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현대기아 전기차에 달린 특별한 기능 덕분에 캐나다에서 재난상황 극복 성공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10.06 12:18:31
조회 3809 추천 15 댓글 24
							

해외 커뮤니티의 글
허리케인 사태로 정전
전기차로 발전기 대체



전 세계 자동차 시장에서 이제 전기차의 비중은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고, 일반 자동차는 이동 수단의 용도를 가지고 있었지만, 최근 자동차들은 이동 수단을 넘어 그 이상의 역할을 해내고 있는 추세다.


이런 사례로 해외에 한 커뮤니티에서 네티즌이 전기차 덕분에 허리케인을 이겨냈다는 글을 올려 화제다. 글쓴이는 “발전기 대신 전기차를 사용해 극강의 연료 효율성을 보였다”라고 말했는데, 그 이유에 대해 알아보자.

유재희 에디터



재난에 유용한
전기차의 기능
지난 9월 말 캐나다에 상륙한 허리케인 피오나로 인해 캐나다 국민들이 큰 피해를 입었다. 허리케인 ‘피오나’로 인해 캐나다 일부 지역에서 홍수가 발생하고, 수십만 가구는 정전 피해를 입기도 했다. 캐나다에 거주한 한 네티즌은 정전이 된 상태에서 자신의 EV6 차량으로 집 안에 가전제품들을 사용했다는 경험담을 커뮤니티에 올렸다.

글쓴이는 “캐나다에 큰 피해를 준 ‘피오나’로 인해 집이 전기가 공급되지 않았지만, 차고에 있던 EV6의 기능인 V2L로 8일간 가전제품을 사용할 수 있었다”라고 말했다. 글쓴이가 사용한 가전제품은 냉장고 2대, 냉동고 1대와 배수펌프 등 다양한 가전제품들을 사용했고, 이는 8일 중 단 두 차례만 사용했다. 또한 글쓴이는 “오히려 발전기를 사용한 것보다 전기차의 배터리를 사용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었고, 소음도 없었다”라며 EV6의 V2L 기능을 극찬했다.


전기차의 가장 큰 매력
차박의 유용한 V2L
EV6와 아이오닉 5가 출시되었을 당시 V2L 기능에 대해 많은 소비자들이 관심을 보여왔다. 코로나 사태로 해외여행에 제한이 생기자, 국내 여행으로 차박을 하려는 사람들이 늘어나기 시작하면서 차량 자체적으로 전기를 공급받을 수 있는 기능이 필요했던 것이다. 해당 기능으로 EV6 차주는 “이전에는 차 안에서 노트북이나 휴대폰 충전을 USB 단자로 충전해야 했지만, 아예 콘센트를 사용해 충전해서 너무 편리하다”며 말했다.

또한 다른 차주도 “캠핑카에서만 물 끓이고 전자레인지를 사용할 수 있었는데, 아이오닉 5로 간편하게 전기를 뽑아 쓰는 게 매우 편리하다”면서 “전력 소모도 그렇게 크지 않고, 필요할 때만 사용 가능한 게 가장 큰 장점으로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시작은 현대차가 아닌
닛산에서 먼저 선보여
앞서 소개한 V2L 기능이 현대차그룹에서 만든 EV6나 아이오닉 5에서만 사용된 것으로 알 수도 있지만, 사실은 닛산이 3년 전부터 먼저 선보였던 기술이다. 2018년 닛산의 리프가 출시하면서, 닛산은 “지진이나 태풍으로 전기가 공급되지 않을 때 전기차를 이용해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면서 홍보했지만, 당시 소비자들에겐 큰 주목을 받지 못했다.

하지만 일본 시장보단 북미 시장이나 한국 시장에서 차박과 캠핑 문화가 발전하면서, 전기차의 V2L 기능이 주목받기 시작했고, 시대의 흐름을 잘 탄 현대차그룹은 V2L 기능으로 더 많은 소비자들을 끌어모을 수 있었다.

오토포스트 주요뉴스



▶ 중국 고래들 움직이기 시작, 결국 영국 명품 자동차 브랜드까지 팔렸습니다▶ 아빠들 계약 미어터진다,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린 자동차 TOP5▶ 이젠 하다하다 자동세차 때문에 과태료…운전자들 무조건 조심해야 합니다



추천 비추천

15

고정닉 3

1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공지 공짜 개죽이 받고, 돈 벌어보세요! 운영자 23/02/06 - -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2292 “우린 죽어도 전기차 안 만듭니다” 라던 람보르기니, 관계자가 직접 밝힌 내용은…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390 1
2291 “중국차도 이 정도는 아니야” 주행 중 초유의 결함 발생한 테슬라, 처참한 품질 수준은? [11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3813 47
2290 “쟤가 운전했어요” 사망한 친구에 누명 씌우려다 들통난 만취 포르쉐 운전자 [15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5503 42
2289 “슈퍼카 자랑 이제 못한다” 하반기부터 법인차에 실시되는 제도에 오너들 ‘분노’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380 5
2288 “운전하는데 갑자기 불이…” 주행 중에 전소된 테슬라 전기차, 대체 왜 그런걸까?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134 1
2287 “얼마나 많이 샀는데…” 드디어 민낯 드러난 쌍용 토레스의 충돌 테스트 결과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06 2
2286 “그래봤자 승차거부 할 거잖아요” 껑충 뛴 택시 요금, 과연 이제는 잘 잡힐까? [3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5094 13
2285 “한국 철수? 1위 하겠습니다” 한국 GM 최후의 결단, 상상조차 못했던 신차 쏟아진다 [5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7058 4
2284 “제대로 통수 맞았다” 테슬라 대규모 불매 운동 조짐, 사전 계약자들 역대급 분노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594 7
2283 ‘저급 짝퉁차’나 만들던 중국…이제는 현대차 위협할 수준까지 치고 올라왔다고? [6]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291 1
2282 “대륙의 실수 보여주겠다” 최근 전기차 준비 선언한 기업이 놀라운 이유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411 2
2281 “중학생이 만든 과제같아” 닛산이 공개한 전기차 콘셉트에 네티즌들 경악한 이유 [5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7736 14
2280 “시작 가격 5천만 원?” 신형 코나 일렉트릭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3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3695 4
2279 “가격은 묻지 마세요” 출시하자마자 499대 모두 완판됐다는 한정판 슈퍼카의 정체 [2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5172 4
2278 “대체 무슨 생각이냐” 아파트 주차장에 알박기한 고급 외제차들, 정체 알고 보니… [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696 6
2277 “우린 테슬라 잡을 껍니다” 토요타가 최근 건 목표에 콧방귀 끼는 이유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315 1
2276 “최소 15억 입니다” 전 세계 500대 한정 하이퍼카 국내 등장하자 네티즌 반응 [1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339 5
2275 “BMW가 비빈다고?” 람보르기니 자존심 제대로 긁는 역대급 신차 등장했습니다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721 3
2274 “쓸모가 없다고 봐야죠” 급발진 의심 사고에 중요한 단서 된다는 ‘이것’, 진짜일까?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25 2
2273 수입차 업계 1위 벤츠도 초비상, 신차 고객들이 다른 브랜드로 빠져 나가는 이유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73 2
2272 “현대차 누르러 왔습니다” 올해 한국 출시 확정된 역대급 수입 전기차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2578 6
2271 “저희도 어쩔 수 없어요” 자동차 보험 업계가 현기차들을 거르기 시작한 이유 [1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239 30
2270 폭스바겐 CEO의 과감한 저격, “현대차가 하고 있는 건 솔직히 가망 없습니다”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101 8
2269 “람보르기니가 어쩌다가…” 배기음 자체가 사라져버린 이상한 테스트카 포착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328 1
2268 “롤스로이스보다 안 팔렸다고?” 역대 최저 판매량에도 철수 안하는 제조사 [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1970 6
2267 정체 불명의 티볼리 위장막 테스트카 포착, “드디어 8년 만에 풀체인지 되나?”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300 2
2266 “현대한테 지다니…” 자존심 제대로 구긴 독일차 브랜드가 준비 중인 신차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759 1
2265 “4천만 원 실화냐” 코나 하이브리드 가격에 분노한 아빠들이 구매하는 자동차 [1]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401 3
2264 전기차 혁신 외치던 세계 1등 제조사, 결국 폭망하더니 ‘이 브랜드’한테도 거절 당했다 [19]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5825 5
2263 “이제 현대차 말곤 쳐다도 안 봐요” 판매량 역대급 찍더니 결국 이런 결과 나왔습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486 3
2262 “남자라면…끓어 오르는 이거 몰라?” 죽기 전에 꼭 한번은 타봐야 하는 자동차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244 2
2261 “풀옵션 4,000만 원?” 그랜저급 가격 되어버린 신형 코나, 실제로 보면 이런 느낌 [37]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1772 6
2260 “죄다 들통나버렸다…” 해외에서 유출된 EV9 출시 정보, 주행거리 이게 맞나?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328 1
2259 “사고나면 문이 안 열려…” 요즘 이런 손잡이 달린 차는 무조건 거르는 소비자들 [1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003 11
2258 결국 대량 취소 사태 발생, ‘폭스바겐’의 어이없는 판매 정책에 돌아서는 소비자들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555 6
2257 한국 아빠들이 그렇게 사랑했던 볼보, 작년엔 예상 외로 굴욕 당했다고? [4]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436 1
2256 “코나 전기차 잡겠습니다” 쌍용의 야심작 데뷔 일정 확정, 스펙 어느 정도길래? [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69 1
2255 10만 대 계약 됐다던 신형 그랜저 수십가지 결함 발생, “차주들 분노 대폭발” [4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174 19
2254 “가격 더 낮춘다” 테슬라가 비밀리에 준비 중인 모델3 페이스리프트 위장막 포착 [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2172 6
2253 “자꾸 불 난다고 얘기해서…” 현대가 최근 공개한 전기차 충돌 테스트 결과 [28]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891 5
2252 “셀토스 시대? 끝났죠” 사회초년생들 매료 시킬 최신형 SUV 등장 [3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644 4
2251 “빠른 차 원하시면 서두르세요” 신형 코나부터 단종된다는 고성능 모델의 정체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23 2
2250 “셀토스 살 이유가 없네” 트림 차별 따위 깨부숴버렸다는 신형 코나의 기능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11 1
2249 “풀옵션은 4천만 원” 신형 코나가 비싸졌다고요? 3천만 원이면 충분합니다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5 1
2248 “쌍용차는 긴장해야” 기아가 5년 동안 갈고 닦은 신차 출시 예정 [20]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2437 4
2247 “미쳤다는 말 밖에 안 나온다..” 신형 코나에만 적용된다는 최신 옵션들 총정리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554 1
2246 “그냥 안 살게요” 정부 발표 하나에 전기차 대기중이던 고객들 집단 취소 사태 [3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321 11
2245 “토레스에 만족할 때 아니야” 쌍용이 지금 당장 만들어야 하는 신차 [2]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392 3
2244 “이거 상술 아니야?” 제조사들이 자율주행 레벨 4를 구현하지 않는 이유 [13]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2512 10
2243 “인프라 구축보다 이게 더 급해” 전기차 충전소 설치보다 더 중요하다고 지적된 것 [5] autopost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1818 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