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스압]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제작기

기타만들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2.01 17:02:08
조회 28786 추천 299 댓글 258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9be06bf77391badafc1193b

순전히 취미로 여러가지를 만들고 있습니다.

이번에는 전에 한번 올렸었던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기타의 제작기를 올려보고자 합니다.

그때는 완성된 기타의 사진을 주로 올렸었는데

기타에 문제가 있어 다시 뜯어서 처음부터 다시 제작했기에 이번에는 겸사겸사

제작기 + 재제작기 를 올리려고 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6e301a5e47af9ede5e88603

일단 이 멋진 기타는 당연히 제가 만든게 아니고 기타의 명가 펜더사에서 나온 어쿠스타소닉이라는 기타입니다.

텔레캐스터형의 일렉기타 바디에 어쿠스틱 기타의 기능과 일렉기타의 기능을 동시에 가진 놀라운 기타입니다.

일렉기타의 바디는 부피가 작아서 앰프 없이 저음의 공명을 만들어내기가 어려운데

SIR system (STRINGED INSTRUMENT RESONANCE SYSTEM)

이라는 사운드홀 설계를 이용하여 저음부의 공명도 이끌어내어

작은 바디임에도 앰프없이 대중 연주가 가능한 상식을 뛰어넘는 기타입니다

우연히 SIR system에 대한 논문을 접하게 되어 이를 바탕으로 SIR system 을 적용한 기타 제작을 목표로 하였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cec02be3afa76d37c28c17a

일단 A4 용지로 템플릿을 프린트하여 잘라서 퍼즐처럼 이어 붙여 1:1 템플릿을 만듭니다

그런데!!

DIY 병자라는 사람들은 항상 세상에 없는 소소한 것을 목표로 하기 마련입니다


펜더사가 SIRS 의 특허를 가지고 있는 이상 깁슨의 레스폴이 어쿠스타소닉으로 나오는 일은 없을것이다

라는 알량한 판단으로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fe80778058c197e5ff9d6f0

펜더 어쿠스타소닉 레스폴이라는 혼종을 기획하였습니다

기타의 전체적인 사이즈는 일반적인 레스폴 기타와 동일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9be5431cd1fc1e6b1710d83

기획이 끝나면 일단 가내수공업 시작입니다.

체리 목재에 템플릿을 대고 그려 줍니다.

위 그림처럼 도넛형으로 바디를 만들고 위아래에 상판 하판을 샌드위치 처럼 붙여 속이 빈 일렉기타 바디를 만들 생각입니다.

펜더의 어쿠스타소닉은 마호가니 바디, 마호가니 넥으로 되어 있는데

마호가니의 대체목으로 제가 즐겨 사용하는 체리 목재를 이용해 만들어 보겠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6ee00ad74a1120e261b6694

새로 영입한 전동조각기를 이용해 상판을 붙일 공간을 깊이 4mm로 파줍니다

양덕님들은 손으로 조각하는 이런 행동을 manual CNC 라고 부르던데

정말 수동중의 수동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ae9061b31bc769522e35ba3

사실 이게 당연히 정확하게 되지를 않습니다

잘못된 부분은 수정하고 메꾸기도 하면서 꾸역꾸역 깎아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bbf0f19ff3d7e0bc82bd1f3

3일을 고생하고 이렇게 파내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dec0ffbe9550b6094a18a19

이제 파내지 않은 중앙 부위를 직쏘기로 잘라낸 뒤에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8be5319e091fe6250c8dde1

본드로 좌우를 붙이고

기타 모양대로 잘라내면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ab854d4d87969f019c36f8b

이렇게 기타 모양 나무 도넛이 연성됩니다


보시다시피 아까 manual CNC 한 부분에 두께 4mm 짜리 상판을 모양대로 잘라 붙이면

일렉기타 크기의 통기타 바디가 완성됩니다


사실 홈을 파지 않고 그냥 위아래에 샌드위치로 붙여도 되는데 원조처럼 상판을 매립하고 싶어서 무리를 좀 했습니다


나중에 보니 매립하는게 보기에도 별로라 의미는 없었지만...

이래서 DIY 는 DIE 라고 하는 모양입니다


목공줄과 사포 등을 이용해서 울퉁불퉁한 부분을 다듬어 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bbf06921a9bf0f84e34c66b

어차피 손으로 하는거라 정확하지는 않지만 최대한 동글동글하게 다듬어 주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8ec52b0e0f55463c3f1bb86

사실 지쳐서 이 이상은 다듬을 수가 없었습니다

팔이 정말 레고처럼 떨어져 나갈판이었으니까요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ce251b04cbde9a116b6ae3d

이제 상판 하판을 만들어 줍니다

원래 스프러스 원목판으로 만들어야하는데

일개 취미가가 그런걸 구할수가 없습니다

그래서 자작나무 합판 4mm로 상하판을 만들기로 합니다

템플릿을 대고 그려준 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cec51828ea092a940e6a03a

직쏘기로 잘라줍니다

생각했던대로 매립은 잘 되었습니다만,

역시 잘 안맞고 틈이 많습니다 접착 후에 틈을 메꾸기로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fef016e2a3870c2b52d493a

통기타 역할을 하려면 사운드 홀이 있어야겠지요

홀쏘를 이용해서 잘라냅니다

알리에서 13개들이 세트를 10달러에 구입하였습니다

싸구려라 잘 안되는데 그냥저냥 쓸만 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bb906f4063ab86eed1f9ab3

험버커 픽업이 들어갈 부분도 드릴과 직쏘를 이용해 잘라냅니다

통기타의 사운드홀과 일렉기타의 픽업홀이 공존하는 이 상판이 어쿠스타소닉의 모호한 정체성을 말해주는 것 같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abeb05581407ab805db268b3

상판도 얼추 완성 되었습니다

하지만 제일 중요한 부분이 남았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d529e1bc97fdd333936485d472cae06ce044935fbf94d3bb9fb008dd84ce50056fbec51e06aa2b41618b46f14

바로 SIRS 의 핵심인 사운드 홀을 만들어야 하는데요

나무로 된 짧은 파이프를 논문에 나온 사이즈에 따라 홀쏘로 잘라서 만들어 줍니다


자세한 내용은 링크 확인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기타 제작기 -1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기타 제작기 -2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제작기 -3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440b9e8fc8f322d2f365c25

3편 시작하겠습니다

2편 말미에 기타를 완성하여 전에 디씨에 올린것까지 진행되었습니다

하지만 흉흉한 외관과, 피에조픽업의 부재, 3웨이 스위치의 부재 등으로 문제들이 있어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d47effca842e94d29c12f4f

완성한 기타를 다시 다 해체 했습니다

한달이나 매달린 기타를 해체할 때의 기분은 참 암담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d43e7ecb60ee41e1d1588ea

부품을 추가하기 위해 드릴로 구멍을 두개 더 뚫어 줍니다

3웨이 스위치와 새로 추가될 피에조 픽업을 위한 볼륨폿 구멍을 뚫어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011eb931dc14c800fd79753

사포질을 해서 기존의 피니쉬를 벗겨냅니다

제 마음도 기타처럼 우중충 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012e9400d77402da8681b1e

마스킹 테이프로 마스킹 작업을 한 뒤

젯소를 발라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015be8194948d0f0c1769a7

하얀 도화지로 변한 기타에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413e6fd5814dbfbdf24e546

다시 페인트를 칠하기 시작합니다

첫번째 칠했을 때는 역시 이상합니다

30분간격으로 계속 덧칠해줍니다

그냥 도닦는 것처럼 계속 발라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414eccfe2aa7673372372a4

이게 한 열번째 발랐을 때 일겁니다

아직 뭔가 이상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742bcdff0565a39dd0f80fb

3일에 걸쳐 20번째 칠한 상태입니다

이제 뭔가 페인트가 꽉 차보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d42b9021eb536767834ad0c

마스킹 테이프를 떼냅니다

페인트와 한 덩어리가 되어있어서 칼로 잘라내며 떼어내야 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44fefebf781598db19a5631

페인트 작업은 끝났습니다

깔끔하게 잘 나왔습니다만 아직 끝나지 않았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74eeeae3b3df4d5bb159101

폴리우레탄 피니쉬를 발라줍니다

페인트처럼 30분간격으로 10번 칠해줍니다

그리고나서 광택작업하기 전에 3일간 건조시킵니다

이렇게 페인트칠에만 꼬박 일주일이 걸립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745bee48fa7aac1a7a3c165

폴리우레탄 피니쉬를 3일간 건조시킨 뒤

물사포질을 해서 도장면을 매끈하게 다듬어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c46b9e62910e0cd1674e976

이제 컴파운드 작업을 하는데

뭐 딴거 없습니다

스펀지로 그냥 팔이 빠져라 빙글빙글 돌리며 닦아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747ea6246b9c2c638680358


2시간정도 닦아내면 얼추 완성이어야 되는데....

아... 진짜... 이거 뭔가 원하는 광이 나오지 않았습니다...

이러면 그냥 갈데까지 가보자하고 다시 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일주일이나 매달린 걸 그냥 덮고 다시 처음부터...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040ee03064e591ff3fa6cb2

다시 한번 사포질한 뒤

재차 폴리우레탄 피니쉬를 올리기 시작합니다

핵심은 칠했을때 도료가 퍼져서 도장면 전체가 하나의 물방울인 것처럼 되도록

폴리우레탄 도료의 농도를 잘 조절하는 것입니다

첫번째 도장 실패는 농도가 너무 묽게 되어 광이 나지 않았던 것입니다

그렇다고 너무 진하게하면 붓자국이 남아 광이 나지 않습니다

결국 아마추어라 될 때까지 하는 수밖에 없습니다

또 10번 올려주고 3일 건조시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143e8f777af3f40fbeba79b

이제서야 뭔가 광이 납니다

성공!!!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46bd5190a8e8a22fc2628b

헤드스톡도 잘되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616bbf83131e67fe7ecfccc

이대로 그냥 써도 되지만

자세히 보면 작은 기포와 면이 고르지 않은 부분들이 보입니다

광택작업 시작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012ebea77328703516f59c7

늘 하던대로 컴파운드를 바르고

스펀지로 빙글빙글 두시간 쯤 돌려줍니다

팔이 빠져라 돌리고 있자면 어릴때 서예시간에 먹갈던 생각도 나고 그렇습니다

서예 선생님이 먹을 갈면서 정신수양이 된다고 했는데,

이러다 진짜 도인이라도 되는건 아닐까 싶을 때, 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c41edcfd09df47804b5e441

화려-한 광이 저를 감싸 줍니다

워후!!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013ed211dfcd11baf07973b

광을 유지하기 위해 유명한 오리박사 기름까지 발라주면

동네 유지 아들 얼굴같은 번들번들한 기름광이 나타납니다

오리박사 기름은 처음 써봤는데

광고 문구대로 마르지 않더군요

기름이 계속 겉도는데 광은 나고 마르지는 않고 참 신기한 기름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743bc29e9cd55b877279aa8

광택작업 완료 기념으로 한장 찍어 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242bdc7ca67ddfc01dd4c58

이제 피에조 픽업을 설치할 차례 입니다.

먼저 언더새들 피에조 부터 설치 합니다

브릿지 슬릿 아래쪽에 깔리는 형식의 픽업입니다

중국제 인데 아마도 Fishman 사의 AG-094 픽업의 카피품인 것 같습니다

그래서 설치는 AG-094 픽업의 메뉴얼에 따라 했습니다

일단 3 mm 드릴로 전선이 지나갈 구멍을 뚫어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041e8028fe429b6222c5582

전선을 구멍에 쏙 넣고 안쪽에서 쑥 잡아당기면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213e8569bc4a975e3ae503a

요렇게 쏙 들어갑니다

안쪽으로 연결된 전선은 와이어링에 연결하여 줍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215edf9157f003a46cf49a9

브릿지 슬릿 아래에 1.63mm 두께의 픽업이 들어갔으므로

브릿지를 1.63mm 만큼 깎아내야 줄높이가 맞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12ea9aca5b989ca413af28

마스킹테이프로 갈아낼 곳을 표시한 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11e72df45a22259235390d

사포로 갈아냅니다

소뼈로 만든 본브릿지라고 하는데

이것도 중국제라 진짜 뼈인가, 플라스틱아닌가

하는 의문이 있었는데

이걸 갈아내니 사골국 냄새가 진동을 합니다

소뼈 인증 확실히 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011bcea4e95bee4f0c94227

갈아낸 사골, 아니 본브릿지를 브릿지 슬릿에 넣으면

언더새들 픽업의 설치가 끝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513bb2184abb9264eae6092

이건 버저형 피에조라고 하던데

기타 안쪽에 부착하는 일종의 작은 마이크 같은 겁니다

기타소리가 만들어내는 진동은 물론이고,

기타치면서 말하면 그 진동도 캐치해서 앰프로 제 목소리를 내보냅니다

다들아시겠지만 녹음기나 기계를 통해 들리는 자신의 목소리는

외계인이 따라하는 내 목소리 같아서 소름이 끼칩니다

그래서 기타치면서 말하지 않는 습관을 길러주는 기특한 픽업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43ed7b776fc5a1387b3307

브릿지 아랫쪽에 이렇게 붙여줍니다

비싼기타에는 나중에 뗄수도 있게 양면테이프로 붙인다던데

저는 에폭시 본드로 붙였습니다

딱딱한 접착재료로 붙일수록 진동이 더 잘 전달되어 좋다고 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4ee8ac37b6236e3840a88a

레스폴 기타의 상징 3 웨이 스위치도 설치 합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d42e9daba24366e387d77bd

이 빨간 동그라미는 3 way switch plate 라고 부르는 겁니다

1달러 50센트주고 알리에서 샀는데, 무려 알루미늄제 입니다

빨간 포인트 컬러 아주 마음에 듭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143ea753ff597efce4b3930

새로 만들기전의 횅-한 와이어링에 비해 많이 복잡해졌습니다

이제 험버커 픽업, 언더새들 픽업, 버저형 피에조(진동센서) 픽업을  모두 갖추어 스펙면에서는 어쿠스타소닉과 비슷해졌습니다

물론 뭐 소리와 품질에서는.... 그저 부끄럽습니다... 엉엉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040bbcbc40c5320a2838b48

바디 완성기념으로 한장 찍어 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311beb30dfc6a967c957047

헤드스톡도 트러스로드 커버를 추가하고 그에따라 스트링 버틀러의 위치를 조금 위쪽으로 올렸습니다

화려한새 스티커는 전에 건 떼서 버리고 새로 똑같은걸 다시 샀습니다

너무 아까웠습니다 ㅜㅜ

VD 는 제가 만들었다는 일종의 트레이드 마크 같은거니 신경쓰지 마시길...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111eed3b73f5bc3e19c858e

넥을 연결하고 어쿠스틱 기타줄을 달아주면 기타 완성입니다 !!

어휴... 1차 완성에 1개월, 다 뜯어서 다시 만드는데 1개월...

중간에 피에조 픽업 배송에 기다린 1개월까지 합치면,

무려 3개월이나 매달린 기타!!

진짜 감회가 남다릅니다 엉엉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d40e7b2fccde49445444e91

전신샷 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147bbaf00ea1917416bbd2e

중동 기름부자 얼굴 같은 번들번들한 기름광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441e902898621f135763e2a

톰 크루즈가 사운드홀에서 나올 것만 같은 전투기샷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3714e7cb4ad35cf3e405caab

여러 각도에서 찍어 봤는데 역시 이렇게 옆에서 보면

이 기타가 매우 얇다는 것을 알수 있습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643eb4730dd829e435f96bf

헤드스톡의 황금색 스트링 버틀러가 아주 마음에 듭니다

그리고 역시 트러스로드 커버가 있어야 폼이 나네요

머신헤드는 락킹 머신헤드입니다


viewimage.php?id=28b1d525f1c031a569aadfa117c3&no=24b0d769e1d32ca73fec82fa11d028313f7ca0229f7ff0a914a04ad5fc5a9e1b58cdfba4a0553a019ab38c698840fa94c52ebdf0bbd90ec53623c098256146e9c3285bea2c7b8b81fd

그동안 여러 기타를 만들어 왔지만 완전히 새로운 개념의 기타를 제작하게 되어

이에 대한 아무런 노하우나 정보를 알지 못하는 상황에서 오직 이론에 대한 논문 하나만 보고

그야말로 맨땅에 헤딩을 수차례하며 3개월을 매달렸습니다

수개월전 1차 완성본을 들고 처음 디씨 일마갤에 발을 들이게 되었고

응원도 많이 들었고 욕도 많이 먹었습니다

그덕에 다시 힘을 내어 더 발전된 기타로 완성 시킬수 있었습니다

여러분 감사합니다


다음에는 더 재미있는 기타를 들고 다시 찾아오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정말 못들어줄 실력의 낯뜨거운 사운드 샘플을 올리면서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기타 제작기를 마칩니다

끝까지 봐주신 여러분 다시한번 감사를 드립니다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기타 제작기 - 끝



출처: 일렉트릭기타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299

고정닉 101

33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저 인맥 내가 갖고 싶은 인맥왕 스타는? 운영자 21/02/26 - -
공지 2013년 1월 1일부터 힛갤에 선정되신 분들께 기념품을 드립니다. [352] 운영자 13.01.11 539491 420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521/1] 운영자 10.05.18 464219 172
16264 manhwa.깡시골 개드립연애만화 [439] 그지쇅이(27.119) 11:47 21564 387
16263 야붕이 텐가 150만원어치 샀다. [1098/1] ㅇㅇ(211.192) 02.26 104241 1516
16262 생산직 공장 취업.Manhwa (스압) [395] 원희와Pika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6 109692 292
16261 《오나홀에 관한 두가지 단상》 [695] 끈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5 131308 2714
16260 스압)희귀한 차들 몇대 찍어봤음 [521] 아쿠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5 61993 890
16259 명화라며 시발롬아 ㅋㅋㅋ [1572] 타노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145512 3519
16258 철창 없는 감옥(단편) [867] Unzong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4 69366 1285
16257 (스압)기타에 하이드로 디핑을 해봤다 (스월링, 수전사) [236] Ya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27695 195
16256 [단편] 악마가 되어버린 천사, 샛별 [514] 김다리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3 66902 638
16255 [월간고갤] 21년 3월호, 역대 최악의 블리즈컨? [590] 주토피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73173 516
16254 (19) (가입기념썰) 나 비뇨기과에서 요도 확장 당한 썰 [2650] 청년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22 141410 3381
16252 돈벌러온 코린이의 최후......jpg [1554/1] ㅇㅇ(121.181) 02.20 240178 2398
16251 [장문] 중고차 제대로 고르는 법 [760] 대양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9 98137 1030
16248 본격 군 휴가 풀리는 만화 [1751] ㅇㅇ(223.62) 02.19 123192 2336
16247 [아가사 대회] 행상인 아가사 [1051] 나이안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69044 722
16246 졸업생 졸업작품)뒤늦게 올리는 gme 졸업자 만화 [453] 불효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8 74816 561
16245 엄마는 오늘 죽는다 [1419] 셋하나둘은둘셋하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134889 2240
16244 [스압] 밥끼리) 시노부 스킨입힌 비비탄총 만들어봤어 [712] 달의위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7 62817 480
16243 [역사툰] 세계 최고 부자로 등극한 일론 머스크 이야기.jpg [568] 역사만화가(223.38) 02.16 84297 963
16242 [스압] 나젓공)TOZ-106 외 다수 [240] 군용대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6 25436 403
16241 SSG일렉트로스 × NIKE [376] ㅇㅇ(49.163) 02.15 53609 214
16240 [스압] 옆반 여자애 만화.manhwa [1912] 한이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5 150053 2098
16239 [세배대회] 세미 그랜절세배 [847] 나나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3 112373 1071
16238 (스압) 중나에서 건져온 FC900r 수리기 [424] 엘칸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2 88793 603
16237 [스압] 삼식이 사자마자 달려 갔던 앤터로프 캐년 -1 [241] 여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1 47531 292
16236 근황 및 지금까지 모은 버스들... [850] 삼분카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10 105103 1182
16234 (스압) BMW 썩차 살리기 프로젝트 1/2 [906] 똥트슈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9 78436 624
16233 [스압] 강요의 시대 [2326] 연시68(112.155) 02.09 101682 2515
16232 계획 변경의 묘가 있었던 오늘 새벽 출사 [475] BF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53679 809
16231 스압)똥손으로 로드호그 갈고리 만들었음 [325] 똥손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8 49268 251
16230 최근에 롤 코스프레 했던거 올려봄 (후기) [886] 레나천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49036 2499
16229 주식박살 공갈협박 음봉단 [429] 금요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102737 964
16228 (스압) 두달동안 만든 리나쨩 보드 [1570/1] AT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5 88130 1299
16227 [리엔대회]리엔필드 만들어왔다 [348] ICB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46022 377
16226 군대에서 그렸던 기계소녀 그림 [1071] OH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91349 1418
16225 용량주의) 시키 노말의상 3D 모델링 만들엇음 [1013] ㅋㅋㅋㅋㅋ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89486 1215
16224 새벽에 있었던 20대女 사회초년생 중고차 구매기...amazing [1529] ㅇㅇ(192.111) 02.03 159595 2429
16223 [설날요리대회][혐오주의] 캬루가 좋아하는 벌레요리....jpgif [1878] 작은게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27685 7064
16222 VSK 총 만들어봄 [393] 진기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5958 599
[스압] 자작 어쿠스타소닉 레스폴 제작기 [258] 기타만들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28786 299
16219 [단편]ㅇㅎ)진동 [968/2] 썸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137787 1693
16218 2021년 1월 사건사고 요약..JPG [1225] 예도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69956 1645
16216 사마커 앞다리 토르남 [1376] 디파일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0 126107 2110
16215 중갤 화들짝... 미국 중붕이들의 단합력.jpg [677] ㅇㅇ(114.204) 01.29 150686 1825
16214 장붕이 일가실각 데샤앗!!!!!!! [841] ㅇㅇ(119.192) 01.29 100119 1315
16213 아 진짜 씨발 개좆됐네 [2138] 의사누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282477 4539
16212 이 씨발 세계최초 중붕이까지 앞으로 한발 남았는데 좆같네 [스압] [995]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119399 941
16211 스토브리그 로고도 내가 만들었음 [583] 데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84834 1013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이슈줌NEW

1/6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