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디그롬이 어떻게 이렇게까지 잘던지는지가 궁금하다면

Cub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5.08 00:05:01
조회 19806 추천 104 댓글 153

추하게 한 번 더 올리는거지만...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8363ba4b4eb7b96d02742bd2d9f7a9ecb38560800b4




위 사람은 시즌의 첫 5주동안 디그롬은 최고의 투수라는 타이틀을 더욱 더 견고히했다. 2018년부터 그는 81번 선발 출장해서 평균자책점은 1.99이다. 올해는 5번 선발등판해서 35이닝을 던졌고 59삼진을 잡았다.


베이스볼 데이터 과학 담당 매니저인 알렉스 캐러번은 "디그롬은 흥미로운 사람입니다. 디그롬 같은 사람은 아무도 없으니까요."라고 언급했다. 지금 디그롬이 훌륭하다는 것 자체보다 그가 정확히 어떻게 훌륭하게 되었는가가 사람들을 매료시킨다. 이 우투수는 다음 달에 33세가 된다. 지금 모든 야구 선수들 중 가장 빠른 공을 던지고 있고 지금 98.9마일을 던진다. 이는 08년부터 시행된 피칭 트랙부터 보면 선발 투수 중 디그롬보다 빠른 선수는 없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47ba78992985d13b60652f42

연도별 메이저리그-디그롬의 포심 패스트볼에서 97마일 이상의 비율



특히 최근 3년간은 디그롬은 속구의 스피드가 올라갔다. 이 사실은 그 누구에게도 놀라운 발전이 될 것이다. 특히 이 사실은 30세 이후의 투수에게는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다.


"전례가 없는 일입니다. 적어도 제 머릿속에서 디그롬과 비슷한 사람은 없는 거 같습니다." 라고 캐러번은 다시 말했다. 캐러번은 메이저리그 전체 투수가 26세부터 31세까지 2마일이 줄어든다고 말했다. 여기서 디그롬은 같은 기간 4마일을 더 얻었다.


여기 재밌는 그래프가 있다. 08년부터 WAR 상위 15명의 투수를 그룹으로 묶고 패스트볼 속도를 나이별로 분석해본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45ed29c87ea6023ad5982a7c

디그롬을 제외한 08부터 WAR 상위 15명의 평균 패스트볼 속도 나이대별로 보기


여기저기서 일시적 상승이 있는 경우도 있지만 대체적으로 하향세고 특히 30대에 들어서면 명확하게 하향한다.


아, 여기서 디그롬을 넣는 걸 까먹었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14b478cd7c31d1bd15ad396f

갑자기 상승 그래프인 저 파란색


선수들의 28세부터 33세 그래프 라인을 주목해보자. 디그롬은 94마일을 던지면서 상위권으로 시작하긴 하지만 29세부터 최상위권이 됐고 33세에 도달해서는 그의 친구들보다 5마일을 더 세게 던지고 있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44b97f9c2ee1e7f2f980e03c

28세 ~ 33세로 짤라봤을 때


디그롬은 이 목록에서 속도가 상승한 3명 중 한 명이다. 셔저, 하멜스와 함께. 단 그들은 1마일 상승폭에 그쳤고 그의 상승은 다른 투수들의 하락폭보다 더 거대하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42e878952822d7a87443f1f1

28세와 33세 사이에 구속차


그 어느 때보다 재능있는 투수들이 나와 많은 퍼포먼스를 보여주지만, 대학 3학년 때까지 투구가 없었던 이 마른 33세의 선수보다 잘 던지는 투수는 없다.


모든 전문가들이 많은 생각을 하지만 답을 찾지는 못하는 거 같다. 미국 야구 생물역학의 회장인 플라이식은 "이건 이례적인 일입니다. 왜 그런일이 일어나는지 모르겠어용."이라고 말한다.

신시내티의 투수 코디네이터는 "디그롬에게 일어나는 일의 확률은 100만분의 1도 안됩니다."라고 말한다.


디그롬은 2010년 스티븐슨에서 주니어 시즌에만 마운드에 오른 수비적 재능은 있지만 타격은 형편없는 그저그런 9라운드 유격수 선수였다. 그는 17경기에 마운드에 오르고 그 중 10경기를 선발로 나와 4.48을 기록했다. 디그롬은 스탯이나 스터프 모두 특별할 것이 없었다.


전 스티븐슨 수석코치는 "디그롬에게 기억나는 것은 UNF와의 경기에서 2010년 5월 15일에 나와 2이닝 9피안타 7실점 0삼진을 기록한 것이 전부에요."라고 증언한다.


디그롬을 뽑은 메츠 스카우트는 "지금 이 사나이는 98을 던지고 있어요. 대학에선 무조건 94,95마일이 나왔어야 하죠. 하지만 그는 89,90마일을 던졌어요. 이는 평균적인 속구입니다." 라고 말했다. 속구보다 더 강력한 슬라이더에 대해서는 " 대학시절에 던진 건 슬라이더도 아니고 회전하는 볼품없는 것에 불과했죠." 라고 말했다. 이 스카우터는 디그롬을 뽑은 이유는 운동신경이 좋고 신체발달이 잘 되어 있어서라고 답변했다.


... 중략


2017년 디그롬이 올스타 경기를 뛰었을 때 10개의 공을 던졌고 (확인해보니 96~98마일) 디그롬은 올스타 게임 때처럼 던지는 것을 일관성있게 유지하고 싶어했다. 2018년 봄 투수 코치는 아이디어를 냈다.


데이브 아일랜드는 영상을 보면서 디그롬을 확인했고 그의 릴리즈 포인트가 일정하지 않다는 걸 확인했다. 그리고 rubber위에서 일어나는 것을 확인해보고 타이밍이 조금씩 다르다는 것을 알아냈다. 그 결과로 암슬롯이 일정하지 않음을 확인하고 암슬롯이 조금 늦게 나올 때.. 그럴 때마다 패스트볼이 조금씩 속도가 줄어들었다.


디그롬은 아일랜드와 부지런히 훈련하면서 rubber를 덮고 스테이 백을 하면서 리듬을 찾는다. 그는 밸런스와 타이밍 훈련에 초점을 맞추며 디그롬의 하반신과 상반신이 일치하도록 하고 그 시간에 그의 글러브에서 공을 빼도록 했다. 이러한 변화의 더 두드러진 징후 중 하나는 디그롬이 이제 초기 딜리버리 단계에서 공을 빼내는 방식이다. 그 결과 디그롬은 처음 리그에 나왔을 때보다 3.5인치 정도 낮은 그리고 더 일관된 하부 암 슬롯을 보여준다. 아일랜드는 디그롬에게 최적의 암 슬롯을 찾을 수 있었고 이를 "좋은 주님이 계신 곳"이라고 말한다. 그의 자연스러운 암 슬롯에서 공을 던지면 디그롬의 속도를 극대화 할 수 있다고 말했다.


속도의 펌핑은 보다 효율적인 역학에서 파생되었다. 디그롬의 딜리버리는 그의 자연스러운 암 슬롯에서 더 깨끗해졌고 더 규칙적으로 rubber에 스테이 백을 함으로서 하반신에서 더 많은 힘을 끌어올릴 수 있었다. 그의 릴리즈 포인트는 그의 피치를 압축시켰고 손으로 구별하는 것은 불가능해졌다. 아래 사진은 2017년과 2021년의 릴리즈 포인트이다. 얼마나 차이나는지 눈으로 확인해보자.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40b87c957cb159278422ec51

2017년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15bb74cd7ed539813d536cf0

2021년

또 이 부분에 관한 역학적이고 기술적인 개념을 상세하게 보고 싶다면 아래의 링크를 확인하시라.

https://check out this breakdown from Ben Brewster of Tread Athletics.





대부분의 투수들은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 효율적으로 그의 기술을 활용하기 위해 노력한다. 디그롬의 경우엔 세 가지 중요 이유 때문에 더 잘 됐다. 그는 마모를 덜 당했다, 그의 운동능력, 그의 경쟁심


첫째, 기계화의 최적화 과정에서 디그롬은 다른 투수들보다 더 늦게 이루어졌다. 가장 합리적인 설명은 디그롬이 비교적 늦게 투구를 시작했다는 점이다. 


헤프너 "33임에도 불구하고 그는 투구 나이가 적다는 것입니다."


그가 26살이 될 때까지도 메이저 리그에 들어오지 않았기 때문에 디그롬은 그의 동료들보다 많은 이닝을 던지지 못했다는 점이다. 아까 15위 그거 기억나지? 그들과 이닝을 비교해보자.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17ee289e7daa9aa7bbca6248

메이저리그 기록만


명단에서 디그롬과 비슷한 수준은 클루버로 33세까지도 메이저리그 이닝을 150이닝이나 더 던졌다. 커쇼나 펠릭스, 사바시아는 이미 디그롬보다 2배이상을 더 던졌다. 디그롬이 마이너에서 굴렀다고 생각하신다면 아래 표를 보시라.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18bb7a952977fa4916eb8d59

마이너+메이저 기록


클루버는 디그롬을 한참 뛰어 넘겨버렸고 비슷해진 건 세일과 스트라스버그이다. 하지만 이 둘도 디그롬보다 높고 무엇보다 디그롬보다 나이가 어리다는 점이다. 



viewimage.php?id=2fbcc323e7d334aa51bed4e7&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6225b826ad7bee6978e84ebf8db6a381464a1cb5f3439a2bee97d93d62711ed78ce209638f74e4fbad2

대학+마이너+메이저


그의 팔을 아마추어 시절부터 보호된 존재였다는 점이다.





두 번째는 그의 운동능력이다. 그의 팀 동료들은 디그롬이 head start없이 360덩크를 성공시킨다고 말한다.


Boddy는 "몸이 더 탄탄하다면 더 많은 운동을 할 수 있고, 신체에 맞는 운동량이 많아져서 몸이 더 탄탄해진다."라고 말했고 디그롬은 그런 사나이이다.


또 아일랜드는 디그롬의 운동능력은 설명하는 것을 기계적으로 습득하는 것에 가장 놀랐다고 한다. 요즘 디그롬이 1이닝, 1타자마다 기계적인 조정을 한다고 한다.


또 디그롬의 특출난 유연성은 운동성에도 한 몫을 한다. 높은 구속을 위해서는 유연성이 가장 중요하며 높은 구속과 낮은 구속을 가진 투수의 물리적 차이에 대한 연구도 있다. 두 그룹간의 가장 큰 차이는 숄더 외부 회전과 무릎을 펴는 정도, 몸통을 앞으로 기울이는 정도이다. 이것들은 나이가 드는 투수들이 가장 먼저 잃는 요소이다.

놀랍게도 나이가 들어도 구속이 떨어지지 않거나 올라가는 투수는 자연스러운 유연성이나 동작 범위를 잃지 않는다는 것이 공식처럼 딱 맞는다는 것이다. (구속을 잃는 것은) 팔에 많은 부담을 줘서가 아니라 30살의 신체이기 때문에 유연성을 잃는다는 점이다. 




... 후략 (디그롬 후빨)



출처: 해외야구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04

고정닉 10

12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SNS로 대중에게 충격을 준 파격 행보의 스타는? 운영자 21/06/15 - -
9612 [토갤] 전갈변신로봇 [106] 우롱하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5 6890 116
9611 [국갤] 대한민국해군 대형수송함 LPH-6112 "마라도" [59] Mil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45 8112 31
9610 [야갤] 요즘 av 창녀 와꾸 근황 [154] ㅇㅇ(203.243) 01:35 19920 89
9609 [바갤] 이이 게이트 실화였누 ㅡㅡㅡㅡㅡㅡ [62] 무휼아침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9773 19
9608 [싱갤] 실전압축 나치 장교로 위장하는 방법.jpg [97] 사이러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20532 391
9607 [바갤] 이게 섹스구나 와 빨려들어간다 [143] ㅇㅇ(223.38) 01:05 23713 137
9606 [주갤] [ㅇㅎ] 얘가 남순인가 아프리카 비서라는데 [270] 69(121.142) 00:55 31762 222
9605 [소갤] 냉혹한 참피논란 [204] GlaDo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15325 133
9604 [주갤] 부라자 [75] 분홍빤쓰(211.250) 00:35 18192 30
9603 [P갤] 럭키볼 튜닝 후기 (장문주의) [103] 펭귄르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8157 33
9602 [일갤] 영점프 그라비아 홍백전 샘플공개 [80] ㅇㅇ(223.38) 00:15 12166 68
9601 [미갤] 대한민국에서 최고로 아이큐높은 천재소년 근황.jpg [630] ㅇㅇ(211.36) 00:05 31174 378
9600 [디갤] 후기 [94] Mil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4826 117
9599 [그갤] 빅토리아 시크릿이 매년 란제리 패션쇼하는곳 아님? [1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9168 107
9598 [중갤] 드론으로 화산폭발 촬영한 최후.gif [275] ㅇㅇ(118.235) 06.17 27825 164
9597 [파갤] 싱글벙글 부스터 먹은 후기 [179] sinuvertebra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4625 233
9596 [야갤] 타진요 근황 [339] 유동닉(119.206) 06.17 29317 389
9595 [싱갤] 싱글벙글 네덜란드 건축사가 지으면 나오는 아파트 [306] ㅇㅇ(118.235) 06.17 30576 291
9594 [주갤] [ㅇㅎ] 올여름 올바른 패션 [175] 69(121.142) 06.17 41504 261
9593 [오갤] 21.06.17 가네끼 런치 후기 [167] 야요이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4853 104
9592 [싱갤] 싱글벙글 음란물 시청 [809/1] sytro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6936 1141
9591 [야갤] 세계 기네스.. 신기록.. 보유한...日.. 천년돌.. 누나... gif [240] 칸나(14.42) 06.17 43079 351
9590 [싱갤] 싱글벙글 남친집에서 현타온 언냐.jpg [1190/1] 우동게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6946 1112
9589 [마갤] 용인시도 마스코트 새로 뽑았나봐 [278] BF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5299 246
9588 [야갤] 독도 외교... 한국땅인 중요한 사료라는 문재인...png [1188] ㅇㅇ(156.146) 06.17 24530 671
9587 [싱갤] 싱글벙글 싱붕이들중 나만 가지고 잇는 책 [216] 키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31393 879
9586 [삼갤] 쥐) 동맹기념 수한 누나 짤 풀고 감 [152] ㅇㅇ(183.106) 06.17 38074 283
9585 [야갤] 오세라비...황보승희는 페미니스트...jpg [828] ㅇㅇ(125.176) 06.17 52370 847
9584 [싱갤] 싱글벙글 오이촌.jpg [32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44771 361
9583 [공갤] 동국대 에타 9급 반응 [552] ㅇㅇ(118.235) 06.17 43061 348
9582 [이갤] DAC 도색 작업기~ ^^ [153] 텐넨데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4768 52
9581 [주갤] [ㅇㅎ] 현시간부로 여성을 거부한다 [180] 버블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3684 264
9580 [카연] 휴지요정 1. [225/1] ㅁㅅ(220.72) 06.17 36358 446
9579 [야갤] 민주당 대표 송영길, 과거 막말 모음 [546] ㅇㅇ(222.117) 06.17 38430 1150
9578 [야갤] 이재명…..멸망…..ㄹㅇ [928] ㅇㅇ(154.16) 06.17 77605 1481
9577 [싱갤] 훌쩍훌쩍 매드 사이언티스트 [297] 문과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40923 873
9576 [야갤] 바이든, 진핑이랑은 친구도 아니야ㅋㅋㅋ [234] 유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5035 351
9575 [공갤] 돼공 짬처리 받았다.. [512/1] ㅇㅇ(211.36) 06.17 51710 700
9574 [야갤] 10대... 남자들이... 좋아하는... 누나... 몸매... gif [808] 누나(14.42) 06.17 72628 557
9573 [삼갤] 최정 팬폭행 진짜였구나ㄷㄷ [230] ㅇㅇ(211.36) 06.17 40095 626
9572 [해갤] 요즘 SBS 아나운서 몸매 ㅗㅜㅑ gif [324] ㅇㅇ(121.162) 06.17 67736 265
9571 [소갤] 헬창들 난리나겠넼ㅋㅋ [443] ㅇㅇ(210.205) 06.17 52898 259
9570 [싱갤] 싱글벙글 야동구매 [242] ㅇㅇ(211.36) 06.17 71146 943
9569 [삼갤] 청와대 또 한건 했네 ㅋㅋㅋ [434] ㅇㅇ(118.45) 06.17 42402 1379
9568 [여갤] 이건 또 뭐냐, 흥국 퇴출 성명서까지 나옴 [136] ㅇㅇ(223.38) 06.17 27457 224
9567 [야갤] 차기 민주당 유력 대선후보..정세균 ..ㄷㄷ...jpg [344/1] ㅇㅇ(112.149) 06.17 22782 523
9566 [카연] 무서운눈나2 [216/1] 쓰몽(211.207) 06.17 50037 230
9565 [싱갤] 싱글벙글 남자의 노화과정 [465] 데나자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8021 613
9564 [아갤] 신세대 불교 근황 [255] guybras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45104 305
9563 [몸갤] [ㅇㅎ] 돌핀팬츠 모아 봤다 [367] ㅇㅇ(1.241) 06.17 75495 526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