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후기) 3달만에 바뀐 한 마리의 위상 (G2 올커머)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9.26 22:35:01
조회 10099 추천 42 댓글 52



다음주부터 하반기 G1이 시작되기 때문에 간단히 쓰고 넘김.


---------



(영상 : 1993년 G3 올커머 - 트윈 터보의 대도주)


G2 올커머 (All Comers, オールカマー)

- 9월 말, 3세 이상 레이스, 올해로 68회차

- 나카야마 경마장, 잔디 2200m, 1착 상금 6700만엔

- 1착 시, G1 천황상(가을)의 우선출주권 부여

- 80~90년대 더트 중상 교류가 시행되기 전, 지방 경마의 초대 경주의 의미를 가졌음.

- 주요 우승마 : 마츠리다 고흐(3년 연속 제패), 오구리 캡, 히시 아마존, 메이쇼 도토, 사쿠라 로렐





7fed8274b58b6af351ee87e541837073d3e7e0d6c477323ab92469b376e29784


오늘도 들른 나카야마 경마장,

저번주 월요일 G2 세인트라이트 기념을 보고 싶었지만 출근을 해야했기에 보질 못했음.



7fed8274b58b69f151ee82e74e8273731a8ec42ffd26a8963c0e82ee71ad9257


9월 동안 열리는 나카야마 경마장의 지하층에서는 JRA 기념일 이벤트로,

경마 역사에 빛날 명승부 투표를 진행했고,

BEST 5 레이스의 개요를 전시했음.


2008년 천황상(가을) : 보드카 vs 다이와 스칼렛

1977년 아리마기념 : 텐 포인트 vs 토쇼 보이 vs 그린 그래스

2020년 재팬컵 : 아몬드 아이 vs 콘트레일 vs 데어링 택트

1999년 아리마기념 : 그라스 원더 vs 스페셜 위크

1989년 재팬컵 : 홀릭스 vs 오구리 캡



7fed8274b58b69f151ee82e74e84767389ee9d771c2f9b88f89efefbb37ff622




7fed8274b58b69f151ee82e74f8073734e38d832346e7e7cb9722cd5d3af2249


7fed8274b58b69f151ee82e74f827573d23cb598b9b801ce95ab1f605dace297


그 외에 BEST 5에 들지 못한 레이스도 짧게 전시해놓고 있었음.




28a7d72fe39f69eb3fe68ee24386763ffc17adb108945a2845071d794531cc4773eb872c


메인 레이스는 G2인데다가, 다음주가 G1이라 무리하지 않고 보려고 했지만,

오늘 하루는 딱 한 마리의 말 때문많은 관심을 불러일으켰는데,




7fed8274b58769f351ee83e440807573db7e485d2aff9d300bb93e758f014366

(지난 5월 도쿄 경마장, G1 빅토리아마일 당시)


2020년 무패 트리플 티아라를 달성한 데어링 택트가 오늘 출전하기 때문이었음.




7fed8274b5846af051ee83e7408573738f6fb5dd16bdedc8a4568483f6b13c1c

(지난 6월 말 한신 경마장, G1 다카라즈카기념 당시)



이 말에 어떤 일이 있었냐면,





7ceb857fb48b69f03def98a518d6040312c651977f81339d3d54


지난 7월 말, 말딸에 데어링 택트가 실장된다는 것이 발표 됨.

현역마의 첫 실장이었기 때문에, 꽤 많은 관심이 쏟아졌음.


(지난 후기 참조) 오늘 도쿄경마장을 가게 된 이유에 대해



대략, 현역마 실장으로 시험해보고 경마 쪽에 영향이 좋으면 샤다이 레이싱 쪽에도 꼬리 쳐보고,

안 좋으면 은퇴하고나서 공개하는 식으로 할거 같아 보이는 그림이 보이긴 했지만,


어쨌든, 이미 무패 트리플 티아라 + 굴건염 부상 복귀라는 점에서 경마팬 내에선 유명세가 있는 말

말딸 실장마라는 타이틀이 붙으니 위상이 확 바뀌어버린 것.




7fed8274b58b6af351ee84e44f807773af921337aa1ccf270844ad94782ece013c


그래서 다른 레이스는 다 내팽겨버리고,

패독에서 존버하기로 결정함.




7fed8274b58b6af351ee84e1408271738652f8b7e37493131d7cc4a5835ebee4


오늘 날씨가 상당히 좋았다는게 생각외로 문제였음.



7fed8274b58b6af351ee82e44e84777333cfa5e72946eedeb4f413c34d2d763a


원래 흐린 날씨가 예정되었는데, 날씨가 맑고 건조한 경우에는

말들이 힘들어할까봐 스프링클러에서 미스트를 뿜게 되는데,

이게 맨 앞자리에선 꽤 시야를 가려댐.


시간이 지날수록 바람도 거세져서 더 심해져감.




7fed8274b58b6af351ee83e54f84727376b2e6b83d32a08af4d50c028a181c60


10R가 진행중임에도, 데어링 택트와 올커머 말들을 찍기 위해 패독에 모여든 사람들임.

건물 4층까지 꽉 들어찬 모습인데, 사실 평소 G2보다 사람들이 살짝 많은 수준 정도라고 생각함.




그리고 G2 올커머의 순서가 되었고,

8번 데어링 택트도 가장 마지막으로 입장함.

그리고 엄청나게 많은 셔터음이 나옴.


원래 패독은 번호 순서대로 입장하는걸 원칙으로 하는데,

데어링 택트는 항상 마지막으로 입장하는 편임.

이게 갑자기 인기가 많아져서 라는 이유라고 할 순 없는게,




지난 G1 빅토리아마일 때도 마지막에 입장했고,

부상 이전의 오크스에서도 마지막에 입장했었음.

말이 흥분하기 쉽거나, 사고를 칠 우려가 있을 때 마지막에 입장하곤 하는데,

이런 경우로 보여짐.


그리고 G1 빅토리아마일 때는 순백의 아이돌 소다시의 존재감도 있었긴 해도,

데어링 택트가 복귀전임에도 이번 올커머 정도로 많은 관심이 있진 않았음.


7fed8274b58b6af351ee83e742837d733b2b4392cb9f86a6e4f57c2c9dac6c8f


미스트를 최대 출력으로 뿜길 시작해서 반 쯤 포기했었음.







7fed8274b58b6af351ee83e146837273939794e148b3b422590a1530f3ca3ceb


메인 레이스 G2 올커머를 앞두고, 경마장에 들어 찬 관중들

대략 2만명 정도 온거 같음.


데어링 택트본마장 입장할 때 많은 사람들이 박수를 쳐 줬는데,

3달 전 다카라즈카기념 때에 비해서 위상이 달라졌단걸 느낌.





현장 영상




오늘 레이스의 승자젠틸돈나의 딸, 제라르디나였음.

중상 첫 승리로, 데어링 택트는 6착에 그침.


1번 인기 데어링 택트너무 후방에서 뛰었다는게 패착.

원래 선입 포지션이어서 최종 직선이 짧은 나카야마 경마장이 불리하긴 한데,

제 4코너에서 늦었다 싶었는지 페이스를 올린게 체력적인 한계로 왔는지,

최종 직선에서 마츠야마 기수가 채찍질을 해도 크게 뻗어나오지 못했음.


2번 인기 소 발리안트는 중간에 심방세동 증상 때문에 레이스를 포기하고, 최하위로 도착함.


그래서 인코스에서 뚫고 나온 선행 후방의 제라르디나가 첫 중상 승리를 따내게 됨.

아마도, G1 아키텐보다는, 올커머와 경마장 성향이 비슷한 G1 엘리자베스 여왕배로 가지 않을까 싶음.



7fed8274b58b6af351ee83e0418570730fd3f25d7fafc91f725eaeef63497482


7fed8274b58b6af351ee83e041857173d9e1cae11b4fc5615d4eaa08f85808d4


레이스가 끝나고 칭찬 받는 제라르디나



다음 데어링 택트의 계획은 무엇이 될지,

상대가 만만한 엘리자베스 여왕배로 갈지,

아니면 그냥 도쿄의 아키텐 또는 재팬컵으로 갈지,

조금 계획이 많이 틀어진 느낌이 들지만, 이제 아이돌 호스급으로 올라온 만큼 진영에서 큰 부담을 가지지 않을까 생각함.


다음주, G1 스프린터즈S는 팡파레가 없기 때문에,

내용이 충분하지 않으면 후기를 안 쓸 수 있음.



출처: 우마무스메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2

고정닉 19

18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소속사 때문에 가장 손해 본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11/28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798/2] 운영자 21.11.18 574337 224
97356 [싱갤] 깜짝깜짝 SBS 개국축하쇼의 클라스.jpg [3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50 12471 130
97354 [키갤] 버튜버(?) 만들어본거 올려봄! + 과정조금 [98] 묘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40 5185 54
97351 [싱갤] 싱글벙글 비주얼 망한 요리 모음.food [120] ㅇㅇ(115.86) 23:20 19532 153
97349 [야갤] 한국 16강 진출 본 짱깨들의 절규.jpg [577] ㅇㅇ(223.38) 23:10 23014 470
97347 [야갤] 윤석열 따땃하노 .. ㄹㅇ [449] ㅇㅇ(218.149) 23:00 17059 857
97346 [블갤] 이 시각 문어좌 근황... [206] Veritas1q2w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50 25922 573
97344 [야갤] 민노총 화들짝... 파업 선동 안 통하는 최초의 세대 ㄹㅇ.jpg  [511] ㅇㅇ(118.235) 22:40 47178 1497
97342 [중갤] "굳이 연애를 경험해봐야 할까요? 안 하고 싶어요" [313] 지케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30 17907 39
97341 [싱갤] 싱글벙글 유명 관광지의 이상과 현실 [269] 211.36(180.71) 22:20 34321 318
97339 [주갤] 데이트통장 욕하다 극딜 쳐맞는 블라 눈나 [216] ㅇㅇ(211.234) 22:10 23243 324
97337 [블갤] 이래도 힘이 모자라....? 일본....? [387] 삽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00 34571 500
97336 [더갤] 게임 커뮤 보다가 난데없이 4050 패길래 가져와봄 [1337] 부릉바르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50 20932 71
97334 [국갤] 문재인의 업무개시명령 [267]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40 22053 874
97332 [싱갤] 싱글벙글 기묘한 이야기.jpg [176] 파사칼리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30 35151 343
97329 [그갤] 11월 글임 [66] 아보카도샌드위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1:10 7404 34
97327 [리갤] T1 방송시간 병신같은점...jpg [162] ㅇㅇ(211.229) 21:00 35545 414
97326 [장갤] 월드컵 한일관계짤 존나 웃기네 ㅋㅋㅋㅋㅋ [526] 평원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50 40006 581
97324 [싱갤] 싱글벙글 광기의 무도 유니버스 [1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40 34670 412
97322 [야갤] 딘딘..폭로..구라 확정...JPG [372] 튤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30 53906 497
97321 [부갤] 2022 가계 순자산 통계 요약.JPG [275] ㅇㅇ(59.12) 20:20 24845 199
97319 [군갤] 속보)그리스 주재 이탈리아 대사관차량에대한 공격 [13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0 20404 91
97317 [국갤] 교육과정 '자유' 끼워넣기... 심의위원 14명 중 13명 '반대' [783] ㅇㅇ(39.115) 20:00 21289 966
97314 [주갤] 과수원게이 2019년 인도네시아 국결도전기 1편 [253] 과수원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40 16176 267
97312 [싱갤] 훌쩍훌쩍 해병문학 썻다가 통매음으로 고소당한 디시인 [269] ㅇㅇ(61.253) 19:30 39807 1310
97311 [야갤] 딘딘게이 폭로 떴다 ...JPG [602] 튤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20 52600 955
97309 [야갤] ㅓㅜㅑ 한국 언론에서 극우 돌풍이라는 유럽 근황 [557] ㅇㅇ(112.162) 19:10 61176 1353
97307 [부갤] 좋소 근무자에게 희망을 주는 글 [310] ㅇㅇ(125.129) 19:00 35364 286
97304 [코갤] 금투세 ㅋㅋ [109] ㅇㅇ(121.88) 18:50 20760 277
97302 [싱갤] 훌쩍훌쩍 카이스트 [84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40 55700 787
97300 [국갤] “尹대통령 원칙 통했나” 화물이 살아난다…파업 동력은 주춤 [386]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5 19182 732
97298 [중갤] 속보)김흥국 삭발한다 [243] 나뭇잎☆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30 31724 254
97297 [싱갤] 싱글벙글 AI제 여친 [278] ㅇㅇ(211.104) 18:20 53882 567
97293 [국갤] 유라게이 < 양심리스 조국 > [363] lllll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0 12638 630
97292 [싱갤] 싱글벙글 해병대 라이터 대소동 [176] ㅇㅇ(61.253) 17:50 35828 343
97290 [국갤] ‘청주간첩단’, 거리 활보하고 있다 [297] ㅇㅇ(124.62) 17:40 24597 677
97288 [L갤] 123억 전세사기범 근황 [402] ●내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30 33456 230
97287 [싱갤] 싱글벙글 디카프리오 초호화 요트에서 모델100명과 파티 [659] ㅇㅇ(118.238) 17:20 49216 692
97285 [기갤] 실시간 딘딘 [488] ㅇㅇ(115.40) 17:10 45371 346
97283 [국갤] 나경원 장문의 페북 업 [298] 3075#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7:00 20647 590
97282 [싱갤] 싱글벙글 너 개못하잖아.jpg [474] ㅇㅇ(219.248) 16:50 69445 1020
97280 [더갤] [단독]민주당, 단독 심사로 대통령실 예산 44억원 삭감… 與 불참 [58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40 20238 129
97278 [싱갤] 싱글벙글 단 하나의 비밀 [298] ㅇㅇ(183.101) 16:30 49230 317
97275 [야갤] 토토에 13억 태웠던 김용만의 월드컵 예상.jpg [489] ㅇㅇ(221.151) 16:10 76249 2116
97273 [코갤] 애니플러스 축제 AGF 진행상황 [500] ㅇ ㅇ(211.215) 16:00 33137 449
97272 [싱갤] 싱글벙글 월드컵 16강 상금 여자 대표팀이랑 뿜빠이 [606] ㅇㅇ(121.191) 15:50 50690 833
97270 [해갤] 일뽕 멸망 브라질 네이마르 포함 주축 수비수 부상 [549] ㅇㅇ(223.39) 15:40 58468 501
97268 [싱갤] 일론머스크 약속대로 트위터 내부문건까는중 [412] ㅇㅇ(61.79) 15:30 51517 1222
97267 [주갤] [인티같이보자]퐁퐁이라는 단어에 발작하는 인스티즈 언냐들 [445] 인티같이보자(61.102) 15:20 30976 516
97265 [국갤] [단독] 유독 낮았던 집값 상승률…문정부 왜곡 정황 [45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10 27164 113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