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검찰, '스캠 코인' 동원해 3억원 피싱한 일당 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2.20 17:37:40
조회 1947 추천 2 댓글 8

서울중아지검.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사기 목적으로 만든 가상화폐인 일명 '스캠 코인'으로 피해자들에게 돈을 뜯어낸 신종 보이스피싱 일당이 구속 상태로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중앙지검 형사8부(홍완희 부장검사)는 지난 16일 범죄단체가입·활동, 사기 등 혐의로 콜센터 팀장 이모씨(28) 등 3명을 구속기소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들은 지난해 6월부터 지난달까지 인천 일대에서 보이스피싱 콜센터를 운영하며 스캠 코인을 판매해 6명으로부터 3억원을 가로챈 혐의를 받는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로또 분석 사이트에 비용을 지불한 회원 명단을 입수해 피해자들을 물색하고 "비용 보전 차원에서 코인을 저가에 판매하겠다"며 접근했다.

이들은 피해자들이 코인을 소량 구매하면 투자업체 직원인 척 다시 연락해 코인을 고가에 사겠다고 제안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같은 방법으로 피해자들이 상장 예정인 코인을 정상적으로 구매했다고 믿게 한 뒤 다음 피해자들에게 재차 연락해 해당 코인을 대량 구매하도록 한 것으로 파악됐다.

검찰은 지난 1일 서울경찰청에서 사건을 송치받아 수사를 이어왔다. 범행에 가담한 다른 조직원들은 경찰에서 계속 수사 중이다.

koreanbae@fnnews.com 배한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승용차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된 20대, 정체 알고보니...▶ 여배우 며느리와 산부인과 방문한 김용건 "이런 경우는..."▶ 가수 현당 "故 방실이, 뇌경색으로 쓰러진 후 17년 동안..."▶ 1433명이 "이혼해라" 충고, 아내의 '곰국' 문자 화제▶ 한국 전문의 얼마 버나 봤더니..."유럽과 비교해도 2위 수준"



추천 비추천

2

고정닉 0

1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운전대만 잡으면 다른 사람이 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15 - -
이슈 [디시人터뷰] 집념닥터, ‘내가 사랑하는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4/04/16 - -
10488 검찰, '마약류 투약' 전 야구 국가대표 오재원 구속기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9 4 0
10487 '10·26 사건' 김재규 재심 개시 여부 첫 심리…유족 "명예 회복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5 3 0
10486 '국민 괴롭혔다' 윤석열 짜깁기 영상 유포자, 압수수색·소환조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2 9 0
10485 '쪼개기 후원' 구현모 전 KT 대표 "반성하고 후회"…6월 2심 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5 9 0
10484 AV배우 나오는 '성인 페스티벌', 막느라 진땀 빼는 지자체들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7 18 0
10483 '부당합병·회계부정 의혹 무죄' 이재용 항소심 내달 27일 시작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1 34 0
10482 '부하 노래방 강제추행' 민주당 전직 보좌관 1심 집유에 쌍방항소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7 10 0
10481 檢 '내부고발 직원 색출 혐의' 코레일네트웍스 전 대표 1심 집유에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5 9 0
10480 변협·세계한인무역협회 업무협약…청년변호사 해외진출 지원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7 7 0
10479 '이화영 술판 진술'에 조사 나선 檢...법조계 "실천 불가능"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9 0
10478 '배상액은 500만원, 감정비는 1000만원'...배보다 배꼽 더 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1 10 0
10477 "한 표 달라" 동료시의원에 금품 제공, 성남시의회 의장.. 의원직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9 9 0
10476 AI로 수사자료 분석한다…과학치안 성과 전시회 개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7 843 1
10475 '고발사주 의혹' 손준성 검사 2심 시작..."고발장 작성 안 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9 10 0
10474 지방 의대생들, 대학 총장 상대로 '대입전형 변경금지' 가처분 신청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13 10 0
10473 '건국대 거위' 때린 60대 남성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8 16 0
10472 '영풍제지 주가조작 혐의' 4명 보석 석방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4 12 0
10471 [르포]"경찰관이 막아주니 고맙죠"...출범 50일 맞은 '기동순찰대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4 14 0
10470 기동순찰대·형사기동대 출범 50일…구속 건수 1.4배 늘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0 13 0
10469 '한강대교 투신 소동' 50대 남성 5시간 만에 내려와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9 13 0
10468 '뇌물 경쟁' 붙인 LH 감리입찰 심사위원…18일 구속 기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8 216 0
10467 "코인 싸게 판다" 5억 강탈한 40대, 구치소 미복귀 수감자였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1 35 0
10466 한강대교서 투신소동…여전히 대치 중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9 23 0
10465 경찰청, ‘제2회 사기방지 자문위원회’ 개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42 18 0
10464 끝내 발의된 간호법…의료계 반발 넘을 수 있을까 [1]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00 296 0
10463 ‘서민삶 파괴한 140억대 전세사기’ 빌라왕, 1심 ‘징역 12년’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67 0
10462 '대마 흡연' 유튜버 "유아인이 권유…무서워서 거절 못했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62 1
10461 '건국대 거위를 때린 남성'...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경찰 고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1 0
10460 제13회 변호사시험 합격자 1745명 발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6 0
10459 최태원·노소영 '이혼소송' 항소심 마무리…내달 30일 선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4 0
10458 '만취해 우산으로 행인 폭행' 50대 여성 체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5 0
10457 '명동서 여성 불법촬영' 외국인 관광객 체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3 0
10456 경찰, '위너즈 코인' 발행사 압수수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6 0
10455 [단독] 법무부, 차기 출입국본부장에 검찰출신 유력...'검찰화' 강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6 0
10454 '피의자 도주' 보고 안 해…서울청 마수대장 전보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0 0
10453 검찰 "카카오 김범수, 시세조종 의혹 조사 필요"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5 0
10452 공수처, '7억원 뒷돈 경무관' 기소...4번째 직접 법정행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1 0
10451 소년사법정책 현장 찾은 박성재 장관 "소년원, 재범고리 끊을 중요 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7 0
10450 [르포] 우회전 일시 멈춤 1년 지났지만 현장선 여전히 몰랐다 [19]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105 3
10449 '세기의 이혼' 최태원·노소영 항소심 출석…오늘 변론 마무리 [4]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792 3
10448 편찬위원회 배제한 채 교과서 수정한 공무원, 대법 "무죄"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2 0
10447 경찰, 조직내 저출산 문제 해결한다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56 0
10446 '병역 비리' 래퍼 나플라 항소심 감형에... 검찰 상고장 제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6 0
10445 '이재명 조폭연루설' 장영하 첫 공판서 "돈 전달됐다고 확신"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7 1
10444 2년 6개월·4번 재판 끝에 찾을 길 열린 피싱 피해 100만원 [서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6 0
10443 의료공백 장기화에…변협 "정부·의사단체 의료개혁 협의해야"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5 0
10442 '세월호 특조위 활동 방해' 윤학배 전 차관, 유죄 재확정 [서초카페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7 0
10441 보석석방 후 달아난 사기·성폭력범…8개월 만에 검거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4 0
10440 경찰관 흉기 위협한 70대, 현행범 체포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6 0
10439 "휴대용 마약류 진단키트 상용화되면 '퐁당 마약' 줄어들 것"[마약중 파이낸셜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9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