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한중일 정상회의, 4년 5개월 만에 서울에서 개최… 3국 정상 소통 정상화 기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5.23 17:45:29
조회 98 추천 0 댓글 0
														
[서울=서울미디어뉴스] 이명호 기자 = 오는 26∼27일 서울에서 열리는 한중일 정상회의는 3국 정상 간 소통을 정상화한다는 의미를 가진다. 이번 회의는 2019년 12월 중국 청두에서 열린 8차 정상회의 이후 4년 5개월 만에 개최되는 것이다.

코로나19와 갈등 속에서도 정상회의 성사


한중회담 기념촬영하는 윤석열 대통령 ⓒ연합뉴스


한중일 정상회의는 2008년 첫 회의 이후 짧게는 1년, 길게는 3년 간격으로 개최되어 왔다. 그러나 코로나19 팬데믹과 강제징용 배상판결을 둘러싼 갈등으로 인해 이번 회의는 어려운 과정을 거쳐 성사되었다. 윤석열 정부 출범 이후 한일 관계가 회복되었지만, 미중 전략경쟁 심화 속에서 중국의 신중한 입장도 있었다. 중국은 한미일 결속이 강화되는 상황에서 한중일 협력의 중요성을 인식하며 회의에 참여하기로 했다.

한국이 의장국으로서 한중일 협력 프로세스 복원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적극적인 역할을 한 것이 이번 정상회의 성사에 주요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김태효 국가안보실 1차장은 23일 브리핑에서 "이번 정상회의는 한일중 세 나라가 3국 협력체제를 완전히 복원하고 정상화하는 분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인적교류 확대와 경제 협력 논의

한중일 3국은 정상회의에서 인적교류 확대와 경제·통상 협력을 중점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다. 북한 문제는 입장 차이가 커 원론적인 수준에서 다뤄질 가능성이 크다.

3국 정상회의의 정례화도 주요 의제가 될 전망이다. 강준영 한국외대 교수는 "이번 정상회의는 소통의 모멘텀을 만들었다는 의미가 크다"며 "차기 회의 개최 시점을 지정하는 방식 등으로 정상회의를 실질적으로 정례화하는 방안이 마련된다면 상당한 성과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중·한일 정상회담 주목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해 11월 16일(현지시간) 샌프란시스코 한 호텔에서 열린 한일 정상회담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악수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7일 한중일 정상회의에 앞서 26일 리창 중국 총리,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각각 양자회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리창 총리와의 회담이 주목된다. 윤석열 정부는 그동안 한미일 협력 공고화에 집중했으나, 이번 회담이 소원했던 한중 관계의 분위기 전환 계기가 될지 관심이 쏠린다.

한중 간에는 최근 고위급 교류가 활발하게 이어지고 있어, 내년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 계기에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방한까지 우호적인 분위기를 이어갈것으로 보인다.

한일 정상회담에서는 '라인 야후' 사태가 다뤄질지 주목된다. 양국은 공고한 관계 개선 흐름을 타고 있지만, 언제든 휘발성 강한 사안이 불거질 수 있는 만큼 정상 차원에서 적절한 소통이 이루어진다면 의미가 클 것이다.



▶ 한일 정상, 26일 서울에서 회담 예정…한미일 협력 강화 논의▶ [속보] 한중일 정상회의 4년5개월만에 개최…26∼27일 서울서



추천 비추천

0

고정닉 0

0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연예인 안됐으면 어쩔 뻔, 누가 봐도 천상 연예인은? 운영자 24/06/17 - -
4649 한국소비자원, '두낫콜' 디지털서비스 개방으로 국민 편의성 향상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7 0
4648 박강수 마포구청장 16개 동장과 아현시장 시설 개선 현장으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7 0
4647 경기도 특사경, '전기충격 불법 개 도살' 현장 급습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8 0
4646 부천시일쉼지원센터, '2024. 찾아가는 워라밸 런치박스'신청자 모집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5 0
4645 與, 미래산업 육성, 지역균형발전 관련 8건 법안 '당론 발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5 0
4644 SK 최태원 "개인적인 일로 국민께 심려...사법부 오류 있다"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8 0
4643 "잘가 유성호텔"...철거 앞두고 학술포럼 개최 [8]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3636 6
4642 與, 의료계 향해 "환자 곁으로 돌아오라…의료개혁 패키지법, 주중 당론 발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4 0
4641 대전시, 방산기업-외국군 장교 교류 확대 발대식 개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0 0
4640 美 의회조사국, 시진핑 일가 은닉 재산 보고서 공개..."최소 7억 달러 이상"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6 0
4639 영등포 낙선 박용찬, 與 최고위원 출마…"기본 재건 시작"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9 0
4638 美 하원, 18세~26세 남성 강제 징집 법안 통과 [3]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50 0
4637 검찰, '뉴스타파 허위 인터뷰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영장 청구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7 0
4636 안철수, 대표 경선 불출마 시사…"더 시급한 과제들 집중"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6 0
4635 대법원, '한동훈 명예훼손' 유시민에 벌금 500만원 확정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1 0
4634 '한동훈이 불법 사찰' 유시민, 벌금형 확정…韓 "가짜뉴스 방지 정책 만들어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0 0
4633 대한교조, 15일 '세계사적 관점에서 본 6.25 전쟁' 행사 개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1 0
4632 與, 매일 열던 의총 중단…"민생 현장, 민생 정책 속으로 갈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7 0
4631 [속보] 검찰, '허위 인터뷰 의혹' 김만배·신학림 구속영장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7 0
4630 누구나 쉽게 고소장 작성...경찰, 종류별 간이 고소장 양식 마련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0 0
4629 "대표 선호도…유승민 29%·한동훈 27% 오차범위내 접전"[한국갤럽]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7 0
4628 與 박정훈, 이재명 위증교사 녹취 파일 공개…"위증교사 명백"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9 0
4627 황우여 "고금리로의 중도 전환, 수렁에 빠지게 해…정부, 적극 검토해달라"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2 0
4626 중앙지검, '김정숙 타지마할 의혹' 수사 속도...4차장 산하 검사도 추가 투입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6 0
4625 행안부, 부안 지진피해 복구 위해 전북도에 특별교부세 10억 지원키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9 0
4624 北 오물풍선 관련 야당·야권단체 좌담회..."대북전단 탓" [57]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988 5
4623 野 반대에 발목 잡힌 재정 준칙 22대 국회에선...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0 0
4622 이재명, 與 국회 불참에 "버림받기 전에 국회로 돌아와야" [1]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30 0
4621 尹대통령 지지율 10주 연속 30% 초반대 유지 [리얼미터]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2 0
4620 당정 "신생아 특례대출 소득기준 완화…에너지바우처·냉방비 지원 확대" [12]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612 0
4619 루비오 상원의원, 트럼프의 부통령 후보로 급부상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4 0
4618 우크라이나 평화 회담, 주요 국가 불참 속 합의문 채택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3 0
4617 오후석 행정2부지사, 대북전단 살포우려 연천군 현장 순찰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2 0
4616 나쁜 녀석들: 라이드 오어 다이, 스크린 큰 곳에서 봐야 재밌다?...N차 관람 부르는 리뷰 화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22 0
4615 계룡건설,'나라사랑 보금자리'사업에 1억 원 후원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9 0
4614 BNK부산은행, 수해예방 배수로 환경정비 봉사활동 실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18 0
4613 페루 남서부 해안에서 규모 6.0 지진 발생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7 32 0
4612 [요한복음] 이상학 목사 "빛은 생명이다, 빛으로 오신 예수님"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3 0
4611 [이 시각 세계] G7 정상회의 폐막…"러시아 동결 자산 활용해 우크라이나 지원" 外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6 0
4610 퓨리오사: 매드맥스 사가, 150만 관객 돌파...전체 박스오피스 TOP 2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8 0
4609 마포구청, 미국흰불나방 대비 선제적 방제작업 실시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7 0
4608 뉴욕증시, AI 열풍 속에 혼조세 보이며 소비 둔화 우려 증가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6 34 0
4607 윤지사 "국가 혼란 조장하는 좌파 세력에 맞서 더욱 단결할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46 0
4606 윤지사 "국가 혼란 조장하는 좌파 세력에 맞서 더욱 단결할 것"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46 0
4605 [포토] 경복궁을 방문한 KHHC청소년들, 생애 처음 입어보는 한복에 행복한 미소 가득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48 0
4604 [이 시각 세계] 美 초당파 국회의원 대표단, 인도 방문…달라이 라마 14세 알현 예정 外 [28]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6990 8
4603 [포토] 하와이 KHHC 청소년들, 서울 종로문화재단 글로벌 서포터즈 임명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37 0
4602 [포토] 아모레 퍼시픽 사옥을 방문한 하와이 KHHC 청소년들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41 0
4601 [포토] 70년 분단, 아픔의 땅과 마주한 하와이 KHHC 청소년들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35 0
4600 NH농협카드, 우리 농축산물 소비 촉진을 위한 상생페스티벌 진행 SMNEW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6.15 34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