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아스달' 출시 전부터 분위기 험악한 이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4.24 10:50:02
조회 3467 추천 11 댓글 20
넷마블의 신작 MMORPG '아스달 연대기'가 출시 전부터 커뮤니티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아스달이 경쟁 게임인데 BJ들에게 30만 포인트를 주고 시작한다는, 일명 '기울어진 운동장'이라는 인식이 확산됐기 때문이다. BJ를 활용한 마케팅은 매출을 10배 이상으로 확장시킬 수 있는 획기적인 방법으로 통한다. 과연 넷마블은 기울어진 운동장이라는 분위기를 뒤로하고, 무사히 아스달 출항에 성공할 수 있을까?

넷마블은 게임의 성과를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방식의 크리에이터 후원책을 준비했다. 크리에이터 후원책은 크리에이터가 양질의 콘텐츠를 생산·제작할 수 있도록, 이용자가 별도의 비용없이 크리에이터들을 후원하는 시스템이다. 

아스달 공식 홈페이지에는 총 100명의 크리에이터가 선정됐다고 밝히고 있다. 아스달 파트너 크리에이터로 선정되면 크리에이터에게 현금화할 수 있는 파트너 포인트 30만 점을 지급한다고 넷마블이 공식 발표한 바 있다. 

파트너 포인트는 크리에이터를 응원하는 이용자들의 아스달 결제 금액에 따라 누적되며, 적립 포인트는 크리에이터 등급에 따라 상이하다. 가장 높은 등급인 다이아의 경우 채널 구독자 5만 명 이상, 서포터 500명 이상인 크리에이터로, 서포터 후원 금액의 5%가 적립된다. 


아스달 연대기 크리에이터 등급


그런데 이런 크리에이터 지원 프로그램이 마음에 들지 않은 이용자들이 반감을 가지고 커뮤니티 분위기를 험악하게 만들고 있다. 이 이용자들은 "레퍼럴 30만 포인트 이것만 아니었어도 그나마 괜찮았을 것이다", "레퍼럴 BJ 100명 30만 포인트로 시작. 할맛 싹 떨어졌다 = 손절", "레퍼럴 BJ만 마일리지 받고 시작하고 일반 이용자는 혜택이 없나", "프모 BJ들 뿌릴 돈으로 이용자들에게 뿌렸으면" 등 경쟁 게임인데 BJ들에게 30만 포인트를 주고 시작한다는 것을 못마땅해 했다. 


BJ와의 차별에 항의하는 아스달 이용자들 


이러한 문제는 인터뷰 당시에도 나왔다. 지난 4일 구로 지타워에서 진행된 인터뷰에서 크리에이터 후원에 대해 부정적인 의견을 가진 이용자들도 있는데 개발진들이 이를 어떻게 보고 있는지에 대한 질문이 나왔다. 

정승환 사업본부장은 "해당 부분에 있어 우려스러운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기에 많은 고민을 했다. 하지만 크리에이터들이 만드는 영향력과 콘텐츠는 인정해야 된다고 생각했고, 그 분들은 그게 직업이기에 후원받을 수 있는 구조도 있어야 된다고 느껴 선택하게 되었다. 만약 크리에이터들이 관련된 문제를 일으킨다면, 철저한 모니터링 통해 최대한 잡음이 발생하지 않도록 노력해보겠다."고 했다. 


크리에이터 후원의 부정적 이슈에 대해 얘기하는 아스달 개발진


하지만 공식 커뮤니티에는 'BJ 30만 포인트' 얘기가 회자되면서 이미 잡음이 생긴 상황이다. 이와 동시에 크리에이터들이 무분별하게 커뮤니티에서 홍보하는 상황이 생기자, 크리에이터 홍보 게시판을 따로 만들어 달라는 요청이 있었고, 이는 해결됐다. 

아스달은 최근 넷마블 최고의 기대작 중 하나로 꼽혀 왔다. 이용자들의 'BJ 30만 포인트 지원' 불만마저 잠식시킬 수 있을지 주목된다. 

아스달 연대기의 출시일은 24일 20시다. 사전다운로드는 23일 11시부터 시작됐다. PC의 경우 최소 사양이 인텔i5-7500(라이젠5), 16기가 램, GTX970 이상이다. 권장사양은 i5-10500(라이젠5), RTX2070 이상이다. 안드로이드는 최소 사양이 갤럭시S10, IOS는 아이폰X5 이상이다. 



▶ [인터뷰] 넷마블 장현진 PD "이득을 위한 개인의 판단이 '아스달 연대기' 세력 싸움의 핵심 요소"▶ [프리뷰] 'TL' 그 이상일까? '아스달 연대기: 새 개의 세력'



추천 비추천

11

고정닉 1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어떤 상황이 닥쳐도 지갑 절대 안 열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5/20 - -
6909 게임 양민학살 행위 '스머핑(Smurfing)' 논문 나왔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2 0
6908 스팀에서 맞붙은 소니와 마이크로소프트의 신작 게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3 0
6907 던파M 中 매출 1위에 넥슨 그룹 주가도 '꿈틀'...비리비리 순위는?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8 0
6906 그라비티, 2024 플레이엑스포 참가...'헬로헬' CBT 진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5 0
6905 주희 수영복 굿즈도...플레이엑스포 2024 관전 포인트 몇 가지 [3]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039 4
6904 '쿠키런' IP '킹덤'·' 마녀의 성' 동시 업데이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1 0
6903 '원펀맨: 정의집행' 등 모바일게임 3종 사전등록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2 0
6902 시프트업, "공모 투자금 1/3은 건물 살 것"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8 0
6901 플레이위드, 2H 출시 '로한2' 영상 공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9 0
6900 [핸즈온] '퍼스트 디센던트', 고퀄 그래픽과 그래플링 훅이 다했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28 0
6899 "완성도 위해 부단히 노력" 넥슨 개발진이 말하는 '퍼디' 서사의 깊이는? [1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1917 1
6898 크래프톤 메타버스 스튜디오 오버데어, 동남아 알파 테스트 진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34 0
6897 '던파M' 중국 쓸었다...국내 최초 출시 첫날 中 매출 1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2 46 0
6896 웹젠, '뮤오리진3'· '뮤 온라인' 동시 업데이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59 0
6895 8억 IP, 예약 6천만 명 초대작 파워...넥슨, '던파M' 중국 출시 첫날 인기 1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111 0
6894 [창간 10주년] 페이커와 함께한 e스포츠 10년 역사 [38]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1496 24
6893 방치형 키우기 열풍 '소울 스트라이크', 누적 매출 200억원 돌파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88 0
6892 퀄리티 업해서 돌아오는 '몬스터 헌터 스토리즈' 개발진 인터뷰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134 0
6891 SF 장착한 국산 정통 JRPG, 플레이엑스포 출전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127 0
6890 미래 인재 양성...'블리자드 STEAM 기부장학금 프로그램' 진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66 0
6889 엉덩이 게임의 가능성을 보고 투자한 이 회사, 30% 상한가↑ [4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4700 13
6888 모배에 등장한 합체 변신 로봇?...'메카닉 테마 모드' 출시 [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2330 1
6887 넷마블문화재단, '2024 찾아가는 게임소통학교' 진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51 0
6886 제주도에 모인 FC 형제...넥슨 특별 캠페인 '눈길'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51 0
6885 [창간 10주년] [다시 뛰는 2024년⑦] NHN, 올해부터는 대작 게임 출시한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1 53 0
6884 전국 선생님들 총 집합!…불타오르는 팬심이 느껴졌던 '블루 아카이브 2.5주년 페스티벌' [14]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1113 10
6883 '토토로' 분위기 농업 시뮬레이션 게임 나온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111 0
6882 브이파이브게임즈 '라테일 플러스' 구글 인기 1위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75 0
6881 닌텐도 스위치 버전 '어스토니시아 스토리' 나온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100 0
6880 스마일게이트, 게임 보조기기 전시체〮험으로 장애인 게임 접근성 인식 개선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83 0
6879 인디게임에 진심 '네오위즈', '안녕서울 : 이태원편' 퍼블리싱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85 0
6878 창단 이래 첫 국제대회 우승 '젠지'...롤드컵 직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85 0
6877 [핸즈온] 배틀그라운드 클래식 에란겔 '향수'와 '재미' 둘 다 잡았다 [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20 1957 1
6876 [리뷰] 이 게임은 머리를 비우고 하는거야…'디지복셀 지구방위군 2' [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8 7138 3
6875 [핸즈온] 그 시절 감성 살린 캐주얼 RPG의 귀환 '라테일 플러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8 152 1
6874 20년만에 돌아온 횡스크롤 RPG...'메이플' 경쟁작 2종 [1]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333 0
6873 예상보다 빠르네...테이크투, 'GTA 6' 2025년 가을 출시 목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67 0
6872 '미르M' 연말 서비스 종료...연내 中 서비스 [2]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275 0
6871 "서비스 종료 후에도 게임하게 해 줘!" 영국 정부 답변은? [15]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2319 12
6870 블루포션게임즈, 에오스블랙 PK의 새로운 국룰 영상 공개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35 0
6869 '러브 딜리버리 & 러브인 로그인', 닌텐도 스위치로 나온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52 0
6868 "세나 키우기네" 카카오게임즈, '그랑사가'도 키운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57 0
6867 에픽 무료 대박 게임 쏟아진다...'에픽 메가 세일' 시작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97 0
6866 망원동에 열혈강호 30주년 콜라보 카페 오픈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37 0
6865 [인터뷰] 바람과 물을 자유자재로…'디아블로 이모탈'의 신규 직업 격풍사의 모습은? [9]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2093 0
6864 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국제 대회 'PGS 3' 개막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11 0
6863 '데이브 더 다이버'에 '고질라'가 나타났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38 0
6862 연간 1억명 컴투스플랫폼, '동반 성장' 슬로건 내걸고 인디크래프트 후원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14 0
6861 '별되2', 전투 특화 캐릭터 '엘렌 파렐' 등장...빽다방 쿨라임스무디 제작까지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20 0
6860 봄 기운 막바지...풍성한 이벤트로 유저몰이 나선 국내 게임사들 게임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5.17 110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