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공수처, 김계환-방첩부대장 통화 녹취 확보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30 10:35:02
조회 7987 추천 58 댓글 118

- 관련게시물 : 'VIP 격노' 녹취에 커지는 파장.. '수백 건 통화내역' 더 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813462bc14f24af912d2f66d4351546f87ed123664589d5e8efa2d37ac9ac

공수처가 수사 중인 '채 해병 순직 사건 외압 의혹'의 핵심 포인트 중 하나는 사건 당시 윤석열 대통령이 격노했다는 이른바 'VIP 격노설'입니다.

당시 대통령이 해병대 1사단장을 포함해 혐의자 8명을 기재한 해병대 수사단의 수사 결과에 대해 화를 냈다는 거죠.

결국 이 사건은 혐의자가 크게 줄어들었는데,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은 대통령의 격노 후 수사 결과가 바뀌었다고 주장하고 있습니다.

VIP의 격노가 실제 있었던 건지,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이 격노했다는 내용을 전달한 건지를 두고 그간 진실 공방이 이어졌는데, 공수처가 추가 증거를 확보했습니다.

김계환 사령관이 그동안 잘 언급되지 않았던 다른 인물과의 통화에서 격노와 관련된 녹취를 추가로 확보한 겁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8134429c10c8f64d41ca6cb8e05d83434a719def773b17f2c2dc7127b8e18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으로부터 이른바 'VIP 격노설'을 들었다고 한 건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 한 명뿐이었습니다.

박 전 단장은 채 해병 사건에 대한 해병대 수사단의 수사 결과가 대통령의 격노 때문에 바뀌었다고 주장했지만, 김 사령관은 그런 말을 한 적이 없다며 부인해 왔습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813432ac13274cd64a0ed0fef32e5953012915f16a5cd35809b45c7aa94a0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b13423e921e4eab2745feb70f71cfbf9c30cde1570f11cf8f97ca124dc6

하지만 이 팽팽하던 양상은 추가 목격자가 등장하면서 박 전 단장 쪽으로 기울어졌습니다.

공수처가 지난해 8월 1일 김 사령관 주재 회의에 참석한 한 해병대 고위 간부로부터 자신도 'VIP 격노설'을 들었다는 진술을 확보했고, 이 간부와 김 사령관이 나눈 통화 녹취도 입수했기 때문입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b134626c10c7b929951ffea5e2d7c08f0b7f7e970e44a69ee792e1504e51e

그런데 공수처가 격노 발언을 전해 들은 세 번째 인물을 추가로 확보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MBN 취재를 종합하면 공수처는 해병대 방첩부대장과 김 사령관과의 통화 녹취 파일을 최근 복원했습니다.

해당 대화에는 VIP의 격노와 관련된 내용이 담겨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공수처가 격노설 의혹을 뒷받침할 물적 증거를 추가로 확보한 만큼,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 등 윗선에 대한 소환 조사도 임박한 것으로 보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057/0001820614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a134628c15cc3abbc3e3908680ee707ee12b08970c572dba92ac420cf8d8f

【 질문1 】

앞서 윤 대통령이 격노를 했다는 얘기를 들은 사람이 또 나타났다고 보도했는데요, 그럼 이른바 VIP격노설을 들은 사람이 총 몇명이 되는거죠?

【 기자 】

최초에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이 그 내용을 폭로했죠.

공수처 수사가 시작되고나서 이 모 공보실장이 김 사령관에게 VIP 격노설을 들었다는 내용도 알려졌습니다.

그리고 이번에 A 방첩부대장까지, 그럼 총 3명입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a13452ac1029b94231355238d0983dfa2003e932291d21391cd804d91326d

【 질문2 】

이번에 등장한 방첩부대장은 누구죠?

【 기자 】

해병대에 파견 나가있는 방첩사령부 소속 A 대령으로 파악됐는데요.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a134429c1c732ba31366c0c0ed6aafb007e4938cc5a3e746bdf54f395e6c1

방첩사령부는 옛날 기무사령부입니다.

보통 방첩사령부 대령들이 파견을 나가면 해당 부대의 방첩부대장을 맡습니다.

간첩 잡는게 방첩부대장 역할인데요.

필요한 경우엔 내부 감시와 동향 파악도 합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a134227c13445ce0d4b17c7a30155894bc064bd6f5f674de23d37e817966c

김계환 사령관이 필요한 게 있다면 A 방첩부대장에게 직접 연락했을 가능성이 큽니다.

조직 체계상 둘 사이에 끼어있는 인물은 없기 때문입니다.

두 사람이 채 해병 관련해서도 많은 대화를 나눴을 걸로추정됩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513413e92481217e9fd420c9657bfc10d87e8b6e83f70d9551159ea716d

【 질문3 】

방첩사령부는 보안이 생명인 조직일텐데 녹취가 발견이 된거네요?

【 기자 】

그렇습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513452ac136451924e1245bbadad59588d2a1ef831ffe8c4a9b5d04f4a1b5

저희가 취재를 진행하다가 새롭게 확인한 중요한 포인트가 하나 더 있었는데요.

박정훈 대령 측에서 방첩부대에 채 해병 사건과 관련해 방첩부대에서 만든 보고서가 있는지 정보공개청구를 했는데 "부존재"라고 답이 왔습니다.

관련 보고가 없었다는 겁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513432fc17551fef5b3f7f6db4e9af49ea89c768e41d5ed10235337cd31d9

하지만 김계환 사령관과 방첩부대장이 수시로 통화를 나누었다면 채 해병 관련 보고서가 없다는 답변은 상식적으로 받아들이기 쉽지 않습니다.

저희가 군 관계자에게 들어보니, 보고서가 만약 만들어 졌을 경우 보고서 내용에 따라서는 위법 행위가 될 수 있기 때문에 이건 매우 예민한 문제라고 합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5134327c12a015322d764ae1e51fc99c1bbd6b17d958d7348763dcc2ab3a3

【 질문4 】

이종섭 전 장관이 윤석열 대통령과 통화한 기록도 공개됐는데, 이걸 야당에서는 스모킹건이라고까지 얘기하고 있고요. 어떻게 봐야합니까?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4134f3e923adb04a657c4ad55f945839d52b2883f1197390ca41cef59c4

【 기자 】

이종섭 전 장관의 지난해 7월말부터 8월초까지 통화내역이 공개됐습니다.

중요한 게 8월2일인데요.

채 해병 순직 사건 조사 결과가 경찰로 이첩됐다가 회수된 날에 윤 대통령이 당시 이 장관에게 세 차례 전화한 걸로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413462ac12e53ac12249f125fa8f979496adbd8e2b0dace30e858cc9e766f

이뿐만 아니라 지난해 8월 4일부터 7일까지 나흘간 8차례 김용현 대통령 경호처장과 연락을 주고 받은 기록도 있습니다.

특히 경호처장은 국방부와 직접적인 업무 연관성이 없기 때문에 이 기간 왜 연락을 주고받는지도 조사를 해야할 것으로 보입니다.

1690f208a5fe11904b805d5cc25dcef9ab0c9be3ff0d946c05ae29b77d7403b40c62d908f314be840c017c6910279274cdb0a3e2c8ce2d32ebef635ef9bfa73c346c4633b5e60573096ca9d9f39ae4d29d9ec207641160fd2f3fc535bc113a6ca7d0679f2bf4036954ff34dcb0f940f35c9ca7e245b607cd5c4a81cab3885c2429d74d2bb62b1ec92309e3c4134426c1f8a1c1384410603c1d08c8925889b82b4590bdbc9ee8ef1b7848

이 전 장관 측은 대통령과의 통화에 대해 "해병대 수사단장에 대한 항명죄 수사 지시나 인사 조치 검토 지시와는 무관하다"며 "장관과 대통령의 통화를 이상한 시각으로 보면 곤란하다"고 밝혔습니다.




김규현 "공수처에 수사 방해, 압력 들어오고 있다는 첩보 있다"



7dec9e2cf5d518986abce8954381766a1a1a


a1561cab0922b45b96343475449f23344667a4a18996452b9757e21d20bcf1


a1561cab0922b45b96343475479f2334ce25e13a6c06de1c651d41fe4abcae


7def9e2cf5d518986abce8954388756b6224


27bcde21e1dd2aaf3fea87fb1cc1231d5ad105c15cda65d8898fcd


26b6d128e28376ac7eb8f68b12d21a1d2e24c61a65


김규현 "공수처 수사팀에 수사 방해, 압력 들어오고 있다는 첩보 있다" (네이버 링크)


ㅇㅇ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58

고정닉 14

53

원본 첨부파일 16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힘들게 성공한 만큼 절대 논란 안 만들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6/10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21/2] 운영자 21.11.18 5675302 432
239734
썸네일
[카연] 3분씩 보는 일본 전국시대 manhwa-3
[12]
은발고양이귀꼬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05 1085 23
239732
썸네일
[디갤] 픽사<인사이드 아웃2>13살 라일리...모음...jpg
[44]
ㅇㅇ(175.119) 22:55 2107 17
239730
썸네일
[싱갤] 연예인도 소화하기 힘들다는 헤어스타일.jpg
[2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45 25498 115
239728
썸네일
[필갤] 라이카 M5로 담은 도쿄 (25장)
[29]
에노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35 1479 10
239726
썸네일
[인갤] 넥스트 페스트 게임 15개 짧은 후기 2
[23]
멍냥핫도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25 2257 22
239724
썸네일
[이갤] 노인들이 사람을 빤히 쳐다보는이유...jpg
[249]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15 11440 126
23972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결혼 18년차 딸부자집 가족 일상
[166]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55 12205 106
239718
썸네일
[조갤] 올해 태종대
[29]
Eluci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45 4316 44
239716
썸네일
[월갤] [단편] 안 본 뇌 팝니다
[126]
이로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35 10932 191
239712
썸네일
[카연] 로봇술래잡기
[49]
sgtHwa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5 5605 92
239710
썸네일
[위갤] 아일라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 : 6일차, 포트앨런
[40]
bin29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05 3994 23
239708
썸네일
[싱갤] LA폭동 당시 흑인들이 지켰던 한국인..JPG
[249]
방파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55 22377 263
239706
썸네일
[원갤] 깅 코스프레해봄 깅 오랜만에 등장김에 올려봄
[123]
Domhnai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5 16444 240
239704
썸네일
[이갤] 유럽명품 쓸어담아 돈버는 사람...jpg
[302]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5 20484 52
239702
썸네일
[야갤] 돈 되면 다하는 MZ조폭... AGAIN '범죄와의 전쟁'.jpg
[37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5 18403 292
239700
썸네일
[건갤] 스압) 갤 1호 HGCE 마이티 스트라이크 프리덤 리뷰
[24]
묵은지활어초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5 6157 41
23969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유럽 깡패국가
[429]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6 18469 213
239696
썸네일
[러갤] [0615코즈에] [요리대회] 축음기 만들어왔어
[27]
キセキヒカル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55 3810 31
239692
썸네일
[일갤] 야심한 시간에 테러하기
[8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35 12088 31
239690
썸네일
[야갤] 오늘자 핑계고) 송강호가 현장가면 소외감 느끼는 이유.jpg
[2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5 16193 76
239688
썸네일
[싱갤] 요즘 중국 근황 ㄷㄷㄷ ㅈㄴ 무서움 ㅅㅂ
[564]
ㅇㅇ(220.117) 19:15 49459 556
239686
썸네일
[카연] 그림자 분신술 써서 스토킹하는 manhwa. 대형사고
[21]
hobak308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5 8175 23
239684
썸네일
[이갤] 일본 코리안타운 인기 근황...jpg
[460]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5 31747 239
239682
썸네일
[중갤] 싱글벙글 아이마스 근황
[169]
ㅇㅇ(118.40) 18:45 17756 70
239680
썸네일
[로갤] 체 게바라 탄생 96주년 (사진 50장)
[227]
소셜리스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7617 70
239678
썸네일
[기갤] '결혼 왜 안 하니' 잔소리에 '욱'…흉기로 가족들 위협한 30대
[626]
긷갤러(39.7) 18:30 20079 74
239676
썸네일
[디갤] 유토피아 전시 다녀와서 찍은 사진 (18장)
[10]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5 3915 16
239674
썸네일
[싱갤] 대한민국 육군의 전설 <임레이너 사건>...JPG
[521]
환송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20 24789 471
239670
썸네일
[기갤] "테러리스트처럼 목숨줄 흥정"…의협 휴진에 엄마들 '뿔났다'
[2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10 11155 117
239668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예일대 교수曰 2030청년들 자책하지 않았으면 좋겠어요.jpg
[287]
레버러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5 19911 86
239667
썸네일
[귀갤] 버즈모드 귀멸의 칼날 다키
[78]
허계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3 12531 81
239664
썸네일
[야갤] 남자 화장실...청소 아줌마 논란 ㄹㅇ...jpg
[1161]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5 33567 661
239662
썸네일
[카연] 진호의 순수한 연애몽마들 9화
[37]
pot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0 6108 68
239660
썸네일
[싱갤] 의외의외 영화배우 최민식의 최고 흥행작..gif
[209]
ㅇㅇ(122.42) 17:45 19916 136
239658
썸네일
[야갤] 제 2의 탈덕수용소 근황..jpg
[282]
7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0 43150 325
239656
썸네일
[F갤] 디 애슬레틱) 유로 우승팀 리뷰 - 2012 스페인
[12]
AJA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4989 22
239654
썸네일
[코갤] 남녀 스킨쉽에 관대한 일본의 소도시 . jpg
[323]
GoldenTig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0 24890 170
239652
썸네일
[군갤] 징병제 국가들의 월급은 어느 정도나 될까? feat. 빅맥
[588]
JamesMGer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15173 122
239650
썸네일
[싱갤] 픽사 방문한 기안84..근황....jpg
[166]
ㅇㅇ(175.119) 17:20 20921 101
239649
썸네일
[야갤] 갯바위 낚시객들 보면서, 너무 위험하다 싶었는데..jpg
[1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5 11303 55
239647
썸네일
[이갤] 역사 속 인물들의 위대한 대결 TOP 10..JPG
[127]
이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0 9757 29
239645
썸네일
[새갤] [MBC] 비극의 현장 찾은 대대장‥"져야 할 책임은 모두 지겠다"
[180]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0 11193 138
239641
썸네일
[주갤] 혼인신고하려고 벨라루스로 온거 인증
[663]
벨라루스(178.127) 16:40 23606 554
239639
썸네일
[디갤] 뜨거운 구멍에 주둥이를 밀어넣는 불타는 여름
[66]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12563 52
239637
썸네일
[야갤] "살려주세요" 애원하는 10대 두 자녀, 끝내 살해한 친부
[797]
야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0 27971 343
23963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저금통 뚜따후기
[5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0 16535 48
239633
썸네일
[카연] 로스트 어스 1-2 화
[14]
카갤러(49.166) 16:00 5083 10
239631
썸네일
[새갤] [채널A] 법사위 천태만상.. 검사 '설사똥' 사건 언급도
[89]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50 8511 46
239629
썸네일
[L갤] 정근우 장원삼이 말하는 LG 2군시설
[109]
ㅇㅇ(121.165) 15:40 19195 27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