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충대충대] 어느 좋은 날

촬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9.09.08 17:00:03
조회 1044 추천 9 댓글 6



* 사진 정보

어딘지는 잘 모르는데 아무튼 강화도임 대충 광성보 가는 길로 추정

눈치 빠른 사람은 구도 보고 알겠지만 차량 조수석에서 안전하게 촬영되었습니다 (안전벨트도함)

Lemix AM-5, Chinon 50mm f/1.7, Ektar 100, 판교코닥


---------------------------------------------------------------------------------------------------


*본 글은 일단 사실 기반이긴 한데 필요에 따라 어느 정도는 픽션일 수도 있습니다.




다른 가정에 비해 비교적 유복하게 자란 Y양은 카메라라는 물건의 존재가 매우 익숙했다. 그녀의 아버지와 남동생은 항상 자신의 사람들 혹은 뭔지도 모를 것을 바라보며 셔터를 눌러댔고, Y양은 자연스럽게 어렸을 적의 모습부터 점점 커나가는 자신과 가족의 모습을 사진 속에서 바라볼 수 있게 되었다. 사진으로 붙잡아 놓지 않았더라면 잊혀져버릴지 모를 그 순간들이 영원히 박제되어 언제든지 돌아갈 수 있는 추억으로 바뀌는 것을 보면서, Y양은 사진은 정말 매력적인 일이구나 라고 느끼며 자라왔다.


Y양은 키가 크고 광대가 큰 남자를 만났고, 평생에 다시 없을 것처럼 뜨겁게 사랑했다. 그리고 둘의 사랑은 마침내 결실을 맺어 결혼을 하고, 이듬해에 둘을 쏙 닮은 또 하나의 생명을 만들게 되었다. 서로 사랑하기만 한다면 아무 것도 필요없을 것 같았던 삶이 가족이라는 현실로 바뀌었으며, 현실은 정말 많이 냉혹했다. 순간을 영원한 추억으로 남겨 주던 많았던 사진들이 점점 사라지기 시작하고, 둘째 아들이 커가기 시작할 때쯤에는 사진을 찍어 남긴다는 행위 자체가 현실이라는 눈보라에 휩쓸려 영원히 묻혀버린 것만 같았다.


그래도 Y양은 점점 커가는 두 아들을 바라보며 흐뭇해했다. 자신의 삶은 매우 힘들었음에도, 두 아들이 엄청난 슈퍼스타의 삶까지는 아니었지만 그래도 바르고 건강하게 자라며 하나의 독립된 인간이 되어가는 모습을 바라보며 Y양은 본인의 고생이 헛되지만은 않았을 거라고 생각했을 것이다. 점점 거칠어지는 현실 속에 결국 Y양은 순간을 담을 순간조차 가질 수 없었지만, 두 아들에 대한 흐뭇한 마음에 그런 건 중요하지 않은 것처럼 보였다.


그러던 어느 날, Y양은 갑자기 아들이 회사를 다니며 모은 돈으로 갑자기 카메라를 산다는 말을 들었다. 아들이 얼마나 오랫동안 사고 싶어했는지는 알지 못했지만, 딱히 뭔가에 대한 욕심이 없어보였던 아들이 그 정도의 돈을 쓰기로 마음 먹었다는 건 꽤나 오래 고민하고 생각해왔다는 것일 것이다. 미처 알아봐주지 못한 마음에 Y양은 미안했고, 그 미안함은 '너의 돈인데 마음대로 써도 괜찮지'라는 문장 뒤에 숨겨 둘 수밖에 없었다. 그렇게 Y양의 아들은 카메라를 구매했고, 카메라를 구매한 아들의 모습은 방구석에서 잘 나가지 않던 평소의 모습에서 신나서 카메라를 들고 어딘가를 다녀오는 모습으로 바뀌었다.




그런 아들의 모습에서, Y양은 잊고 있었던 자신의 아버지와 남동생의 모습을 보았다. 순간을 절대 놓치지 않을 것처럼 열심히 사진을 찍던 그 모습 말이다.




Y양은 자신의 아들에게 은근슬쩍 카메라를 다니고 다닐 것을 이야기해 보았다. 사진 찍는 게 진짜로 즐거웠던 아들은 수족처럼 카메라를 들고 다녔으며, 담기는 피사체에는 자연스럽게 자신의 어머니도 포함되어 있었다. 그렇게 긴긴 세월 동안 현실에 꺾여 순간을 그냥 흘려보낼수밖에 없었던 Y양은 다시금 자신과 가족들의 순간을 붙잡아 사진으로 만들 수 있었다. 비록 순간이 붙잡혀 들어온 공간은 앨범 속 인화지에서 액정 속 발광소자로 바뀌었지만, 그 안에 들어있는 것이 Y양 자신의 순간이라는 것은 전혀 바뀌지 않았다.


미디어의 발달로 어디에서 좋은 사진을 찍을 수 있는지에 대한 정보는 이제는 아주 쉽게 얻을 수 있게 되었고, 늦게나마 차를 산 Y양은 아들을 이곳저곳에 불러 찍고 싶은 사진을 마음껏 찍게 해 주었고, 그와 동시에 자신의 순간도 남겨주기를 원했다. 아들 또한 어머니의 순간을 남기고 싶었던지 거리낌 없이 열심히 사진을 찍어 주었고, 그렇게 촬영된 멋진 Y양의 사진은 메신저와 SNS로 Y양을 만난 모든 사람들에게 부러움의 대상이었으며 그와 동시에 언제든 떠올릴 수 있는 추억이었다. 정말 좋아 보였는지 Y양의 여동생도 같이 순간을 남기길 원했고, 꼭 가보고 싶었던 강화도로 Y양의 아들을 불러 어느 좋은 날 같이 멋진 순간을 남겼다. 라디오에서 들었던 드문드문 행복하자는 말이 떠오르는 순간이었다.


Y양에게 사진은 어렸을 적에도, 그리고 지금도 정말 매력적인 일이다. 앞으로도 그럴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는다.


---------------------------------------------------------------------------------------------------



* 120 필요없음 접음


* 글은 길수록 유리하대서 억지로 막 물에 미역 불리듯 써봤다


* 아래 사진은 이벤트와 무관한데 글 쓰다 보니 생각나서 올려봄. 디지털로 촬영되어서 이벤트와 무관함




출처: 필름카메라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9

고정닉 5

0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금급’ 노래 있어서 가장 부러운 스타는? 운영자 19.10.16 - -
195567 [필갤] 후지 프로400h 첫 롤 망한 컷 [6] 실종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775 10
195566 [필갤] 후지 중형 GW690 ⅲ 사용기 [16] nct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913 9
195565 [월갤] 함수에 대해 쓰는 글 [41] 벫똏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387 30
195564 [차갤] 오리가미 첫 개시 [20] Gyurang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394 6
195563 [기음] 쉐이크쉑 버거 조졌습니당 [17] 김준영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5978 25
195562 [에갤] 초봄 출국 기사 사진&영상 [11] 지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618 42
195561 [포갤] 수정Nick Cave & Bad Seeds - Sun Forest [10] maybesomewher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589 18
195560 [자갤] 23살 드디어 내 돈으로 차샀다.. [127] 둥둥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6054 87
195559 [미갤] 레딧) 불칸과 패러스의 전투 [4] 대머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619 18
195557 [야갤] [ 야제상황 - 이 죽일놈의 사랑 ] 편 [221] 순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32704 313
195556 [야갤] 외계인이 존재할수밖에 없는 이유.jpg [1014] ㅇㅇ(121.139) 10.05 56003 717
195555 [바갤] 바린이 츅동기 4년끝에 알삼이 샀어용 [16] ㅇㅇ(59.23) 10.05 1455 15
195554 [옹갤] 금소니가 찐 KDA 수상소감+레카 합짤 퍼왔옹 (ㅌㄱㅉㅇ) [7] ㅇㅇ(39.7) 10.05 2320 128
195553 [디갤] 14-30mm 송도의 낯과 밤 -야간편- [12] Canikon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243 14
195552 [로갤] 담백하게 쓰는 뮤.뱅 후기 [10] ㅇㅇ(120.136) 10.05 1367 27
195551 [멍갤] 똥개 밥안먹는다던 갤런데 방법찾았다 [34] ㅇㅇ(175.120) 10.05 3546 116
195550 [정갤] 어제오늘 [8] ㅇㅇ(61.78) 10.05 1347 29
195549 [월갤] 싱글벙글 쉽갤 퀴즈.jpg [19] 핰구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212 14
195548 [파갤] 일반인을 위한 유산소 메소드. [24] 야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3037 36
195547 [에갤] 191002 경희대 국제캠 축제 하영 직찍 4pic [7] 포영(175.223) 10.05 1603 34
195546 [토갤] 영화 괴물 피규어 만들고 있습니다. [21] 숨겨진속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399 31
195545 [T갤] 190929 인기가요 포토스케치 15P [25] 둡깅쯔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568 88
195544 [연뮤] 1446 양도 성공한 짤털 [23] ㅇㅇ(223.38) 10.05 2510 50
195543 [로갤] 191004 강릉뮤뱅 쥬리 프리부 4p by juri's letter [4] 윤경이핵주먹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762 21
195542 [시갤] 의사소통에 어려움을 겪는 시린이들 봐라 [36] ㅇㄷㅃ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747 64
195541 [트갤] 첫 트포 오택 개봉 & 사포질 후기 [10] 세옥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748 21
195540 [디갤] 빌런전 다녀옴 [8] ㅇㅇ(211.246) 10.05 1037 10
195539 [I갤] 개인적인 오레오 최애짤 [10] 큐티뽕짝예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906 24
195538 [기음] 울산에서 소소하게 먹은 것들.jpg [24] Hyun(118.38) 10.05 2904 27
195537 [아갤] 아이유 티비 움짤 1 [5] 돌m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715 38
195536 [동기] 그냥 글 +쫄은 해치짤 [16] 칠찌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673 17
195535 [엠갤] [브이앱] 사랑스러운 째욘 움짤 4p.gif [24] 벚꽃엔딩_48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6093 137
195534 [과빵] 복숭아홍차파운드를 만들었쯥니다!!! [8] 샌드위치머신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402 21
195533 [연뮤] 프ㅃㅃ 그 안에 뭐들었어? [27] ㅇㅇ(115.136) 10.05 1217 57
195532 [트갤] 스튜디오와 마스터피스 [27] 앜ㅋ재좀밬ㅋ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945 22
195531 [토갤] Fate/Grand Order 아르토리아 얼터 라이더 제작기.FiN [85] resinbo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441 81
195530 [파갤] (대충 레게 이사 했다는 제목) [23] 레게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802 13
195529 [히갤] 레토 조커도 사실 각본만 잘만나면 살아날 수 있음 [38] ㅇㅇ(221.165) 10.05 7559 148
195528 [기음] 오느릐 혼밥 저녁 사시미&스시 [21] 개꿀(14.39) 10.05 2843 30
195527 [캠갤] 내가 블루한테 치이는 이유 (흔함주의) [6] ㅇㅇ(221.153) 10.05 1206 21
195526 [아갤] 아이유 티비 움짤 2 [4] 돌mong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979 43
195525 [차갤] 커피인이 대세로군 [13] 항생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966 13
195524 [디갤] 얼마전에 주문한 디즈니 프린세스 내열컵 왔다 [14] 꿀빠따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928 16
195523 [차갤] 거지카와 110그람 투입 8분30초 배출 [17] 반소닉(59.24) 10.05 1066 4
195522 [카연] 메이드 하램 뽕빨만화 2화 [63] 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4703 72
195521 [카연] 길고양이 행진 9화 [39] 찰진우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2508 66
195520 [과빵] 오늘 먹은 케이크 자랑 좀 하겠음 [9] 옥수수폭탄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1518 12
195519 [파갤] 심쿵사하는 펫린이 먹방 [27] 봉산동거위 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882 9
195518 [바갤] 내가 본 쿼터 종류별 운행점수(스크롤주의) [31] ㅇㅇ(222.112) 10.05 1807 20
195517 [자갤] 모닝 캣앤마우스 + 안장클램프 볼트터짐 ㅋㅋ [19] Fwa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05 658 1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