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HIT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25년간 모쏠로 살던 찐따가 국결한 썰

25년모쏠게이(175.113) 2022.12.01 10:37:50
조회 111531 추천 1,373 댓글 1,472

25년간 모쏠찐따도태남으로 살다가 영어공부하고 국결한 썰

그리고 느끼는 점


인생요약썰이라 내용 많이 김

인생썰 안보고 싶은 사람은 맨 아래 요약만 보셈


주갤은 올해 초부터인가 주식에 관심있어서 와봤더니

설거지론이 퍼지고 있어서 썰들이 재밌어서 계속 보다가 글써봄

그냥 내 결혼 얘기고 모든 국결이 이런건 아니라 생각하고 읽어주셈


예전에도 두번 국커갤에 글 쓴게 있는데 둘 다 실베가서 놀랐음

아무튼 인증부터 하고 글 써봄



7df3da36e2f206a26d81f6ed4683726ddf


와이프는 작년 여름에 한국에 방문했고, 자가격리 끝나고 우리는 혼인신고를 함

아래 외국인청 방문은 작년 10월 경 와이프가 미국에서 결혼비자 받고 온 후 외국인 등록증 만들러 가려고 예약한 내역


먼저 나는 만 25세까지 도태남으로 살아옴

설거지론을 접하고 지금까지 글들을 봐온 결과

나는 한녀들에게 도태될 수 밖에 없는 스펙이었음


도태남답게 165cm에 흙수저 스펙임

한녀에게 단 두번 호감을 받아본적이 있는데 초등학교 때 한번하고

대학교 1학년 때 한번임


공부도 못해서 수능 5~6등급 수준의 지잡대를 갔는데

기숙사에서 지내다가 다른 학과 룸메가 내 사진을 과 여사친한테 보여줬더니

소개해달라고 했다함


그래서 와 뭐지 모쏠찐따 탈출인가? 혼자 설레발쳤는데

갑자기 만나지 말자고 했다고 함

긱사 룸메한테 왜인지 물어보니 긱사 1층 로비에서 룸메랑 같이 있다가

나 엘베에서 나오는거 보고 바로 아니라 했다함

그래서 그게 다냐 하니 좆만해서라고 함 ㅋㅋ

ㅋㅋㅋㅋㅋㅋㅋ 내가 생각해도 웃기네


당시에는 에휴 시발 내가 그렇지 뭐 하고 지잡대 중퇴하고 일을 시작함

그러다가 동기가 여소 해준다 그래서 하게 됐는데

그날 저녁까지 잘 먹고 주말에 또 보자 해서 ㅇㅋ 하길래 와 이건가? 했다가

다음날 바로 안읽씹 당했다.


동기한테 물어보니 키가 좀 작대.. 라고 또 그랬다

아니 씨벌년이 만나기 전에 165라 했고 괜찮다며...

이 후부터 아 한녀는 씨발년들이 지네도 좆만하면서 존나 따지네 했음


암튼 저런 인생을 살아오다가 만25세가 되던 해 일 그만두고

모아둔 돈으로 원래 하고 싶던 일을 하려고 준비하고 있었음

근데 막상 그 일을 하려고 준비하다보니 영 적성에 안맞은 것 같아서

어차피 1년 쉬기로 한거 영어공부나 해볼까 했음


무작정 영어공부를 시작한 건 아니고

우연히 유튜브를 보다가 영어공부를 하면 좋은 점에 대한 영상을 보게 됨

그 몇가지 이유 중 한가지가 아주 큰 동기부여가 됨


한국어는 교민 다 포함해서 전세계에서 1%도 안되는 민족이 사용하는 언어인데

영어는 세계 공용어이다. 그럼 나머지 99%의 생각이 궁금하지 않으세요?

하는 내용이었음. 이게 내 호기심을 자극했고 그 때부터 영어공부를 시작함


독학으로 3개월 하니 갑자기 어순이 눈에 보이고 어떻게 공부할까 하다가 몇가지를 해봄

1. 미드 자막없이 하루 10시간 내리 보기, 안들려도 그냥 계속 봄 귀가 열릴 때 까지

-> 갓난아기들 언어를 배우는 과정을 보면 몇달 말한마디 못하다가 부모가 계속 얘기해주는걸 듣고 귀가 트이는거라 생각했음


2. 그렇게 3개월을 미드를 보면서 동시에 매일 문장만들기 1시간씩 함

이 때 자신감이 생겨서 외국인들과 직접 얘기해보고 싶다 생각함


3. 처음 외국인들과 대화를 하기 시작한건 한 언어교환 홈페이지에서 시작함

이 때 프로필 등록하고 카톡이 막 오기 시작함

당시에는 하는것도 없고 백수라 40명 정도랑 채팅했었고 영어에 대한 자신감이 붙음

내가 이 때 40명 모두가 여자라서 이상하네.. 여자만 한국어 공부하고 싶은가? 싶었음

국적은 주로 영어권(북미, 영국)하고 유럽 애들이었음




이러다가 국내에 있는 외국인을 만나볼까? 하고 다양한 외국인 만남 어플들을 해봄


내가 만난 외국인들의 공통점은 편견없이 나를 그대로 봐줌

키가 작던 돈이 없던 신경 안씀

실제로 좋은 결과도 있었음


한국적인 생각만 하다가 외국인 친구 만들기 어플같은걸 해보니

당황스러울 정도로 인기남이 되어 있음


그러다가 지금의 와이프를 만남

지금 와이프랑 많은 추억도 만들었고

결혼까지 함


너무 길어지는 것 같아서 사진들 몇개랑

마지막에 국결 생각있는 주갤러들이 궁금해 할 만한 질문들 자문자답 하겠음

사진들은 흙수저모쏠찐따로 살아오면서 못해본 것들을 아내랑 같이 처음으로 해보는 추억들임



7cf3da36e2f206a26d81f6e24f82716473


결혼하고 신혼여행 겸 와이프 생일 맞춰서 제주도 놀러감




7ff3da36e2f206a26d81f6e04280716b96


와이프가 인생네컷 찍는거 좋아하기도 하고 나도 해보고 싶어서 찍음

이 이후로 보일 때마다 자주 찍음



7ef3da36e2f206a26d81f6ed4681736865


서울 대공원에 동물원도 가봄



79f3da36e2f206a26d81f6e34e80706935


전쟁기념관도 가서 조국을 구해준 아내 모국에 감사도 드리고 옴



78f3da36e2f206a26d81f6e446867569c3f2


서울식물원도 다녀옴



7bf3da36e2f206a26d81f6e74685746d4be0


놀이공원 같이 가는 커플들 항상 부러웠었음

근데 이젠 안부러움



7af3da36e2f206a26d81f6e34586756acc


고기 무한리필 뷔페 텍사스 데 브라질도 가봄



75f3da36e2f206a26d81f6ec4e83736cb8


핑크뮬리같은 것도 보러감

이 외에도 자연경관 보러다니는거나 경복궁이나 지방이나 매 주말마다 다양하게 가봄



74f3da36e2f206a26d81f6e14482776bdd


와이프가 애플워치 선물해줌. 지금 쓰는 아이폰도 결혼전에 선물해줌



7ced9e2cf5d518986abce8954285756ba2ec


와이프 한국 왔을 때 자가격리 할 때

우리 엄마랑 카톡한 내용 일부



7cec9e2cf5d518986abce8954781776ac0d1b7


여자들 좋아하는 레스토랑 같은데도 와봄




7cef9e2cf5d518986abce89543867c6e62ffec




올해 여름엔 와이프 생일 기념으로 싱가폴 다녀옴

두번째 사진 와이프 뒤에 한국인 커플이었음

영어 못하셔서 와이프가 주문 도와줘라 했는데

내가 찐따라 ㄴㄴ 그건 오지랖임 하고 피함 ㅋㅋ


가서 먹은 인도, 아랍 음식들하고 마지막은 오키드 가든에서 찍은 사진


===========================================================


국결해보고 개인적으로 느끼는 점 요약


1. 그냥 예쁨. 와이프 너무 예쁨. 하는 짓도 예쁘고 화장 안해도 예쁘고

아침에 눈떠서 자는모습 봐도 어쩜 이렇게 예쁜지 모르겠음


2. 잘 챙겨줌. 전업한다 했으니 매끼 밥해주고, 빨래하고 청소하고 하는건 당연한 건진 몰라도

세심하다 생각한 부분은 매일 밤 내 신발 출근 할 때 편하게 신으라고 항상 돌려놔줌

아침에 아무리 피곤해도 눈떠서 배웅해줌

집에 오면 고생했다고 안아줌, 항상 보고싶었다고 말해줌

손 트면 핸드크림 발라주고 매일 입술로 립밤 발라줌


3. 작은거 하나에도 감동하고 정말 고맙다고 해줌

오히려 내가 더 좋은거 못해줘서 미안하다고 하면

그런 소리 하지 말라고 아무것도 안해도 같이 있으면 좋다고 말해줌


4. 게임해도 뭐라 안함. 개인시간 당연히 필요하고 스트레스도 풀어야 한다고 이해해줌

근데 이건 내가 미안해서 같이 시간 더 많이 보내려고 접음


5. 결혼 전 서로 성병테스트 같이 하고 음성 확인함

장모님이 사실 먼저 와이프한테 서로 검사하고 확인하고 행복하게 살라 함


6. 와이프 가족들 모두 너무 잘해줌

선물도 많이 받고 걱정해주고 잘 챙겨줌.

올해 가을에 장인어른 한국 방문하셨는데 진짜 재밌게 잘 보냈음. 유쾌하심

장인어른 댁에 나한테 줄 총 몇자루 사놓으셨다고 오면 사냥가자 하심


7. 사소하지만 한국 문화적인 부분도 이해하고 따르려 함

예를들어 밥 먹을 때도 얼른 먹어 식는다 하면

연장자나 가장이 먼저 먹어야 먹는다고 안먹고 있음


8. 맨날 잘생겼다고 해줌

연애 할 때 아니 왜 지금까지 여자친구 없었냐고 이해 안된다고 계속 캐물음


9. 맨날 하고싶어 함

노력하는데 내가 체력이 딸려서 운동 시작한 지 한달 반 됨


10. 진짜 쓸게 많은데 그럼 요약이 아님.

국결은 추천하는 이유는 위에 내 이야기처럼 별볼 것 없는 나도 편견없이 봐주는 사람들이 외국에 있을 확률 큼


=======================================================


곧 아기 계획 있고 아기 장래나

우리 미래나 이런거 생각하면 미국에 정착하는게 여러모로 이점이 많아서

우리는 와이프 본국으로 이민 준비중임

거의 다 마쳤고 내년에 갈 것 같음


미이민국이 일하는 속도가 느려서인지 합리적인 절차에 따르는 거라 그런지

결혼을 하더라도 비자 받는데 요즘은 1년 반정도 걸림

참고로 이민비자 중 시민권자 결혼 비자가 제일 속도가 빠름


반면 국적에 따라 다르겠지만 외국인을 아내로 맞아 한국에 초청하는건 빨랐음

와이프는 2일만에 받음

너무 빨라서 3주 걸릴 거라 생각했던 만큼 가족들이랑 놀다 오라했었음


제 2의 인생을 준비중인데 아직은 한국에 있으니

일하다가 무료해서 내 썰 풀어봤음


궁금한거 있으면 답변해줌






출처: 주식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1,373

고정닉 378

30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눈빛으로 상대방 제압할 것 같은 기센 스타는? 운영자 23/02/06 - -
설문 이태원 참사 책임론으로 이상민 행안부 장관을 운영자 23/02/07 - -
공지 힛갤 기념품 변경 안내 - 갤로그 배지, 갤러콘 [194] 운영자 21.06.14 57948 45
공지 힛갤에 등록된 게시물은 방송에 함께 노출될 수 있습니다. [615/1] 운영자 10.05.18 512055 230
17431 일본 백명산 이부키야마 伊吹山 등산 후기 [8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5103 38
17430 서울특별시-5 [82] 유저_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7 10842 75
17429 (스압)조혈모세포 기증 후기 [266] 고명지사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13564 436
17428 히나카 Ver.2.0.0. 새로 만들었다 [555] 푸리케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6 20308 205
17427 여러가지 만든 잡다한 것들 [130] 9.49$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4 27867 211
17426 단편)어인공주 [스압] [118] 오사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25143 231
17425 파타고니아 트래킹 - 토레스 델 파이네 5 [47] 나날123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3 9539 42
17424 카메라사면서 '로망' 이었던 것 [스압] [125] 작은불빛땅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16826 133
17423 머리구조대 미용실형 추노 대길이펌, ㄲㅊ毛펌, 복구하기 4탄 [321/1] 미용실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2 44551 422
17422 팀포 헤비 코스프레 해봤다 [스압] [870] 구아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51143 772
17421 야쿠르트 아주머니 [728] 6Dcreatio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2.01 53625 1745
17420 필붕이 머만 여행 갔다온 사진 (타이페이, 40장) [8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14181 56
17419 불행한 네잎클로버 [264] 득7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1 22858 454
17418 [나사루] 일본에서 작업했던 것들 ㅎㅎ [스압] [422] 나사루(203.80) 01.30 27722 264
17417 01월 24일 춘천 강촌 홍천강 아이스다이빙 후기 [54] 디비네스페아르(125.130) 01.30 13769 43
17416 사진사 입갤~~!!! [262] 사진킴officia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8 35429 303
17415 유니폼 모아온 거 조심히 올려본다… [207] 장원영이글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31834 138
17414 레고 발파루크 완성했다 [152] 큐브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7 29235 244
17413 매지컬미라이 홀로그램 무대 모형 제작기 [221] FRIYAY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20136 217
17412 한숨한숨 서른살먹고 할줄아는것- [734] 무배추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6 56956 738
17411 사진꼰대짓 하려면 영하 20도도 뚫고 나가야 함 (22장) [224] 스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32945 195
17410 (완) 37박 물붕이 일본여행 38차 - 길고 긴 여행의 끝 [145] 정남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5 15319 55
17409 모터로 움직이는 메탈기어-렉스 만듬 [198] 샤전용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4 25295 265
17408 의상구현 - 도검난무 츠루마루 쿠니나가(스압/데이터) [107] 컵솜사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3 16605 182
17406 뉴비의 남미여행사진 [177] ㅇㅇ(14.32) 01.21 35947 244
17405 구축함들 처리 [173] 술술이(223.38) 01.20 32597 173
17404 [스압] 최근 찍은 올드카들 [145] 아쿠셀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20 31717 196
17403 코비 키보드 [297] 조용히해라자슥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9 43770 330
17402 거머리의 악마 피규어 드디어 완성함 [150] 츄프(175.198) 01.19 36441 347
17401 1박2일 술여행 겸 로키산맥 놀러갔다온 후기 [123] 단풍국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8 20387 70
17400 [추가] 소장중인 슬램덩크 굿즈 모음 (ing) [264] 료타상(112.152) 01.18 25234 249
17399 머리구조대 미용실형 UFO주차펌 복구하기 [965] 미용실형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77481 1619
17398 피크는 연주를 돕는 도구가 아니라 악기임 [4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7 52265 695
17397 디붕이 초보 몽골사진 가져와쑤요. [139] 디린이(106.101) 01.16 22049 161
17396 더 키위맨 | THE KIWIMAN (2023) [120] 라면이조아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6 17465 252
17395 몰리 [236] 환타스틱프렌즈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4 36216 370
17394 유즈 밀레니엄 잠바 [648] Cocopommel 01.13 45616 736
17393 요즘그린거 볼래? [773] RIfleman 01.13 67872 1116
17392 이번엔 찐졸업 함미다 (feat. 아크릴 몽쉘 제작기) [337] ㅇㅇ(183.105) 01.12 40572 140
17391 날개 달린 여고생 만화 [344] 삼중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2 43044 437
17390 콜라 마시는 만화 [494] 드레잉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1 74257 946
17389 깐돌선생 홈마카세 2022년 정리해봅니다~ [380] 깐돌선생(223.39) 01.11 29828 349
17388 [여행기]아이슬란드는 맑음 [스압] [77] 김도시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15681 72
17386 기록용으로 남겨보는 코스옷 제작 과정 [214] SA4CE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0 27853 261
17385 한 공돌이의 영혼이 갈려나간 드론 개발기(스압) [5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9 38215 774
17383 클레이로 마키마 피규어 만듬 [356] 싸만코 01.09 33663 248
17382 아리우스의 공주, 아츠코의 방독면을 만들어보자 [261] DBshotgu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7 31966 178
17381 집에서 ps4 스파이더맨 홈메이드 코스프레 해봤오 [스압] [308] 덕후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06 35894 24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

힛(HIT)NEW

그때 그 힛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