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장문) 군붕이 시절 조혈모세포 기증 후기.SSUL앱에서 작성

Produe_Sir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10.09 10:54:39
조회 39226 추천 712 댓글 472

조혈모 세포 기증에 관심 있거나 고민하시는 예비 기증자님들을 위해 저의 경험을 남깁니다.

초장문으로 썼다가 글자수 제한 걸려서 짤리길래 핵심만 다시 뽑아서 씀

글 잘 못씀. 편의를 위해 음슴체로 쓰겠습니다.


넷줄요약 

1. 개인차가 있겠지만 나는 기증 전중후 별 이상 없음

2. 기증 연락받고 실제 기증까지, 기증 후 절차 완료까지 이것저것 귀찮은 일이 있긴 함.

3. 말 그대로 자원봉사라서 기증자에게 돌아오는거 없음

4. 그래도 헌혈같은거 좋아하면 해볼만 함


————————————————

조혈모세포 기증이 뭐하는건지는 다른글에도 나와있으니 패스


0. 기증 희망자 등록


19년 7월, 입대 반년 남겨두고 헌혈하러 갔다가 헌혈의집 벽면에 조혈모세포기증 포스터 보고 바로 등록함. 친구 아버지가 백혈병으로 돌아가셨어서 그 영향도 있었던듯. 부모님한테는 기증희망자 등록했음~ 통보했다가 집가서 등짝맞음.

79e9f37fbd856a8323ee80e4309c701f58deb73ea8256dbc7ab3f05ce04ef6e225772e7b92f1e06b4bc2c63a1d6af3b7554bf5fe1c

등록하고 며칠 지나서 우편으로 이런거 주더라
여권 케이스 개꿀ㅋㅋ

뭐 비혈연간 유전자 일치율 0.005%고, 다른 후기 읽어보니까 기증희망 등록하고 10년차에 까먹을때쯤 연락 왔다길래

설마 군 복무중일때 연락 오겠어?ㅋㅋ 라는 막연한 생각으로 등록했는데..




1. 유전자 일치 환자 연락 받기까지


등록하고 반년동안 부어라 마셔라 하면서 앚 일본콘 투어도 가고 후쿠오카콘 당일치기도 가고 나고야 하터회 가서 유리누나 싸인도 받고 오타쿠짓 하다가 20년 초에 입대함


i) 첫번째 연락

막 자대 배치받은 일병 나부랭이 시절 20년 7월.
한국조혈모세포 은행에서 유전자 일치 환자 나왔는데 기증 의향 있냐고 연락 왔음.

부모님께는 한다고 통보하고, 부대에는 A4 2페이지 분량으로 요약하고 보고 올려서 부대장 승인 받음

근데 2개월 뒤에 환자 상태가 기증 진행 못할정도로 악화돼서 취소됨.


ii) 두번째 연락

그러고 시간이 지나서 21년 1월. 
상병뽕으로 어깨가 넓어질때쯤 유전자 일치하는 다른환자가 있다고 의향있냐고 또 연락 왔음.

또 부모님께 한다고 통보하고, 부대에 또 보고 올려서 승인받음

이번에는 바로 유전자 정밀검사를 위한 채혈키트 택배로 보내주더라. 부대라서 군의관이 채혈키트로 피 뽑아주고, 포장해서 퀵으로 협회로 보내음.

2주뒤에 유전자 정밀검사도 다 일치해서 계속 진행한다는 연락받고 기달림.

근데 2개월뒤에 환자 상태가 기증 안해도 될정도로 호전돼서 취소됨


iii) 세번째 연락

그러고 시간이 지나서 21년 6월. 
병장 달고 전화기 3개를 동시에 받는 스킬이 생기고, 막사보단 사무실이 편하고, 막사에 있는 관물대를 사무실로 옮길까 라는 이상한 생각을 하면서 지낼때쯤

이번에는 가톨릭조혈모세포은행에서 유전자 일치~ (중략) 의향 있으세요? 연락이 왔음.

또또 한다고 부모님께 통보하고, 부대에 또또 보고 올려서 승인받음. 

솔직히 이쯤 되니까 부대 눈치좀 보이더라ㅋㅋ.. 근데 곧 집에
가는데 알게뭐람~ 하면서 보고 올림

암튼 승인 받고 진행하는데, 두번째 환자때 채혈해서 유전자 정밀검사 한 데이터가 협회끼리 공유가 된다네? 그래서 채혈은 건너뛰고 바로 신체검사 잡음

다행이 8월 중순에 미복귀휴가 출발하고 이틀뒤에 한양대병원에서 신체검사 가능하길래 그때로 잡음.

이제 그대로 진행 하면 되는데


iv) 네번째 연락

한국조혈모세포은행에서 첫번째 환자가 상태가 호전돼서 진행 가능한데 여전히 의향 있냐고 물어봄. 다른곳에서 진행 하고있는게 있다하니까 중복진행은 안된다면서 다음에 요청드리겠다고 하고 끝남.




2. 신체검사

21년 8월. 민간인(진)이 되고 바로 신체검사 받으러 한양대병원으로 가서 코디님 만나고 신체검사 진행함.

피검사, 소변검사, 흉부 X-ray, 심전도 검사 했는데 어려운건 없고 1시간 정도 걸림. 그 한시간에서도 절반이 대기시간 이였음

피검사는 피를 좀 뽑아감. 채혈보틀 7통정도? 뽑아간듯

결과 나오기까지 2주정도 걸림.

7ce8877fb3861ef2239c8ee5379c706b359f1bde7bc308161109b3d915b283cb593a83dde9cbe9d52a462a5f419ffd10f6b2372d

다 끝나고 코디님이 샌드위치랑 사주심



3. 촉진제(그라신) 주사

신체검사까지 통과하고 21년 9월. 촉진제 맞음. 백혈구 생성 촉진제인가 그럴거임

759f8204c480618423e8f597359c7065faf65b70f5ee8d40bf4cef380b897c662c77500a91b4f4ca1afff407f4f23d36a8d09541b7

협회에서 택배로 보내주고 냉장보관하면 됨.

집 근처 병원 가서 외래주사 맞으러 왔다고 접수하는데 이상하게 보더라ㅋㅋ

3일간 하루에 한번씩, 한쪽팔에 하나씩 양쪽팔에, 총 두번 맞았는데 피하주사라서 좀 많이 따끔 함ㅠ

뭐 다른 기증자분들은 두통 근육통 허리통증 있다 하던데 나는 허리통증이 좀 심하게 왔어서 3일동안 누워서 살았음. 익숙하구만



4. 입원, 기증, 퇴원

그리신 4일차에 찌릿찌릿한 허리를 달고 서울로 올라감. 어차피 교통비 후급 지원이라 KTX 특실 타고 편-안 하게 갔음

7f998900c48b69f323ee85e2469c706c87917e33c6812dbef72f5e1a8c82dd856b90d55b0fa59376fe02bf853ec021f9c4886559

무려 VIP병동이다.
조혈모세포 이식센터가 VIP병동 안에 있음

09e4f402b6f16df6239e86ed459c701c220d9d3a6fbc21e87b658a35ad3e93c2ab3d7e3edd029a9eda145d1c6bf5dc963327bd7f0f

1인실 전경

7feb8276c0f01ef723ee80e4449c706f13d3e25a6eb88f3c2a2af8d3be076ccdcedac3e982da27f16db666675df5c5ed0145944da9

한양대뷰 나죽어 ㅋㅋㅋㅋㅋ

0ee98000b7861ef6239ef7e0479c706b9a2a4aa596fb8e4f620341b273a74d606984c8c4fd19ed3ad1a88015ed51a68a9b126746f0

기본적인 세면도구나 슬리퍼는 챙겨줌
여분 옷, 속옷, 수건, 보조배터리 정도만 챙겨감

7eecf275b0861e84239c85e5459c70187f45a2f7c698deb6b68f1ef0c27477d92882a7df6f27c29d7a9aa1e25e7dca755d64df77

코디님이 미리 와서 입원수속 도와주시고 냉장고에 여러가지 채워주심

74998277c48561f12399f796479c706b7a042e210088e5f4639328749132a3149cdc4c18d2fa4875c5b050d71344ad60da5d8c0cc0

밥은 일반식이 아니라 특별식?? 고급식?? 인가로 주는데 병원밥은 병원밥ㅋㅋ..
그래도 먹을만 함~

0bee8371b18a1df7239bf296419c706a1e3cb04596fe8e33ca8b041c4205b7e1e011262b062a504ed1800caa5077b1935601b308e4

코디님이 사놓으신 빵도 먹고 이래저래 지내면 됨

7499f47eb28a68fe239ef2e2339c7019d0477f307792a175328c4678694ca2da85c44f2bc083c2f986589813685a15211a5a181a

입원 2일차.

오전 7시에 일어나서 세면세족 하고
오전 8시에 병실 바로 옆에 조혈모세포 이식센터로 이동함

들어가서 세포 채집 시작하면 5시간동안 못움직이니 꼭 화장실 가서 비워내도록 하자

들어가면 뭐 없음. 헌혈 기계같은거 있고 왼팔, 오른팔에 바늘 꽂아서 왼팔로 피 뽑고 오른팔로 다시 넣어줌.

5시간동안 누워서 티비보다 졸다가 하면서 때움

근데 난 처음에 시작할려니까 왼팔에서 피가 안나와서 바늘 뺐다가 다시 꽂았다ㅋㅋ..

7ce9f47ebc826bf223ecf4e24e9c7069867e4c17e2dac0f68afa6353feb1dd16f4c1115e634f1f44d65b632fa1a6e010e4cb195b45

의사선생님이 계속 상주하시면서 관리 해주신다

이렇게 오전 8시 ~ 오후1시까지 5시간 누워있다가 끝남.

조혈모세포 채집 끝!

0c9ef177c4836ff623e98293479c706e042648dd0b77a104258aebbe3917a498d613887438c8e8377f82504b8aa34c2029361bfd5b

끝난 날 저녁은 자유시간이라 밖에 나가서 산책도 하고

089bf57fb0861af223ee81e24f9c701b1b6b51505c8f6eb1080e4257118d89a6f8e008907aeee6c10c5e8507e58cf78130f2836eb3

0b99f200b4876c8023eef290429c706ffd4967f3c9be30fd6c370678c14bc97c0948784e7c65b15c0a6af9494331406c885053ddbf

담당 코디님 만나서 감사패랑 기증확인서 받음

이러고 하루 더 보내고 입원 3일차 오전에 퇴원




5. 기증 후 회복검사

기증 진행하고 2주~1개월 쯤 지났을때 근처 병원 가서 피뽑고 회복검사 받으면 됨. 어제 했는데 다 정상 판정 받고 진짜 끝남




6. 글을 마치며

쓸 말이 많았는데 글자수 제한도 있고 내가 글을 잘 못쓰기도 해서 줄이거나 안쓴 내용이 많아서 아쉬움. 그래도 수기 남겼으니 할건 다 했네~

하면서 느낀건데 회사원이나 군인처럼 개인시간이 별로 없는 사람들은 하고싶어도 여의치 않겠구나 싶음. 생각보다 뺏기는 시간도 있는편이고 신경써야될게 꽤 있더라고.

나야 타이밍 좋게 백수일때라서 원활하게 했지만ㅋㅋ..

그래도 하고나니 사람 한명 살렸다는 생각이 강렬하게 남네. 봉사 이거저거 많이 해봤는데 이거만큼 자부심 크게 먹는거 없을듯. 하늘이 점찍어야줘야 되는 확률을 내가 했다는 그런 느낌? 암튼 오묘함.

누군가 내 글을 읽고 관심을 가져준다면 그거만으로도 충분하지 않을까 싶음.

환자분 꼭 회복하셨으면 좋겠고, 승인해주신 부대 관계자님들, 항상 고생하시는 조혈모세포은행 직원분들, 의료인분들, 긴 글 읽어주신 여러분들께 감사인사를 남기며 글을 마칩니다.

총총.


출처: 엠넷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712

고정닉 234

24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착한역 이제 그만, 지독한 악역 보고 싶은 스타는? 운영자 21/11/30 - -
공지 힛갤 기념품 변경 안내 - 갤로그 배지, 갤러콘 [82] 운영자 21.06.14 9165 25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575/1] 운영자 10.05.18 470955 208
16724 양모펠트로 세이버 두상 만들었다 [478] 세상의어떤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24563 423
16723 정말 오랜만에 다녀온 부산여행 [스압] [137] 두마리만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2 9635 127
16722 개노답3형제 지옥사자 은박지로 만들어보기 [336] 스머프부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37339 288
16721 전함 몬태나 창작해왔다-제작편(스압) [320] 레고전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1 14204 411
16720 약스압)자작 씹덕피규어 만들었어요~~ [118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60531 2142
16719 민간인되고 놀다가 오랜만에.. [300] 6DLe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30 36416 546
16718 2021년의 기록 [스압] [203] Mil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32011 335
16717 [스압] 야 6박7일간 전국일주 돌고왔다. 바리 요약해옴 [206] 엠도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9 19190 202
16716 아저씨 지스타가서 코스프레한거 보고가.... (움짤,개스압) 2부 [2976] 유동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7 252947 1311
16715 소나무 주워와서 키우기 [1015] ㅇㅇ(110.12) 11.26 62528 1680
16714 막걸리만들기 리벤지 (1) [210] binm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6 28449 227
16713 좀Be [434] 김야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49919 550
16712 [youth] 내가 아는 사람 얘기해줄게 [548] 우울한삐에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5 59585 257
16711 나의 성벽(性癖)이야기 1/10 [1699] 남자임산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155122 414
16710 [다중노출] 릴레이 우승자 발표 [269] 둥둥둥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4 40192 288
16709 허니캐럿그릴 만들기 [스압] [389] 만민당2호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53687 596
16708 (스압) 월간위갤 11월호 [181] Le7el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3 19750 147
16707 장문) 공따이의 이중 증류로 네덜란드식 진 만들기 [314] 야비코울대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26850 345
16706 1:1 넷플릭스 지옥 사자 피규어 만듬 [692] 취미맨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2 75153 1463
16705 [완성] 루프탑 파크 [263] 바람꽃말(221.144) 11.20 49553 271
16704 알리익스프레스 북한 오배송 사건발생함 [1353] 네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137582 1521
16703 광복절에 야스쿠니 잠입했던 이야기 [1052] 마일드세븐FK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9 86161 1157
16702 제주도 여행기 (1) [128] BF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22366 96
16701 3D프린터로 리에라 리쏘페인 무드등 만들기 [314] ATM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8 22588 151
16700 필붕이 열기구 사진 떴다 [226/1] 유스더유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7 34207 281
16697 기타치는 사나이.manhwa [707] 다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7 69726 1732
16696 21년도 연주,연습 보플 정리햇음 [339] 병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28055 248
16695 (단편, 초개색핵스압) 시계맨 [537] 앶댖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6 33915 443
16694 100kg병약돼지에서 69.9kg건강돼지로의 여정 (스압) [4250] 아마존수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163956 5391
16693 F800GT 간단한 지구촌 나들이 [266] 박말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5 20594 403
16692 뉴비 클래식 몽블랑 만들었워요 [508] 실버스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3 56592 776
16691 어린아이가 알러지에 혼쭐난 만와 .manhwa [514] 급양만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79731 658
16690 모뉴먼트 파크 클리어(스압) [292] 널빵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2 30436 326
16689 해축영화) 미치도록잡고싶습니다..무관의추억..gif [스압] [498] oo(121.169) 11.11 58146 726
16688 [스압] 아침부터 밤까지 마지막 가을 [163] ㅇU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1 19629 157
16687 자살하려는 여고생 말리는 만화.manhwa [1003/1] 냐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10 103510 1414
16686 레진 바이크미니어처 만든거 볼래? [238] ㅇㅇ(223.39) 11.10 26908 320
16685 포브스 선정 가장 위험한 야생동물 장수말벌 키우기 [875] 디파일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86663 1233
16684 연탄재 게임 [851] 윤선생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9 53445 1346
16683 생활복에 그린 그림들 [1042/2] 고래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93758 1566
16682 (스압) 3x살 아조씨<탈모>가 월희 코스프레 해봤오.... [1751] 유동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8 76655 749
16681 왜 쿨찐 주인공이라도 봐야 했는가? [153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6 112033 1769
16680 2021에 그린 것들 몇개 모음 [845/2] 실버타운경비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73897 1031
16679 [오징어게임] 움직이는 오일남 피규어를 만들어봤습니다 [792] SoulBrus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5 71963 1143
16678 참새와 나 [512] ㅇㅇ(211.36) 11.04 48879 1043
16677 동전 100원 2개로 중심 잡아 봄. [959] 티리아=나레이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4 86045 1651
16676 자취기록#24 나루토라멘 만들기 [647] 중급닌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76752 1264
16675 군대캬루만화 잘있거라 특전사여!/마지막내륙전술 완전편 [593] 맷돌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3 65770 577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