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이대호 "일본 야구보다 미국 야구가 더 쉬워…" 과거 시애틀 시절 재조명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3.12.04 20:00:04
조회 4942 추천 8 댓글 65
														


(유튜브


이대호가 메이저리그에서 활약했던 때를 회상하며 빨리 국내 리그로 복귀한 이유에 대해 밝혔다.

뉴스1에 따르면 3일 이대호 유튜브에는 LG 트윈스의 우승 주역 오지환과 박동원의 두 번째 이야기가 공개됐다.

고우석 등 실력 좋은 후배들의 미국 진출 여부에 대한 얘기가 나오자, 박동원은 이대호에게 "일본 갔다가 미국 가셨지 않나. 미국은 시간이 너무 짧았다. 만약에 일본 안 가고 미국에 바로 갔으면 일본만큼 성적이 좋았을 것 같은지?"라고 물었다.

이에 이대호는 "더 젊었을 때 갔으면 솔직히 미국에서 더 잘할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그러면서 "일본보다 미국이 더 쉬웠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 이유에 대해 이대호는 "미국은 볼 빠른 애들은 투 스트라이크에도 힘으로 승부한다. 나는 그냥 탁 치는 거다. 일본 애들은 스리볼에도 안 맞으려고 포크볼 던진다. 일본은 아직 아시아 야구 스타일이 있어서 4번 타자한테 안 맞고 5번 타자한테 승부하는 느낌이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미국은 자기들 자존심 때문에 마무리 투수도 그냥 (정면) 승부하는 거다. 난 그런 걸 더 좋아한다. 그래서 내가 일본 갔다가 미국 1년 갔을 때 '아 내가 일본 안 가고 미국 갔으면 더 좋았을 텐데'란 생각을 했다"며 아쉬움을 표했다.

미국 진출 첫 시즌에 타율 0.253(292타수 74안타) 14홈런 49타점으로 준수한 기록을 남겼던 이대호는 빠르게 국내로 복귀한 이유에 대해 "올 때도 미국에서 더 하자고 했었다. 그렇지만 내 꿈은 롯데 우승이었으니까 (내가) 잘할 때, 능력 있을 때 와서 우승 시켜보고 싶었는데 그게 안 됐다"고 말했다.



▶ 신민아 "'3일의 휴가' 본 ♥김우빈의 반응? 에 좀 울지않았나?▶ "몸이 본능적으로 반응"…쉬는날에도 환자 살린 얼굴만큼 마음씨까지 아름다운 소방관▶ 지연♥황재균, 브랜드 매장서 음악에 맞춰 흔들어 재껴…"내 짝꿍"▶ "도우미 하면 한 달에 1500만원 보장"…고향 사람이라며 10대 꼬드긴 유흥업소 직원▶ "오빠, 결혼해도 내 품번 잊지마"…결혼식 등장한 日 AV배우 오구라 유나 등신대▶ 비트코인 10만 달러 전망 속출 "더 이상 황당한 얘기 아니다"▶ '강연의 신' 김창옥 "MRI, PET 찰영 결과 알츠하이머 의심 가능성" 안타까운 건강 상태▶ 고민시, 속옷 화보서 볼륨 몸매 과시…복근에 몽환 눈빛에 남심 녹인다..▶ "신입생 커플 동아리방서 성관계…몰카범으로 지목한 황당한 XX"▶ ★'아이즈원' 혼다 히토미, 빵빵했던 볼살도 사라져 성숙한 여인의 향기 뽐내



추천 비추천

8

고정닉 0

26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선배에게 예의범절 깍듯하게 지킬 것 같은 유교 스타는? 운영자 24/02/26 - -
공지 (인재채용) 사이트 운영자 모집 -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4/02/28 - -
5789 "더 빠르고 더 강하다" 삼성 첫 AI 노트북 1월 출시…역대급 기술력 선보일까? [3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6630 7
5788 [오늘의 운세] 2023년 12월 15일 띠별 운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78 0
5787 189회 연금복권 1등 당첨번호 '4조466557'…WOW 행운 명당 이곳이었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06 0
5786 OOOO가 車에 음식물 쓰레기 테러…보닛을 식탁 테이블 삼아 만찬 즐겼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66 0
5785 "크리스마스를 기다리는 중" 서동주, 딱 붙는 원피스로 탄탄한 뒷태 그대로 노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34 0
5784 '39세' 유인영, 수영복 뽐낸 글래머 몸매…'상큼한 말괄량이' [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08 0
5783 후드티 입고 고개 푹 '페이크 손님'…전국 미용실만 골라 2500만원 훔친 간 큰 도둑 [9]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3724 8
5782 이상준 "마흔 넘어 이성에 고백하는 것 추하다"…37세 이국주 "나는 여자잖아!" [93]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530 12
5781 "멀쩡히 잘 살아계시는 분을 죽었다고 보도하는 유튜브 가짜뉴스…" 이루, 사망설에 분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81 0
5780 '음주운전' 이루, 父태진아 사망설에 분노 "멀쩡히 잘 살아계신데"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63 0
5779 '장동건♥' 고소영, 필라테스 강사 못지않은 고난도 실력…코어힘 미쳤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243 0
5778 '폭풍 XX' '파워 딜도'…17기 상철 '19금 술집 메뉴판' 충격적인 논란 터졌다 [25]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5438 13
5777 조민 주거지 찾아간 TV조선 취재진 항소심서도 무죄…"처벌할 정도 아냐"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5 191 1
5776 빅뱅 출신 승리, 태국서 호화 생일파티…곧 출소 1년, '위대한 승츠비' 삶 이어져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398 3
5775 '43세' 윤혜진 "엄태웅 나가! 지온이도 저렇게 얌전히 앉아서 찍소리 안 하고 자기 할 일 하는데"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74 0
5774 "봉사 많이하고 따뜻한 사람"…전북 익산서 일가족 4명 숨진 채 발견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83 0
5773 "공짜로 유재석 아들 주례"vs"정장 받고 하하 아들 주례"…지석진 둘 중 선택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00 0
5772 장근석, 상위 0.05%에게만 발급되는 블랙카드를 공개하며 남다른 재력을 과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35 0
5771 '다소 충격적인 신화 에릭 근황' 살 찌고 수염 덥수룩한 모습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74 0
5770 "임영웅 덕에 암까지 나았다" "콘서트 갔다가 둘째 임신"…진짜 히어로였다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63 1
5769 "어쩌구 웅앵웅 괜찮을 거야"…이지현 아나운서 '페미' 몰이에 결국 사죄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58 0
5768 합계출산율 '0.65명' 2년 후 사망자가 더 많아…2072년이면 대한민국 소멸?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4 0
5767 "고양이 같았어"…19세차 불륜 교수·여대생 달달한 애칭 카톡 파장 (82년생 XX대교수)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52 0
5766 박서준, 마블 캐스팅 얀 왕자 충격적인 캐스팅 비화 밝혔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31 0
5765 이재명 영장 기각했던 그 판사, 송영길 운명 가른다…유창훈, 18일 실질심사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18 0
5764 "어묵 갯수가 몇개고! 재드래곤 감사합니다!"…부산 어묵집 손님도 택배도 폭주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97 0
5763 물리학자 김상욱 교수 "1년에 강연 제의 2000개…강연료는 1시간에 100만원"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68 0
5762 "하나밖에 없는 성실한 아들이었는데…" 뺑소니범 잡고보니 군상병이었다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80 0
5761 '4급→7급' 조병규, 나라지키는 현역 가기 위해 치료후 재검..내년 입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35 0
5760 허준호 목격담, 시사회서 경호원에게 끌려가…이유 알고보니 '감동 실화'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65 0
5759 하석진, 헤이즈의 엄청난 저작권에 대해 간접 언급 "세무사 매출 TOP CLASS"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8 0
5758 LH임대아파트에 BMW·포드 2대에 1대 꼴…"3683만원 넘으면 주차 금지"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97 3
5757 "가격 뿐만 아니다! 편의장비·실내공간까지"…가성비 왕 'XM3 1.6 인스파이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77 0
5756 "군 장병 19,900원"…'군인 3000원 더' 여주 무한리필 고깃집 별점 테러 당했다 [2]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252 3
5755 박시은♥진태현 대통령실 초청 후기…"용산+백악관+크렘린궁에서 오라 그러면 갈 수 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7 0
5754 '제 2전청조 루머' 아름 애인 극단적 시도에…"남편 바람 피우길" 과거 갈등 재조명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14 0
5753 치매 노인 밀친 간호사 "혼자 넘어졌다" 발뺌…CCTV 보자마자 모두가 경악할 수 밖에 없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4 0
5752 최서원(개명전 최순실) "조민은 후원 쇄도, 우리 딸은 엄마 병원비에 허덕…불공평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0 0
5751 강정호·박병호·김하성 이어 이정후까지…키움은 이름처럼 닉값 톡톡히 했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1 0
5750 "아내가 유명 무속인 유튜버 OO 불륜…블박에 빼박인데 역으로 의처증 환자 취급"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33 0
5749 최민환, 율희와 이혼 후 첫 근황…"새 가족사진" 이혼 발표글도 삭제, 새출발 예고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45 0
5748 "왜 이렇게 변하질 않는건데!" 송혜교, 42세 맞아? 매일이 리즈 갱신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1 0
5747 "스스로 노예를 자처하네~"…남편 도시락 싸주는 유튜브에 여성전용 커뮤니티의 비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6 0
5746 '띵장' 김기동, 대체 왜 포항을 떠나 서울로 갈까?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76 0
5745 남경필 "마약중독 내 아들 빨리 엄벌 내려줘, 형 확정돼야 치료든 뭐든간에 제발"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8 0
5744 SSG 맏형 추신수, 내년시즌까지 뛰고 은퇴…전액 기부 의사 밝힌 진정성있는 행보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78 0
5743 몽키스패너·망치로 무인점포 키오스크 '쾅쾅'…체포해보니 결국 10대 범죄였다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91 0
5741 '김무열♥' 윤승아, 이런 가정 꾸미고 싶다…"우주의 기운을 모아 제일 귀여운 산타"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25 0
5740 "청주교도소 차출…미성년 상대 범죄 많아 충격" 박서준, 다양한 군시절 인간군상 목격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09 0
5739 닭뼈 맞고 눈·코 다친 행인…초등학생이 부모 몰래 치킨 먹다 창밖으로 던져 [1] dbc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3.12.14 169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