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ㅎㄱㄱ) 1119 8시 해적 순택루이스 호후기 (약간긴글)앱에서 작성

ㅇㅇ(211.246) 2019.11.20 01:00:16
조회 405 추천 28 댓글 8

극 보면서부터 오늘 후기를 너무 쓰고 싶어서 손이 근질근질했어ㅋㅋㅠㅠ 괜히 안 올리면 나중에 후회할 것 같아서 쓰는 거니 오늘 공연이 불호였던 바발은 뒤로가기해줘!!








-

우선 나는 오늘(이제 어제?) 해적이 너무 좋았고 망설임 없이 스프링기립했어 ㅠㅠㅠ 나에게는 이번시즌 레전이었어
그리고 그중에서도 특히 루이스 캐릭터가 나에게 와닿는 게 남달랐어서 택루이스 위주로 후기를 써보려고 해

초연부터 순택루이스를 참 좋아했었는데, 앵콜 들어서 루이스가 상당히 얌전? 해진 것도 있고 여러모로 눈에 확 띄지 않는 쪽으로 변화해서(귀여운 디테일들도 많이 사라졌고 말이야) 그동안은 배우가 연기하는 앤 쪽으로 시선이 더 갔었거든
그런데 오늘, 왜 이 배우가 앵콜에 들어서 루이스를 이 방향으로 잡았는가 확 이해가 되면서 눈물이 나더라고
사실 비교해보면 오늘의 루이스가 앵콜 중에서도 유독 초연과 가까운 느낌이었는데 내가 왜 오늘 갑자기 앵콜의 루이스가 이해가 됐는지도 아이러니긴 한데 ㅋㅋ 아마 항해일지 직후의 표정이 나에게 확 인상적으로 꽂혔나봐.

루이스는 참 외로운 아이야.
아마도 아버지의 항해에 지쳤을 어머니는 뒷모습을 보이며 어린 아들을 떠나버렸고, 아버지는 매일같이 항해만 하다가, 나는 너보다 바다를 더 사랑한다는 혼잣말을 남기고 영원히 가버렸어.(나는 케일럽이 자살을 선택한 게 아닐까 생각하는 중이야.)

그렇게 아버지를 공동묘지에 묻고 집에 혼자 남겨진 아이는 유서를 쓰려다가 아이답지 않은 씁쓸한 미소를 지으며 중도에 그만둬. 그리고 촛불을 훅 불어서 끄는 순택루이스의 조용한 뒷모습을 바라보며, 나는 이 아이도 스스로 죽음을 선택하려는 게 아닌가, 이 어두운 밤이 루이스의 마지막 밤이 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서 선뜩했어. 그만큼 나에게 전해져오는 택루이스의 눈물과 외로움이 너무나 진했거든. 초연 때는 이정도까진 아니었던 것 같은데... 나 왜 유령선부터 울었지 ㅠㅠ

촛불이 다시 켜지지 않았다면, 정말로 그게 루이스의 최후가 되지 않았을까? 쓰다 만 소설은 세상에 내놓지도 못하고, 그렇게 앵무새의 깃털과 함께 영원히.
하지만 촛불은 다시 켜졌고, 칼리코 잭은 "문을 열고" 루이스를 집에서 꺼내 바다로 보내줘. (우마젤잘에서 잭이 바다 얘기를 하면 홀린 듯한 눈으로 바다..? 하고 속삭여보는 루이스 너무 좋아ㅜㅠ)
그렇게 배에 탄 루이스는, 어젯밤에 유서를 썼는데 이제 항해일지를 쓰고 있어.

순택루이스의 항해일지는 항상 좋아해. 안 좋았던 적이 없는 것 같아. 벅찬 눈을 하고 보이는 걸 쓰면 된다고 하는 루이스. 어머니의 뒷모습과 아버지의 혼잣말은 어쩌면 이 루이스에게 세상의 전부였을 텐데, 울먹이며 고개를 젓고 새로운 꿈을 꾸는 루이스를 보면 나까지 가슴이 벅차오르는 것 같아. (순택시가 워낙 미성이라 넘버 자체가 참 예쁘게 들리는 것도 있고 ㅋㅋㅋ)

원래 항상 택루이스는 항해일지 마지막 소절에서 활짝 웃었던 것 같은데, 오늘은 눈물 반 웃음 반이더라. 열일곱살이라는 어린 나이의 소년이 그렇게 되기까지 얼마나 많은 일들이 있었을까. 일부러 밝고 담담한 척 하면서도 미처 숨기지 못한 아픔이 고개를 내밀고 있는 이 루이스가 너무나 좋아.

포인트만 딱딱 집어서 쓰고 싶었는데.. 어쩌다보니 이리저리 길어져서 줄글이 됐네. 어쨌든 오늘 유령선부터 항해일지가 너무 좋아서 루이스가 참 와닿았고, 덕분에 피날레까지 설레는 마음으로 봤던 것 같아.

김 루이스 순택 정말 오랫동안 보고싶다...ㅠㅠ 인생캐니 나이 때문에 거절하지 말고 먹지계약해주라 어떻게 봐도 열일곱살이니까 걱정 말고..

벌써 한시가 됐네. 후기끝!

추천 비추천

28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이슈 [디시人터뷰] 김민아 아나운서 '누나가 지켜보고 있다' 운영자 19.12.04 - -
공지 ■■연극, 뮤지컬 갤러리 가이드 (180820 ver.)■■ [35] 잡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8.20 95544 365
공지 ◆◇◆공연장 지하철 빠른칸 정보 (2018년 7월 16일 업데이트)◆◇◆ [29] 지하철빠른칸(175.123) 18.07.16 41319 421
공지 연뮤갤 자주 올라오는 질문 Q&A [116] 한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23 154229 568
공지 연극,뮤지컬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475] 운영자 08.03.03 137328 70
2710533 ㅌㄱㄱ 언금이지만 제일 충격이었던 사건 [3] ㅇㅇ(175.213) 14:45 110 0
2710532 형님들 풍수지리좀요... ㅇㅇ(211.197) 14:45 10 0
2710531 지금 ㄷㄱㄹ 59 23 [1] ㅇㅇ(223.39) 14:44 12 0
2710530 ㄲㅇㅇㄷㄱㅁㅇ)12/6(오늘) 여보셔 ㅇㅇ(218.237) 14:43 69 1
2710529 왜 신은 내게만!! [1] ㅇㅇ(59.14) 14:43 23 0
2710528 오늘 스위니 조회차만 티켓팅 풀림? 홍은은 왜이렇게 텅텅임? [1] ㅇㅇ(223.62) 14:41 154 1
2710527 ㅃ귭 이런 연기 정말 좋아.(경종 ㅅㅍ주의) [2] ㅇㅇ(175.223) 14:35 146 17
2710526 ㄴㄴㄱㅁㅇ 오늘~내일관극하는 바발중에 (정답바발나와줘...ㅠ) [75] ㅇㄱ(115.22) 14:35 419 3
2710525 ㄱㅅㄱㅁㅇ 내일 차가운 심장 개막 [1] ㅇㅇ(59.23) 14:34 135 0
2710524 ㅃ 오늘 랭보오슷 [2] ㅇㅇ(211.216) 14:33 194 0
2710523 ㅃ 용엓 재연 올까 [7] ㅇㅇ(59.5) 14:31 172 0
2710522 ㅃㅃㅃ 공원만 버려도 [4] ㅇㅇ(211.210) 14:28 376 0
2710521 ㅇㅂㅇㄱㄱ) 오늘 밤 11시! 랭보 달리자! [11] ㅇㅇ(121.160) 14:26 218 14
2710519 ㅃㅃ 겨울 되니 아랜디콘이 절실해진다 [3] ㅇㅇ(211.36) 14:20 125 2
2710518 ㅃㅃㅃㅃ 혹시 철다리 궁금한 바발 있어? [13] ㅇㅇ(115.93) 14:20 647 29
2710517 ㅌㅇㄱㅁㅇ 방금 공원연말대전 10만원쿠폰 [22] ㅇㅇ(59.23) 14:17 1346 3
2710516 ㅇㄷㄱㅁㅇ) 키다리 아저씨 오늘 밤공 ㅇㅇ(223.33) 14:14 141 0
2710515 보디가드 초연때 캐슷 비하인드 ㅋㄷㄹ [33] ㅇㅇ(223.62) 14:12 783 10
2710514 ㅃ (ㅅㅍ)히카루 2막 의상 말이야 [2] ㅇㅇ(223.62) 14:11 204 2
2710513 동대 넥 앞자리는 다 배우지인초대로 빠진건가 [9] ㅇㅇ(110.70) 14:10 313 1
2710510 오늘 데뷔 6주년인 배우 [21] ㅇㅇ(59.15) 14:02 1093 41
2710509 ㅉㅌㄱㅁㅇ 겨울하니까 다이스퀴스가문 생각나서 짤털 [5] ㅇㅇ(183.101) 14:01 248 9
2710508 ###스위니 마지막### [116] ㅇㅇ(39.7) 13:59 1592 1
2710506 ㅃㅃ 학5는 이해랑 올때마다 아련해진다 [3] ㅇㅇ(110.70) 13:49 167 1
2710505 정선아가 의외로 연기 괜찮던데 [14] ㅇㅇ(211.36) 13:49 803 4
2710502 ㅃㅃㅃ 기억에서 지워져 버렸네 [1] ㅇㅇ(211.63) 13:47 86 0
2710501 옥빠들 먹금극 조조연으로 딸치네 [9] ㅇㅇ(223.62) 13:46 293 7
2710500 ㅃ뭐야 랭보 넘버 개좋네 [16] ㅇㅇ(112.70) 13:40 649 0
2710499 밥먹었냐? [6] ㅇㅇ(106.101) 13:37 209 0
2710498 ㅃㅃㅃ블슈가 온다면 대본만 고쳤으면 좋겠다.....(ㅅㅍ?) [19] ㅇㅇ(106.102) 13:36 265 2
2710497 ㅍㅂㄱㅁㅇ 이동건 프랭크 첫공연 ㅇㅇ(61.74) 13:35 427 3
2710496 아 왜 그래 통화안받냐 [2] ㅇㅇ(118.235) 13:34 170 0
2710495 ㅃㅃ 양도기다리는거 고통이다 [1] ㅇㅇ(223.38) 13:34 141 0
2710494 라만차 상플 [1] ㅇㅇ(49.1) 13:29 209 0
2710493 ㅃ한번도 본적 없는데 치인페어.. [5] ㅇㅇ(223.41) 13:26 537 0
2710491 개인적인 옥 불호포인트는 [12] ㅇㅇ(211.251) 13:23 685 4
2710490 ㅃ다들 점심 챙겨먹었니 [26] ㅇㅇ(175.223) 13:20 298 0
2710489 ㅃ갑자기 토로 이름 이쁘단 생각들엇음 [17] ㅇㅇ(223.38) 13:17 825 1
2710488 요즘 뀨라노 가스콘맆 그리워... [6] ㅇㅇ(223.38) 13:13 226 6
2710487 ㅇㄷㄱㅁㅇ) 12/17 솜 (석고첫공) ㅇㅇ(223.62) 13:10 270 1
2710486 ㅃㅃ 음알못이라 지게 창법 이런건 잘 모르겠는데 [6] ㅇㅇ(110.70) 13:09 473 5
2710485 ㅃㅃ그판사 컷콜 진짜 존멋 [5] ㅇㅇ(223.33) 13:08 358 4
2710484 나 내일 고흐 본다!!!!! [17] ㅇㅇ(222.118) 13:04 496 5
2710483 댄버스가 뭔 조연이야ㅋㅋ [15] ㅇㅇ(117.111) 13:01 761 0
2710482 ㅇㄷㄱㅁㅇ) 12/7 팬레터 토요일 밤공 ㅇㅇ(163.152) 13:00 446 7
2710481 ㅈㅁㄱㅁㅇ) 창문 넘어 도망친 100세 노인 (스포주의) [3] ㅇㅇ(110.70) 12:58 158 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