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브레이브걸스 눈물에 文 "나도 긴세월 낭인처럼 살아"앱에서 작성

ㅇㅇ(116.36) 2021.09.19 19:30:02
조회 55987 추천 225 댓글 578

viewimage.php?id=21b4de23e4d53dab&no=24b0d769e1d32ca73ceb87fa11d028310dffe6fa47565f9311496be5ca5555c71c2b5a9bcff059fbf38003cc6adf3dc921cbd46eb5345edb5a0526b2029e394c13d4d2d77316bbe937abd3a706a9232812391477

viewimage.php?id=21b4de23e4d53dab&no=24b0d769e1d32ca73ceb87fa11d028310dffe6fa47565f9311496be5ca5555c71c2b5a9bcff059fbf38003cc6adf3dc921cbd46eb5345edb0a512de60cc56b464824188dd4a1dcef52e37b51c52330b3c0f75df1




기를 7개월여 남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4년간 가장 아쉬웠던 일로 코로나19를 꼽았다. 특히 코로나 직격탄을 맞은 청년들에게 "청년들의 책임이 아닌 국가의 책임"이라며 주거·창업·등록금 등 정부의 청년지원책을 강조했다. 19일 공개된 청년의날 특별대담 영상에서 문대통령은 "대통령이 될 때부터 국민들 속으로 들어가서 국민들과 함께 하는 대통령,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고 싶었는데 지금은 코로나 때문에 전혀 그런 것을 할 수 없게 돼버렸다"며 "그런 부분들이 참으로 아쉽다"고 말했다. 특히 코로나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들에게 문대통령은 "코로나로 인한 고통을 가장 전면에서 가장 먼저 받는, 그리고 가장 무겁게 느끼는 세대가 청년 세대라고 할 수 있는데 청년들의 책임이 아니다"고 위로했다. 그러면서 "이것은 우리 사회 모두, 국가의 책임이기도 하다"고 말했다.

이번 대담은 제2회 청년의날을 기념해 마련됐다. 배성재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브레이브걸스의 리드보컬 민영, 래퍼 한해, 윤태진 아나운서가 참석해 문대통령과 주거, 창업, 등록금 등 청년들의 다양한 고민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눴다. 청년의날은 매년 9월 셋째주 토요일로서 청년기본법에 의거해 청년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정된 법정 기념일로 올해가 두번째다. .

이날 청년 예술인들의 고통을 전하던 브레이브걸스 민영은 자신의 무명시절을 떠올리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민영씨는 "역주행하고 가장 달라진게 뭐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데 가장 행복한 것은 당장 내일 할일이 있다는 것"이라며 "청년을 다바쳐 해왔는데 결과는 막막하고 미래도 안보였었는데 공감하는 청년들이 많을 것"이라고 위로했다.

이에 공감한 문대통령은 자신도 구속 등으로 복학이 늦어지면서 취업난으로 방황했다며 자신의 청년시절을 고백했다. 문대통령은 1980년 5월 계엄포고령 위반으로 구속된바 있다. 문대통령은 "제적당하고 구속되고 오랫동안 복학은 안되고 꽤 긴세월을 낭인처럼 보내던 때가 있었다"며 "어떻게 하면 다시 정상인의 삶으로 돌아갈 수 있을까 고민을 많이 했고 뒤쳐진다는 불안감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긴 인생을 놓고 보면 몇년 차이는 아무것도 아니다"며 "오늘 좋았다고 내일 좋다는 보장도 없으니 다른 사람과 비교할 필요 없이 내가 선택한 길을 계속 가면 좋아질거야라고 스스로를 독려하는게 중요하다"고 위로했다.

청년 주거 고민에 문대통령은 ▲저소득층 주거급여제도 ▲청년 월세 특별지원 ▲청년월세 대출지원 강화 ▲신혼부부 특별공급 추첨제 등의 지원 대책을 설명했다. 문대통령 "청년들에게 양질의 주택을 많이 공급하는 게 기본인데 시간이 걸리고 부족하다"며 "미아리에 조그마한 호텔을 리모델링해서 1인 청년 주택으로 개조한 것이 굉장히 인기를 끌었는데 그런 정책에 속도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현재 정부의 대학생 등록금 정책에 대해서도 문대통령은 대선공약이었던 반값등록금을 언급하며 "전체 등록금중 절반이 국가장학금이 차지할 만큼 상당히 성공적으로 이뤄지고 있다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다"며 "저소득층에 집중돼 중산층 대학생들은 체감하지 못하는데 내년에는 지원을 더 늘려 대학생 개인별로 체감할 수 있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우수한 인적자원이 우리나라를 지금까지 발전시켜온 성장동력"이라며 "누구나 대학가고 싶은 사람은 대학가서 공부할 수 있고 같은 선상에서 출발할 수 있도록 국가가 젊은이에게 지원하는게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날 문대통령은 브레이브걸스의 '역주행' 노래 '롤린'의 하이라이트 부분을 직접 따라부르고 래퍼 한해는 문·재·인으로 3행시를 지어 좌중에 웃음이 터지기도 했다. 문대통령은 대담을 마무리하며 "청년의 고민이 대한민국의 현재이며 청년의 도전이 대한민국의 미래다. 정부가 청년들의 희망 뒷받침하면 청년들이 대한민국을 세계속에 뛰어난 나라로 이끌어 줄것으로 믿는다"고 강조했다.



출처: 새로운보수당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25

고정닉 59

70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르신들에게 인싸력 발휘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1/10/19 - -
26688 [그갤] 야한그림그림들 [260] Moss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27290 175
26687 [연갤] [ㅇㅎ]스미다 아야노(澄田綾乃) [89] ㅇㅇ(1.222) 01:45 11592 30
26686 [야갤] 66만원... 명품티... 처음 사 본... 셋째 누나... gif [136] 누나(59.20) 01:35 32274 77
26685 [싱갤] 임신준비 2년만에 성공한 후기 [270] ㅇㅇ(220.86) 01:25 42628 247
26684 [카연] 매크로 용사 23 [76] 이름없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0013 135
26683 [로갤] 작품명)....노가드 라이더.... [151] 끌베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5 14966 137
26682 [싱갤] 싱글벙글 의외로 실제 존재하는 직업 [289] ㅇㅇ(122.42) 00:55 50651 364
26681 [기음] 스압) 이시국 우크라이나 가서 먹은 음식들 [174] 두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20420 164
26680 [디갤] 오늘자 Gr3x 야간 우중출사 스냅 [111] 유동교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6200 58
26679 [싱갤] 싱글벙글 계약을 함부로 하면 안되는 이유 [217] ㅇㅇ(39.7) 00:25 45619 583
26678 [교갤] [항공]가루다 인도네시아 탑승기 [74] 진접읍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1977 50
26677 [야갤] 피디수첩 반박 들어간다ㅋㅋㅋㅋㅋ [303] ㅇㅇ(14.38) 00:05 32457 615
26676 [싱갤] 훌쩍훌쩍 월남전 김치 [712] ㅇㅇ(1.219) 10.19 41944 497
26675 [몸갤] [ㅇㅎ]Alexa Breit [79] ㅇㅇ(1.241) 10.19 28099 76
26674 [위갤] 켄터키 버번 투어중~~ [126] 빵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4016 118
26673 [건갤] (스압) 건붕이 훈련소에서 그린거 보고가 [155] 청소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2412 94
26672 [싱갤] 훌쩍훌쩍 합스부르크 가문 전통 장례식.jpg [614] ㅇㅇ(117.111) 10.19 39859 874
26671 [중갤] 중붕이 포켓몬 시작했다....jpg [297/1] 피자구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4467 423
26670 [야갤] 친구랑... 여경.. 시험.. 준비하는... 누나... gif [387] 누나(59.20) 10.19 56296 132
26669 [싱갤] 싱글벙글 러일전쟁 일본군 장교 [806] ㅇㅇ(123.213) 10.19 37788 353
26668 [빈갤] 나도 80~90년도 무드. [399] 파주 더 그레이트(223.38) 10.19 26702 206
26667 [야갤] ???:한국이 노벨문학상이 약한건 다 이유가 있다!! [1110] 유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2525 1290
26666 [야갤] 한국남 프랑스녀 문화차이 ㅗㅜㅑ..jpg [702] 지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59865 431
26665 [몸갤] [ㅇㅎ]호불호 갈리는 몸매.jpg [230] ㅇㅇ(123.212) 10.19 67675 129
26664 [원갤] 원붕이 진짜로 좆됐다 아 씨발 [631] ㅇㅇ(126.157) 10.19 64345 1491
26663 [싱갤] 훌쩍훌쩍 체크카드 도둑 [393] ㅇㅇ(49.168) 10.19 64320 601
26662 [히갤] 현대에 깨어난 현실적인 캡틴 아메리카.jpg [384] ㅂㅈㅁ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51930 1559
26661 [일갤] 난 기타에 몸 들어감 [338] ㅇㅇ(125.138) 10.19 52938 337
26660 [싱갤] 싱글벙글 배재대 [452] ㅇㅇ(223.33) 10.19 54694 951
26659 [주갤] 임요환이 김가연을 꼬신방법.jpg [568] 나는(220.123) 10.19 61196 808
26658 [싱갤] 싱글벙글 일본 천년돌 하시모토 칸나 근황...jpg [563] ㅇㅇ(220.85) 10.19 68733 581
26657 [트갤] 여시에서 부자동네에 캣맘 많다고 헛소리하다 쳐맞는중 [536] ㅇㅇ(118.235) 10.19 46102 759
26656 [몸갤] [ㅇㅎ]Emily deyt aysage [76] ㅇㅇ(1.241) 10.19 30887 70
26655 [프갤] 프붕이 싸이국밥 맛있게 다 먹었다 [734] 카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0609 790
26654 [코갤] '범 내려온다' 홍보에 100억 이상 쓴 관광공사(ㅣ보) [625] 존경하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47483 560
26653 [갯갤] 김선호 이름 최초로 깐 이진호 썰 정리 [207] ㅇㅇ(223.38) 10.19 46319 244
26652 [카연] 군대캬루만화 시즌2 21화 “폭죽테러”+ 애옹영상 [265] 맷돌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17361 266
26651 [싱갤] 아이 엄마가 게임하는 한남 두들겨 팬 이유...jpg [672] ㅇㅇ(106.101) 10.19 65786 966
26650 [싱갤] 싱글벙글 호암미술관 근황 [425] ㅇㅇ(223.39) 10.19 48421 366
26649 [군갤] 4년간 성폭력 피해간부 739명. 12%가 군 떠났다 [392] ㅇㅇ(121.152) 10.19 28483 164
26648 [야갤] 검은 머리... 흰 몸뚱아리... 댕댕이... 2년후.. 근황.. gif [425] 퇴물(59.20) 10.19 56488 734
26647 [싱갤] 싱글벙글 리니지에 빠져 30억 횡령한 수협 직원...jpg [429] ㅎㅎ(114.108) 10.19 45838 318
26646 [야갤] 야준표....개빡쳤다 ㄷㄷ....jpg [1054] ㅇㅇ(112.173) 10.19 58765 1013
26645 [몸갤] 인스타녀 [193] ㅇㅇ(222.108) 10.19 79878 91
26644 [싱갤] 싱글벙글 특정커뮤니티 지지 안해요~ [231] ㅇㅇ(116.122) 10.19 58653 864
26643 [싱갤] 싱글벙글 과외학생 [457] 모쏘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79477 1139
26642 [몸갤] [ㅇㅎ]ㅁㅇㄷ+@ [166] 사과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62304 201
26641 [중갤] 캡콤 게임 저격한 한국겜기업...jpg [411] ㅇㅇ(14.45) 10.19 64812 877
26640 [L갤] 오늘자 두찜 사장이 '이년아 시발년아' 폭언 ㄷㄷ.youtube [910] 김강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19 53398 737
26639 [부갤] 윤석열 "이재명은 '조폭 프랜들리'…제가 쓸어내겠다" [506] ㅇㅇ(223.38) 10.19 22378 45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