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아쉬운 연패… 2R 적극성 높여야” ‘캐니언’ 김건부 다짐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2.07.03 21:13:04
조회 2306 추천 9 댓글 9

[OSEN=종로, 임재형 기자] 담원이 뼈아픈 2연패(젠지-T1전)를 딛고 다시 상위권 경쟁에 돌입했다. 담원의 정글러 ‘캐니언’ 김건부는 연패에 대해 아쉬워하면서 “2라운드에선 게임 내에서 적극성을 높이겠다”고 다짐했다.


담원은 3일 오후 서울 종로 롤파크 LCK아레나에서 열린 ‘2022 LOL 챔피언스 코리아(이하 LCK)’ 농심과 서머 시즌 1라운드 경기에서 2-0으로 승리했다. 이번 승리로 담원은 4승(2패, 득실 +5) 대열에 합류하면서 디알엑스, 리브 샌드박스를 제치고 3위로 올라섰다. 2연패에 빠진 농심(2승 4패, 득실 -5)은 가까스로 6위 자리를 유지했다.


경기 후 OSEN의 인터뷰에 응한 ‘캐니언’ 김건부는 먼저 농심전 2-0 완승에 대해 “높은 순위에 올라가기 위해선 1승이 소중한데 깔끔하게 이겨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특히 완승으로 담원은 중요한 승점도 확보할 수 있었다. 담원은 디알엑스, 리브 샌드박스와 승수(4승)는 같고, 득실 차이로 3위에 올라 있다.


농심전의 포인트로 김건부는 ‘봇 라인’을 꼽았다. ‘고스트’ 장용준이 세나를 상당히 잘하기 때문에 이를 견제하려고 했다. 김건부는 “세나를 의식해 밴픽 회의를 많이 하며 어떻게하면 우리 팀이 유리하게 경기를 풀 수 있을지 고민했다”고 전했다.


담원은 2연승으로 다시 분위기를 탔다. 하지만 지난 2주차 2연패(젠지-T1)는 뼈아프다. 김건부는 당시 상황에 대해 “우리의 적극성이 부족했다”고 곱씹었다. 젠지, T1에 인게임에서 끌려 다녔다고 덧붙였다. 김건부는 “2라운드에서 상대할 때에는 적극성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 또한 젠지, T1의 기본기가 좋은데, 우리도 다듬으려고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너구리’ 장하권의 ‘탑 세주아니’는 현재 이번 시즌의 ‘신 스틸러’로 자리 잡은 상태다. 김건부는 상황이 된다면 본인도 활용할 수 있다고 자신했다. 김건부는 “성능은 탑이 좋다. 정글러로 쓰여야 한다면 내가 픽하겠다. 유연하게 대처할 생각이다”고 전했다.


오는 7일 담원은 디알엑스와 시즌 5승을 놓고 대결한다. 김건부는 “디알엑스의 후반 실수가 보였지만 초반 강력함은 눈에 띄었다”며 “개개인의 실력이 높은 팀이다. 승리를 위해 열심히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알렸다. /lisco@osen.co.kr

추천 비추천

9

고정닉 2

5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팬 서비스 가장 잘해주는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2/08/08 - -
공지 OSEN 갤러리입니다. [16] 운영자 20.07.15 4312 30
3048 “2회 타구 놓쳤다면 오지배 됐겠죠”...거포 변신 오지환 [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1080 4
3047 울산 홍명보 "이길 수 있는 경기 실점 아쉽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37 0
3046 “53세 믿을 수 없어” 김혜수… 도자기 피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634 0
3045 ‘페이커 펄펄’ T1, 농심 꺾고 PO 2R 직행 [1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7 1625 7
3044 리브 샌박, 1만 골드 뒤집고 3위 사수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587 0
3043 김준호, 5일 부친상.."슬픔 속 빈소 지키는 중"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1234 0
3042 'K-즐라탄' 김현, '3G 연속골+멀티골' 폭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64 0
3041 '황소' 황희찬, 6분 만에 터졌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6 2079 0
3040 ‘룰러 엔딩’ 젠지, 파죽의 9연승 행진…담원 3연패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862 0
3039 13살 온라인 그루밍 피해자 등장.."아저씨들 쳐다봐"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556 0
3038 '제르소 1G 1AS' 제주, '골대 3번' 서울 2-0 격파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5 223 0
3037 '임신' 전혜빈. 점점 부풀어오른 D라인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255 0
3036 "저는 이제 화가 없습니다" 하주석 생애 첫 끝내기홈런 [8]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1885 4
3035 담원-샌박 맞대결 앞두고 주전 코로나19 확진 [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2 2113 6
3034 '오늘의 웹툰' 박태준·야옹이 조회수 폭망 작가 데뷔 [8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11935 18
3033 '7연패 탈출' 서튼 감독 "오랜만에 이겼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853 0
3032 ‘정상 대전’ 드디어 웃은 젠지, 천적 T1 설욕 [16]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30 28588 23
3031 이수영 "전쟁고아 같은 삶 살았다..공황발작"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1249 1
3030 연이틀 블론 악몽의 9회…한화 마무리 흔들린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411 0
3029 '쵸비' 정지훈 "T1과 2R 경기 결과 보면 될 것"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9 45321 0
3028 '구창모 5승' NC, KIA에 위닝시리즈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1379 4
3027 젠지 파죽의 6연승, 디알엑스 셧아웃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618 0
3026 "아이유 누나" 제이홉 BTS→연하남 모드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8 6327 13
3025 홍석천 "퀴어 드라마 제작 강다니엘·손석구 원해" [41]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3880 9
3024 한국, 벤투호 4연속 일본 상대 0-3 참사 [3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2771 24
3023 트럭시위도 무소용..3주만 7위 롯데 가을 멀어진다 [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1618 2
3022 T1, 강해진 KT 꺾고 8연승 질주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7 737 1
3021 지드래곤, 나시티 속 탄탄 팔근육..올블랙의 정석 [113]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7309 9
3020 故 김기덕 감독 유작 '콜 오브 갓', 베니스영화제 진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503 1
3019 완전체 타선 NC, KIA 9-1 제압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6 1859 5
3018 빈자리 있었나? '타격 4위' 컴백 KIA 외야 누가 빠지나 [2]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1417 1
3017 "여왕의 사랑" 김연아♥고우림 일본 들썩인 '퀸연아' [1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4368 9
3016 "최악의 다이빙" 네이마르, 친선전 제 버릇 못 버렸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5 381 0
3015 ‘피넛 500전 달성’ 젠지, 체급 차이 앞세워 선두 재탈환 [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1264 2
3014 '한화 첫 위닝' 이강철 "박병호 굳히기 타점 승리"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462 0
3013 "AT마드리드 호날두에 역제안..그리즈만 밀려난다" [15]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2748 7
3012 손석구, 연기만 잘하는 게 아니네‥직접 연출 단편영화 홍보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4 1135 0
3011 ‘안경 에이스 맞대결’ 양현종 승리 & 20안타 폭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688 0
3010 ‘7연승 질주’ T1, 11승 달성하며 선두 재탈환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879 0
3009 '찾는 구단 없는' 호날두 친정팀 복귀 가능성 솔솔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3 1073 5
3008 '한때 英 최고의 재능' 끝 모르고 추락 중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605 13
3007 '이브' 박병은, 결국 서예지 위해 살인까지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1032 0
3006 ‘오너’ 문현준의 작심 발언 “심판, 권한 없다고 생각” [39]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38009 16
3005 결국 터진 크로노브레이크 오류..담원-농심 재경기 [10]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724 0
3004 유재석x조세호 너마저..'우영우' 박은빈 견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712 0
3003 중국 격파에 흐뭇한 벤투 “세 골 넣었지만 더 넣을 수 있었다”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1 228 1
3002 “선처 합의 없다” 악플러 강경대응 예고 T1-페이커 [64]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9 25969 42
3001 롯데, 피터스 웨이버 공시...방출 수순 [오피셜]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1069 0
3000 "마블보다 재밌다"..'외계+인', 관객들 '찐'호평 [47] ose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18 3849 5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힛(HIT)NEW

그때 그 힛

1/3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