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비트코인 10만 달러 전망 속출 "더 이상 황당한 얘기 아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12.04 13:10:04
조회 8452 추천 7 댓글 104
														


ⓒ News1 DB


뉴스1에 다르면 비트코인이 4만 달러를 돌파하자 2024년 말까지 10만 달러를 돌파할 것이란 전망이 속출하며 비트코인 10만 달러가 더 이상 황당한 얘기가 아니게 됐다.

호재가 만발하기 때문이다. 일단 비트코인 현물 상장지수펀드(ETF)가 곧 공식 출범할 예정이다. 이뿐 아니라 전 세계가 금리인상이 아니라 금리인하 국면으로 접어 들고 있다. 무엇보다 비트코인 반감기가 다가오고 있다.

이에 따라 암호화폐(가상화폐) 업계에서 내년 연말에 비트코인이 10만 달러를 돌파할 것이란 전망이 잇따르고 있다.

비트코인 최고치는 2021년 11월 기록한 6만9000 달러 수준이다.


비트코인 출범 이후 가격 동향-코인마켓캡 갈무리


일단 이날 비트코인이 4만 달러를 돌파함에 따라 비트코인은 올 들어 120% 급등했다. 전문가들은 "비트코인이 내년 랠리를 위한 준비를 마쳤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최근 비트코인의 급등세는 현물 ETF 기대감, 금리인하 기대감 등 때문이다. 게다가 내년에는 비트코인 반감기다.

비트코인 반감기는 약 4년을 주기로 비트코인 채굴 보상이 절반으로 줄어드는 것을 뜻한다.

2009년 비트코인이 처음 생성된 후 2012년, 2016년, 2020년까지 세 차례에 걸쳐 반감기를 맞았다. 그동안 반감기에는 비트코인이 랠리해 왔다.

비트코인 보상이 절반으로 줄면 생산이 줄 수밖에 없다. 생산이 줄면 시장에 풀리는 물량도 줄게 돼 있다. 시장에 풀리는 물량이 줄면 가격은 상승할 수밖에 없다.

이에 따라 반감기에는 비트코인이 상승하는 경향이 뚜렷하다. 실제 2016년 반감기 때 비트코인은 30배 넘게 급등했었다.

이에 따라 비트코인은 내년에 본격적인 랠리를 펼칠 것이란 게 대부분 전문가들의 전망이다.

앞서 비트코인은 지난 2021년 11월 사상최고치를 기록한 뒤 테라폼랩스가 발행한 테라-루나 폭락, 미국 최대 암호화폐 거래소 FTX 파산 등으로 2022년 11월 1만5000 달러 선까지 떨어졌었다.



이어 최근에는 자오창펑 바이낸스 최고경영자(CEO)가 바이낸스 CEO에서 물러나고 모두 43억 달러(약 5조5000억원) 상당의 벌금을 무는 등 우여곡절을 겪었다.



그러나 이같은 악재가 이제 거의 정리됐다. 이제 비트코인 현물 ETF, 금리인하, 반감기 등 호재만 가득하다.

이에 따라 스탠더드 차터드 은행은 지난 주 비트코인이 2024년 연말까지 10만 달러를 돌파할 것이란 전망을 내놓았다. 이는 지금보다 160% 더 상승한다는 의미다.

스탠더트 차터드 은행 이외에도 암호화폐 서비스 업체인 매트릭스포트는 내년 말 비트코인이 12만5000 달러까지 갈 것이라고 전망하고 있다.

비트코인 10만 달러가 더 이상 황당한 전망이 아니라는 얘기다.



▶ 이영애 "50부작 '대장금', 100회 한다고 해서 땅을 치고 울었다…신체 이상까지"▶ 초등교사가 교실서 담배 '뻑뻑'…아이들이 보고 촬영, 학교의 처벌이 더 충격적이다▶ 울 머플러, 안 따뜻했던 이유…무신사·29CM·W컨셉·EQL, 상태 알고보니▶ '서울의 봄' 오진호 소령 유족 "김오랑 중령의 부인 의문사, 진실 밝혀달라"▶ 조계종 자승스님 입적…"모든 종도들에게 경각심 가지게 된 계기"▶ '54세' 엄정화, 파격 시스루…시계가 꺼꾸로 가는 그녀만의 신체 나이▶ 데프콘 "영식♥현숙, 의외의 근황 전해…16기는 언급 금지다, 너무 시끄러워"▶ "신입생 커플 동아리방서 성관계…몰카범으로 지목한 황당한 XX"▶ 50세 정우성 "결혼 안 한 게 아니라 못했다…여친 있다고 커밍아웃한 배우가 제가 처음"▶ 이준석 "尹 '엑스포 사과' 상상도 못해…이제는 해병대 마음 헤아리길"



추천 비추천

7

고정닉 0

6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정치나 인터넷방송을 하면 후원을 가장 잘 받을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08 - -
5789 "더 빠르고 더 강하다" 삼성 첫 AI 노트북 1월 출시…역대급 기술력 선보일까? [3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6682 7
5788 [오늘의 운세] 2023년 12월 15일 띠별 운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03 0
5787 189회 연금복권 1등 당첨번호 '4조466557'…WOW 행운 명당 이곳이었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26 0
5786 OOOO가 車에 음식물 쓰레기 테러…보닛을 식탁 테이블 삼아 만찬 즐겼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88 0
5785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는 중" 서동주, 딱 붙는 원피스로 탄탄한 뒷태 그대로 노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57 0
5784 '39세' 유인영, 수영복 뽐낸 글래머 몸매…'상큼한 말괄량이' [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33 0
5783 후드티 입고 고개 푹 '페이크 손님'…전국 미용실만 골라 2500만원 훔친 간 큰 도둑 [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3766 8
5782 이상준 "마흔 넘어 이성에 고백하는 것 추하다"…37세 이국주 "나는 여자잖아!" [93]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554 12
5781 "멀쩡히 잘 살아계시는 분을 죽었다고 보도하는 유튜브 가짜뉴스…" 이루, 사망설에 분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96 0
5780 '음주운전' 이루, 父태진아 사망설에 분노 "멀쩡히 잘 살아계신데"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82 0
5779 '장동건♥' 고소영, 필라테스 강사 못지않은 고난도 실력…코어힘 미쳤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58 0
5778 '폭풍 XX' '파워 딜도'…17기 상철 '19금 술집 메뉴판' 충격적인 논란 터졌다 [25]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465 13
5777 조민 주거지 찾아간 TV조선 취재진 항소심서도 무죄…"처벌할 정도 아냐"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08 1
5776 빅뱅 출신 승리, 태국서 호화 생일파티…곧 출소 1년, '위대한 승츠비' 삶 이어져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419 3
5775 '43세' 윤혜진 "엄태웅 나가! 지온이도 저렇게 얌전히 앉아서 찍소리 안 하고 자기 할 일 하는데"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90 0
5774 "봉사 많이하고 따뜻한 사람"…전북 익산서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01 0
5773 "공짜로 유재석 아들 주례"vs"정장 받고 하하 아들 주례"…지석진 둘 중 선택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17 0
5772 장근석, 상위 0.05%에게만 발급되는 블랙카드를 공개하며 남다른 재력을 과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53 0
5771 '다소 충격적인 신화 에릭 근황' 살 찌고 수염 덥수룩한 모습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95 0
5770 "임영웅 덕에 암까지 나았다" "콘서트 갔다가 둘째 임신"…진짜 히어로였다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77 1
5769 "어쩌구 웅앵웅 괜찮을 거야"…이지현 아나운서 '페미' 몰이에 결국 사죄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80 0
5768 합계출산율 '0.65명' 2년 후 사망자가 더 많아…2072년이면 대한민국 소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3 0
5767 "고양이 같았어"…19세차 불륜 교수·여대생 달달한 애칭 카톡 파장 (82년생 XX대교수)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68 0
5766 박서준, 마블 캐스팅 얀 왕자 충격적인 캐스팅 비화 밝혔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3 0
5765 이재명 영장 기각했던 그 판사, 송영길 운명 가른다…유창훈, 18일 실질심사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38 0
5764 "어묵 갯수가 몇개고! 재드래곤 감사합니다!"…부산 어묵집 손님도 택배도 폭주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12 0
5763 물리학자 김상욱 교수 "1년에 강연 제의 2000개…강연료는 1시간에 100만원"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83 0
5762 "하나밖에 없는 성실한 아들이었는데…" 뺑소니범 잡고보니 군상병이었다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95 0
5761 '4급→7급' 조병규, 나라지키는 현역 가기 위해 치료후 재검..내년 입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9 0
5760 허준호 목격담, 시사회서 경호원에게 끌려가…이유 알고보니 '감동 실화'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81 0
5759 하석진, 헤이즈의 엄청난 저작권에 대해 간접 언급 "세무사 매출 TOP CLASS"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63 0
5758 LH임대아파트에 BMW·포드 2대에 1대 꼴…"3683만원 넘으면 주차 금지"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27 3
5757 "가격 뿐만 아니다! 편의장비·실내공간까지"…가성비 왕 'XM3 1.6 인스파이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3 0
5756 "군 장병 19,900원"…'군인 3000원 더' 여주 무한리필 고깃집 별점 테러 당했다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84 3
5755 박시은♥진태현 대통령실 초청 후기…"용산+백악관+크렘린궁에서 오라 그러면 갈 수 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14 0
5754 '제 2전청조 루머' 아름 애인 극단적 시도에…"남편 바람 피우길" 과거 갈등 재조명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30 0
5753 치매 노인 밀친 간호사 "혼자 넘어졌다" 발뺌…CCTV 보자마자 모두가 경악할 수 밖에 없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2 0
5752 최서원(개명전 최순실) "조민은 후원 쇄도, 우리 딸은 엄마 병원비에 허덕…불공평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17 0
5751 강정호·박병호·김하성 이어 이정후까지…키움은 이름처럼 닉값 톡톡히 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5 0
5750 "아내가 유명 무속인 유튜버 OO 불륜…블박에 빼박인데 역으로 의처증 환자 취급"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52 0
5749 최민환, 율희와 이혼 후 첫 근황…"새 가족사진" 이혼 발표글도 삭제, 새출발 예고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57 0
5748 "왜 이렇게 변하질 않는건데!" 송혜교, 42세 맞아? 매일이 리즈 갱신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5 0
5747 "스스로 노예를 자처하네~"…남편 도시락 싸주는 유튜브에 여성전용 커뮤니티의 비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1 0
5746 '띵장' 김기동, 대체 왜 포항을 떠나 서울로 갈까?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1 0
5745 남경필 "마약중독 내 아들 빨리 엄벌 내려줘, 형 확정돼야 치료든 뭐든간에 제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2 0
5744 SSG 맏형 추신수, 내년시즌까지 뛰고 은퇴…전액 기부 의사 밝힌 진정성있는 행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2 0
5743 몽키스패너·망치로 무인점포 키오스크 '쾅쾅'…체포해보니 결국 10대 범죄였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6 0
5741 '김무열♥' 윤승아, 이런 가정 꾸미고 싶다…"우주의 기운을 모아 제일 귀여운 산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0 0
5740 "청주교도소 차출…미성년 상대 범죄 많아 충격" 박서준, 다양한 군시절 인간군상 목격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8 0
5739 닭뼈 맞고 눈·코 다친 행인…초등학생이 부모 몰래 치킨 먹다 창밖으로 던져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85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