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리뷰] 어떤 유명 JRPG가 떠오르는 '레전드 오브 레거시 HD 리마스터'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2.11 22:14:45
조회 7736 추천 1 댓글 24


2015년, 3DS로 출시됐던 JRPG '레전드 오브 레거시'가 HD 리마스터로 재줄시됐다.

3DS 시절 탄생한 오리지널 IP '레전드 오브 레거시'는 RPG의 재미 요소 중 하나인 모험이라는 키워드에 초점을 맞추고 탐색, 전투, 육성의 재미를 강조한 게임이다. JRPG의 핵심 요소만을 추려 만든 게임이라고 할까. 이 게임은 뛰어난 세계관이나 스토리, 캐릭터 등의 매력 보다는 필드를 탐험하고 전투하며 캐릭터를 성장시키는 재미에 중점을 둔 게임이라고 할 수 있다. 참고로 이 게임은 '파이널 판타지'나 '로맨싱 사가', '크로노 트리거' 시리즈의 스태프들이 개발에 참가했다. 게임 음악도 하마우주 마사시가 담당했다.

처음 게임을 시작하면 7명의 캐릭터 중 1명을 선택하게 된다. 어떤 특정한 JRPG가 생각나는 부분이다. 하지만 어떠한 캐릭터를 선택해도 게임 진행이나 스토리의 전개가 큰 차이는 없다. 대신 캐릭터마다 다른 스타일을 가지고 있다. 게임의 스토리는 아발론 대륙의 비밀을 밝혀내는 것으로서 JRPG 특유의 왕도물에 가까운 내용이 펼쳐진다. 단 스토리의 비중이 높은 게임은 아니기 때문에 대단한 서사는 느끼기 힘들고 무난한 스타일이라고 할 수 있다.


마음에 드는 캐릭터를 선택하자


전투는 턴 방식으로


게임이 시작되면 선택한 주인공과 동료 캐릭터와 함께 아발론 섬의 여러 지역을 탐험해야 한다. 처음에는 맵에 아무런 표시가 없지만 플레이어가 이동하면 맵에 자동으로 지도가 그려진다. 던전 게임이 아닌 2D 느낌의 필드로서 필드를 돌아다니며 지도를 100%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해야 한다. 단 맵을 돌아다니다 보면 적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적의 모습이 보이기 때문에 회피도 가능하다. 그리고 적과 마주치면 당연히 전투가 발생한다. 아쉬운 것은 적을 뒤에서 잡아도 전투에 반영되지 않는다. 

적과의 전투는 턴 방식으로 펼쳐진다. 캐릭터들은 한 개의 무기가 아닌 복수의 무기를 사용할 수 있고 어떤 무기를 사용하느냐에 따라 사용 가능한 스킬도 달라진다. 이 게임은 레벨이라는 개념 대신 전투에서 승리하면 각종 능력치가 조금씩 상승한다. HP나 공격력, SP 등 여러 능력이 전투를 하다 보면 하나씩 상승한다. 또한 캐릭터마다 무기에 대한 제한이 없어 사실상 모든 캐릭터가 만능 캐릭터라고 부를 수 있다. 전투에서 스킬을 사용하면 숙련도가 올라가고 이에 따라 새로운 스킬을 얻을 수 있다. 자주 사용하는 무기와 스킬에 따라 새로운 스킬을 배울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적들은 의외로 강하다


노래하는 바위는 말이지...


또한 전투를 시작하면 포메이션을 선택하는데, 포메이션에 따라 전투나 도망가기 등이 결정된다. 이 게임은 의외로 전투 난이도가 높은 편이다. 적들이 선제 공격하는 경우도 많고 적의 공격력도 상당하다. 단 전투를 종료하면 파티의 체력이 모두 회복된다. 이 게임은 필드에서 많은 적을 마주칠 수 있기 때문에 그나마 전투 종료 이후 체력 회복을 할 필요가 없어 편리하다. 단 전투 도중 캐릭터가 전투 불능 상태가 되면 최대 HP가 줄어든다. 이를 회복하려면 마을에 있는 여관에서 숙박을 하면 복구할 수 있다.

그리고 이 게임은 초반부 마을에 도달하기 전까지는 저장이 불가능하다. 게임을 시작한 후 30분~1시간 정도는 저장을 할 수 없으므로 초반에는 약간의 시간적인 여유를 가지고 플레이하기 바란다. 아발론의 여러 지역에는 이상한 유적들을 많이 발견할 수 있다. 맵을 탐험하며 노래 조각을 모으고 여신상을 활성화하며 맵 전체를 밝히고 이후 맵을 마을에서 판매할 수 있다.

이 게임은 과거 3DS의 게임을 HD 리마스터한 작품이기 때문에 그래픽적으로 최신 게임과 비교하면 안될 것이다. 대신 3DS 시절에 비해 훨씬 선명해진 그래픽과 가이드 같은 약간의 편의 기능을 추가했다.  화려한 그래픽이나 스토리, 캐릭터를 강조한 JRPG와는 달리 필드의 탐험과 캐릭터의 육성에 좀더 비중을 둔 게임으로 복잡한 시스템도 거의 없어 천천히 시간을 투자하며 즐기기에는 적합한 게임으로 엔딩까지는 대략 25~30시간은 필요하다. JRPG 초보라면 도전해 볼만한 게임이다.


맵을 완성했다


보스전은 고생 좀 해야



▶ [리뷰] 새로운 대작 JRPG 탄생을 알린 '그랑블루 판타지 리링크'▶ [리뷰] 니가 가라 하와이…시리즈를 집대성한 '용과 같이 8'



추천 비추천

1

고정닉 0

6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선배에게 예의범절 깍듯하게 지킬 것 같은 유교 스타는? 운영자 24/02/26 - -
공지 (인재채용) 사이트 운영자 모집 -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4/02/28 - -
6270 [기획] 파밍의 재미로 본 '롬(ROM)' 인기 1위 비결 몇 가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48 6 0
6269 '롬', 표절 논란 딛고 한국-대만 구글스토어 인기 순위 1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5 9 0
6268 게임명 변경ㆍ시즌 개막...컴투스 야구 게임, 시즌 '꽃 단장'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4 3 0
6267 넥슨, 민트로켓 신작 '웨이크러너' 테스트 3주만에 개발 중단 [6]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0 595 1
6266 'P의 거짓', 게임스컴·대한민국 게임대상에 이어 'NAVGTR'서 4관왕 수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28 5 0
6265 "스타시드 회사 대표님을 보니 신뢰도 수직 상승했어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55 7 0
6264 [기고] 넷이즈, 매출 40조원 달성하며 '정점'....라이징 스타는 누구?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3 11 0
6263 '흑자전환' 넷마블, '아스달'ㆍ'나혼렙'으로 상승 분위기 이어간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8 8 0
6262 '쿠키런' 크래프톤 날개달고 인도 진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6 5 0
6260 첫 날에 100만 장…'철권 8', 출시 1개월만에 200만 장 판매 돌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24 0
6259 롬(ROM), 출시 당일 빠르게 포화ㆍ생성 제한 서버 늘며 '순항'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21 0
6258 유료 미소녀게임은 처음이지? '엑스 아스트리스' 애플 유료 2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34 0
6257 그라비티, 인디게임 3종 들고 도쿄 인디게임쇼 참가 [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1063 0
6256 닌텐도 스위치 차세대기 2025년 3월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38 0
6255 "드디어 나오는 거야?" '하이브' 이름 내 건 '별되2' 출시 시동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40 0
6254 죽은 동생과 게임을...'철권 8' AI 고스트, 형제의 추억 지켰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43 0
6253 '둠(Doom)' 잔디 깎기 기계, 에어하키 테이블, 키캡 등장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32 0
6252 애플 아케이드를 둘러싼 '죽음의 냄새'란? [1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7 2018 5
6251 27일 '롬(ROM)'과 '엑스아스트리스' 2종 동시 출격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52 1
6250 배당에 40억 자사주 소각까지...티쓰리 주가 4.36% 즉각 반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50 0
6249 웹 3.0 확장을 위한 게임업계 업무 제휴 트렌드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640 0
6248 '고양이와 스프' IP 확장...'고양이와 스프: 말랑 타운' CBT 참가자 모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40 0
6247 "통상적 게임 디자인"...롬(ROM), 리니지W 표절 '반격'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35 0
6246 [리뷰] 공포 게임인가 미소녀 게임인가…'폐심 2 심령방송' [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690 3
6245 더 강해져서 돌아왔다…다시 중국 진출 노리는 국내 게임사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133 0
6244 '제주 봄맞이 여행'도 있다...게임사 봄 맞이 업데이트와 이벤트 한창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769 1
6243 이터널 리턴 정규 시즌3 '체인지' 오픈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80 0
6242 [기고] 2023년 인사이트를 활용한 2024년 캐주얼 게임 전망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65 0
6241 주말 '포켓몬' 잡으러 강남 가볼까?...갤럭시 S24 이색 체험존 '입소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86 0
6240 레이싱 X...신나는 생존 드라이브 게임이 온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65 0
6239 포트나이트에 '레이디 가가' 등장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71 0
6238 3D 롤(Lo:L) '파라곤: 디 오버프라임' 역사 속으로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104 0
6237 짝퉁 게임의 역습...귀멸 짝퉁 게임 '화제' [10]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1159 8
6236 독점작 포기 현실화...XBOX 게임 4종, 닌텐도 스위치와 PS로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96 0
6235 넥슨 'FC', 그라비티 '라그X' 글로벌 대회 연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88 0
6234 시스템 유사성이 주 이유…엔씨, '롬(ROM)' 법적 대응 [46]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5356 3
6233 서버컬처 게임 니케와 에버소울에 신캐 추가로 '활력↑'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96 0
6232 나이트워커, 나이트크로우 등 게임 5종, 신규 콘텐츠로 재미 UP↑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71 0
6231 "할만하네?"VS "폐기물" 한빛소프트 '그라나도 에스파다 M' 출시 반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05 0
6230 컴투스, 넥슨 전 김대훤 부사장 품었다...대형 MMORPG 투자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74 0
6229 벌써 '봄'인가...게임사 오프라인 행사 '활짝'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67 0
6228 '인조이(inZOI)' 이용자, '사랑ㆍ결혼ㆍ데이트'에 가장 관심 높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73 0
6227 중화권 게임, '리니지' 턱밑까지 추격...K-MMO 10위 밖으로 [7]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920 4
6226 미소녀 메이드가 '가득'...'에픽세븐' 오프라인 소통 '성공적'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93 0
6225 전설이 온다...1990년대 성인 게임 '동급생 2' 리메이크로 재탄생 [3]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260 1
6224 2024 첫 MMO '롬(ROM)', 군더더기 빼고 핵심만 있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80 0
6223 '미르4' 중국 출시 시동...위메이드 글로벌 확장 시작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122 0
6222 '롬(ROM)' 무분별한 PK 완화한다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146 0
6221 킹스레이드 개발진의 '메타볼츠' 테스트 시작...상반기 출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98 0
6220 아이톡시도 스트리머 후원 시스템 공개...신작 MMO로 테스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1 68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