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장문) 제2롯데월드의 역사

흐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1 16:15:02
조회 16328 추천 50 댓글 42

석촌호수 동호 앞 현재 롯데월드 타워가 있는 단지 알지? 원래 거기에도 롯데월드 어드벤처를 이을 테마파크가 기획되어 있었어


씨월드 (Sea World)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fb5b2c6c40a420990904232fcec257324ddd4a02e6ddcd0b5a8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fb5b6c2c40a420990902f6bde1ddc686c264757055367f44341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fb5b6c7c40a4209909071a1eb75ad28683f90d1721a63556955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fb5b6c9c40a42099090807c967f342e90f55cb2a61526310c3c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fbab3c0c40a4209909038cf8c193768477209697c37fc5caf96


일단 첫번째로 제시된 테마파크는 '씨 월드(Sea World)'이라는 테마파크였어


일단 롯데월드의 어드벤처 구역과 동일한 구조의 실내 터마파크로 기획되었었는데, 어드벤처와의 차이점이라면 매직아일랜드 같은 실외 구역이 없었고, 그 대신 여러 복합시설이 한 건물을 사용하는 구조의 롯데월드와 달리 씨 월드는 한 건물을 모두 사용했어. 덕분에 층수가 훨씬 높았으니 실질적 부지는 롯데월드와 비슷했다 볼 수


1991년에 구체적인 개념도가 제시된 걸 보아 롯데월드 개장 당시부터 염두해둔 파크라는걸 알 수 있지


그리고 오직 테마파크로서의 용도로만 쓰이는 롯데월드와 달리, 씨 월드는 워터파크의 용도로도 동시에 쓰이드록 기획되었어


지금은 많이 흐릿해졌지만 과거 롯데월드의 작은 지구마을 컨셉으로 나라별 구역이 나눠져 있었듯이, 씨 월드도 7개의 구역으로 나눠질 예정이었고, 주 테마는 환상, 모험, 미래였어. 그리고 롯월이 유럽 테마였다면 씨월드는 중동 테마였지


그리고 무엇보다 씨월드에는 대형 수족관도 포함되어 있었는데, 당시에는 수족관이라면 63시티 아쿠아리움이나 동물원에 포함된 구역 정도 밖에 없었기 때문에 꽤나 독창적인 시도였어


근데 저 조감도, 어디서 많이 본거 같지 않아?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ca14bf1d1d6cfb3b2c4c40c460e9e91e4afc3eb26812f439bb1cfdc2fc00ba5c048b754


전체적인 모습이 과거 롯데월드 옆에서 운영되던 실내 워터파크, 롯데 스위밍과 유사한걸 느낄 수 있어. 아마 신격호는 이 롯데 스위밍의 확장판 격으로 이 파크를 기획했던게 아닐까 싶어


그치만 하필 정부와 손발이 맞지 않았고, 결국 신격호가 치매가 올때까지 실현되지 못했고, 이후 제2롯데월드 부지가 초고층 건물로 가닥이 잡히면서 폐기처리 되었어


부산 롯데윌드 스카이프라자 (Busan Lotte World Sky Plaza)


7cea8173b38268f53de680e5449f2e2de8b1a1f87685d04ea4b7d320


씨월드가 폐기처리된 이후에도 1996년, 롯데는 씨월드를 축소화 시켜 부산에 스카이프라자를 개장하며 소박하지만 어쨌든 두번째 실내 테마파크의 꿈을 실현시켰어


그치만 이마저 3년만에 적자와 안전문제로 폐장하면서 롯데는 또 테마파크 사업의 쓴맛을 보게 돼


키즈 월드 (Kids World)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8b1b2c4c40a42099090fd54a53f96a6a518a90580cb1737fe08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8b0b3c7c40a4209909045c8871e7b9f6f1a5dcb6acedad3f7e8


한편 제2롯데월드의 핵심 시설이 초고층 건물로 변경된 이후에도 테마파크를 넣는 시도는 멈추지 않았고, 롯데는 또 소규모 테마파크를 기획하게 돼


아마 제2롯데월드 단지 소속 건물 중 하나였던 키즈 월드에 포함되어 있던거 같은데, 키즈월드 건물 옥상에 위치해있던 것으로 추정돼


1995년 조감도부터 2004년 조감도까지 롯데타워 앞에 대관람차가 있는 모습을 보면 2000년대 초반까지는 계획에 있었으나 제2롯데월드 단지 자체가 훨씬 축소되면서 같이 무산된 것으로 추정돼


롯데 꿈동산 (Lotte Kids World)


7cea8175bc806ff73ced82e14e9f3338b8e90f17c9481927ebff6d34aa18


키즈 월드 무산 뒤, 롯데는 건물 위 대관람차라는 아이디어가 괜찮겠다 판단했는지 이걸 또 롯데백화점 울산점에 사용해


롯데백화점 울산점 위에 소규모 놀이기구들 몇대와 대규모 관람차가 있는 모습이 키즈 월드와 똑닮은 것을 알 수 있지


결정적으로, 롯데 꿈동산의 영문명도 Lotte Kids World이라는 사실을 통해 롯데타워의 키즈 월드 계획이 이전된 것이라는 사실을 알 수 있어


현재 꿈동산의 놀이기구들은 모두 철거되었고 애견 운동장으로 변경되었지만 대관람차만은 국내 최대 규모 관람차라는 명성과 상징성을 인정받아 아직까지도 울산의 랜드마크로 운영 중이야


부산롯데타워 (Busan Lotte Tower)


1ebec223e0dc2bae61abe9e74683706d2ea348f1d2d6c9b0b2c6c40a420990906875da8a62766d4ec57a8d2465def7dc


부산롯데타워는 처음부터 계획에 테마파크 시설이 포함되어 있었어


 그리고 실제로 조감도를 보면 대관람차를 볼 수 있는데 이는 누가봐도 키즈월드의 영향을 받았음을 알 수 있지


다만 롯데가 부산롯데타워 용도를 수시로 변경하며 이또한 무산된 상황이야


롯데월드 언더씨킹덤 (Lotte World Undersea Kingdom)


7cea8171b2846cf137ee8fe7439f333824d64465db70c798026a51db173c


2017년, 롯데는 또 롯데월드 언더씨킹덤이라는 새로운 실내 테마파크를 개장해


특이하게도 언더씨킹덤은 기존 파크들과 달리 키즈카페라는 특징이 있었는데, 의외로 기존 파크들과 맞먹을 정도의 테밍 퀄리티를 보여줬어


여기서 주목할 점은, 바로 언더씨킹덤의 테마가 이름에서부터 알 수 있듯이 바닷속 왕국이었다는 거야


바다 테마 실내 테마파크? 우연일 수도 있지만 나는 이게 씨월드의 영향도 어느정도 받았다 생각해


안타깝게도 언더씨킹덤도 적자로 인해 3년만에 폐업하는, 스카이프라자와 동일한 결말을 맞이하게 돼


아트란티스(Atlantis Adventure)


7cea8171bc8b69f13bec83e6459f3338b0780bf254ff237d76f00560f986


앞에서 씨월드가 7개의 테마 구역으로 나눠져 있었다고 했지? 그중 사라져버린 전설 속의 대륙이라는 테마의 아틀란티스라는 구역도 포함되어 있었어


그리고 2003년, 롯데월드에 아트란티스라는 롤러코스터가 개장하지


씨월드의 조감도를 보면 후렌치 레볼루션 같은 실내 코스터가 있는데, 내가 봤을 때에는 해당 롤러코스터와 구역 테마를 결합해 탄생한게 매직아일랜드의 아트란티스인 듯




사실 씨월드는 개장했으면 세계적인 파장을 일으켰을 수도 있는데 아쉽네. 실제로 디즈니씨보다도 개장시기가 빠르니 도쿄디즈니리조트보다도 고평가 받았을지도 몰라


아 그리고 롯데타워 공식 홈페이지에서도 어트랙션이라 하는 시설들이 있는데 유리 다리나 엘레베이터 같은게 다라 놀이기구나 테마파크로 볼 순 없을듯



출처: 놀이공원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50

고정닉 11

9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821/2] 운영자 21.11.18 5699922 434
239985
썸네일
[야갤] 밤새 코 고는 아빠에 화난 1살배기의 대처법.jpg
[2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1 947 15
239983
[로갤] 아직까지 해결되지 않은 유명 로스트웨이브들 간단하게 소개
[14]
uruuruuru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2030 29
239981
썸네일
[야갤] 작사만 567곡, 김이나가 말하는 저작권료 TOP3.jpg
[4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2721 10
239980
썸네일
[싱갤] 꼬륵꼬륵 일본제국의 비밀병기?
[56]
수저세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20 10936 28
239978
썸네일
[야갤] 여자들이 생각하는 최악의 고백.jpg
[17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9112 42
239976
썸네일
[싱갤] 충격충격 SNS로 바람난 아내
[62]
ㅇㅇ(14.44) 08:00 9423 48
239975
썸네일
[야갤] 화장한 얼굴로 오해받는 고준희의 기상 직후 쌩얼.jpg
[11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8294 27
23997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일본이 러시아를 이긴 이유.jpg
[132]
ㅇㅇ(110.12) 07:40 13543 83
239971
썸네일
[야갤] "남자친구의 이상한 계산법".jpg
[16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12481 50
239968
썸네일
[코갤] 상속세 30%에 대한 기업인들의 입장차이
[379]
ㅇㅇ(124.216) 07:10 10689 224
23996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27세 탈모남의 퇴사 고민
[100]
운지노무스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11689 46
239964
썸네일
[유갤] 35만 유투버가 말하는 연애경험 많은게 자랑인지 아닌지 논란
[821]
ㄷㄷ(211.234) 01:50 35829 392
239962
썸네일
[야갤] 오늘 기어코 일어난 사건....jpg
[317]
ㅇㅇ(211.36) 01:40 35884 419
239961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1999년 일어난 어린이 황산 테러 사건
[273]
ㅇㅇ(1.230) 01:30 19456 131
239959
썸네일
[야갤] 술자리 다툼에 '쾅!', 상대차 들이받은 여성.jpg
[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19293 31
23995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충격적이라는 일본 운전 문화...jpg
[69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46310 537
239956
썸네일
[부갤] 법적인 수도권 말고 부동산에서 따지는 수도권의 위치기준.jpg
[170]
ㅇㅇ(121.167) 01:00 19501 77
239954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군대는 개선 가능성이 없는 이유
[4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0 32758 568
239952
썸네일
[이갤] 80만 유투버가 생각하는 힘든 상황을 이겨내는 법 할까 말까 고민될때
[424]
산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0 32858 134
239951
썸네일
[타갤] 달고나 때문에 150만 달러를 잃은 사람의 표정...
[151]
ㅇㅇ(221.150) 00:30 28266 70
239947
썸네일
[야갤] 뉴스뜨고 홈피 폐쇄했지만, 이번엔 연세대 '발칵'.jpg
[18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0 25935 194
239946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소비패턴의 양극화
[42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0 30091 135
239944
썸네일
[이갤] 미쳐버린 한국 예술계 근황.jpg
[55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8220 142
239942
썸네일
[싱갤] 안싱글벙글 제목 때문에 논란이 된 드라마
[187]
페키니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5143 66
239941
썸네일
[이갤] 한국 천재 영화감독 김기덕의 대표작 10편..JPG
[345]
leel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6311 95
239939
썸네일
[야갤] 괴거 웹툰 vs 지금 웹툰.jpg
[643]
너를이루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44806 466
239937
썸네일
[야갤] 북한에도 전기차가? 720km 달리는 '마두산 전기차'.jpg
[2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8796 73
239936
썸네일
[싱갤] 눈물눈물 마루쉐 마을
[169]
ㅇㅇ(121.161) 06.16 22682 211
239934
썸네일
[야갤] 피해규모가 10억원 이상, 갑작스러운 습격에 망연자실.jpg
[27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3674 91
239932
썸네일
[디갤] 하지만 날씨 뒤@졌죠? (19장)
[41]
do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8030 32
239931
썸네일
[야갤] 팬들 재산 탕진하게 만드는, "아이돌 포토카드".jpg
[53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7721 287
239928
썸네일
[이갤] 25년동안 인구가 증가한 일본 시골의 비밀.jpg
[46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0600 201
239926
썸네일
[자갤] 갈 때까지 간 오토뷰 근황ㄷㄷ
[221]
ㅇㅇ(175.192) 06.16 31005 176
23992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뱀 구조
[278]
강해지고싶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6452 603
239922
썸네일
[필갤] 이탈리아 사진 대량 투척 / GA645zi
[51]
키위맛코리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6392 29
239921
썸네일
[싱갤] 일본인이 한국남자를 좋아해서 열등감폭발한 동남아인들
[71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55080 560
239919
썸네일
[이갤] 송지효의 연어초밥.jpg
[21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4826 72
239917
썸네일
[상갤] 인사이드 아웃 2에 소심, 까칠이 성우 바뀐 이유
[134]
어텀스나이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5087 212
239916
썸네일
[야갤] 성심당, 대전역 6차도 탈락, 11월에 문 닫나?.jpg
[111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7377 113
239914
썸네일
[포갤] 싱글벙글 산울림의 탄생
[148]
DD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8310 181
239911
썸네일
[스갤] 한국 50억 아파트에 사는 사람들의 삶 ㄷㄷ
[1110]
ㅇㅇ(212.102) 06.16 51933 393
239909
썸네일
[야갤] 12사단 얼차려 사망 사고의 근본적 원인...jpg
[689]
시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40272 861
239907
썸네일
[카연] 신이 역사 바꾸는 만화 외전 (11) (이영과 빅토리아)
[63]
브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1806 58
239906
썸네일
[야갤] “춥다” vs “덥다”…지하철 ‘냉방 민원’ 하루 3천 건.jpg
[114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27440 214
239904
썸네일
[메갤] 폭염 속 중국학교 근황
[45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5078 342
239902
썸네일
[기갤] 당정 "신생아 특례대출 소득기준 완화…아빠 출산휴가 확대".jpg
[35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16853 48
239901
썸네일
[싱갤] 시험문제유출로 난리난 명문지거국 에타
[574]
ㅇㅇ(223.39) 06.16 48550 220
239899
썸네일
[야갤] 갈수록 심해지는 역 이름 '기현상', "합의 못해".jpg
[75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4008 313
239897
썸네일
[카연] 마법소녀기담 ABC 85화 (+여행후기)
[45]
존크라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9673 5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