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00702 베어로만 정리하는 핫젯 휘핕 노선 정리 및 후기앱에서 작성

ㅇㅇ(223.62) 2020.07.02 23:59:44
조회 744 추천 27 댓글 13

자체레전 찍은 기념 딱 오늘 공연으로만 핫젯과 휘핕 노선을 정리해 볼까 해
(긴글, 두서없는 글 주의)






핫젯은 자둘이었는데 유독 남들 시선에 의식하고 더 압박감 받는다고 느꼈어

롤옵에서 학생들이 제이슨을 같이 쳐다볼 때 그 시선들을 제이슨은 다 느끼고 있었을 것 같다고 생각했거든?


근데 그 시선들이 느껴질 때, 부담이 느껴질 때마다 눈을 꾹 감더라고 그냥 외면하고 싶은 듯이. 특히 가장 그게 다가온 부분이
"내 아들 집안을 빛낼 걸 믿어. 아빠."
나디아가 모든 친구들이 떠나고 비밀로 하자면서 "이겨낼 거야, 난 널 알아."
이 부분에서 확 느껴졌어.


그리고 핫젯은 애착유형으로 나누자면 공포회피형이 아닐까.
부모님도 학교도 늘 1등하는 제이슨에게 거는 기대가 컸을 테고, 그러다 보니 제이슨이 그동안 받았던 건 사랑이 아닌 중압감이겠지.
유일하게 제이슨에게 진실한 사랑으로 다가간 건 피터밖에 없던 거야. 아이비(마다 노선은 좀 다르긴 한데)는 사랑보다는 제이슨을 구원자 정도로 여겼던 것 같았거든. 결국 자기 자신을 위해서 제이슨을 선택한?

근데 피터는 그게 아니잖아. 제이슨 눈빛 하나면 괜찮다는 애였는데 그게 처음이라 제이슨은 그걸 대하는 법을 몰랐던 것 같아. 그래서 엡앺에서도 피터를 밀치고 온갖 나쁜 짓 다 해 놓고 또 뒤돌아서 벽 치고 후회하고 피터를 밀쳐낸 자신의 손을 믿기지 않는다는 듯, 후회하듯 쳐다보거든. 오늘은 꺼지라고 말하고 한 번 더 하려다가 피터가 나가서 ㄲ...에서 멈췄는데 그러고 나서도 혼자 되게 괴로워하더라. 마음과 입이 따로 노는 걸 본인이 너무 잘 알아서 자책하는 노선이 강했어.



오늘 핫젯은 절대 사고사 아니고 자살이었다... 글루밍? 맞나 죽은 직후... 그때 굉장히 후련해 보였어 그게 커튼콜까지 이어져서 노보이스 가사처럼 마치 제이슨이 원한 답을 찾은 것 같아서 더 눈물났다 ㅠㅠㅠㅠㅠ






휘핕도 총첫 때 보고 처음 보는 건데, 와 진짜... 감정 뭐야? 미쳤어


다른 바발들 노선 정리 보면 휘핕이 가장 굳센? 자기애와 자존감이 강한 피터라는 말을 들었었는데 내 눈엔 휘핕은 다른 피터들보다 더 많이 기도하고 더 많이 절망하고 더 많이 괴로워하다 얻은 체념 같달까


방학이 지나고 휘핕은 유독 더 지쳐 보이더라 엡앺에서 제이슨이 말한 현실을 이제야 조금씩 조금씩... 수긍하고 수용하려는 느낌 사실은 외면하고 있던 그 현실 말이야

제이슨은 다 말하자 말하던 휘핕이 혼자 얼마나 깊이 고민했는지는 몰랐겠지? 휘핕은 속마음을 누르고 누르다가 진짜 못 참겠을 때 흘린 진심, 사랑 같아서 더 마음 아프게 다가온지도 모르겠다


쓰레긴 없어에서도 수녀님의 위로에 이미 체념한 얼굴로 감사해요, 하다가 "둘이 좋으면 됐지" 그 말에 그제야 표정이 드리워지는데... 혼자 너무 울어서 메마른 건 아닐까 싶었던 얼굴 위에 눈물이 막 쏟아지는데 쏟아지는 슬픔과 감정에 내가 다 힘들었어

그렇기 때문에 제이슨이 도와달라고 했을 때, 그러려고 노력했어 이 말이 그 어떤 피터보다 납득이 가더라


아 또 휘핕은 진짜 인싸더라 애들 두루두루 잘 지내고 특히 나디아랑 아이비랑 정말 친해 보이는데... 중간중간 보이는 행동들이 둘과 허물없이 편한 친구라는 게 느껴져서 좋았어

그래서인지 아이비의 임신 소식에 아이비를 미워하거나 질투하거나 원망하는 게 아니라 연극 전에 따로 떨어진 아이비를 걱정하는 눈으로 바라봤구나 싶고... 노 보이스에서도 "대답이 들리지 않아" 하면서 고개 저으면서 아이비랑 눈마주치는데 휘핕은 그 상황에서도 아이비를 위로하고 있더라


아 그리고 현실을 받아들인 휘핕이 유독 느껴진 부분이 순손인데, 지금 이 장면이 꿈이라고 생각하는 느낌이었어 이건 우리가 있어야 할 현실이 아니라 동화 속... 그래서 지금은 행복해도 되겠지? 하는 얼굴. 물론 아이비의 등장과 함께 현실을 깨달았지만 말이야

그리고 난 개인적으로 앱솔에서 용서 못하는 휘핕을 참 좋아하지만 오늘따라 용서라는 단어 자체가 너무너무 괴로워서 세 번이나 눈물과 삼키다 토해내듯 뱉어서 나도 같이 울었어






마지막으로 오늘 느낀 건데 베어 때 보라 조명은 꿈(동화)을, 노란 조명은 현실을 생각했거든?

마지막에 널 사랑해- 말하는 제이슨은 이제 현실에서도 사랑을 말하게 되었고 피터는 꿈속에서 사랑한다고 대답하는 것처럼 느껴지더라

그게 제이슨이 만들어낸 환상일 수도, 아님 꿈이니까 사랑을 말한 걸지도 모르겠지만
오늘 핫젯휘핕은 전자에 더 가깝게 느껴졌어





아무튼 맷이 안 나왔다든지 이런저런 실수는 있었어도 감정 자체가 너무너무너무 좋아서 레전 찍고 정말 행복하다 진짜


추천 비추천

27

고정닉 0

2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가장 효과적으로 부캐 활용하는 스타는? 운영자 20/08/12 - -
공지 ■■연극, 뮤지컬 갤러리 가이드 (180820 ver.)■■ [35] 잡곡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8.20 131832 399
공지 ◆◇◆공연장 지하철 빠른칸 정보 (2018년 7월 16일 업데이트)◆◇◆ [32] 지하철빠른칸(175.123) 18.07.16 50314 453
공지 연뮤갤 자주 올라오는 질문 Q&A [141] 한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2.23 172487 604
공지 연극,뮤지컬 관련 사진과 내용을 올려주시기 바랍니다. [481] 운영자 08.03.03 142591 81
2884645 내가 눌러본 갈라자리 구경할래? ㅇㅇ(220.80) 02:39 38 0
2884644 보고 ㅇㅇ(110.70) 02:39 4 0
2884643 ㅃㅃ 다 아는 사실이지만 관극 감상에 가장 큰 영향 미치는 건 컨디션인듯 ㅇㅇ(118.235) 02:37 39 0
2884642 근데 공원에 색 뜨지도 않는데 뭔 연동 지랄나냐 [1] ㅇㅇ(119.206) 02:36 72 1
2884641 썸씽 앙 나만 잘 안들려? ㅇㅇ(223.39) 02:33 30 0
2884640 시발 계속 오류 띄울 거면 연동을 처하질 말든가 ㅇㅇ(175.223) 02:33 65 1
2884639 베어ㅃㅃ 0812밤공 기홍 곱씹고 있는 디테일 (스포) [3] ㅇㅇ(183.98) 02:32 47 3
2884638 아 열받아 ㅇㅇ(14.56) 02:32 86 0
2884637 헉 제이미❤+❤+ ㅇㅇ(218.52) 02:31 39 0
2884636 ㅇㅅㅌㄱㅁㅇ)ㅋㅋㅋㅋㅋ다희조앤 인별 보다가,,,햇살이랑 찍은거 봤는데 [3] ㅇㅇ(124.80) 02:22 308 1
2884635 ㅎㄱㄱ 0813 렌트 이 기집애야(?)운좋은건 바로 우리였어 후기 [2] ㅇㅇ(110.70) 02:21 112 2
2884634 사는 ㅇㅇ(110.70) 02:19 41 1
2884633 ㅃㅃ베어 아이비 생파 뻘궁금증 [6] ㅇㅇ(59.14) 02:14 222 0
2884632 ##산책불판## [90] ㅇㅇ(1.239) 02:13 1616 1
2884631 ㅃㅃㅃ 헐 예대터졌어!! [4] ㅇㅇ(61.79) 02:12 387 3
2884630 베어ㅃ 핫휘 세미막 곱씹어보는데 이거 미쳤다 [6] ㅇㅇ(223.62) 02:10 241 8
2884629 예대는 모든 횟수를 다 거는 게 중요한 게 아니야 [2] ㅇㅇ(211.246) 02:09 392 2
2884628 초대권 정보 공유/ 제이미, 베어, 라스트세션 ㅇㅇ(221.146) 02:09 240 0
2884627 ㅇㅌㄱㅁㅇ 권제이미 문명특급 나왔는데 자꾸 제이미 어필해ㅋㅋㅋㅋ ㅇㅇ(106.101) 02:08 196 4
2884626 ㄴㄴㅎㄱㄱ 패션탱고티 레모네이드 피지오 자첫 후기 [255] ㅇㅇ(116.38) 02:08 332 4
2884625 시발 입금 잘못했다 [4] ㅇㅇ(175.223) 02:04 634 0
2884624 너없이 숨쉬고 허공을 더듬고 세월도 가지만 죽어가 너 없이 ㅇㅇ(124.80) 02:01 47 1
2884623 ๑`^´๑ ㅇㅇ(223.39) 02:01 44 3
2884622 옆에 앉아도 될까요 경게할 필요 없어요 [1] ㅇㅇ(110.70) 02:01 167 3
2884621 ㅃ 지금도 생각나는 웃긴 일플 [18] ㅇㅇ(39.7) 02:01 433 0
2884620 ㅃㅃㅃ오늘 느낀 거 ㅇㅇ(175.223) 02:00 62 1
2884619 ㅎㅎㄱ) 베어 0813 핫휘 후기 및 노선 [8] ㅇㅇ(223.62) 01:57 298 21
2884618 ㅃ 다들 본진이 일 열심히하니... [48] ㅇㅇ(106.101) 01:57 526 0
2884617 순수한 보리로 만든 맥주를 위해 [10] ㅇㅇ(182.172) 01:53 204 2
2884616 ###초대교환불판### [2] ㅇㅇ(110.70) 01:48 87 0
2884615 베어 진짜 투명한게 A젯B핕 공연날 A젯 불호 후기 뜨면 [3] ㅇㅇ(223.62) 01:47 470 1
2884614 하븨는 차기작 언제해 [9] ㅇㅇ(223.62) 01:44 277 0
2884613 ㅇㄷㄱㅁㅇ) 8/16 밤 미아 ㅇㅇ(39.7) 01:44 154 3
2884612 ㅎㅎㄱ) 200813 베어 휘핕 자첫 짧은후기(개취주의, 불호주의) [5] ㅇㅇ(223.38) 01:44 277 11
2884611 ㅇㅅㅌㄱㅁㅇ 휘엔젤 인별에 렌트팀 [11] ㅇㅇ(221.148) 01:40 713 19
2884610 아무 이유 없이 맹목적으로 누군가를 싫어하는 삶은 어떤 느낌일까? [6] ㅇㅇ(175.223) 01:39 376 8
2884609 위킫 맨날 디파잉이랑 위절댄아만 듣다가 오랜만에 전곡 들었는데 ㅇㅇ(39.7) 01:37 90 0
2884608 핫은 자신감이 넘쳐 애초에 핫이라고 불리게된것도 [1] ㅇㅇ(106.102) 01:30 461 2
2884607 ㅃ 미아 용차드 좋아하는 포인트 두 개 (주접글 주의) [11] ㅇㅇ(120.142) 01:27 244 18
2884606 핫빠들 머리크다 소리에 뚜껑열린거 보니까 생각난거 ㅇㅇ(223.62) 01:27 363 13
2884605 ㅈㅁㄱㅁㅇ)어나더컨트리포토북질문 ㅇㅇ(223.39) 01:26 131 0
2884604 ㅃ×1876 솜 보고싶다.. [2] ㅇㅇ(1.227) 01:24 87 0
2884603 ㅃㅃㅃ 히보가 온다니까 [4] ㅇㅇ(114.202) 01:23 291 1
2884602 개취로 느낀 전리농 맆종우 승종우 노선차이 (약ㅅㅍㅈㅇ) [14] ㅇㅇ(111.118) 01:21 355 22
2884601 바보들아 초대권 없다고 슬퍼할 시간에 중고나라나 가봐 [1] ㅇㅇ(211.246) 01:19 393 0
2884600 머발티켓 [1] ㅎㅇ(211.228) 01:18 172 0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