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리치몬트? 리슈몽?앱에서 작성

ㅇㄷ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9.18 10:00:02
조회 2293 추천 40 댓글 41

No.1 스와치 그룹에 대한 건 이전 글 참고(개추 감사ㅎ)


본인 시계 잘 모름. 알아보면 재밌으니까 정리도 할 겸 해서 쓰는 것.

매출 2위, 20% 가까운 파이를 먹고 있는 리치몬트 그룹은 어떤 회사일까.

스와치가 망해버린 시계시장을 소생시킬 때,
일단 실탄 마련을 위해 40불 짜리 저가 시계를 시장에 살포함.
80년대 였고 당시 세이코 시계는 7~80불.
시계 장인들은 자존심 상했겠지만, 어쨌든 약빨이 먹혀서 스위스 시계 산업이 회복됨.

근데 리치몬트는 그런 거 안 함.
얘네 산하 브랜드는 다 고급 시계 생산을 표방하고 있고, 내부에서 책정한 등급도 없음.
(물론 서열은 리테일 가격으로 쉽게 파악 가능하지ㅎ)
스와치의 ETA와 같은 무브먼트 개발 및 생산을 담당하는 발플뢰리에를 산하에 두고있는데,
그룹 모토에 맞게 자체범용무브도 고가시계 위주로 사용하고,
중저가 라인은 에타나 셀리타를 사다 씀ㄷㄷ

빅5~하이엔드~럭셔리 포지션의 메이커가 대부분.
길은 스와치가 닦고 리치몬트가 꿀빠는 것 처럼 보일 수 있지만,
고급시장에만 편중된 라인업은 경기가 나빠지면 타격이 겁나 큼.
자동차 업계에서 슈퍼카 제조사가 이리저리 팔려다니는 거랑 비슷한 것.

2000년대 까지는 쭉쭉 성장하던 고급시계 시장이 한계에 달하면서 어려움에 처하게 됨.
랑에 개발진 짤린 이슈가 나오는 등, 내부 구조조정과 함께 귀금속 위주의 제품에서 스틸 소재 라인업을 대거 늘리는데,
이로써 리테일가를 낮춰서 구매층을 넓히고,
가격은 좀 낮지만 원가율은 더욱 낮아져서 마진이 극대화.
소비자도 비교적 낮은 가격에 관리가 용이한 제품을 구매할 수 있게 되니 이해관계가 맞아서 고급스틸시계 시장이 열림.
(리치몬트만의 이야기는 아니고, 전반적인 시장이 개편. 유행타고 나도 하나 얻음!)

그룹 산하 브랜드 중, 시갤에서 자주 언급되는 브랜드 위주로 훑어보면

빅5(혹은 트리니티까지?)에 들어가는 랑에와 VC.
랑에는 드레스 한정 파텍에 비빌정도의 팬층을 갖고 있고,
엔트리도 접근이 어려운 리테일가로 평범한 시갤럼들에겐 신포도&드림워치 포지션을 잡고 있는 것으로 보임.

VC역시 패트리모니(트레디션?)등의 멋진 드레스 와치 라인업을 갖고 있지만,
요즈음의 이슈는 역시 오바시즈!
줄을 3종류나 주는 혜자구성에다 프리미엄도 현재까진 없어서,
PP나 AP의 스포츠라인을 거르면 1순위 영입대상으로 보임.
노틸이나 RO유저들은 한 급 아래로 보고 싶어해서 가끔 싸움남.

주력라인의 리테일가 기준으로 한 체급 아래 하이엔드로 볼 수 있는 브랜드는 피아제와 예거.
예거는 하이엔드를 위한 범용무브를 만들었을 정도의 기술력과 헤리티지를 갖고 있으며,
아이코닉한 디자인의 리베르쏘와, 롤렉스를 구하지 못한 예비부부가 많이 선택했던 울씬문이 인기.
피아제 역시 울씬 세계기록을 보유한 기술력이 있고, 보석 다루는 회사 답게 설탕뿌린 여성시계도 잘 나감.
(폴로S도 이쁨미다...ㅠ)

럭셔리 라인으로는 까르띠에, IWC, 파네라이가 있는데,
여기는 시갤럼들이 만만하게 접근 가능한 영역이기 때문에 개싸움이 자주 난다.

파네라이는 독특한 디자인으로 다른 어느 브랜드(짭 제외)도 침범하기 어려운(더러운?) 위치를 갖고 있는데,
글 쓰고 있는 본인도 섭머가 갖고 싶으나 손목굵기 미달로 감히 촉수를 못 함.
디자인 외에는 가격대비 다소 창렬한 편이라 성골 기추소식보단 중고거래가 활발한 편.

까르띠에는 로만인덱스와 블루핸즈를 상징적으로 쓰는데, 여성스러운 디자인으로 호불호가 갈림.
원탑으로 착용하기는 좀 부담스럽고 라인업에 산토,스나 탱솔 하나 쯤 두면 이뻐보이고 싶을 때 유용하다.

아떱씨는.. 한때 시갤에서 갤주 근처까지 갔던 것으로 기억함.
지금 호떱씨가 되어버린 이유는 그룹내에서 궂은 일을 했기 때문이라 생각하는데,
1. 시장에 새로운 수요 창출을 위해 리테일을 낮출 필요가 생김.
2. 새로운 브랜드를 런칭하는 것 보다 어느정도 좋은 이미지에 높은 인지도(=헤리티지)를 활용하는 게 유리함.
3. 헤리티지가 있는 모델에 공용무브(에타,셀리타)를 채용하고 마감 수준은 다소 타협해서 캐시카우로 씀.
이 역할을 호떱시가 담당한 것으로 보임.
스와치는 중인 신분의 론진 같은 브랜드가 맡을 역할인데,
아떱씨는 줄곧 고급시계 제작을 표방하다 캐시카우가 되고 졸지에 기존 구매자들은 블랙카우가 되어 세간은 이를 조롱하여 호떱씨가 되버림.
(주의. 개인적인 생각이고 사실과는 다를 수 있음.)

사족으로 이 바닥에서 리테일가 다음으로 주요 스펙은 두께인 것으로 보임.
외관이나 착용감 같은 직접적 요소도 있지만, 기본적인 내구성을 만족하면서 두께를 잡는 것은 개발이나 생산 모두에서 비용이 많이 들어간다.
제조사 사이트의 스펙을 보면 두께를 명시하는 브랜드와 그렇지 않은 곳이 있는데,
매장가서 두루 시착해보면 왜 그런지 알게 됨.
단적으로 표현해서 일단 공용무브 받아 만들면 두께는 절대 못 잡는다.

럭셔리 아래 체급으로는 몽블랑과 지금은 철수한 보메-메르시에가 있다.
몽블랑은 한 때 잘 나갔다고 알려진 제조사 미네르바를 흡수해서 기대를 모았는데, 그냥 기대만 모으고 만 듯.
(올린 짤 처럼 뽑아주면 빅5도 비벼보겠구만..)
리테일가가 상대적으로 저렴해서 어쩌다 디자인이 잘 뽑히면 유행하기도 함.
(어쩌면 작전일지도..)

스스로 봐도 너무 긴 글이다. 미안하다.
시잘알들 코멘트나 정보 좀 줘라. 혼자만 알고 있지 말고.
나 같은 무지렁이가 써도 개념글 보내주는 건 갤에 정보글이 부족하다는 반증 아니겠냐ㅠ
다음은 LVMH로 해 보겠다.

리치몬트 그룹의 역작으로 마무리ㅋㅋ

- dc official App


출처: 시계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40

고정닉 14

6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196415 [항갤] 아시아나 GMP-KWJ A320 탑승기 [17] 플라이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223 20
196414 [항갤] 포항 - 김포 [8] 횟집바다이야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264 19
196413 [자갤] 10/12 정서진벙 후기 [25] 쇄골브레이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005 14
196412 [컴갤] [정보] 고장난 M.2 SSD를 고쳐보자!! [75] 화타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6922 173
196411 [걸갤] 「Go GFRIEND Go BUDDY Go TOGETHER」 서포트 후기 [49] GGG콘서폿총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128 100
196410 [러갤] 191013 노량진 팬싸 후기 [10] 너무좋고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788 22
196409 [야갤] 일본 태풍 하기비스 후기 (SNS편)....jpg [482] ㅇㅇ(198.16) 10.14 53546 905
196408 [포갤] 맘대로 써본 프록 2010s 결산 [22] 땅닫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48 12
196407 [I갤] 191013 강동선사문화축제 직캠 모음 [7] 아기부엉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24 17
196406 [트갤] 네모트론 vs 혼종트론 누가 더 병신인가? [18] 큐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813 21
196405 [토갤] 바제랄드를 정말로 사랑하는 사람 [44] 기어오는혼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418 34
196404 [바갤] 쌉갬성충의 강화도 모캠 사진(1) [28] 흐브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800 14
196403 [카연] 이세계로 날아간 소녀(4) [60] 레이.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550 74
196402 [차갤] 후 오랜만에 로스팅 7연배치 ㄷㄷ [13] 커잘알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34 5
196401 [중갤] 유희왕의 끔찍한 근황.jpg [168] ㅇㅇ(119.203) 10.14 27501 146
196400 [미갤] [스압][데이터주의] 모아둔 커가 도색 완료 [6] 콩콩콩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38 20
196399 [파갤] 이제 자짤 3개...모두 감사합니다 [10] 살루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99 5
196398 [에갤] 믕스타 [12] 사랑스럽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395 48
196397 [N갤] 오늘자 국대 사진 [12] ㅇㅇ(175.223) 10.14 1693 53
196396 [등갤] 10/13 덕유산 육구종주 [4] ㅇㅇ(175.223) 10.14 210 5
196395 [전갤] 2019 유스를 알아보자! 2탄 금산중 편 [6] 유스갤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365 23
196394 [월갤] 워싱턴 주포 장전 14초썰 부시러 왔따 [45] 벫똏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101 23
196393 [토갤] ㄹㅇ루다가 먹는 "토이" 리뷰해봄 [37] 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632 31
196392 [자갤] 오늘의 동부5고개 라이딩 [16] 인천닭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513 14
196391 [멍갤] 댕댕이 뒤통수찍는맛에 산책함 [29] 멍통수(211.36) 10.14 2000 74
196390 [엠갤] 무라세 사에 최근 사진 모음.jpgif [13] 지소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546 68
196389 [동기] 5년전에 무지개 다리 건넌 토끼 [19] ㅇㅇ(117.111) 10.14 1825 30
196388 [필갤] 출장이 잦은 곳으로 이직해서 좋은 점 [3] Chinon(211.246) 10.14 468 10
196387 [주갤] 전용잔 자랑해 봐도 됑? [23] ㅇㅇ(116.122) 10.14 1736 27
196386 [포갤] 2010년대 음악 결산 최종 제출용 [10] 데쓰그립스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56 9
196385 [모갤] 1/700 admiral garf spee [8] 군함(175.223) 10.14 443 13
196384 [철갤] 드디어 철갤평균 찍고 왔다 씨~~~벌 [41] 으허어하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287 27
196383 [주갤] 대만여행 갔다왔다 갤럼들아 -1 [16] 핑크빌런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044 17
196382 [P갤] 펌프 입문자분들을 위한 초특급틀기다지기곡 7곡 선정!(S8)~(S13) [31] 할리아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612 18
196381 [포갤] 포켓몬다그림 [13] 포켓몬파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999 10
196380 [미갤] 워해머 에이지 오브 지그마의 기본적인 게임 방식과 흐름 [5] 쭌쭌(59.9) 10.14 474 18
196379 [I갤] 191013 강동선사문화축제 류진 프리뷰 by W [1] 아기부엉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522 14
196378 [멍갤] 폐차장 개들 - 이야기(주저리주저리) [23] 일루와는푸들(223.62) 10.14 1234 51
196377 [강갤] 츄에스비 이거 봤냨ㅋㅋㅋㅋㅋㅋㅋ [45] ㅇㅇ(175.223) 10.14 3385 326
196376 [파갤] 컨벤 265 3회 2세트 [36] 당당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800 29
196375 [자갤] 뭐? 블박을 아직도 안샀어? [27] 웅2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829 21
196374 [엠갤] 10월 14일 오늘은 시로마 미루의 생일입니다. [52] 주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069 145
196373 [디갤] 아이폰 11 pro의 야경사진을 알아보자. + 플레어 발생률 100% [21] SD카드S등급은SSD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870 12
196372 [정갤] 201911012 대만 팬미팅 후기 - 2부 (늦어서 미안) [35] ㅇㅇ(110.70) 10.14 1486 65
196371 [필갤] 필붕이 어머니랑 출사 후기 [16] 실종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625 14
196370 [카연] (도전만화 홍보) 모던 던전 판타지아 1 [67] 이사오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2221 62
196369 [모갤] [약스압] 만들고있는 풀스크래치빌드 사진들이에요 [9] SierraHoriz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18 8
196368 [파갤] 첫 크레 데려왔는데 입양추 줌? [10] 칠찌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465 11
196367 [W갤] 사제 레이드 전 BIS, 4대 인던 파밍 및 획득처 정리 [43] 치토스회오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1766 13
196366 [파갤] 데드 보여드림 [39] 파맆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4 8126 102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