 추천함



7fed8272b5876af751ee8fe44484767335cbf90328ed579a159ca4647e248d07

원래는 거품이 많이 안 생기게 약한 불에서 끓이는게 맞는데

담백한 돌가자미는 뭘 해도 국물 색이 진하게 나오지는 않는다



7fed8272b5876af751ee8fe54e827073fc7c2a1e6539149d1fd1c120cd8735c7

걸러낸 육수에 실파 띄워먹으면 아주 맛있음



7fed8272b5876af451ed86e743847473e2d0dbc42d4674c62b1c1dbdb675ab2e

6일차 민어

요즘 제철인 민어 붉바리 점농어 이런 애들은 길게 숙성해도 수분만 잘 잡아주면 찰진 식감은 계속 유지되고 감칠맛은 올라가는 사기템인 것 같음



7fed8272b5876af451ed86e740807d73dab26943fb785e74682f65ec412d03f2

전에 민어 기름 찬 정도는 이 부분을 보라고 했었는데

차가운 냉장고의 온도 때문에 쪼그라든 모습이다

이 지방은 절대로 떼어내면 안된다

체온 정도에도 금방 녹으니 손이 오래 닿지 않게 갈비뼈에 잘 붙여서 떠낸 후에 탕거리에 쓰면 좋음



7fed8272b5876af451ed86e741817c739316ecd473c3a4bb8492869eba702c65

탈피해주고 민어의 두 번째 코스인 초밥을 쥐어 보자



7fed8272b5876af451ed86e644837473f59d7c2148ee202dcf2805d91e5cb3

이거 진짜 개맛있다

식감이 밥에 잘 풀어지고 전에 설명했던 날것의 게살 같은 감칠맛이랑 뒤에 따라붙는 고소한 기름 맛이 좋음



7fed8272b5876af451ed86e642817573d205b23f17602a8dc00c171b85f907

맛있으니 한 번 더

이거 민어 초밥은 앞으로 숙성 6일차 이후에 해먹어야겠네



7fed8272b5876af451ed86e64282777336892d54bd48535e1307defb09ec911b

자투리는 숙성회

대부분 중뱃살 대뱃살 쪽임



7fed8272b5876af451ed86e5438077730c09b8a142a6e0ea77e27794af8510bb

살이 참 예쁨

단칼에 평평한 단면으로 썰렸을 때 나오는 무지갯빛 간섭광이 사진에서는 잘 안 보이는데 실제로 보면 진짜 예쁨



7fed8272b5876af451ed86e640817173ae3ab9d06f4020ef2788073eda16af15

6일동안 숙성된 남은 부레도 썰어줬다

끄트머리는 좀 말라비틀어지긴 해도 먹을 수 있음

처음엔 우리 가족이 생선 내장을 어떻게 생으로 먹냐고 거부감이 컸었는데 지금은 민어 중에서 이걸 제일 좋아함



7fed8272b5876af451ed86e641827073860eb0228273de6e3b626414154020e9

민어 껍질

이건 진짜 데치기 시작하고 4~5초 이내로 빼야 됨 껍질이 얇아서 금방 익고 흐물흐물해짐



7fed8272b5876af251ee8fe74584777339ce7ac12f9339915647a85acf4c37d4

민어 코스요리의 클라이막스는 바로 이것이다

민어회를 싫어하는 사람들도 이건 먹는다고 전해져 내려오는 민어 지리



7fed8272b5876af251ee8fe745837c73362c0afc8b79846a10d8635a1e6400dc

한 번 겉만 데친 민어 서더리

소량의 찬물에 무랑 같이 투하하고 팍팍 끓여줌



7fed8272b5876af251ee8fe44e82727301e318f5ce7e4c6ad93cfd34c7d0f24a

뽀얗게 나오면 물 붓고 끓이고 다시 물 넣고 반복

물이 적으면 단기간에 훨씬 진한 육수를 만들 수 있지만

양이 안 나온다

내가 알기로는 지방이랑 물이랑 세게 끓으면서 에멀젼이 일어나는 것 때문에 국물이 뿌옇게 되는데

전에 말했던 갈비뼈 지방을 넣으면 이게 잘 일어날 뿐더러 국물이 입에 쩍쩍 붙고 고소한 맛이 난다



7fed8272b5876af251ee8fe54f85737311c874b1385f89c1304477300dd0c8ee

민어 탕

이건 그냥 생선 지리 중에서 0티어임 ㅋㅋ

솔직히 물 조절 실패 이슈가 있었던걸 감안하더라도 붉바리보다 얘가 탕이 맛있었음



7fed8272b5876af351ee8ee740837c73ae6c9b9f4ff52b19248a59dbc03c631c

남은 갑오징어 다리는 뭘 해 먹을까 고민하다가



7fed8272b5876af351ee81e040807473c07e222bb2d799ae4d512191a7e2056a

양념을 일단 만들었다

불맛 쭈꾸미 양념이라고 치면 나오는 그거임



7fed8272b5876af351ee8ee7438573736afd1f2cd3a4a0ad3b814bd5fb66a720

토치로 지져가면서 열심히 볶은 결과

식당에서 먹던 불맛 쭈꾸미볶음의 맛을 80~90% 정도 재현한 갑오징어볶음 완성

사진으로는 안 보이는데 암튼 진짜 불맛 남

갑오징어 다리 익히면 쭈꾸미보다도 식감이 좋아서 이거 강추임



7fed8272b5876af151ee8ee14f857c73f400a63d904b8da5570260a190c2a85c

민어 꼬리는 기름도 없고 힘줄만 많아서 회로는 사실 그렇게 맛있진 않음

그래서 항상 익혀먹음



7fed8272b5876af151ee8ee14f82777387e84a47f62c910229e7c7e130bce2b6

역시 이게 맛있다

민어 찜인데 밑에 파채를 깔면 나중에 꺼낼 때 살이 안 바스러지고 쉬움

저렇게 찌다가 대충 익었다 싶으면 양념 붓고 위에 고명용 파 올리고 살짝 더 찌면 완성


7fed8272b5876af151ee8ee141847073cddb0aa85eb34870e96e133e9cedda2b

민어찜 완성



7fed8272b5876af151ee8ee14081727345ec273cd7df831402622f341e7b10

익히면 힘줄이고 뭐고 촉촉한게 입에서 살살 녹는다



오랜만에 활민어가 말도 안되는 좋은 가격에 올라와서 뽕을 뽑아봤음

민어 회가 먹고싶다면 좀 번거롭다만 무조건 활민어를 먹어보고

돌가자미 갑오징어 독가시치(얜 향이 좀 불호긴 했다만) 요즘 맛있고 가격 좋으니 먹어보는걸 추천함





출처: 오마카세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3

고정닉 16

3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힘들게 성공한 만큼 절대 논란 안 만들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6/10 - -
이슈 [디시人터뷰] 웃는 모습이 예쁜 누나, 아나운서 김나정 운영자 24/06/11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17/2] 운영자 21.11.18 5640422 432
239245
썸네일
[이갤] 꿀잠 잘 수 있는 간단한 방법...jpg
[135]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1464 11
23924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인이 분석한 "ㅋ"
[157]
운지노무스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3661 32
239241
썸네일
[야갤] 90년대 학생 ㅗㅜㅑ.jpg
[194]
딱정벌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25382 130
239239
썸네일
[이갤] 알고보면 살 찌는 음식 다섯가지
[72]
당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146 16
239235
썸네일
[한갤] 애가 들어서는 유명한 한의원
[152]
한갤러(65.20) 01:06 4477 55
239233
썸네일
[L갤] 다저스 vs 텍사스 경기 직관 후기
[42]
카리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1916 22
239231
썸네일
[U갤] 정당방위가 궁금한 김동현
[112]
U갤러(149.102) 00:45 5629 49
239229
썸네일
[이갤] 사람들이 다이어트에 실패하는 이유
[154]
당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8427 43
239227
썸네일
[카연] 놀이터에서 눈나가 둘러싸이는.manhwa
[95]
어패류메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10828 181
239225
썸네일
[이갤] 100억 넘는 아파트 살면서 느낀점...jpg
[307]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5559 48
23922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직장인들이 공감된다고 난리났던 드라마
[209]
ㅇㅇ(1.239) 00:05 12680 176
239221
썸네일
[퓨갤] 나방신 신인 입단식 계약일화.jpg
[28]
ㅇㅇ(222.109) 06.13 4263 28
239219
썸네일
[배갤] 인도네시아 모험 se01 (1) - 일단 반둥으로
[22]
ㅇ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732 13
239215
썸네일
[해갤] 박지성이 평가하는 이강인.....jpeg
[414]
해갤러(211.234) 06.13 22870 740
23921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늑대와 일곱마리 아기 염소
[156]
ㅇㅇ(175.196) 06.13 14546 125
239211
썸네일
[인갤] 6월 개발 일지 2
[62]
봄네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5577 30
239209
썸네일
[새갤] 2024영국 총선- 주요 이슈 업뎃&의석수 상황판: 6월 1주~2주
[52]
국민의힘끝장났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5788 34
239207
썸네일
[디갤] 25.4 특징
[64]
CAN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4945 21
239205
썸네일
[이갤] 잘 살았지만 못 살았다는 이서진 어린시절.jpg
[37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6307 134
239203
썸네일
[헤갤] [추억 회상] 기억남는 국내 이어폰 회사들을 알아보자
[6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9796 27
239201
썸네일
[싱갤] 일본 초밥 장인집에서 계란초밥 만드는 과정
[540]
Patron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4406 266
239199
썸네일
[단갤] 곤타도 할 수 있는 짭콘 만들기(1)
[34]
아레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4791 38
239197
썸네일
[프갤] [스압] 브로큰 연대기 18화- THE FINAL DELETION
[54]
조커스팅아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8035 112
239193
썸네일
[디갤] 부끄럽지만 사진이란 것을 찍어왔다(11장)
[39]
carb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5341 15
239191
썸네일
[싱갤] 오싹오싹 근들갑 레전드
[272]
나왜차단먹었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5067 309
239189
썸네일
[이갤] 이강인 23/24 시즌 골 모음
[161]
꼼_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8207 138
239187
썸네일
[카연] 메스가키 만화가 멸종해버린 만화 ㄷㄷ.manhwa
[156]
한번베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6019 364
239185
썸네일
[도갤] 체코 프라하에 지어진 쇼핑몰 복합센터 건물.jpg
[221]
도미갤러(153.242) 06.13 14511 87
239183
썸네일
[중갤] psp에 대해 알아보자
[185]
ㅇㅇ(121.147) 06.13 14055 98
239181
썸네일
[야갤] 동남아 아내가 GOAT인 이유......jpg
[402]
메좆의야짤타임1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36281 431
239179
썸네일
[동기] 햄스터때문에 정신병 걸린자의 최후.txt
[334]
낙태비빔밥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4005 188
239177
썸네일
[싱갤] 공포공포 요즘 일본에 퍼지는 살상률 30% 전염병
[4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32904 207
239175
썸네일
[이갤] 김종국이 극찬한 연예인.jpg
[25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7981 134
239173
썸네일
[위갤] 한복은 코스프레 의상에 불과하니까.manhwa
[259]
에오스-아우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6698 288
239169
썸네일
[일갤] 다카야마 여행기 3 - 2 가미코치, 스와호
[2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5425 26
23916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새마을운동 당시 도로를 낸 방법
[404]
슬러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3501 277
239165
썸네일
[부갤] 한국의 일본 추월? 통계 바꾼 것보다 더 큰 비밀이 있습니다
[551]
라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7488 230
239163
썸네일
[야갤] "저 정도면 살인미수급"..50대 지적장애인 무차별 폭행한 보호사
[239]
야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7150 199
239161
썸네일
[소갤] 협붕이 나무젓가락으로 레넥토이 만들어봄
[72]
사나이김광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11545 132
239159
썸네일
[싱갤] 9살 딸을 결혼시키려는 무슬림
[1124]
ㅇㅇ(223.39) 06.13 38619 463
239158
썸네일
[이갤] 역대 남자 연쇄살인범 와꾸 TOP 10..JPG
[229]
이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1453 83
239156
썸네일
[기갤] 수학 강사가 된 카이스트 다닌다던 걸그룹 7공주 막내
[265]
긷갤러(45.76) 06.13 28833 85
239155
썸네일
[박갤] 일본에서 현지화된 한국음식이 잘 나가는 이유
[43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26716 148
239154
썸네일
[판갤] 티아라 아름 사기 혐의로 입건
[182]
판갤러(156.59) 06.13 25552 112
239152
썸네일
[싱갤] 중국 여자경호원 vs 몽골 아줌마 그래플링 배틀 ㄷㄷㄷ
[208]
ㅇㅇ(220.117) 06.13 25883 135
239146
썸네일
[컴갤] 인텔은 순수하게 11,12,13,14 세대 전부 쓰레기였음
[474]
컴갤러(222.237) 06.13 22514 306
23914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의대생 연애 현실
[411]
ㅇㅇ(1.216) 06.13 39483 162
239142
썸네일
[다갤] 당뇨 환자가 제로식품 먹어보고 혈당체크해봄
[526]
다갤러(86.105) 06.13 29888 270
239140
썸네일
[카연] 음악정보툰) 과연 '장조는 기쁨', '단조는 슬픔'일까요? 외 3개
[58]
TEAM_BSP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3 5791 3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