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분석) 인언논으로 본 이번 자막이 망한 이유

아니(183.102) 2019.12.05 22:40:13
조회 12879 추천 248 댓글 107
							


viewimage.php?id=2bafdf3ce0dc&no=24b0d769e1d32ca73fed85fa11d02831d03adb8a26938cb888b936cc361aa71d84198c41e6b84e7babc1c9283bb27db61f4064ee33c77694899b69301f


장문주의)






내가 생각하는 이번 겨울왕국 2의 가장 큰 문제는


인언논의 병신같은 자막때문에 사람들이 초반 감정을 따라가지 못하고 집중력을 잃어버리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더빙이야 뭐 입모양이나 음운때문에 어쩔 수 없는건 아니까 됐는데


자막판에서 인언논과 쇼유쉞의 자막을 더빙판 그대로 가져왔다는건 너네도 잘 알거임.


이런저런 오역들을 떠나서 난 이 부분이 가망없음 오역보다 더 큰 문제라고 보는게



가망없음은 너무 병신같고 말도안되는 번역이라 영화 본 사람들 99%는 다 잘못된걸 알고있지만


이거는 대충 말은 되니까 다들 그러려니 하고 넘어가서 영화 다 본담에 '엘사 싸이코패스임?' 한단말이야


또 이 때의 감정을 이해하지 못하니까 이후의 사건들도 의미가 희석되어버린다. 이후로는 그냥 엘사의 변덕이 되어버렸으니까


그리고 나와서 '영화 개연성 개판이네' 라고 생각하는 비율이 높아질수밖에 없지





뭐 이제와서 자막이 병신이라고 해봤자 너네도 다 알거고


열폭한다고 자막이 바뀌는것도 아니지만


프갤에서마저 초반 인언논때 엘사 감정변화를 이해 못하는 애들이 가끔 보여서 써본다.







인언논 전반부에 엘사가 부른 부분만


자막이랑 해석으로 비교해봤다.


후반부는 감정이 직접적으로 드러나는데다가


자막도 크게 문제는 없다 생각해서 여기에 쓰진 않았음.


해석은 내가한게 아니라 유튜브에 올라온 가사해석 영상 + 파파고형님의 약간의 도움으로 했다.

영상 :




======================================================================


I can hear you

자막: 듣기 싫어

해석: 네 목소리가 들려


but I won't

자막: 저리 가

해석: 하지만 듣지 않을거야


Some look for trouble

자막: 제발 좀 나를

해석: 사서 고생하는 사람도 있지만


while others don't

자막: 내버려 둬

해석: 그렇지 않은 사람도 있어


There's a thousand reasons I should go about my day

자막: 지금 이 행복을 잃고 싶지 않은데

해석: 내 일상으로 돌아가야 하는 수천 가지 이유가 있어


And ignore your whispers which I wish would go away... Oh-oh

자막: 자꾸 왜 맴돌며 나를 데려가려 해

해석: 사라졌으면 하는 너의 속삭임은 무시할거야


======================================================================


영어 9등급이 봐도 초장부터 자막이 ㅈ같다는걸 알 수 있을거임



자막을 보면, 엘사가 처음에는 웬 그지같은 목소리가 자꾸 들려서 짜증내는걸로 보일 수밖에 없다.


근데 영어를 조금만 해석해보면 인언논이 엘사의 자기부정으로 시작한다는걸 알 수 있음.



들리지만 듣지 않을거고


사서 고생하는 사람도 있겠지만 나는 그렇지 않을거고


일상으로 돌아가야만 하는 이유가 있기 때문에 네 목소리가 사라졌으면 좋겠다


이런 가사인데 심지어 마지막 부분을 부를 때는 진짜 ㅈㄴ슬픈 표정으로 부른다.




원곡에서 엘사는 멀리서 들려오는 목소리에 끌리는 자신을 알고는 있지만


일상이 변하지 않길 바라기 때문에 무시하려 하고 있는데


자막에서는 난 지금이 좋아 넌 꺼져 << 이정도밖에 전달이 안돼버린다.




이제 다음부분을 보자


======================================================================


You're not a voice

자막: 귀를 막겠어

해석: 너는 목소리가 아니야


You're just a ringing in my ear

자막: 스쳐갈 바람일 뿐이야

해석: 그저 내 귀에 울리는 소리일 뿐이야 (환청일 뿐이야)


And if I heard you (which I don't)

자막: 뭐라 말해도 (그만해)

해석: 내가 만약 들었다고 해도 (그렇지 않지만)


I'm spoken for, I fear

자막: 못 들은척 할래

해석: 나는 무서워 했을거야


Everyone I've ever loved is here within these walls

자막: 소중한 내 사람들을 떠날 수 없어

해석: 내가 사랑했던 모든 사람들이 이 벽 안에 있어


I'm sorry, secret siren, but I'm blocking out your calls

자막: 저 불안한 세상에 날 떠밀지 말아 줘

해석: 미안해 비밀 신호야, 하지만 네가 부르는 건 듣지 않을거야


======================================================================



이제는 들려오고 있는 소리 자체를 환청으로 생각하려고 노력하지만 그마저도 잘 안되고 있는 부분이다.


후반부에는 정체불명의 목소리에게 미안하다고 까지 하며 내적 갈등이 극에 달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그리고 자막을 보면 놀랍게도 처음 부분과 감정이 똑같이 유지되고 있다.


그냥 '소중한 사람들도 여기 있어서 난 지금이 좋아. 넌 꺼져.' < 이 자세를 유지한다.


아주 심지가 곧아서 ㅅㅂ 지금까지 감정이 거의 흔들리질 않았음;






그 다음 부분이 내가 가장 문제가 심각하다고 생각하는곳인데


======================================================================


I've had my adventure,

자막: 저 두렵고 낯선

해석: 나는 이미 나의 모험을 겪었어


I don't need something new!

자막: 위험한 모험들

해석: 더이상 새로운 것은 필요하지 않아


I'm afraid of what I'm risking if I follow you

자막: 비바람 몰아치듯 저 멀리서 날 불러

해석: 만약 내가 너를 따라간다면 걸어야 하는 것들이 두려워


Into the unknown...

Into the unknown...

Into the unknown!


======================================================================



하...시발... 우선은


처음 I've had my adventure, 이 부분이 1편에서 엘사가 겪었던 일들임은 너네도 잘 알거다.


그런 일을 겪었기 때문에 지금이 더 소중해졌고


I don't need something new! 부분이 의미를 가지게 되는거임


왜 그렇게 목소리를 따라가는걸 두려워하는지 말하는 부분이 이 부분인데



자막봐 시발 미친 끔찍해





마지막 파트는


I'm afraid of what I'm risking if I follow you


이렇게 적혀있긴 하지만


I'm afraid of what I'm risking if I follow you Into the unknown...


이렇게 묶어서 보자.


해석은 '만약 내가 미지의 세계로 너를 따라간다면 걸어야 하는 것들이 두려워...' 이고


이 파트가 전반부 전체를 아우르는 주제라고 생각하는 이유임.




근데 뭐? 비바람?지랄





이후에

Into the unknown...

Into the unknown...

Into the unknown!


이라고 Into the unknown을 세 번 반복하는데


이 때 표정을 보면 지금 엘사가 목소리를 따라가는 것에 대한 감정이 어떤지 알 수 있다.


목소리를 따라가고 싶은 감정 vs 일상을 지키고 싶은 마음이 가장 크게 부딪치는 개쩌는 장면인데




자막만 보는 킹반인들은


목소리 꺼져 -> 존나 인투디언노운 하고싶다 로 급발진하는 순간의 감정변화를 감당하지 못하고


'이거 영상찍을라고 뇌절하네' 라는 생각밖에 안떠오르게 됨. 나도 1회차때 좀 그랬거든.




쨋든 원곡 전반부의 이런 빌드업이 있기 때문에


후반부의 엘사가 부름에 응답하고 정령을 깨우는게 당위성을 가지게 되는거고


정령들이 깨어나면서 가야만 하는 이유까지 생기면서 이야기가 시작되는건데




자막은 이걸 초장부터 말아먹으면서 뇌절을 시작했다고밖에 안보임.









걍 인언논 공식영상 보면서 울화통이 터져갖고 두서없이 쓴 글임. 길어서 미안


자막만든새기 가망없다 ㅅㅂ

추천 비추천

248

고정닉 41

8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극이 찰떡, 한복핏 완벽한 여자 스타는? 운영자 20/10/20 - -
공지 영화 "겨울왕국"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198659/10] 운영자 14.01.17 128842770 2940
5113352 입갤 조공 바칩니다 [21] Hm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0 139 31
5112409 정령님의 시간 엘ㅡ시 막타!!!!!!! [14] Neogur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2 94 23
5112072 엘사스케치 [21] 라임어렌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17 331 43
5112042 안시 !! [11] 여왕제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21 139 24
5111876 ㅎㅇ 선물 [30] ㅇㅇ(223.131) 02:45 421 53
5111768 예전 단편 일상문학)밀당하는 자매 [17] 정령의손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61 24
5111727 프갤 색칠공부 [18] 엘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3 250 39
5111708 시뮬 장편 게임 : 오큰네 비밀 오두막 기대해주세요 [27] 병풍과노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9 182 25
5111704 아마도 생에 첫트레이싱 [23] 안나는귀엽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452 42
5111681 엘시 ノ(✪‿✪)ノ 엎어 [20] mithrandi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2 226 29
5111067 포스터 공구 마지막 인사. [24] 계승포스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96 44
5111018 티셔츠 배송 시작했습니다. [27] 청주대관S2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341 26
5110862 [문학/장편] 얼음꽃 (5) [21] 서리나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29 31
5110787 [프음대] I've Got a Dream 참가합니다. [28] 산체스나물비빔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305 37
5110673 ㅇㅇㄴㅇ ㅅㄱ ㅇㅅ~~ [17] 즈엉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337 29
5110323 설밍아웃한 고닉.jpg [19] ㅇㅇ(223.33) 10.19 954 47
5110163 펜페스트 남은 사람들 마저 번역함 [14] 엘사와함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31 26
5110146 문학)공화제를 받아들인 안나-2 [12] ABC친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05 31
5110134 문학)공화제를 받아들인 안나 [13] ABC친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42 30
5109937 엘시? [13] Mason-Tony-Moun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25 25
5109606 안시이 [12] ㅇㅇ(112.161) 10.19 147 25
5109471 승리한 재고여앙님!! [18] ㅇㅇ(14.32) 10.19 380 38
5109458 [이륙요청!] 제 279회 예술의 밤 통합링크 [14] 예술의밤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60 30
5109436 단편 안나 움짤 고화질 [33] #카산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740 41
5109409 펜페스트 인물설명 번역 [13] 엘사와함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393 30
5109396 팬페스트 그림책 짤 [26] 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52 33
5109342 올라프 단편 공식 트레일러 [32] 매티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758 47
5109311 가을 엘사,안나 합성 4장 [39] #카산드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511 56
5109106 [예술의 밤/그림] 여왕님 초상화 [21] PoytailPo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90 38
5108984 정령님의 시간 엘-시 [16] 퀸엘사오브아렌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04 22
5108733 [예술의밤/그림] 고민하는 엘부장님과 만화가 올라프! [18] Neogur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91 32
5108727 [그림] 얼음 캐릭터 2명 [20] 투명냥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95 36
5108517 [예술의밤/문학] 아렌델의 장마 2부 [13] Schn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29 30
5108472 [예술의밤/합성] 코볼 엔지니어링의 프붕 회장 [15] Schne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35 32
5108460 [카톡테마] 퀸안나톡 1.0 (iOS, Android) [41] 프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53 41
5108348 대관사용료 결제 완료했습니다! [17] 광주머관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60 31
5108339 [예술의밤/그림] 쓰앵님 [21] 느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75 33
5108328 [예술의밤/그림]직업이 학생이라 모의고사 시험지에 그림 그렸어 [25] FRO2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82 28
5108282 [예술의 밤/문학] 노병 [18] 서리나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86 38
5108255 나는 프3때 연인이나 배우자랑 볼거다 개추 [44] ABC친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524 54
5108202 [예술의밤/그림] 아렌델 경찰 안나 [25] YokoGall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424 45
5108178 [예술의밤/기타] 아렌델 왕실 웹/모바일 분야 채용공고 [27] 엘사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45 26
5108172 [예술의밤/그림] 화가! [27] 얼음보송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15 40
5108014 [예술의밤/기타] 성우프로젝트 프로즌 보이스 인트로 하나 만들어왔습니다. [24] 예술의밤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82 36
5108010 [예술의밤/기타] "완전한 모순입니다!!" [23] ㅇㅇ(223.38) 10.18 386 41
5107939 안시 [24] 매티어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26 30
5107860 (예밤/그림) 뽀꿀롬 올라프 [9] 아디다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186 25
5107859 그림그림 [49] 오색팔레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413 55
5107843 [예술의밤/그림] 피겨스케이팅 선수 정령님 [19] 안나안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298 33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