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초개념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박병호 부진 원인 분석

ㅇㅇ(124.56) 2020.06.01 17:00:03
조회 6253 추천 128 댓글 51


박병호는 대표적인 슬로우 스타터다.


그가 리그 초반 무기력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예삿일이지만, 올해는 무언가 심상치 않다.


이제 35세. 야구선수로서 황혼기를 바라보는 나이다.


과연 박병호는 에이징 커브에 노출된 것일까.





일단은, 정확히 무엇이 문제인지부터 알아보자.


타격 능력 약화에는 여러 요인이 있다.


1. 타석에서의 접근법 문제

2. 선구안 하락

3. 파워 감소

4. 멘탈 문제

5. 운이 없었다


야구에서는 많은 선수들이 변화를 꾀한다. 서건창은 1년에도 몇 번씩 타격 폼을 바꾼다.


노련한 베테랑 선수들에게도 때때로 변화란 필요한 법. 혹시 박병호도 무언가 다른 방식을 고려하고 있는 것은 아닐까?





각각 19년, 20년의 스윙 비율 퍼센티지다.


박병호의 타격 자세는 크게 변하지 않았다. 기본적으로 스트라이크 존 안에 들어오는 실투를 노리되, 간간이 팔이 닿는 바깥쪽 내지 낮은 공에도 손을 댄다. 떨어지는 공에 스윙을 하는 비율도 작년과 비슷하고, 몸쪽에 소극적이나 가끔씩 스윙을 가져가는 부분 역시 달라지지 않았다.





타구 방향만 봐도 박병호의 타격 메커니즘은 전과 크게 다를 바 없다.


홈런왕을 차지했을 무렵부터 당겨치기 중심의 파워히터인 건 여전했다.




그렇다면 문제는 뭘까.


이번엔 컨택 비율을 살펴보자.





표본은 조금 적지만 스트라이크 존 안쪽의 구역에서 컨택 퍼센티지가 제법 하락한 것이 보인다. 실투를 잘 때리지 못하고 있다는 증거다.


추가로 존 아래로 떨어지는 낮은 공에 대한 컨택 비율이 매우 낮은데, 이것만 보면 선구안의 문제 같기도 하다. 어처구니 없는 공에도 손이 나가버린 게 원인일지도 모른다는 생각이다.






우리는 가끔 이딴 머가리 터진 듯한 스윙 미스를 본 적 있지 않은가.




하지만, 위의 상황은 변명의 여지가 있다.


투 스트라이크 상황에서 타자는 거의 무조건 커트를 염두에 둔다. 저 당시의 박병호도 공이 오면 스윙을 하되, 아닌 공 같으면 파울로 만들 생각이었을 것이다. 단지 제대로 된 대응을 하지 못했을 뿐이다. 무릎 아래로 빠지는 볼 같다가도 스트라이크존 높은 곳에 꽂히는 게 언더스로인 박종훈의 공이기에.


올해 보여준 헛스윙 중 상당수는 예전의 박병호 같았으면 커트해낼 수 있는 공이었을 것이다.


그런데 그것이 최근엔 가능하지 않게 되었다.



선구안 문제가 아니라고 한다면, 컨택 능력 감소의 원인은 하나로 꼽을 수 있다.


파워 감소다.





위는 2019년의 장타율 퍼센티지.


아래는 2020년의 장타율 퍼센티지다.





한눈에 봐도 처참하게 하락한 것을 알 수 있다.


단순히 장타율만 보고 장타 능력이 떨어졌다는 게 아니다. 따지고 보면 장타율은 안타를 만드는 능력에 더 가깝다.



파워 감소를 알 수 있는 의외의 지표는, 바로 뜬공 비율이다.





붉은색 사각형 안의 것이 뜬공과 땅볼의 기록이다.


대체로 1.0 초반을 유지했던 뜬공/땅볼이 2020년에 돌연 0.5 이상 상승했다.



올해 외야로 보낸 타구는 안타보다 아웃이 될 확률이 더 높았다.


빠졌어야 할 공이 더 이상 뻗지 못하거나, 넘어갔어야 할 공이 펜스 앞에서 잡히는 일이 잦아진 것이다.


타석에서의 자세도, 타격 메커니즘도 변하지 않았는데, 느닷없이 뜬공 아웃 비율이 급상승한 원인이 뭘까?



풀타임 7년차 타자의 부진을 분석당한 것이 원인이라 치부할 순 없다. 단순히 외야로 가는 공의 비율이 늘어서도 아니다. 내외야 타구의 비율은 15년-18년과 흡사한데 그땐 오히려 뜬공/땅볼이 평균보다 낮았다.


바빕을 봐서는 19년에 비해 운이 크게 나쁜 것 같지도 않다. 애초에 지금 박병호의 부진 원인은 내야 타구의 안타 여부랑은 관련이 적다.


결국, 외야 타구의 질이 낮아졌다고 밖에는 볼 수 없다.





20박병호의 문제점은 다음과 같다.



1. 헛스윙 비율 상승

2. 외야 타구의 질 하락



멘탈 문제, 좆혁 문제, 야구 외적인 문제들은 차치하고 본다면.


스탯만 봤을 때의 원인은 파워 감소. 그로 인한 배트스피드의 하락이라 추정된다.




다시금 말하지만, 박병호는 슬로우스타터다.


스탯티즈에 의존한 일개 팬의 분석 따위는 사실 의미가 없다. 한 달, 아니 일주일도 안 돼서 부진이고 뭐고 예전 같은 괴물 포스를 뽐낼 수도 있다.




손씨가 말했다.


'박병호는 박병호다'라고.















돌아올 홈런왕을 기다리자.



출처: 키움 히어로즈 갤러리 [원본보기]

추천 비추천

128

고정닉 21

23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리플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조공 거절해서 이미지 상승한 스타는? 운영자 20/07/07 - -
221440 [동갤] [데이터주의] 동방 인디겜 1인개발중인데 [144] 몽상비아토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4427 130
221439 [포갤] 63 1900점 돌파기념 파티글 from 뉴비 [41] Kib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843 25
221438 [기음] 공주 진흥각 짬뽕 [28] 현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4063 36
221437 [팬갤] 최파타 인별에 라포엠 방송사진 올라옴 [59] ㅇㅇ(218.50) 07.07 3780 151
221436 [파갤] 오늘은 소윤주와 만난지 365일째 되는 날 [19] 하지마2(59.1) 07.07 2570 24
221435 [차갤] 만두말고 지옥에서 돌아온.. [21] 커잘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810 14
221434 [포갤] 짤열차 도착했워요 [19] 철고구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234 23
221433 [미갤] 드디어 왔다 [7] 워로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3082 21
221432 [필갤] 구름이 예쁜 날 [14] 지구의평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466 27
221431 [사갤] 이찬원 찬또꽃이 활짝 피었습니다...gif [29] ㅇㅇ(175.125) 07.07 2684 125
221430 [야갤] 야붕이 깜짝..!! 어제자.... 일본 방송.....jpg [801] ㅇㅇ(39.7) 07.07 51048 720
221429 [중갤] 사망여각 영문명에 대한 의문점.jpg [109] 존크라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8959 67
221428 [파갤] 뉴트재탕 [23] 초보뉴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499 16
221427 [디갤] 만투 질렀습니다 [14] VOLV(112.168) 07.07 2556 8
221426 [냥갤] 작년에 주운 고양이 근황 [72] 인간쓰레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7639 207
221425 [레갤] 비행기들 보고가셈 [18] LXVII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553 51
221424 [바갤] 기변 했슴다. 개추 주십셔 [70] 으앙너쥬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3328 32
221423 [차갤] 모모스 데보라 컬렉션 일루미네이션 [12] SHININGSTA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780 10
221422 [과빵] 치아바타 만들었어 [12] 베라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764 21
221421 [카연] 수인족 아이를 위탁하는.manhwa [40] 11846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7342 119
221420 [포갤] 나의 탑스터 소개 4 - The Raspberries [10] 손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920 15
221419 [낚갤] 낚창의 2020년 낚시 이야기 1편 [21] YouG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103 21
221418 [디갤] 갤주영접했다.. [15] 커여운여고생눈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3503 19
221417 [N갤] 하늘에서 본 엔팍.jpg(데이터주의) [22] ㅇㅇ(223.39) 07.07 3228 52
221416 [사갤] 임영웅 코스모 비하인드 모델포스 움짤모음 [48] ㅇㅇ(110.70) 07.07 3861 209
221415 [사갤] 이찬원 냉또 데려옴 [17] ㅇㅇ(175.125) 07.07 3452 91
221414 [기음] 빠른 휴가 다녀왔습니다 (춘천 가평 청평 2박3일) jpg [25] 카이먼(61.105) 07.07 2336 41
221413 [기음] 6월 정산 [22] ㅇㅇ(61.254) 07.07 3689 43
221412 [카연] [단편]할로우 나이트 보스전 만화 [42] 양송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5264 97
221411 [필갤] 이젠 없는 카뭬라, 필름 [8] 닭둘기(118.221) 07.07 1451 14
221410 [멍갤] 산책하고 왔어 [96] 로키(211.194) 07.07 2280 39
221409 [카연] 황제병사 군생활 만화 7편.manhwa [69] 반닼팬고그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9485 115
221408 [문갤] 시낭송 대회 상품 수령했어! [13] 졸린하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231 18
221407 [디갤] 여름새 몇마리 보고 가십쇼 [12] ㅇㅇ(223.39) 07.07 1315 36
221406 [사갤] #합짤# EP05-06 강태 x 문영 합짤 [6] ㅇㅇ(121.189) 07.07 822 23
221405 [시갤] 파리 제작기(NonEp) / 몽마르뜨 언덕 근황 [10] FRanCE(180.65) 07.07 1171 31
221404 [키갤] 걸어서 2호선 한바퀴 돌았다. [55] 대깨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714 52
221403 [모갤] Carslayer 제작기 [28] 김인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921 35
221401 [기음] [맛집탐방] 부산 5,000원 짜리 경양식돈까스 !!!! [33] 부산주민(119.70) 07.07 5117 100
221400 [사갤] 이찬원 비슷한 느낌의 윙크또.....gif [33] ㅇㅇ(175.125) 07.07 3577 191
221399 [롯데] [스압]꼴붕이 야구카드 만들고있는거 보고 가라 [57] bara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4275 115
221398 [중갤] [스압]찍은 사진으로 사이버펑크 게임 로고 넣어보기.jpg [209] 텐노마스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16027 173
221397 [기음] 백종원의 골목식당 둔촌동 초밥집 갔다 [69] 푸르지오그랑블과현대백화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5244 60
221396 [바갤] 속초해수욕바리후기.gif [44] darknes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3616 38
221395 [트갤] 캉토이 탄트럼 구경 좀더 해라 [15] 십덕갤럭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911 13
221394 [냥갤] 찐빵이 이뻐해주는데 호빵이한테 걸림ㄷㄷㄷ [30] 호빵찐빵(110.14) 07.07 2968 156
221392 [과빵] 쿠키구운거 보구가 [41] ㅎㅈ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603 36
221391 [포갤] 코로나팩토리 우승 샘플 [22] 물많은누나물조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2420 26
221390 [프갤] 7/6 앚영화 통계(Global Statistics) [16] 율=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496 20
221389 [N갤] 노진혁의 투수 등판을 기다려봐도 되는 이유 [32] 건강기능식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7 3741 212
갤러리 내부 검색
전체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개념글 []

/

    이슈줌NEW

    1/6

    뉴스NEW

    1/3

    힛(HIT)NEW

    그때 그 힛

    1/3

    초개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