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JTBC] 이종섭, 대통령 개인전화 직후 '박정훈 보직 해임' 지시

정치마갤용계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30 13:00:02
조회 11091 추천 119 댓글 204

- 관련게시물 : [단독] 02-880 대통령실 전화 확인‥168초 통화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38d178a746cdee5f2be05a317a55e04e32b33fab50c151a2c9a901a68a393

채 상병 사건 수사를 경찰에 맡겼다가 갑자기 다시 찾아온 날, 그리고 경찰에 그 사건을 보낸 해병대 자체 수사단장을 보직 해임한 날 모두 지난해 8월 2일입니다. 바로 이날 윤석열 대통령이 개인 휴대전화로 이종섭 당시 국방부 장관에게 세 차례 전화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시간상으로만 따져보면 특히 이중 대통령과의 첫 번째 통화를 끊은 뒤 장관은 곧바로 이어서 수사단장의 보직 해임을 지시하는 전화를 걸었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28d129f277ccff2f2b518b810be049ea81d0c98300ae15ae00bd0a2687d

이 전 장관은 대통령 통화와는 무관한 지시였다고 반박했는데 먼저 김민관 기자 보도 보시고 스튜디오에서 따져보겠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28d1288746cdee5f2be05a317a55edb23c6f0c31061edad71a93a7339a8f3

해병대수사단이 '채 상병 순직 사건 수사 결과'를 경찰로 넘긴 지난해 8월 2일.

윤석열 대통령은 개인 휴대전화로 이종섭 장관에게 전화를 겁니다.

12시 7분 44초에 시작된 통화는 4분 5초간 이어졌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28d1189746cdee5f2be05a317a55e8d2edc2d94b0025f305a33e3ba91e138

통화를 마친 뒤 이종섭 장관은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을 통해 박정훈 수사단장에 대한 보직해임을 지시한 것으로 파악됩니다.

이종섭 장관 측은 오늘 밝힌 입장문에서 12시 12분에 보직 해임 지시를 내렸다고 주장했습니다.

윤 대통령과 4분여간 통화를 마친 직후입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28d1788746cdee5f2be05a317a55e8fd008aa5f7c1226a872e59bbbfe7a07

다만 이 장관 측은 "보직해임 조치는 대통령과의 통화 이전에 이뤄진 항명죄 수사 지시에 따른 수반 조치"라며 "장관의 권한에 따라 내려진 정당한 지시"라고 주장했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18d109f277ccff2f2b518b810be04b110ea0bf2d4c8923d387a16e9b7b7

보직해임 조치가 내려진 뒤에도 윤 대통령은 이 장관에게 두 차례 더 전화를 걸었습니다.

통화는 각각 13분 43초, 52초간 이어졌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18d128a746cdee5f2be05a317a55eda317f297fb3536a76445fa806aade63

그리고 12시 57분 마지막 통화가 끝나고 1시간도 지나지 않은 오후 1시 50분, 유재은 국방부 법무관리관이 경북경찰청 수사부장에게 전화를 했습니다.

사건을 국방부로 회수하기 위한 방안을 본격적으로 논의하기 시작한 겁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37/0000394851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18d1686746cdee5f2be05a317a55e384e24ff8d9e842ebc404eebdcc1528b

[앵커]

바로 이어서 이 사건 취재하고 있는 유선의 기자와 이종섭 전 장관의 주장, 따져보겠습니다.

유 기자, 이종섭 전 장관은 자신이 윤석열 대통령과 통화하기 전에 이미 박정훈 전 단장에 대해 항명죄로 수사하라고 지시했기 때문에 대통령과는 무관한 지시다, 이렇게 주장하고 있습니다. 먼저 이 부분부터 따져볼까요?

[기자]

통화기록을 조금만 더 자세히 보면 허점이 드러납니다.

윤 대통령과 첫 통화는 8월 2일 낮 12시 7분인데 박 전 단장에 대한 항명 혐의 수사 지시는 낮 12시 5분이라는 게 이 전 장관 측의 주장입니다.

그런데 이 전 장관은 바로 그 직전인 오전 11시 49분에 조태용 당시 국가안보실장과 3분 가까이 통화했습니다.

대통령실 최고위 참모와의 통화 직후에 수사 지시를 내린 건데 그에 대한 설명은 없이 대통령 뜻과 무관한 지시였다고 주장하는 겁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08d1087746cdee5f2be05a317a55e955ce710a9773795154d62175adc6790

[앵커]

또 중요한 건 경찰로 넘어간 사건을 다시 찾아오라고, 대통령실이 지시했는지인데, 그에 대한 해명은 없었습니까.

[기자]

이 전 장관이 박 전 단장에 대한 항명죄 수사를 지시했기 때문에 그에 따라 회수가 진행된 거라고 해명했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08d178c746cdee5f2be05a317a55e80dd3060bbadc43e1fb6a877dcee53b9

하지만 기존에 내놨던 '사건 회수는 사후 보고를 받았다' 즉, 나중에 알았다는 입장과는 다소 다른데요 이 부분에 대해선 해명하지 않았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08d1686746cdee5f2be05a317a55ee508ad4be8508854d3a8573856caef01

윤 대통령과 이 전 장관의 통화는 이날 낮 12시 7분과 12시 43분, 12시 57분 이렇게 세 번입니다.

그런데 유재은 국방부 법무관리관이 경북경찰청 수사부장에게 전화해서 사건 회수를 협의한게 오후 1시 50분이거든요.

이 전 장관이 대통령과 통화하고 채 1시간이 안돼서 국방부가 사건을 회수하기 시작했는데, 전화로 무슨 이야기를 했는지는 밝히지 않고 그냥 '무관하다' '항명죄 수사에 따른 당연한 조치였다'고 설명하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습니다.

1691f910c0ed12924c9c963eff05a8d723a439c0a66be6ae18f38977ce002f5db13713e878e50f0ce794dc7322785f0295c65a56fcda606040143ecab73b25b72a3c81b976d5c5e131accad67fbd7ed70d9eda1e82ca6f755ccc899db2611bdc8691cc206418c40c7d150406af6e017b8843e1fbd8df0f2510ecd2f89d962ca6de7b1de5d85ab6e2a517966e539ae2be302f8d178e746cdee5f2be05a317a55e52115eb888974ec39de59bb368ef7857

[앵커]

그리고 이날 대통령실이 전방위로 국방부와 통화한 기록도 나왔죠?

[기자]

그렇습니다. 앞서 말씀드린 대로 윤 대통령 그리고 조태용 실장이 이 전 장관과 통화했고요.

이시원 대통령실 공직기강비서관도 이날 오후 유재은 국방부 법무관리관과 통화했습니다.

그리고 대통령실 경호처도 등장합니다.

경호처 고위 간부가 이날 오전 11시 32분에 이 전 장관의 보좌관에게 전화했던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사건이 경찰로 넘어가고 회수하는 과정에 윤 대통령과 안보실, 공직기강비서관실, 경호처가 이 전 장관 측과 여러 차례 통화한 사실이 드러난 겁니다.

채 상병 순직 사건을 경찰에서 회수해온 이날 왜 대통령실의 각 부서가 전방위로 국방부와 접촉했는지 수사로 규명돼야 할 것으로 보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37/0000394853


[채널A] 대통령-이종섭 3회 통화에 민주 “스모킹건.. 박근혜 태블릿”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ad13ecb9a518614cf9c6e271b77edda7cd4ac268794dcc4e3f6c12b7ec9d6

채 상병 사건 자료를 경찰에서 회수하던 날, 윤석열 대통령이 이종섭 당시 국방부 장관과 세 차례 통화한 걸 두고, 민주당은 "수사 외압의 스모킹건"이라며 공세 수위를 높였습니다.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의 결정적 계기가 된 '태블릿PC'에 비유하는 발언도 나왔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ad13fc99a518614cf9c6e271b77edda7cd4de0c274c33bb0e9b05a62ecb1e

더불어민주당이 채 상병 사망사건과 관련해 결정적인 내용이 수사에서 나오고 있다고 공격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bd1dadf2f2b76ddc34de5ea3d3e19b71eac0b4e2feb7896452fc485a5a6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bd1d0df2f2b76ddc34de5ea3d3e19b71eacfdbe9b2add9ec234de1fcc7b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bd1dbc77c3b67cac346f8f13a2543e900a57f7f631cb9c1dfaa0e79186d7a

공수처 수사 과정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해 8월2일 이종섭 당시 국방부 장관과 세 차례 18분40초 간 통화한 내역이 나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그 날은 국방부가 '채 상병 사망사건' 조사 보고서를 경북경찰청으로 이첩했다 회수한 날입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bd1ddcc7c3b67cac346f8f13a2543e900a54d7600cb880520445bf9bf0c56

민주당은 그 날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의 보직 해임 과정이나 조사 보고서 회수 과정에 대통령 통화가 영향을 줬을 가능성을 의심하고 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bd1dccb7c3b67cac346f8f13a2543e900a5f1a32d54418dd11eebb19f1a5d

이 전 장관은 대통령 '외압설'에 선을 그은 바 있습니다.

1691f910c0ef782d876b5a5fd2f06402ec820a52cddb32d972c750b702a77b87161a9e6298a5838d69c0cebc70b513d64de11efa8d3506ca96bb084c025caebe2094633ff2e744019a845e1d6c7ad9db56615e212b00f5322ec2488f805c027730c2fcc7f76dcfdd39211d4d8fde188d4348c5e8a2f8686942308b9c886163ccbeb0dce460abf05930b84f707c5ab2f48fdd81e811cd27f234073ccb74

이 전 장관 측은 오늘도 "대통령의 격노를 접한 사실이 없으며 대통령실 그 누구로부터도 '사단장을 빼라'는 말은 들은 적이 없다"는 입장을 냈습니다.

민주당은 대통령의 통화 사실을 앞세워, 채 상병 특검법 압박 수위를 더 높일 예정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449/0000276204


[MBC] 곳곳 드리운 尹의 흔적.. 최초 통화 6일 뒤 또 전화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2f51d6a34e11a480cbdf808faf7e3c7da563eb7cd5ae85b5bdb29c9f45e96

어제부터 전해드린 대로 윤석열 대통령 통화 기록이 나오면서, 채상병 사건 수사 외압 의혹은 '대통령실 개입'에서 '대통령 개입'으로 의혹의 국면이 전환됐습니다.

그런데 잠시 뒤 MBC 단독보도를 통해서 전해드리겠지만, 공수처는 이미 작년 연말, 대통령과 이 전 장관의 통화 내역을 파악했던 것으로 전해집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대통령과 이 전 장관은 공수처의 압수수색 대상에서 빠졌던 거고, 호주대사로 임명됐던 이 전 장관은 휴대전화를 바꾼 상태죠.

오늘 뉴스데스크는 새 국면을 맞은 수사 외압 의혹에 대해 집중적으로 짚어보겠습니다.

먼저 채상병 순직 사건 수사의 주요 전환점마다 등장하는 이종섭 전 장관의 통화 내역, 구나연 기자의 보도부터 보시죠.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2f5196b34e11a480cbdf808faf7527b04450bf255480c6ffd43932631eac1

이종섭 전 장관의 통화 내역에 대통령실이 처음으로 등장한 건 지난해 7월 31일.

02-800으로 시작하는 대통령실 유선전화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1f51f7a67f10b5f0cb6e513fdec118316ffa7a15e8eaa5052962277103a

이후 해병대 수사 결과 발표가 갑자기 취소됩니다.

박정훈 전 해병대 수사단장이 VIP 격노설을 들었다고 지목한 바로 그날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1f5157a67f10b5f0cb6e513fdec6a794ce296eccd76de8ea234e98ec6e1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1f5196f34e11a480cbdf808faf76f53a2ef07080660a5a29a8def97d2ab6f

이틀 뒤인 8월 2일, 윤석열 대통령이 개인폰으로 이 장관에게 직접 전화합니다.

거의 1시간 사이 3차례 연달아 합니다.

이후 박정훈 대령이 보직해임됐고 군 검찰이 박 대령에 대해 수사에 나섰습니다.

경찰에 넘긴 사건 기록을 반나절 만에 군이 다시 가져왔습니다.

그리고 8월 8일, 윤 대통령은 또다시 이 장관에게 전화를 겁니다.

당시 국방부는 경찰에서 되가져온 사건을 어떻게 처리할지 논의하던 중이었습니다.

이후 원래 8명이었던 과실 치사 혐의자는 임성근 1사단장이 빠지고 2명으로 축소돼 경찰에 다시 넘어갑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0f51e7a67f10b5f0cb6e513fdec9d656d119043df2f0534f32051a99bcc

채상병 순직 사건 주요 국면마다 통신 내역에 대통령실이나 윤 대통령 번호가 등장한 겁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0f51d6e34e11a480cbdf808faf7d8910273eb6a777b1ffb35b7b155a1a91a

이종섭 전 장관의 통화 내역을 보면 대통령실 인사와 고위 관료도 광범위하게 등장합니다.

조태용 당시 국가안보실장, 김태효, 임종득 당시 안보실 1, 2차장, 김용현 경호처장,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한덕수 국무총리 등입니다.

이에 대해 이종섭 전 장관 측은 통화 기록 중 의혹의 눈초리를 받을 부분은 결단코 없다고 했지만, 앞으로 공수처 수사에서 진실이 드러날 것으로 보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1674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0f5196334e11a480cbdf808faf742ba1ce7ab43cc20b937ef28f4fd6ae57e

주요 국면마다 어떤 일이 있었는지 날짜별로 보겠습니다.

이종섭 전 장관이 해병대 수사단의 수사 결과 발표를 취소한 작년 7월 31일.

바로 직전에 대통령실에서 걸려온 한 통의 전화를 받았는데요.

해외 출장까지 잡혀있던 이 전 장관은 해병대 부사령관을 급히 집무실로 불렀고, 이 자리에서 "누구누구 수사 언급하면 안 된다"는 구체적인 지침이 오갔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d6e34e11a480cbdf808faf71a537090a53e0f89ad6ccc17c05dadd4cd

작년 7월 31일 오전, 이종섭 당시 국방부 장관이 대통령실 전화를 받습니다.

02-800으로 시작하는 유선번호입니다.

그 번호로 전화해 어디인지 물어봤지만, 소속을 밝히지 않았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e6c34e11a480cbdf808faf780a41939ed6c6ba0f4bdebb7ed7be293c9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f6e34e11a480cbdf808faf7d9e2ee38c2a9d980352a71c33ae997e6bd

그날 이 장관에게 전화가 걸려온 건 오전 11시 54분.

윤석열 대통령이 주재한 안보실 회의가 끝날 무렵이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86934e11a480cbdf808faf76bc7404a7a9298df773e832fbc03eedfae

조태용 당시 국가안보실장과 김태효 안보실 1차장, 임기훈 비서관 등이 참석했습니다.

조태용 실장에게는 오후로 예정된 해병대 수사단 언론브리핑 자료가 전달된 상황이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96934e11a480cbdf808faf78571b132d8df9053d95a923a692e0f605e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ff5196334e11a480cbdf808faf77d6e2821430b16bc4f9fd6f42ff55aa384

이날 윤 대통령 주재 회의에서 채상병 사건 보고는 없었다는 게 지금까지 대통령실 입장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ef51d6b34e11a480cbdf808faf7d7c51eb5cd3787a48aaf46fa8d2ca509f5

이종섭 장관과 대통령실 통화는 168초간 이어졌습니다.

통화가 끝나고 14초 뒤 이 장관은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에게 전화로 브리핑 취소를 지시합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ef51e6d34e11a480cbdf808faf7d5af55f538ca18a08e8abfdcb03934adbd

그리고선 오후 2시 20분쯤 정종범 해병대 부사령관을 집무실로 부릅니다.

이 자리에서 정 부사령관이 메모한 기록에는 "누구누구 수사 언급하면 안 됨", "사람에 대해 조치하면 안 됨" 같은 내용이 담겼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ef51f6934e11a480cbdf808faf78080abd6c09001e902d1e7072d6aceeb37

이에 대해 이 장관 측은 누구도 사단장을 빼라고 자신에게 지시한 적 없다며 브리핑 취소는 본인이 결정했다고 주장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4aef5186d34e11a480cbdf808faf7b1fcea698c8e3942d285846d28f98a859a

이 장관은 이후 우즈베키스탄 출장을 위해 공항으로 출발했고, 오후 2시 56분에는 윤 대통령 주재 오전 회의에 참석했던 임기훈 국방비서관과 11분 넘게 통화 합니다.

임 비서관은 이날 오후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과 통화를 한 인물로, 김 사령관에게 이른바 'VIP 격노설'을 전한 것으로 지목되는 인물입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1675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7f51e6f34e11a480cbdf808faf7c456ebf7e2d5bd537849a0549c1b39b3fd

이종섭 전 장관과 윤석열 대통령의 통화는 작년 8월 2일 집중적으로 이뤄집니다.

검사 시절부터 쓰던 개인 폰으로 윤 대통령이 직접 세 차례나 연달아 전화를 걸었는데요.

이날은 박정훈 해병대 수사단장이 보직에서 해임되고, 해병대가 경찰에 넘긴 수사기록을 군이 다시 가져온 날입니다.

이날 윤 대통령 외에도 대통령실 관계자들이 광범위하게 등장하는데요.

국가안보실과 공직기강비서관실이 움직였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7f5186834e11a480cbdf808faf7a273d549323b42629f63b3a8ecb19c752d

지난해 8월 2일 오전, 해병대 수사단이 채상병 사건 기록을 경북경찰청에 넘깁니다.

혐의자는 임성근 당시 해병대 1사단장 등 모두 8명.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6f51c7a67f10b5f0cb6e513fdec0f46dc7149c2bf93b82d56c6d101085e

이첩이 끝날 무렵, 조태용 당시 대통령실 국가안보실장이 이종섭 국방부장관과 연락합니다.

오전 11시 45분 문자메시지에 이어 11시 49분 통화가 이뤄집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6f51e6934e11a480cbdf808faf73578a55dc97d07f18778b7c024ef05f6da

이 장관은 우즈베키스탄 출장 중이었습니다.

전화가 끝나자 출장을 같이 간 이 장관의 참모가 김계환 해병대 사령관에게 "장관님이 이첩 상황을 궁금해한다"는 문자메시지를 보냈고 김 사령관이 이 전 장관에게 전화합니다.

이때 경찰 이첩 상황을 이 장관에게 보고하고, 지시를 받은 것으로 보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6f51f6a34e11a480cbdf808faf714ff4675963c8338bcd4e5049642ccae19

이후 윤석열 대통령이 등장합니다.

이 전 장관에게 직접 전화를 걸었습니다.

검사 때부터 쓰던 개인폰이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6f5186234e11a480cbdf808faf7745d7afe29c05cd2cda808171218458c0a

낮 12시 7분부터 4분5초간, 12시43분부터 13분43초간, 12시57분부터 52초간 모두 18분40초 통화했습니다.

거의 1시간 동안 연달아 세 차례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c7a67f10b5f0cb6e513fdecc2a97fbd343eb8a9a6a11bde31f7196d

윤 대통령의 첫 통화가 끝나고 30여분이 지난 12시45분.

김 사령관이 자신을 집무실로 불러 보직 해임을 통보했다는 게 박정훈 대령 주장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47a67f10b5f0cb6e513fdece3e3f0807b34cd8ac50312b68c089308

이후에도 임종득 당시 국가안보실 2차장과 김계환 사령관의 전화 통화가 세 차례 이어집니다.

대통령실 공직기강비서관실도 등장합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e6a34e11a480cbdf808faf711f959fc68bc8bd1fb40b632866a4ea9d8

공직기강비서관실 행정관이 경찰에 전화해 사건 기록 회수를 미리 조율했고, 상관인 이시원 비서관은 국방부 법무참모와 통화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e6234e11a480cbdf808faf7ecceba7edf35be02f223d16a188e8925ed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f6e34e11a480cbdf808faf7521b7eead24b6545eb022291cd548b2658

이종섭 전 장관 측은 대통령과 통화 내용은 공개하기 적절하지 않다면서 해병대 수사단장에 대한 항명죄 수사 지시와 사건 기록 회수는 대통령 통화와 무관하게 자신이 결정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경찰에 넘어간 사건기록은 이날 반나절만에 군이 되가져왔고, 박 대령에 대한 군 검찰 수사도 시작됐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1676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5f5196234e11a480cbdf808faf77dc362158710e87903e3cd31a84cbd51e6

지난해 8월 2일에 이어서 8월 8일.

이종섭 전 장관과 윤석열 대통령의 통화는 이날 아침에도 등장합니다.

국방부가 채 상병 사건 기록을 경북경찰청에서 회수한 뒤, 누가 사건을 맡을지 결정되지도 않았던 시점이기도 한데, 이 통화 다음날, 재검토를 거부하던 국방부 조사본부는 이 전 장관 명령으로 채 상병 사건 재검토에 착수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4f51e6c34e11a480cbdf808faf7ca295499f1ef2bcf89afca677cb13fbcb9

작년 8월 8일 윤석열 대통령은 이종섭 장관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여름 휴가 중인 것으로 알려졌던 날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4f5186934e11a480cbdf808faf749abf5d8c29afe18cdf9022e205b3bb1f5

오전 7시 55분, 33초 간 통화가 이뤄졌습니다.

이후 임기훈 국가안보실 국방비서관과 이 장관의 참모가 3차례 통화했고,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도 이 장관에게 전화를 걸었습니다.

당시 국방부는 8월 2일 경찰에서 회수한 사건을 어떻게 처리할지 결론을 못내고 며칠째 논의하던 중이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3f51d7a67f10b5f0cb6e513fdec0be4178168595f1cd8a39d2072d8a068

국방부 조사본부는 사건을 맡는 데 부정적이었습니다.

"해병대 수사단이나 국방부 조사본부나 같은 군사경찰이라, 군 검찰이 맡는 게 낫다"는 취지였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3f5157a67f10b5f0cb6e513fdecbe2b78df890f4d9c15886f6ab66ed154

하지만 이튿날인 8월 9일, 이 장관의 명령으로 국방부 조사본부가 재검토에 착수했습니다.

윤 대통령과 통화가 국방부가 사건을 다시 맡는 과정에 영향을 미쳤던 건 아닌지 의혹이 제기되는 대목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3f51e6934e11a480cbdf808faf7bb0119e55f4cbf226465af9230d25418b0

이 전 장관 측은 이에 대해 "8월 8일은 잼버리 사태 때문에 윤 대통령이 휴가에서 조기 복귀했다"며 "대통령과 통화는 잼버리에 관한 것으로 기억한다"고 밝혔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3f51f6234e11a480cbdf808faf7f7256903da741ff44bd7996c06bf86f486

이후 국방부 조사본부는 해병대 수사단이 처음에 혐의자로 적시했던 8명 가운데, 6명은 빼고 대대장 2명만 혐의자로 적시해 경찰에 넘겼습니다.

임성근 전 해병대 1사단장은 사건 기록에는 남겨뒀지만 혐의자에서는 제외했습니다.

https://n.news.naver.com/article/214/0001351677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0f5186f34e11a480cbdf808faf79d7bfdd04e3a4f306c5cbb5e65daf72e07

이종섭 전 장관과의 통화 내역이 나온 휴대전화 번호는, 윤석열 대통령이 검찰 시절부터 써온 개인 번호입니다.

일반인들에게까지 노출된 번호인데, 윤 대통령은 취임 이후에도 이 번호를 계속 사용해 온 걸로 추정됩니다.

그런데, 대통령이 개인 전화로 업무 관련 통화를 하는 건 문제가 없는 걸까요?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ff51a7a67f10b5f0cb6e513fdecf021555648b8b4fb219fb9ef2a4a2773

지난해 8월 2일 오후 12시 7분.

이종섭 전 국방부 장관이 받은 전화.

윤석열 대통령이 개인 명의로 개통해, 검찰 시절부터 써 온 옛날 전화번호였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ff51d6e34e11a480cbdf808faf747def04c96613738187395e81f991b44aa

취임한 지 1년이 훨씬 지난 시점인데도, 윤 대통령 개인 명의의 휴대전화로 국방부 장관에게 전화가 걸려온 겁니다.

전화를 건 사람이 누군지는 알 수 없지만, 윤 대통령 본인이거나 대통령과 가까운 인물일 가능성이 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ff51f6e34e11a480cbdf808faf758ac7bfb8eeb31191ed7cdf8ef453a0366

대통령에 취임하면, 즉시 비화폰이 제공됩니다.

도청 가능성을 줄인 장비인데, 다소 무거워 휴대가 불편한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ff51f6334e11a480cbdf808faf763c0e5bdddb52a4c62f096eb7d2f5fd6d8

별도의 업무용 휴대전화도 나옵니다.

이 역시 경호처가 수시로 보안을 점검합니다.

대통령의 통화에는 국내 현안뿐 아니라 외교 안보 등 각종 중요한 정보가 담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a76e03ac3601782d9d435d73da5ddee9065b022de7ea28e66cc8ab8557642f10dacd44734cefbc1f3b25cf1e0a63a5a749b1a2230f76118132595366e883d1cb065e8db25c93c8944a3160d80dd66eefb18b9758de583ae28ce42fd8db928542aac7db9715c08c4db0500a009a14cb6f9905aff5196f34e11a480cbdf808faf789e368e3d89e34f5ff676363f435afc8d5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19

고정닉 25

50

원본 첨부파일 12본문 이미지 다운로드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25/2] 운영자 21.11.18 5754759 435
240903
썸네일
[A갤] 일본에서 한국인2명이 대마206그루 재배하다 체포됨
[23]
미와경부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566 19
24090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근근웹 근황.jpg
[73]
러뽕아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5 3326 54
240900
썸네일
[기갤] "아이들 초1일때 사과를 시키면 잘 하나요?".jpg
[4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0 2180 23
240899
썸네일
[더갤] "실내 온도 70도, 이런 건물 처음"…폭염에 스프링클러 작동 '물난리'
[88]
고닉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5 3471 5
240898
썸네일
[이갤] 서울시의 한강 개조계획...jpg
[179]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4014 31
240895
썸네일
[주갤] 전설의시작) 40대 미혼녀 18년차 직장인의 김치찌개, 삼겹살 먹방
[244]
주갤러(110.13) 11:30 10801 374
240894
썸네일
[새갤] 대전 중학교 여교사, 여제자와 '동성교제' 파장
[293]
포만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7654 87
240892
썸네일
[이갤] 폭증한 스팸 문자, 문자 위탁 발송 업체 줄줄이 해킹.jpg
[11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0 5004 33
240891
썸네일
[미갤] 6월 20일 시황
[17]
우졍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2637 22
24089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오구라 유나에게 데뷔 제안 받은 아이돌
[139]
ㅇㅇ(118.91) 11:10 11327 86
240888
썸네일
[힙갤] 맨스티어 콘서트 민심 ㅋㅋ
[218]
ㅇㅇ(1.234) 11:05 19504 326
240887
썸네일
[무갤] 인구 비상사태..이번 저출산 대책의 헛점.news
[50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8653 214
24088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모닝지구촌 0620
[106]
모닝지구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5 6649 45
240884
썸네일
[주갤] 싱글벙글 여혐이 생겼다는 부산대녀 에타...jpg
[23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0 13405 199
240882
썸네일
[해갤] 박초롱초롱빛나리양 유괴살인범이 가석방 출소한다합니다
[268]
ㅇㅇ(106.101) 10:40 9609 176
24088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의외로 ㅈㄴ 스트레스 받는 것
[388]
ㅇㅇ(1.228) 10:35 16756 205
240879
썸네일
[이갤] 남자들의 도촬로 인해 고통받는 일본 여성스포츠 선수들...jpg
[256]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14942 61
240878
썸네일
[카연] [함자] 게이에게 인기많은 남자 이야기 (1)
[102]
헬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9943 135
240876
썸네일
[해갤] 설영우가 손흥민 저격한거 ㅈㄴ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
[297]
ㅇㅇ(193.176) 10:20 20454 605
240875
썸네일
[이갤] 바이든 저격하던 트럼프, 본인도 실수했다.jpg
[10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5 6916 37
24087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ㅈ소고양이(좋았쓰!!) 만화모음12.manwha
[130]
까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17053 157
240872
썸네일
[의갤] 대법원, "닥쳐. 더는 들을 가치 없으니까 이제 그만."
[396]
ㅇㅇ(223.38) 10:05 18347 400
240871
썸네일
[디갤] S1H 가 영상 '전용'카메라 라는것엔 반대합니다
[26]
L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2411 14
240869
썸네일
[러갤] 미국이 일본을 양털깎이한 방법
[147]
러갤러(45.94) 09:50 10331 73
24086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런웨이 gen-3 영상제작 AI 공개.gif
[5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6410 30
240864
썸네일
[이갤] 미국 의사들이 말하는 한의학...jpg
[595]
설윤아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18749 136
24086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꽃보다 남자 엔딩
[23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15184 237
240860
썸네일
[비갤] 백시) 뚱뚱한 사람이 옆에 앉으니까 쉰내 존나 나
[362]
ㅇㅇ(39.7) 09:00 21372 150
240858
썸네일
[일갤] 교토 위주 관광지 간단한 후기(사진 많음)
[3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5185 30
24085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21세기 디지털 튤립파동.jpg
[89]
러뽕아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12688 75
240854
썸네일
[이갤] 류수영 제육볶음 레시피.jpg
[19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12923 58
24085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병원 신분증 의무 후 생긴 진상...manwha
[543]
빠요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32125 372
240850
썸네일
[의갤] 의사들이 대만식 총약계약제에 발작하는 이유
[41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14640 313
240848
썸네일
[디갤] 교토사진 올리는 분위기에 편승(18p)
[21]
ursaipp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4225 21
240845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휴지로 술 담그기.jpg
[106]
타원형플라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1 18850 67
24084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195cm 푸른눈 부자인 남자 찾아요
[486]
이리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41288 192
240840
썸네일
[1갤] 다시보는 허지웅 군대발언 레전드
[282]
ㅇㅇ(89.33) 07:20 21181 561
240839
썸네일
[카연] 내친구 김창식 1화 - 팬티 어딨냐고
[47]
이가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1 6313 36
240836
썸네일
[C갤] ChatGPT가 언어를 이해하는 방식.jpg
[155]
ㅇㅇ(185.206) 07:00 16956 98
240835
썸네일
[이갤] 여 해경의 연봉을 듣고 놀란 충주맨.jpg
[82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40613 171
240833
썸네일
[야갤] 오늘자 유퀴즈 역대급 진행 위기 ㅋㅋㅋ.jpg
[371]
ㅇㅇ(106.101) 01:45 38782 198
24083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나라 뺏기기 전, 고종의 선택.jpg
[1377]
ㅇㅇ(110.12) 01:35 39723 532
240829
썸네일
[일갤] 일본을 여행 하는 운전자를 위한 안내서.
[186]
평범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9473 101
240825
썸네일
[이갤] 성범죄자의 집이 어디인지 알려주는 방송국
[380]
노인복지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35122 287
240823
썸네일
[카연] 본인, 양꼬치집에서 살아남기... .MANHWA
[340]
..김지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22138 319
240821
썸네일
[싱갤] 궁금해서 찾아본 태국왕족 vs 대통령
[296]
ㅇㅇ(211.105) 00:45 22804 346
240819
썸네일
[디갤] 영종도 놀러갔다왔는데 갈매기도 새찍으로 쳐줌?
[34]
원룸사는디붕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12064 26
240817
썸네일
[미갤] 이경규가 인정하는 성실의 아이콘인 연예인
[302]
ㅇㅇ(185.247) 00:25 31279 259
240815
썸네일
[유갤] 딸에게 축사 대신 해주고 싶은 말 하다가 급발진하신 어머니
[113]
ㅇㅇ(194.99) 00:15 23492 89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