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신라젠 상장폐지 기념, 신라젠에 대해 알아보자

hushpuppiesdo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1.19 13:45:01
조회 44919 추천 481 댓글 328

오늘 신라젠의 기업심사위원회 심사 결과, 보통주의 상장 폐지가 결정되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ecd41cbf324

신라젠은 위의 멤버들이 인수한 회사다. 3번째의 대머리가 신라젠의 모체 제네렉스를 창립한 데이비드 컨이다. 저사람은 아데노연관바이러스(속칭 AAV, 아데노바이러스와는 다름) 분야에서 세계에서 손에 꼽는 상당한 권위자였다고 한다.  그의 논문은 네이처지의 표지를 장식할정도로 많이 인용되었다. 펙사벡이, 신라젠과 제네렉스의 정말 원툴이자, 가장 강력한 무기였는데, 펙사벡은 저 데이비드 컨과 스캇 월드만 교수가 함께 만들었다고 한다.


스캇월드만은, 신라젠과 제네렉스에서 배운 노하우를 가지고, 필룩스로 가 사내이사와 2대 대주주에 등극, 여기서도 신라젠과 비슷한 짓을 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2f1294c9b

간략히 요약하자면, 스캇 월드만 박사는 신라젠에서 배운 노하우를 가지고, 필룩스로 들어가 대장암 백신을 만드는데, 여기서도 한번 해드시고,

이원컴포텍이라는 자동차 시트회사에서 한번 더 해드신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4f12f4b94

다시 신라젠으로 돌아와서, 신라젠은 원래 제네렉스사의 한국 자회사로 출범했다. 그당시 세계 항암의 트렌드는 이러한 추세로 발전하고 있었는데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f5b4f9196

제네렉스는 가장 차세대인 항암 바이러스쪽을 개발하고 있었다, 간단히 항암바이러스에 대해 알아보면


항암 바이러스는 그동안의 문제를 전부 타파할 수 있기 때문인데

주변에 항암치료를 받는 사람을 보면 알겠지만, 항암제를 투여하면 머리카락이 다 빠지는게, 항암제가 암세포인지 뭔지는 모르겠고, 일단 살아있는 세포를 무지성으로 다 공격해서 조져버리기 때문에 머리가 막 빠지는 등의 부작용이 생기는 것이다.


항암바이러스의 원리를 보면, 

1) 항암바이러스가 직접 암을 찾아가서 암을 반갈죽 한다

2) 반갈죽 된 암의 지문만 체취? 비슷하게 하여, 인체가 암을 반갈죽 하는데 총력을 기울이게 도와준다.

약이 직접 조지기 않기 때문에, 부작용이 적고 안전하다. 실제로 펙사벡의 부작용 사례도 고열과 오한만 있었다고 한다.(2016년 문대표 MTN 인터뷰)


그래서 항암바이러스가 정말 블루오션이고 미래의 암을 때려잡는데 혁혁한 공을 세운다는 것이다.


그럼 펙사벡은 어떤 원리로 돌아가는거냐?


우리가 과거에는 맞았던, 우두 바이러스의 TK효소를 유전자 가위로 약간 조절한 약인데, TK효소가 없으면, 저 펙사벡이라는 물질은 암을 연료 삼아, 암세포에서 무한 증식, 저 반갈죽 된 암을 채취해서, 우리의 면역 체계를 깨운다.


그러면 우리는 경미한 부작용으로만 암을 때려잡는 것이다.


먼저 신라젠의 역사를 알기 위해서는 지금도 2대주주이면서, 과거의 대표이사였던 문은상을 알 필요가 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99139f2bcf5

이때는 눈이 멀쩡했으나, 실험실에서 바이러스를 눈에다(시발 뭘했다가 눈에다 쏟아 그걸) 쏟아,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a7465edc93d

의안도 못끼는것 같다(의안끼려면 이걸 까뒤집어야 하는데 너무 위험하다). 그래서 한쪽 눈이 멀었다.


그리고 헬창이였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f564a9c97ab

헬창 문대표는 서울대학교 치과대학을 졸업하였으나, 항암 바이러스에 대한 열망은 꾸준히 있었다. 그래서 그당시에는 의학이 ㅅㅌㅊ였던 소련으로 유학을 떠나 모스크바대학교에서 두경부외과로 석 박사를 따고 다시 조선으로 귀국, 강서구에 서울치과를 운영하다가, 항암바이러스에 대한 열망을 버리지 못하고 부산대 치대 교수가 됬다(도대체 2개가 무슨 상관인지 모르겠다)


그당시 부산대 의과대학에는 황태호 교수가 있었는데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e6a9334

이아저씨가 네이처 메디신지를 보고, 펙사벡을 알게 되어서 아 이거다 라고 같이 항암바이러스의 뜻이 있는 부산대 의전원 황태호 교수와 함께 의기투합하여,


저 회사에서 같이 일을 해보자 라는 뜻을 모으게 된다.


그러고 신라젠을 설립, 황태호가 총대를 매고, 대주주 및 CEO를, 문은상은 신라젠의 초기 펀딩 주주가 된다.


황교수와 문은상은 계속 논의하다가, 그러면 아예 회사를 사오자 시바것 이러면서, 제네렉스에 찾아가서 쇼부를 본다.


그리고 300억을 줄게, 펙사벡에 대한 모든 권리와, 회사 자체를 우리한테 넘겨. 그러면 우리가 기업공개를 하고 1200억을 추가로 조달해서 너희한테 줄게, 임상 3상 성공하면 돈 더줄게 하면서 제네렉스의 나머지 지분을 전량 인수, 신라젠의 브랜드를 이식, 신라젠 바이오로 명명한다.


300억을 준다 했으니까, 300억을 어떻게 마련했겠나? 그것이 바로 VIK 이철 사건이다. 그리고 여기서 정치적으로 상당히 논란이 되는 문제가 나오는게, 이철이라는 폰지사기범이 자본을 조달, 노무현입니다 제작사와, 한겨레 자회사에 투자를 하면서, 신라젠에도 같이 투자를 해준건데, 같이 IR활동때 유시민이 뛴게 드러난 것이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1f82a4a9f

이 영상은 지금 노짱을 따라가서, 찾을 수  없다. 이 영상을 가지고 있는 분은 올려주시길 바란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8f12a4f9fe2

게다가 이 사진은, 유시민과 이해찬 대표가 직접 문은상의 IR활동에 참여하는 사진이라고 되어있다.


자금을 VIK와 무수한 메자닌으로 조달, 코스닥 시장에는 정상적으로 기술특례 상장을 한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99d39f3b8f6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8eaa2ebba

상장 후, 신라젠은 별다른 주목을 받지 못했는데, VIK와 메자닌 물량이 정말 끊임없이 출현해 나왔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46d953f

상장 전에만 이렇게 CB를 찍어냈으니, 상장 하고는 얼마나 더 찍어냈는지 감이 안가겠지?


신라젠의 주가는 별볼일 없다가, 임상 2상을 성공했다는 소식과, 3상 성공 기대감에 랠리를 시작한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0f82a499f

저 파랑이 임상 2상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2f12f469e

녹색이 임상 3상이다.


신라젠은, 그당시 세계 최초로 바이오시밀러를 성공한 셀트리온헬스케어의 뒤를 이어, 기대감만으로 코스닥 시가총액 2위가 되었다.


그당시 시가총액은 무려 10.9조원


우리은행과, 한국통신, 대우조선 등등 우리나라 굴지의 대기업을, 창업한지 10년도 안된 조그마한 벤처기업이 모조리 따먹은 역사적인 사건이였다.


주가가 올랐으니깐, 이제 문은상 대표는 본격적으로 차익 실현을 한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7f92d4b9a

180억을 벌어서 한 것은? 바로 용산에 집을 한채 샀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8eaabe8be63

이러한 내부자매도와, 조선 바이오주들의 악몽의 2019년이 다가오고 있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8e7aae8ba

바이로메드의 임상 3상 결과 도출 실패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f5e4e9f9d

에이치엘비도 임상 결과 도출에 지연이 예상된다고 발표하며, 바이오주 전체가 나락길을 걷기 시작한다.


이에 신라젠은 공매도의 집중 타깃이 되어, 소액주주들은 왜 하는지 모르겠는 상한가 매도운동을 계속한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f5e4d9d9ca0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f57499f9cab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99238f6baf2

이러한 노력에도 불구하고 신라젠의 주가는 바닥 모른줄 흐르고, 8월 2일, 신라젠 주주들은, 저 씹스캠 바이오주들과 달리, 우리는 DMC(임상 모니터링 위원회) 통과를 자신하며, 기세등등 하였다. 그런데 갑자기 문대표가 충격적인 공시를 하나 띄운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a7568e3ce

신라젠이 주로 하는 간암에서 임상 3상 결과가 사실상 못쓰게 됬다는 말이나 다름없었다.


이에 주가는 3일 연속 하한가로 곤두박질 치게 된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4f4214e9e

2일날 하한가, 문은상 대표는 첫째날 기자회견의 말대로, 급한 대로 스탁론을 땡겨, 8월 5일날 장내매수를 들어갔지만, 계속 주가는 폭락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1f8294e9f

그러나 주력 파이프라인이 나가리 됬기 때문에, 잘못하면 회사에 큰 문제가 생길수도 있었다.


신라젠 주주들은 기다릴 수 밖에 없었고, 다른 암에서 결과를 보일 그날을 하염없이 기다렸다. 그러다 3월 폭락장이 지나고 5월, 또 골때리는 공시가 하나 더 띄우는데


코스닥에 상장하려면 최대주주 지분이 20%는 있어야 한다. 그런데 문대표가, 자기 돈은 안들이고 지분을 늘린게 고대로 들통이 나서 거래 정지를 때려맞았다.


소액주주들은 문대표를 믿었지만, 문대표는 철저히 뒷통수만 쳤다.


거래정지가 되면, 보통 4가지를 요구한다

1) 안정적인 매출원 확보(바이오기업들은 대부분 건기식을 통해 이 요건을 충족한다)

2) 최대주주 임원진 교체 및 추가 유동성 확보

3) 다른 캐쉬카우 추가로 확보


결국 대주주를 갈아엎어야 한다는 결론에 다다른 소액주주연합, 신라젠에 공식적으로 회사를 매각해줄 것을 요청하고, 문대표가 교도소에 있는 틈을 타, 공개 M&A를 진행,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d6a9530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2f82e469c

그리고 엠투엔, 이렇게 3개사로 좁혀졌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c62f1214e9e

엠투엔은 신라젠을 인수 및 바이오 사업에 진출한다는, 뉴프라이드식 **을 진행 주가가 6배 가량 올랐다. 그리고 그돈을 마련하기 위해 "주주배정 증자"를 하였고, 결국 신라젠을 인수하였다.


그래도 엠투엔은, 익명의 투자조합을 데려오는 등 성의를 보였기는 했다. 

24b0d121e09c28a8699fe8b115ef046b646f9636



하지만 오늘, 상장폐지 결정이 나버렸고, 20일 뒤 사람으로 치면 2심 재판에서 상폐가 될지 안될지 결정나는 상황이다.


내 개인적으로 생각하는 바는, 매출액이 없어서 상장폐지가 된 것 같기도 하고, 진보인사가 엮여있어서 담궈버린다는 생각이 들기도 하고, 참 여러 생각이 든다.


신라젠이 상폐가 될지 안될지는 모르겠지만, 조선증시는 정말 봐도봐도 대단하다는 말밖에 나오지 않는다.



출처: 코스피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81

고정닉 74

1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버는 족족 다 쓸 것 같은 경제력 없어 보이는 스타는? 운영자 22/05/16 - -
공지 [인재채용] 웹 디자이너(UI 디자이너) 모집 -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2/05/1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519/2] 운영자 21.11.18 158148 150
54957 [미갤] [속보] 권도형, 테라 2.0 강행 "탈중앙화거래소 출범" [104] Gamble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5 2660 54
54956 [싱갤] 싱글벙글 영국 피쉬앤칩스 근황 [206] ㅇㅇ(112.170) 19:05 10285 141
54955 [국갤] 프로필_‘조국 수사’로 좌천됐던 송경호, 서울중앙지검장으로 복귀 [183] 삼색냥집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55 5680 250
54954 [가갤] ★강용석 단일화 조건 안받으면끝까지 간다,창당 고려중 [317]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5 6558 197
54953 [야갤] 김새론 음주운전 CCTV 공개........gif [844] ㅇㅇ(119.197) 18:35 32782 650
54952 [걸갤] 계명대 현상황 [277] ㅇ ㅇ(45.84) 18:25 19885 85
54951 [싱갤] 싱글벙글 정신차린 넷플릭스의 신작드라마..jpg [293] ㅇㅇ(61.82) 18:15 27766 345
54950 [새갤] 박지현, ‘임을 위한 행진곡’ 가사 몰랐나? 국힘 “참담” [857] ㅇㅇ(211.177) 18:05 17677 320
54949 [해갤] ●우승이 정말 중요한 이유....jpg [389] 프록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55 33904 785
54948 [새갤] 찰스 김은혜 강용석 단일화 해라 [582] ㅇㅇ(211.177) 17:45 12969 199
54947 [한화] 오선진 절도 잡음.jpg [182] ㅇㅇ(1.245) 17:35 16330 234
54946 [문갤] 고려대 대동제 라인업 [449] 평범하게살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25 27815 156
54945 [차갤] 루나 투자자, 도권 재산 가압류 신청 [469] 익절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15 21727 200
54944 [더갤] 핀란드, 스웨덴 나토 가입 신청서 제출 [203/1] 광주는민주화운동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5 10797 65
54943 [치갤] KFC 신메뉴 떡복킨 7000원어치 [417] ㅇㅇ(39.7) 16:55 44697 376
54942 [야갤] [속보] 김새론 갤러리, 음주운전 성명문 발표...JPG [732] ㅇㅇ(146.70) 16:45 43658 2074
54941 [기갤] 尹 출퇴근 교통체증 논란에..비서실장 "다른 대안 있나" [833] ****(121.168) 16:35 20541 151
54939 [싱갤] 싱글벙글 변기에 대해 알아보자...jpg [335] ㅇㅇ(59.7) 16:15 52444 540
54938 [카연] 만년 꼴지 야구팀이 1등 못 하면 개막식날로 돌아가는 Manhwa. [232] Forbidden404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05 22742 433
54937 [야갤] 지방선거하기도 전에 날먹 당선된 후보들... 전과 수준.jpg  [554] ㅇㅇ(175.223) 15:55 33605 744
54935 [코갤] 우리은행추가 횡령 [30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35 25177 216
54934 [국갤] 김기현 도란나 [31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5 21103 408
54933 [싱갤] 싱글벙글 스쿨버스 개조하기 [312] XI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5 31445 309
54932 [당갤] 딸이 물건 보내는 족족 당근에 올리는 아재 ㅋㅋㅋㅋ [501] ㅇㅇ(119.75) 15:05 56107 472
54931 [야갤] 안철수, 이재명 여론조사 발표...JPG [746] ㅇㅇ(23.106) 14:55 37310 791
54930 [중갤] 거북목들의 왕 페이커...jpg [1229] 중갤고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45 65249 882
54929 [새갤] 박형준이 생각하는 518.jpg [1390] ㅇㅇ(59.7) 14:35 36338 644
54927 [싱갤] 싱글벙글 오빠한테 사랑한다고 하면 생기는 일..jpg [452] ㅇㅇ(125.186) 14:15 63848 507
54926 [교갤] 새단장한 AM937 L 근황... [119] 삼분카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5 15029 99
54925 [야갤] 김동연 "이재명을 수사해야한다"...jpg [404] ㅇㅇ(43.249) 13:55 33974 1244
54924 [새갤] 이재명 민영화선동시작 ㅋㅋㅋ [588] ㅇㅇ(14.32) 13:50 33375 677
54923 [싱갤] 싱글벙글 마기꾼이라 오해받는 남자 [819] ㅇㅇ(221.144) 13:45 61033 522
54922 [야갤] 성공한야붕이.. 실시간 특파.. 야생의 박지현 FLEX~ [385] ㅇㅇ(118.235) 13:40 40124 1009
54921 [토갤] 토미쿤 의도치 않은 키스..mp4 [149] 토트넘챔스기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5 26068 276
54920 [싱갤] 싱글벙글 LGBT 영국드라마 닥터후 근황 [453] ㅇㅇ(219.241) 13:30 47500 369
54918 [싱갤] 훌쩍훌쩍 정형돈근황 [807] 파퀴벌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0 75105 477
54916 [식갤] 장미해서 생각난 사람인데 [124] 민단소니단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0 17449 138
54915 [야갤] 팩트체크) 이재명측 가로수 해명이 개구라인 증거.jpg [300] ㅇㅇ(112.170) 13:05 26861 872
54914 [새갤] 러시아 만행 근황 [709] ㅇㅇ(119.149) 13:00 40562 794
54913 [싱갤] 싱글벙글 티라노사우루스에 대한 두 가지 잘못된 썰을 알아보자..jpg [422] ㅇㅇ(59.7) 12:55 31034 376
54912 [더갤] 미 한인 학부모들 "한동훈 딸 사태는 조직범죄" 5800자 입장문 [91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0 23504 143
54911 [야갤] 충격) 지적장애 딸을 성폭행 했다는 무고로 7년 선고받은 아빠 ㄷㄷ [1071] 라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5 81887 4697
54910 [카연] 본인, 아버지의 성적향상 프로젝트... .MANHWA [414] ..김지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40 27811 627
54909 [싱갤] 싱글벙글 밤바다의 살아있는 별, 야광충에 대해 알아보자..jpg [124] ㅇㅇ(59.7) 12:35 26178 204
54908 [군갤] 전방 GOP 일대 폭발사고에 병사 후송 [53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30 33472 233
54907 [주갤] 30대 이퐁남씨의 삶 F루트 [491] 주갤현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5 37679 457
54906 [토갤] [뇌피셜] 파라티치가 이 클럽에 미친 영향들(스압주의) [133] 네갓마갓(219.249) 12:20 17542 317
54905 [야갤] 서양 국제커플들 한복모음.jpg [474] ㄴㄴ(223.38) 12:15 39146 444
54904 [새갤] 낭만 그자체 이정현 호소영상 [400] 개와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26872 472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