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데이터)프로레슬링 기술이야기 - ⑧ DDT

깔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3.07 21:45:59
조회 3869 추천 77 댓글 41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322&page=2 - ① 우라나게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360 - ② 문설트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509 - ⑤ 스터너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593&page=1 - ⑥ 프랑켄슈타이너

https://gall.dcinside.com/board/view/?id=wwe&no=1618617&exception_mode=recommend&page=1 -⑦ 초크슬램













(제이크 '더 스네이크' 로버츠의 DDT)





이제는 프로레슬러라면 장착안하면 섭한 기본 중의 기본이 되버린 DDT.

인버티드 페이스락 자세에서 그대로 넘어지면서 머리와 목에 충격을 주는 기술이다.

역시 프로레슬링에서는 쉽게 쓸 수 있으면서 임팩트도 강한 기술이 사랑을 받는다는 것을 이 기술을 보고 느낀다.


위 짤에서 보듯 DDT를 쓸 때에는 상대 선수의 등짝을 치면서 시전하는데 이는 시전하는 선수가 상대 선수에게 넘어져라고 하는 신호다.












(블랙 고드먼의 다이아몬드 트위스트)




많은 사람들이 제이크 로버츠의 DDT가 원조인 것으로 알고 있지만 DDT 역시 원조는 따로 있다.

원조는 바로 블랙 고드먼의 다이아몬트 트위스트.

블랙 고드먼은 알베르토 델리오의 삼촌으로 유명하며 일본과 멕시코에서 활동했던 레슬러이다.











전 글들에서도 얘기했지만 원조보다 결국 뜨는건 선수 위상이다.

제이크 로버츠는 이 기술에 DDT라는 이름을 붙였기에 이 기술은 앞으로도 DT(다이아몬트 트위스트)가 아니라 DDT로 불릴 것이다...


어쨌든 제이크가 DDT라고 붙인 이유에 대해서도 프로레슬링 팬들의 소소한 논쟁거리였는데

DDT가 뭐의 약자인지 찾으려고 팬들은 많은 삼행시를 선보였다.














가장 유력한 설은

Damien

Dinner

Time


이때까지 데미안 철자가 Demian인 줄 알았는데 Damien이었네... 헤르만 헤세를 욕해야

어쨌든 데미안의 저녁시간이라는 게 너무나 잘 어울려서 대부분이 이렇게 생각했었다.


그외에도


Damien

Death

Trap


Damien

Death

Touch


등 데미안 관련 예측들이 꽤 있었다.

이렇게 데미안은 제이크에게 떼레야 뗄 수 없는 상징이지만 2004년에 제이크는 데미안을 굶겨 죽여서 구속된 적이 있다.

원래부터 가정사가 워낙 안좋은데다가 잦은 술과 마약으로 정신적으로 신체적으로 매우 나쁜 상태였다는 것을 보여주는 사건이라 볼 수 있겠다.

물론 이 데미안은 선수시절의 그 데미안은 아니다.











그래도 DDP 요가로 부활!


술캇홀과 제이크도 살리는 DDP!


절 대 요 가 해













그밖에 예측을 소개해보면













Drape

Drop

Takedown


Drop

Down

Town


Death

Drop

Technique


온갖 것들을 갔다붙였다.

하는 김에 나도 한 번 만들어봐야겠다.


Deep

Dark

Troll



어이없게 뒤진 트롤 검은창 부족장 볼진에게 이 삼행시를 바칩니다.


















이 논쟁은 2005년에 종결되었다.

제이크의 DVD에 나왔던 인터뷰에서 제이크는 신문을 보다가 살충제 DDT에 관한 기사를 보고 그냥 붙인 것.

dichlorodiphenyltrichloroethane의 약자가 답이었다.

왠지 맥빠진다.











(텐류 겐이치로의 DDT)



제이크와 동시대에 일본에서는 텐류 겐이치로가 DDT를 사용했었다.

같은 DDT지만 텐류의 DDT는 Dangerous Drive Tenryu의 약자였다.









(언더테이커의 러닝 DDT)



제이크 로버츠가 DDT를 널리 알린 이후에 여러 선수들이 DDT를 장착하기 시작했다.

심지어 레슬매니아 8에서 DDT를 두 번이나 맞고도 모두 싯업으로 답해주던 언더테이커도 장착했다.

그리하여 현재는 수플렉스급 기본 기술로 전락한 상황이라고 볼 수 있다.








(레이븐의 레이븐 이펙트)




물론 선수 위상만 괜찮다면 얼마든지 피니싱 무브로 올라갈 수도 있다고 생각한다.

레이븐의 경우에는 제이크에게 직접 전수받았다는 버프도 받으며 선수생활 동안 DDT를 피니싱 무브로 사용했다.









(알렉사 블리스의 DDT)








(??)





물론 DDT가 기본기술화 된 만큼 웬만한 위상이 받쳐줘야 설득력이 생긴다.










어쨌든 기본기화 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DDT의 바리에이션을 창조했는데.........







Argentine DDT

Cradle DDT

Double underhook DDT

Diving DDT

Elevated DDT

Facebreaker DDT

Flip DDT

Flip-over DDT

Float-over DDT

Flowing DDT

Fireman's carry DDT

Fisherman DDT

Headscissors DDT

Hammerlock DDT

Implant DDT

Jumping DDT

Legsweep DDT

Lifting DDT

Over the shoulder DDT

Running DDT

Scissored DDT

Shooting star DDT

Single underhook DDT

Slingshot DDT

Snap DDT

Spike DDT

Tilt-a-whirl DDT

Tornado DDT

Standing tornado DDT

Vertical suplex DDT

Falling inverted DDT

Half nelson inverted DDT

Inverted DDT

Inverted tornado DDT

Lifting inverted DDT

Snap inverted DDT

Standing shiranui

Swinging inverted DDT

Tilt-a-whirl inverted DDT




너무 많아서 움짤 불가

여기서 마무리


추천 비추천

77

고정닉 15

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RAW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Ver.19.06.20 [12] 혁권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6.20 10999 46
공지 프로레슬링 갤러리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 / Ver. 18.03.12 [18] 뉴트럴라이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3.12 31819 46
공지 프로레슬링 갤러리 자버스 챔피언의 역사 / Ver.17.12.13 [16] 뉴트럴라이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2.13 11210 51
공지 프로레슬링 관련 사진이나 내용이 있어야 합니다. [426] 운영자 05.07.13 234030 77
공지 ☆★ 프갤별점 - 페이백, 언스토퍼블 '15 결과 발표!! ★☆ [11] YouScrewedPeep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5.27 284811 22
공지 ★ 프로레슬링 갤러리 어워드 2014 - 결과 발표 ★ [93] 라빈스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01.08 141511 177
1762538 간수 트위터 팔로잉목록에 트위터 좆목 친구 'callto119' 있음 [27] ㅇㅇ(61.253) 15:15 1022 37
1762406 AEW에게 감사를 전한 한 아이의 아빠 [20] ㅇㅇ(126.208) 10:02 2130 74
1762358 퇴근길 MJF.gif [30]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3:47 1821 63
1762350 유튜브에서 요닐 반응 실화냐? ㅎㄷㄷㄷㄷ [43] ㅇㅇ(58.143) 02:33 3048 66
1762329 [Reddit발] AEW 필리쇼에서 야유 직전까지갔던 상황 [22] ㅇㅇ(76.114) 01:18 2957 97
1762327 갓글 트렌드로 본 알렉사블리스vs사샤 뱅크스.jpg [25] ㅇㅇ(14.46) 01:12 2021 63
1762290 프념글을 통해 본 프갤넘들의 특징 [15] ㅇㅇ(175.212) 10.19 1530 60
1762278 역대 여성부 피니쉬 임팩트 TOP5 (핀폴용) [18] (115.160) 10.19 2255 47
1762219 역대급 폭죽낭비 [15] ㅇㅇ(195.206) 10.19 2768 55
1762188 2019 크라운 주얼 대진표 [24] ㅇㅇ(27.255) 10.19 2111 58
1762173 레슬링툰 - 한컷툰 신장개업 특집 外 [29] Red Maniac(121.177) 10.19 2638 106
1762161 WWE 단편 만화 - 요리사 [26] 옆구리끙끙밤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545 158
1762140 (스압) 목슬리가 WWE 탈단후 받았던 싱글매치 평점 [18] ㅇㅇㅇ(61.109) 10.19 2018 58
1762135 알바레즈가 또 불길한 예언을.jpg [7] ㅇㅇ(126.237) 10.19 2057 43
1762117 수직낙하식 바디슬램.gif [14] ㅇㅇ(115.21) 10.19 2052 34
1762116 크라운 쥬얼 세스vs브레이 '어떤 이유로도 멈출 수 없다' 조건 추가 [11] SafeBa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631 42
1762097 가불기 시전한 스피어스.tweet [6]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662 33
1762077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역대급 접수 [15] ㅇㅇ(119.192) 10.19 1943 46
1762064 제대로 붙은 자넬라 & 스피어스.tweet [7]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012 33
1762051 AEW에 대항하는 WWE로스터 JPG. [38] 00(110.14) 10.19 3818 115
1762040 제리코가 레이에게 신분증 요구한 썰+tweet [10] ㅇㅇ(49.143) 10.19 1578 58
1762028 [데이터]스맥 메인 로만레인즈 ,대니얼브라이언 vs 킹빈,나카무라 gif [6]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040 29
1762024 디시콘레인즈 gif [15]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462 60
1762006 [데이터]스맥 브론 스트로우먼 vs 드류 굴락 gif [8]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992 29
1761997 [데이터]스맥 우먼챔 도전자뽑기 6팩첼린지 gif [4]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953 28
1761996 오카다 카즈치카가 AEW와의 협업의사를 밝혀.news [11] ㅇㅇ(180.134) 10.19 1128 40
1761986 베일리 악역 프로모영상에도 등장한 애기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492 31
1761983 스맥 불량 베일리 등장 gif [4]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644 33
1761965 이번주 수요일 전쟁 순간 시청률.jpg [5] ㅇㅇ(126.237) 10.19 1111 31
1761956 이시국에.jpg [5] ㅇㅇ(124.61) 10.19 1163 33
1761955 [데이터]스맥 인컨챔쉽 나카무라 신스케vs로만 레인즈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230 31
1761938 로만 간지네 gif [7] N0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340 32
1761923 꼬마 캐시디 영상 올라왔네 ㅋㅋ [2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2337 55
1761888 WWE.com 선정 로만이 하지 못한 다섯가지(List This! 코너) [9] 00(223.62) 10.19 848 31
1761823 2014년 다비 알린 [5] SafeBas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878 31
1761822 최근 사샤 뱅크스 인스타 모음.jpg [47] ㅇㅇ(218.233) 10.18 4106 49
1761813 이오시라이 변천사 [20] ㅇㅇ(121.171) 10.18 3272 73
1761804 반 블릿 인터뷰 오브리 에드워즈 (걸 헤브너) 편 번역 - 5 (完) [9] 요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784 39
1761801 이거 괜히 웃기네 ㅋㅋㅋㅋ.gif [8] ㅇㅇ(211.197) 10.18 3274 57
1761735 내가 본 장외스팟 중 제일 인상적이었던 거.gif [18] dd(218.153) 10.18 3224 91
1761714 이렇게 근본없는 기술은 첨본다 [10] ㅇㅇ(116.37) 10.18 1137 32
1761711 레슬링 옵저버 어워드 선정 올해의 부커 1위들 [8] ㅇㅇ(222.111) 10.18 643 34
1761704 현재 인디씬의 열기를 만들어낸 부커는 코디도 아니고 게도도 아님 [13] ㅇㅇ(14.40) 10.18 2595 88
1761687 WWE 2K20 그래픽 씨발 진짜.gif [35] dd(218.153) 10.18 2879 59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