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카발란 증류소 방문기

한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6:21:46
조회 59551 추천 173 댓글 102

카발란 증류소 방문기 1


주말에 잠깐 짬내서 대만 다녀옴.

딱히 관심 있는 나라는 아니지만, 카발란에는 관심이 매우 많기 때문에 타이페이에서 기차와 택시를 갈아타며 왕복 3시간 정도 들여서

카발란 증류소에 다녀왔음.(작은 나라라 많이 멀지는 않음. 서울에서 평택 정도 다녀오는 느낌?)





리셉션 역할을 하는 듯한 건물.

투어를 신청할 수 있는데, 중국어로만 해설이 가능하다고 해서 관두고 셀프 투어 나섬.





공장이라기보다는 공원 같은 느낌의 증류소 내부 보행로

곳곳에 사용한 오크통을 미술품처럼 전시해놓음

데이트코스로도 나쁘지 않을 장소 (현실은 시커먼 아재 둘이서)





건물도 경관도 대만스럽지 않게 잘 다듬어져 있는 느낌.

스카치 스타일을 지향하는 만큼 어쩐지 조경 자체를 스코틀랜드 스타일로 한 것 같기도 하고...

작년에 에든버러와 글라스고에 잠깐 들른 적이 있는데 정작 거기서는 디스틸러리 근처도 못 가봄 ㅠ


내부 및 DIY 체험기는 내일 다시...



카발란 증류소 방문기 2




증류소 투어가 이루어지는 주 건물

1층은 기념품이나 카발란 제품들을 살 수 있는 매장이 있고, 2층은 공장시설을 관람하고 DIY를 체험할 수 있는 장소 등이 있음.

카발란을 생산하는 모기업은 킹카그룹(응?)이라는 대기업인데 생수나 커피 브랜드가 주력이었다고 들은 것 같기도...(롯데칠성)

어쩄든 역사가 오래되지 않은 증류소이다 보니 대체로 건물이고 시설이고 쌔끈한 느낌.





1층 샵 구경.

사진을 별로 못 찍었는데, 일단 카발란 웬만한 라인업은 다 갖추고 있고

잔 종류도 많고 흥미로운 기념품들도 좀 있었음.

용돈 생활하는 유부그지라 침만 줄줄 흘리다 잡동사니 몇개 주워옴.






이런저런 제조시설 구경.

에든버러 스카치위스키익스피리언스에서 본 거랑 비슷해서 대충 훑어보고 나옴.

6년만에 색이 저렇게 진해지는 건 좀 신기.(NAS로 돈 금방금방 잘도 벌겠)







카발란이 자랑하는 캐스크 라인업 전시 중.

이런 건 참 잘해놓은 것 같음.





암튼 빈 공간은 다 빈 캐스크로 다 채워놓음

재활용 ㅅㅌㅊ





잘 자고 있는 배럴들.

보통 위스키통은 눕혀서 보관한다고 하던데

대만은 지진이 잦은 지역이라 세워둔다고 함.

안 그래도 나 다녀오고 하루 후에 근처에서 지진 남 ㄷㄷ


다음 편은 가장 흥미로웠던 DIY 실습기



카발란 증류소 방문기 3



투어센터 2층에 위치한 DIY 룸.

사전예약만 받는다고 한 것 같은데, 그냥 당일에 방문하고 신청해도 되는 듯.

주말임에도 불구하고 신청고객은 나와 일행 1명 단 둘 뿐이었음.(아마 그 날의 유일한 신청 팀이 아니었을까)

비용은 대만돈 1,500원 (한화 약 55,000원)

일반인이라면 창렬이라 하겠지만, 주갤럼들은 가면 무조건 해라. 두번세번 해라.





프로그램은 이러함.

세 개의 다른 캐스크 원액을 제공함(하나는 버번, 하나는 쉐리가 확실하고 다른 하나는 잘 모르겠... 포트나 뭐 그러겠지)

세 가지 원액을 각자 원하는 대로 배합해서 자기 취향에 가장 어울리는 배율을 만들어 봄.

6미리씩 만들어서 배합을 기록하고 테이스팅노트를 적으라고 하는데,

예를 들면 A,B,C를 (2:2:2), (3:2:1), (1:2.5:2.5) 이런 식으로 계속 섞어보면서 좋아하는 향과 맛을 찾아감.

테이스팅지에는 6번 적게 되어 있지만, 그냥 원하는 만큼 계속 할 수 있음(원액도 계속 리필해줌)

대체로 알중인 주갤럼들은 가서 5만5천원 본전 충분히 뽑고 올지도...




오감 풀가동해서 쉐낏쉐낏

취해서 손떨리는 거 보소





최종적으로 퍼스널 베스트 블렌딩 비율을 적어내면 빈병을 하나 내줌





적어낸 비율에 맞춘 블렌디드 위스키를 300ML 주는데 그걸 정성스럽게 병입.

난 쉐리충이라 버번 1, 쉐리 3, 정체불명 2 이 정도로 섞어봄.




그리하여 탄생한 마이바틀 위스키

나름 라벨에, 위조방지 스티커에, 할 건 다 하게 해줌 ㅋㅋ




증류소 나설 때쯤에는 제법 취해서 알딸딸..

암튼 이래저래 돈과 시간 들인 보람이 있는 방문이었음.

다음 번엔 야마자키나 닛카 쪽을 가봐야겠다고 굳게 다짐하면서 귀국.



카발란 증류소 방문 후기



증류소 샵 판매가격은 시내 까르푸나 면세점보다 비쌈(대신 샘플러 등 종류는 다양해서 구매해 볼만한 것들이 꽤 있음)

난 귀국 면세점에서 솔리스트 포트 구입(쉐리 사려고 했는데 버번 미니어처에 혹해서...)

가격은 2,910 대만달러였으니 대충 11만원쯤 (인천공항이 더 싸다더라)


머 암튼 이래저래 만족스러운 주말 나들이였다고 자평 중 ㅋ





출처: 주류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73

고정닉 60

1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182] 운영자 13/01/11 479859 253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318/1] 운영자 10/05/18 439573 78
14923 만들었던 디지몬들 풀어봅니당(스압) [197] 메주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12936 181
14922 한량의 시코쿠, 교토 여행 - 1~7 [87] 뱀장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13018 56
14921 죽동마을 메타세콰이어길 외 [212] 꽂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14579 182
14920 마법소녀 또띠아 [1008] 고래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66537 2030
14918 본인 1년동안 게임보이로 만든 음악들 자랑 [296/1] :Poin7les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37498 390
14917 (※스크롤 길어) 마미손 앨범커버 작업한 거 자랑 [1192] 버블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4 52795 1206
14916 손에 공구 끼인게 자랑 [802/2] 갱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85201 2141
14915 [단편] 슬쁜꼬마선충 [786] 둘기마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61815 930
14914 극혐주의)149kg->98kg 다이어트몸무게 2자리 된기념 [881] ㅁㄴㅇㄹ(220.76) 11/12 78705 1375
14913 아홉번째 인사 / 세계에서 제일 높은 술집 아트모스피어 [277] 엠대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32505 456
14912 입갤 기념 신판 워해머 옭스 차량도색(스압/데이터) [188] 파워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31922 408
14911 야옹이 달력사진 1~5(스압) [275] 고기집아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30221 433
14910 수지타산 안 맞는 만화.jpg [899] 희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84258 1814
14908 내 방 꼬라지 좀 쩌는듯 [1330] Yamatoka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75976 612
14907 1인1멍 귀농 1주년. [738] 농장한위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54782 1421
14906 저 빼고 다 죽었어요 01 [361] 난는나는잉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90595 282
14905 드라마 미스터션샤인 디오라마 영상 외 다수 [121] analogto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18442 127
14904 더판으로 산 노트북 수리완료 [448] 길잃은비둘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52516 191
14903 멕시카나 신메뉴 김치킨 리뷰 만화.manhwa [648] 죠스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84216 1230
14901 두 달에 걸친 자수 끝났고 행복했다 (스압주 [380] 꽁치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62864 703
14900 다락방 셀-프 코스프레 촬영 작전 [1436] BU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120251 1653
14898 월간주갤 Monthly Alcohol gallery 가 출간되었습니다. [315] Mozzarell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 43095 245
14897 실화기반 영화 '양심 (conscience) ' 떴다.jpg [517/2] 재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71561 1461
14896 [물갤수레콘 - 네이처 레이아웃]- 나무뿌리 그 아래 [133] 알버트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1 20627 242
14895 2018 사천 에어쇼 후기 -끝- (4부작) [153] Mercy_cA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26220 117
14894 (스압) 까치 형제들 성장기 - 1 [226] poens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1 56064 293
14893 디엔쟝과 둥둥이씨의 전국투어 링크모듬 [300] DN-01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30 19947 96
14892 안녕. 종이로 만든 벨로키랍토르다. [347] 지옥에서온페이퍼아티스트(175.125) 10/30 39944 769
14891 위스키 파라필름실험 30개월 (마지막, 시음) [225] 소녀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2381 492
14890 인도랩터 만들어 왔다! [415] 초록괴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9 31533 587
14889 누추하고 소소한 컬렉션이지만 추억되살리기로 올려봄 [282] aka_con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7 48117 276
14888 2017 겨울 일본 [444] jofdhx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53341 531
14887 럽사캐 동부팀 럽지순례 – 1: 오타와편 ~ 5: 몬트리올편 [완][스압] [159] 유불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6 18821 72
14886 행복한 왕자 [542] 하이젠버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5 72530 1121
14885 나도 타자기 인ㅡ증 [255] ㅇㅇ(110.14) 10/25 58301 619
14884 구더기 케찹 사건 분석해봤다 jpg [1072] 왕잠자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112026 3073
14883 [스크롤주의] 내가 보유중인 인텔 정품 486 컴갤에 처음 소개함 [265] Airi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4 47666 373
14882 다음 지적생명체 [832] 두그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3 94944 1293
14881 내가 가진 레어템! 돈주고 사지도 몬하는 것들!! (사진 유) [265] ㅁㄴㅇ(110.70) 10/23 57955 374
14879 로댕이 종이모형 만들었다(초스압) [597] Ung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2 40126 645
14878 초초초초초 압축한 북극 스발바르 제도 5박 6일 여행기 [196] 사나없이sanamana(220.119) 10/22 32936 374
14876 1200장 찍어 직접만든 스톱모션.mp4 [303] 햄스터김사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20 59058 410
14875 정신병자와 경찰 만나는 만화 [1321] 재채기드워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10869 3476
14874 길냥이 구조-2 [혐주의] [902/1] 개초보집사(220.123) 10/19 82300 839
14873 역대 NXT챔피언들 그림 완성해왔다 [219/1] Mr해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31886 244
14872 집에 불나본사람 [591/1] 딸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8 96733 981
14871 2018 풍기바리 1~4부 [173] ROW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26739 74
14870 [자작] 손오공이 추는 'Dance The Night Away' [426] Shado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7 36521 279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