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020년~2022년 주요 연주영상, 보플 모음

Ran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6.26 01:40:02
조회 7402 추천 37 댓글 83

연주영상을 처음으로 찍어봤던 2020년 초부터 현재까지 주요 영상들 + 여기다 업로드했었던 보플들 위주로 정리해봄


지금 생각해보니 일렉기타 처음 잡은게 2018년 가을즈음인데 입문하고 2년이 되어서야 첫 영상을 찍어봤다는게 좀 웃기긴 하네ㅋㅋ



2020년 2월 20일 : 그랑죠 대지의 테마

솔로는 꾸역꾸역 어떻게든 쳤지만, 배킹을 치는데 프론트에 놓고 치는 기린이의 품격을 보여주던 시기. 심지어 싱크도 하나도 안맞는다.

스테레오 더블링 그딴거 없고 그냥 TH3로 대충 톤 잡고 쭉 찍었던 걸로 기억함.



2020년 5월 22일 : Smoke on the Water 솔로

마스크 쓰고있긴 한데 중간에 얼굴이 살짝 나와서 페페로 가림.

이맘때 즈음 솔로를 어찌어찌 칠 수 있게 되어 찍어봤던 영상. 나쁘진 않은데 지금보니 밴딩 뉘앙스가 살짝 맥아리 빠지는 거 같긴 함.

참고로 이때즈음 일마갤 눈팅을 시작했었다.



2020년 12월 10일 : The Hell Song

나름 잘 찍어보겠다고 꽤 연습해서 찍었던 영상인데 먹먹한 톤과 삑사리는 여전하다. 마샬 DSL1HR 앰프 후면에 에뮬레이티드 아웃 단자에 연결해서
녹음했던걸로 기억하는데, 거기 사운드 자체가 그다지 쓸만한 톤이 아니라는 점도 톤 조진 것에 한 몫 했던 거 같음



2021년 3월 16일 : 너에게 난 나에게 넌 인트로

배킹트랙을 직접 만들어서 찍어봤던 첫 영상. 톤이나 연주 뉘앙스 살짝 아쉬운거 제외하면 연주 자체가 짧아서 그런가 지금봐도 나쁘지는 않다고 생각해.



2021년 8월 17일 : 그랑죠 대지의 테마

또랑죠 미안. 인생 첫 중고 깁슨을 구매하여 들뜬 마음에 찍어봤던 영상. 1년 반 전에 찍었던 영상과 비교하면 나름 장족의 발전이 있지 않았나 싶어.

이 영상 찍기 한 두 달 전? 정도부터 레슨을 받기 시작했는데, 확실히 레슨을 받으니 기본 실력이 탄탄해지는 기분이 들더라. 독학/레슨 사이에서 고민하는 사람 있다면 꼭 한 번은 레슨 받아봐.



2021년 11월 18일 : 일마갤 콜라보 2 개인트랙

대망의 일마갤 두 번째 콜라보때 찍었던 영상. 밴딩 음정 조지고 스윕 한 두 노트씩 흘리고 했지만 한동안 이거 찍고 뽕에 취해서 매일마다 돌려봤었음ㅋㅋㅋ 솔직히 지금봐도 맘에 든다.



2022년 2월 4일 : 힘 내!

뮤직맨 엑시스로 소녀시대 힘 내 치던 그 영상 고대로 카피해서 쳐본 영상. 솔로톤보다는 배킹톤이 정말로 잘 뽑힌듯.

여담으로 이거 열심히 카피하고 있을 때 원본 커버 당사자가 본인 채널에 타브악보/레슨 영상을 올려서 좀 벙쪘던 기억이 있다.

레슨 받으면서 짬짬히 쌓아온 테크닉 기본기들이 마침내 빛을 발하기 시작한 시점이라고 생각함.



2022년 5월 5일 : Can't Stop (앞부분)

" target="_blank" class="tx-link">

이맘때 즈음 속주보단 쨉쨉이를 열심히 팠었는데 그 보람을 느끼게 해준 연주. 톤도 정말 신경써서 잡았는데 비슷하다고 해줘서 되게 기분 좋았었다.



2022년 5월 21일 : 일마갤 Stereocaster 콜라보 개인트랙

뭔가 전형적이지 않은? 그런 느낌의 솔로를 짜보고 싶어서 만들어봤는데 서로 잘 녹아들지 않고 잡탕처럼 섞였다는 점이 좀 아쉬웠음.



2022년 6월 20일 : Sunset (앞부분)

" target="_top" class="tx-link" style="font-size: 10pt;">

뉘앙스 살리는 느낌의 연주를 해보고 싶어서 커버해본 곡... 은 사실 레슨에서 배워옴,

나름 뉘앙스 신경쓰면서 커버해봤는데 분명 실력 좀 오르고 보면 뉘앙스 덜 살아있다고 깔듯.




대충 이 정도인데, 일단 저 과정을 거치면서도 특히나 레슨을 받을 때 실력이 상승한다는 느낌을 정말 크게 받았었다.

정확히는 실력의 최대치(ex, 테크닉, 속주 속도)가 높아지는 것도 있었지만 실력의 최하치(ex. 기본기)가 높아지는 느낌을 훨씬 더 많이 받았음.

그리고 역시 영상을 찍어보면 스스로의 실력을 훨씬 더 객관적으로 판단할 수 있고, 피드백도 더 적극적으로 가능해진다는 것도 많이 느꼈었다.



이렇게 놓고보니 당시에는 체감이 덜 되었더라도 확실히 꾸준하게 연습한 보람이 느껴지네ㅋㅋ 앞으로도 지금처럼 열심히 연습할게!




출처: 일렉트릭기타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37

고정닉 21

1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632/2] 운영자 21.11.18 320421 188
69707 [디갤] 카메라 처음 산 디붕이 첫 출사입니다... [22] mbv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0 415 12
69705 [싱갤] 안싱글벙글 사투리를 사용하지 못한 여고생의 비극 [143] ㅇㅇ(59.1) 11:30 22692 209
69704 [싱갤] 싱글벙글 유명인들의 시계 [116] ㅇㅇ(121.129) 11:20 21942 110
69700 [건갤] 반다이 습식데칼을 붙여보자ㅡpart1 [27] 야매건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0 2232 22
69699 [싱갤] 싱글벙글 해리포터속 완벽했던 변장 [172] ㅇㅇ(218.152) 10:50 28396 322
69697 [미갤] 팀쿡이 대단한 이유 [407] ㅇㅇ(39.7) 10:40 15697 250
69695 [해갤] 브렌트포드 추가골....gif [150] 맹젖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20404 302
69694 [싱갤] 싱글벙글...추억의 애니 오프닝 조회수 TOP 10...jpg [285] ㅇㅇ(210.94) 10:20 20945 146
69692 [국갤] 티조 뉴스7_윤핵관 지목 의원 무소속 당선 경험 있음 [381]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0 7217 255
69690 [밀갤] (스압)지금까지 그렸던 그림들 [49] 잉퓽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0 3225 36
69689 [리갤] ●초스압))) 념글 만기퇴소...양대인과의 일화...jpg [385] ㅇㅇ(116.41) 09:50 44058 1384
69685 [프갤] [셐갤요리대회] 그저 스테이크가 먹고싶었던날 [48] 왕감자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5119 66
69684 [배갤] 틀딱의 이집트 여행기 4일차 - 바하리야 사막투어 [28] 카소봉박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0 2330 19
69682 [싱갤] 싱글벙글 사람이 많이 먹는 동물 [35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10 24134 163
69680 [새갤] ~유권자 투표 행동 모델 이야기~♫ [51] AKAM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00 4202 46
69679 [싱갤] 훌쩍훌쩍 전라도 맛집 가르치러 간 백종원 [557] 그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31501 339
69677 [우갤] 죽기 직전 경기에서 승리하고 비극적으로 사망한 말들 [171] ㅇㅇ(116.123) 08:40 17965 119
69675 [조갤] 오목눈이들 특. [105] 350D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9056 204
69674 [싱갤] 훌쩍훌쩍 선관위가 '하지 마라' 라며 공개한 사례 [213] ㅇㅇ(116.40) 08:20 38883 366
69672 [오갤] 스시시미즈 런치 다녀왔습니다. [97] 치즈안뿌린치킨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0 6599 34
69669 [주갤] 외국이 연애하기 쉬운 이유.....JPG [797] 오오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43046 565
69667 [그갤] 그림 변화 [36] ㅇㅇ(221.143) 07:40 7061 77
69665 [이갤] 당일치기로 혼자 부산 이리페스티벌 갔다 온 후기 [6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8340 55
69664 [싱갤] 끔찍끔찍 인류 역사상 제일 끔찍했던 청소년 범죄 [780] ㅇㅇ(58.124) 07:20 47027 429
69662 [오갤] 스왑하고 남는 무브 재활용해서 알피니스트 만들어봄 [16] 오리엔트6스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0 3682 27
69660 [유갤] 토아마현 토롯코열차&쿠로베댐 다녀옴 [28] Tenm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2083 25
69659 [건갤] 오랑우탄도 할 수 있는 일러스트 도색법 [265] ㅇㅇ(125.31) 01:55 24951 59
69655 [카연] 공익 선임 vs 조선족 초딩썰.manhwa [393] ㅇㅇ(51.79) 01:35 32724 602
69654 [싱갤] 싱글벙글 마피아...jpg [390] ㅇㅇ(203.228) 01:25 58256 866
69650 [로갤] 아라뱃길 정서진 일몰 100km 라이딩 (사진 좀 많음.) [71] 댕댕이애호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5543 33
69649 [인갤] [Project BS] 십덕소울 개발근황 [176] mansu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18945 105
69647 [물갤] 물질 아쎄이를 위한 (정보글) [83] 야코리스코라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1263 48
69645 [이갤] 존나 김)부산까지 온 아싸블붕이 후기 [105] 뚜글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12286 55
69644 [디갤] 우준츙하고 우우란 디붕이사진 보고가 12pics [34] 감자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4150 27
69642 [키갤] 실베 고로시당한김에 브이럽2기 칵테일도 만들어옴 [142] faunawe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9646 117
69640 [중갤] 브리짓의 성 정체성에 대해 알아보자...jpg [451] 신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42401 437
69639 [오갤] 옽갤칼럼3) 티셀의 어제와 오늘 [58] 오리엔트6스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6397 54
69637 [주갤] 념요청) 전세계 여자 경찰과 한국의 여경을 비교 해보자 [374] 로얄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32922 534
69634 [디갤] 보라색 하루 [85]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8817 50
69632 [모갤] (스압) 짱깨 59식 도색 마무리 천안문 따거 완성 [214] 통통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3418 311
69630 [배갤] 지리산 여행 - 천왕봉, 빨치산토벌박물관, 삼성궁 [42] 비기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4282 41
69629 [싱갤] 싱글벙글 천조국의 72살 미시...jpgif [416] ㅇㅇ(61.82) 08.13 56779 453
69627 [카연] [단편 /스압/풀컬러/BGM]<죽음의 수도사들>manhwa [65] 가뭄소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4587 11
69625 [싱갤] 틀딱틀딱 놀랍게도 아직도 서비스 중인 틀딱 게임 [32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52557 306
69624 [주갤] 한국 여성의 말실수 [559]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71803 552
69622 [필갤] 서울여행가서 찍은 사진 올려봄 (50d, 500t) [60] Labyrinth_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5726 47
69620 [여갤] 한국인 김씨의 아동 인신매매 생중계 [635] ㅇㅇ(211.213) 08.13 56941 584
69619 [동기] 리빙박스 싫다고 발광하던 햄스터 근황 (4) [15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7626 134
69615 [카연] (마왕이 용사랑) 제자가 꼴리는 만화.15 [70] 한별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3 19210 9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