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가자지구의 인도주의적 위기...어린이 굶주림 사망과 식량 불안 증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3.04 07:27:41
조회 1496 추천 3 댓글 15
														


이스라엘의 지속적인 군사작전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심각한 인도주의적 위기를 초래하고 있다


[서울=서울미디어뉴스] 김영미 기자 = 이스라엘의 지속적인 군사작전이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서 심각한 인도주의적 위기를 초래하고 있다. 최근 며칠 동안 최소 15명의 어린이가 영양실조와 탈수증으로 사망했다고 가자지구 보건부가 발표했다. 이러한 상황은 이스라엘군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 간의 격화된 교전으로 인해 국제단체들의 구호물품 지원이 어려워진 데 따른 것이다.

유엔 팔레스타인 난민구호기구(UNRWA)는 보안 문제로 인해 구호품 트럭의 진입이 제한되고 국경 검문소가 폐쇄되는 일이 잦아 가자지구 내 식량과 의료용품 공급이 매우 어려워졌다고 밝혔다. 실제로 UNRWA에 따르면 지난달 가자지구에 진입한 구호품 트럭 수는 전월 대비 50% 가까이 감소했다.

유엔 인도주의업무조정국(OCHA)의 라메시 라자싱엄 조정국장은 가자지구 전체 인구 220만 명 중 117만 명이 '비상' 수준, 50만 명이 '재앙' 수준의 식량 불안에 처해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가자 북부 대부분의 주민은 최악의 상태인 '재앙·기근' 단계에 이르렀으며, 가자시티는 전기 공급 중단으로 인한 인도적 위기가 심화되고 있다.

OCHA는 병원에서의 전기 공급 중단이 생사를 결정하고 있으며, 신생아와 산모가 사망하는 안타까운 사례가 발생하고 있다고 전했다. 가자 시티에서는 구호품을 실은 트럭에 몰려든 주민 100여 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하기도 했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유엔 여성 기구는 이스라엘과 하마스 전쟁 이래 가자지구에서 살해된 여성이 9천 명에 달한다고 집계했다. 이는 가정의 붕괴와 자녀에 대한 보호 약화로 이어지고 있다.

이러한 상황은 가자지구 내에서 식량 위기와 인도주의적 위기가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음을 보여준다. 전력 공급 중단과 의료 역량 약화로 인해 어린이들의 생명마저 위협받고 있는 현실은 국제사회의 긴급한 관심과 지원을 요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 골수 줄기세포 치료, 급증하는 실손보험 청구 '도마위'▶ 일론 머스크 보상 패키지 소송?...변호사단, 테슬라 주식 수조원 요구▶ [탐사기획] "유튜브 뒷배는 민주당"...헌법 위에 군림하는 '유튜브' ②



추천 비추천

3

고정닉 0

9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운전대만 잡으면 다른 사람이 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15 - -
이슈 [디시人터뷰] 집념닥터, ‘내가 사랑하는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4/04/16 - -
3218 [속보] 한일 정상 전화회담 "한일, 한미일 협력 심화에 일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8 2 0
3217 與, 6월말 전당대회서 당대표 선출 예정…상임고문단 간담회서 당 수습 일정 설명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10 5 0
3216 與 초선 당선인 간담회 "회사였으면 벌써 TF 만들어…4050 대책 세워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8:02 41 0
3215 윤재옥, 초선 당선인에 "숫자가 적을 수록 '단일대오'…뭉쳐 있으면 함부로 못해"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57 15 0
3214 與 원로들 "대통령 불통, 당 무능에 국민 심판…정권 초심으로 돌아가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39 9 0
3213 프랑스 대표 경영대학원 에섹(ESSEC) 학생 경기도 방문... 신도시 정책 학습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6:18 8 0
3212 대한교조, 학생인권보장위한 특별법 발의에 "학생·교사 편가르기 말고 교육 본질 회복 위해 노력해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49 9 0
3211 [포토] 美 의회 앞 풍경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8 9 0
3210 [포토] 영화 '건국전쟁' 美 의회 상영 앞두고 기념촬영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5:23 9 0
3209 마포구 '사람을 보라 ' 축제…장애·비장애 장벽 허문다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7 8 0
3208 전쟁기념관, 종북성향 시민단체에 멱살잡혀 휘둘리나...총선 직후 金 감독 '용산특강' 무기한 연기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25 10 0
3207 코스피 부진 속, SOL AI 반도체 ETF 2종 순항...하루 만에 100억원 이상 순매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12 11 0
3206 CJ대한통운, 유엔 세계식량계획 통해 쌀 10만톤 지원…국내운송·선적도 수행 [4]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8 1484 0
3205 국제유가 고공행진에 'KOSEF 미국원유에너지기업 ETF' 는 웃었다...3개월 수익률 22%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8 10 0
3204 롯데건설, 부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맞손...유망 스타트업 발굴 박차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8 10 0
3203 민주 "새 원내대표 선거, 5월 3일 오전 10시 예정"...후보에 박범계·서영교·박주민 등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10 14 0
3202 與 일각서 '영수(領袖)회담' 언급…"尹대통령, 적극 협조 구해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52 17 0
3201 [속보] 민주 "새 원내대표 선거, 5월 3일 오전 10시 예정"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49 14 0
3200 홍익표 "법사위·운영위 꼭 민주당이 갖는게 맞아...기존 법사위 작동하지 않는 수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07 14 0
3199 대한교조, 초·중·고 성교육 도서 유해성 무시 결정에 반발..."도덕·윤리 수호해야" [4]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52 569 3
3198 1년 4개월 만에 1400원 터치한 원‧달러 환율, 한국 경제 '뇌관' 될라 [16]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57 456 1
3197 영화 '발레리나' 키아누 리브스 공식 출연 확정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1 23 0
3196 KTS, 전국 균형 발전을 위한 자동차 인증 및 테스트 인프라 확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1 15 0
3195 중랑진로직업체험지원센터, 2년 연속 우수센터 선정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1 12 0
3194 EU 특별 정상회의 개최... 제조업 위기 극복 및 글로벌 경쟁력 회복 방안 논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4 0
3193 韓 AI 특허 선도에도 기초 모델 미개발...원인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30 14 0
3192 지정학적 위험에 '뉴욕증시 혼조세'... 중앙은행 정책 불확실성에도 투자 심리 하락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9 12 0
3191 대통령실, 박영선·양정철 인사 보도에 "검토된 바 없어"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7 14 0
3190 美 국가안보보좌관 설리번, 이란 새로운 제재 발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2 10 0
3189 무협, 규제·애로 해소 통해 수출 중심 경기 회복 지원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9:21 34 0
3188 與 여성 당선인 차담회…나경원 "관행적인 모임, 조배숙과 공동대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4 0
3187 '비즈니스 금지' 조국에 김웅 "내로남불 GOAT"…曺측 "그날 타고 불편 느껴 타지 말잔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1 0
3186 '민주당 압승'하자마자 폭락하는 코스피...3개월만에 2% 넘는 최대 낙폭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4 0
3185 이스라엘과 전면전 준비하나...이란 대통령 "고통스러운 대응할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9 0
3184 강남구, 쿠팡이츠서비스와 함께 이동노동자 안전운전 교육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6 1
3183 '무협‧KOTRA‧산업부' 맞손... 국내기업 약 3천개 사와 수출상담 진행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6 0
3182 與 당선인 총회서 "낙선자들 얘기 꼭 듣자, 냉정한 분석으로 백서 만들자"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4 0
3181 김의장, 3대 정치개혁법 발의…"문제점 개선해 우리 정치 체질 개선"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2 0
3180 파키스탄·아프간에 때아닌 4월 폭우...80여명 사망 [21]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978 4
3179 강원문화재단, '문화예술 통해 사회문제 해결' 목표로 한 '문화예술 봉사단' 출범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5 0
3178 윤재옥, 채상병 특검법에 "野 선거 승리했다고 독소조항 해독 안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3 0
3177 강원도립대, 지역 골목상권에 시그니처 음료 레시피 보급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1 0
3176 與 "당정, 민생 더 가까이 국민의 소리 경청하며 진심 보여드릴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4 0
3175 [조우석 칼럼] 이미 불어닥친 윤석열 대통령 탄핵 광풍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42 0
3174 국민의힘·국민의미래 합당 결의…당선인 108명 결의문 채택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6 0
3173 與 '실무형 비대위' 결론…"당, 빨리 수습해 지도체제 출범하는 쪽으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2 0
3172 이승만, 70년 만에 美 의회 다시 선다...영화 '건국전쟁' 상영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30 0
3171 한국공항공사, 스마트공항 앱으로 국내선 항공기 실시간 확인할 수 있어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0 0
3170 용산구, '안전대책을 포함한 사업계획서 수립' 전국 최초 제도화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23 0
3169 무협, '2024 美 대선 워치' 시리즈 발간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6 64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