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무너지는 일본의 식문화... 어류 소비 급감에 위기감 고조앱에서 작성

난징대파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6.12 18:55:01
조회 36842 추천 436 댓글 737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5a0b91d7d64d25c93965438a0be94ae297557

육류보더 어류를 많이 먹는 걸 왜인지 자랑으로 생각하는 일본

그런데 그런 일본에서도 어류 소비 급감이 현실화 돼 사회문제가 되고 있다는데 대체 무슨 일일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5a1b61d7d64d26c82a91c7570bfde7d49b13d

일본 수산백서에 따르면 인당 어류소비량 조사를 시작한 건 1989년

2001년 피크를 찍은 어류소비량은 꾸준히 하럳하더니 최근에는 그때의 반토막 수준까지 내려옴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5a3b91d7d64d2c63c39f331f6f9079174de6a

인당 22kg이라는 양이 얼마인지 채감이 안 되는 사람들을 위해 설명해주자면

인당 연간 방어 2마리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5a3bd1d7d64d25ee32dcd754c8dd2ad15daea

또는 전갱이 75마리 정도를 먹는다고 생각하면 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5a5b71d7d64d22d7d2a86f3e33a5cce7e507a

이렇게 물고기를 점점 멀리하는 현상을 '사카나 바나레'라고 부르는데 일반 생활에서 정말 체감이 되는지 확인해 봄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0ba1d7d64d2c7eb9f377caff5439e610b1a

[20대 애엄마]

육류 요리를 주 5회 한다면 어류는 주1회 하는 것 같네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0b61d7d64d2b9f782050a68908b73070f9b

(물고기 요리는) 잘하지 않으면 퍼석퍼석하게 돼버려서 애들도 잘 안 먹으니까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2bb1d7d64d20bb8d910c25b449827637825

[오른쪽 초등학생]

(고기와 물고기 중 어느 쪽이 더 좋냐는 질문)

그렇게 물어보시면 고기가 더 좋은 것 같아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3bf1d7d64d226fcc99b6d31124469d14eb0

[왼쪽 초등학생]

고기가 더 좋아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3b91d7d64d28f4b651931cdf97192a1bf8a

여러 가족을 인터뷰한 결과 역시 아이들은 물고기보다 육고기가 더 좋다고 말했다고 함

애엄마들은 아이들의 취향 때문에 생선요리를 잘 하지 않게되는 경향이 있다는 답변이 많았다고 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4a4b81d7d64d26c559f4bdeafe2fcbeca6d4a

그럼 사카나 바나레 현상은 아이들 때문에 발생하는 것일까?

그렇지는 않음

실제로 왼쪽 여자는 자신도 어류를 좋아하지만 독립한 이후로 한 번도 생선구이를 만든 적이 없다고 말 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0bc1d7d64d22bcbd1238078f4734b9acc34

사카나 바나레는 고령자들에게도 마찬가지로 나타나고 있었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1bc1d7d64d29780c37c29aab4d0265ae67b

[80대 노인]

(무엇을 사셨나요?)

양상추에 히야시추카(일본식 중화냉면), 소고기랑 토마토...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1b71d7d64d2c0ab981b5ba7ee66a48f1017

(물고기는 안 사셨나요?)

오늘은 사지 않았어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2bc1d7d64d2f8da8627dda8463c86b7c2d7

[60대 노인]

전에는 (물고기 요리를) 하려고 노력했는데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2bb1d7d64d2e41673fe36dbd4c1979c77d6

뭐 이제는 전혀 하지 않아요(笑)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2b71d7d64d247758a61430457389f522bb1

취재진은 아이들뿐만 아니라 고령자들 역시 육식화가 진행되고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음

이유가 뭘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3b91d7d64d297403d35ce0bb637218c1ac3

[60대 노인]

고기가 생선보다 메뉴로 선택했을 때 만족감이 있으니까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4bb1d7d64d2981d730e83fd19816298e319

생선은 일단 구워버리면 어떻게 해도 다음날 데웠을 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7a4b71d7d64d24ac36426628cd1a77beeb7f2

풍미가 떨어지니까 미리 만들어 둘 수도 없고

여러모로 귀찮죠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6a0ba1d7d64d2c589f0d1ee5203f59bd4924b

생선은 조리에 손이 더 많이가다보니 고령자들의 육식화에 영향을 끼쳤다는 분석도 있다고 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6a1bc1d7d64d205f784aff70ac1b6dcfd1115

아이부터 노인까지 전 세대에서 발견되는 생선 기피 현상

업계에서는 어떻게 보고 있을까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6a3b71d7d64d2f995a732844465ebdb82b210

[치바현의 선어점 이시게어류의 점장 야마다 마사오]

상황이 매우 안좋다고 생각합니다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6a2b61d7d64d2072c001394b40fc5e851a997

젊은사람들은 거의 생선 자체에 손을 대지 않는다는 것은 저희도 느끼고 있습니다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6a5b71d7d64d2b996f997287c2193d8a03e44

문제는 이런 생선 기피 현상을 해결하기 위해 노력하려고 해고 즉효성 있는 대책을 세우기 어렵다는 것임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9a0b81d7d64d2b7434e4fccab9179f964a281

전 수산청 직원인 우에다 카츠히코는 이런 현상이 국가의 과제라고 말함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9a1bc1d7d64d2279a70a94cfce4541dbf8168

[우에다 카츠히코]

먹을 것을 확보하고 스스로 소비하는 힘

생산과 소비는 두 개의 바퀴거든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9a1b81d7d64d2ee77997f5dcaf5e5f62c58f2

이것이 쇠퇴해간다는 건 스스로 살아갈 수 없는 나라가 된다는 것과 같거든요

1bb4d423eaf139b67aaac4b02983746f6fa35109b1d80904aaa9a2bc1d7d64d2d5303da6adb01fe0519e0768

위험한 사태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걸 어떻게든 막아내지 않으면 안 됩니다

7fed8277b58769f13fe883ec45806a3746617f0a9a718ff9df4920abb1

마지막에 나온 우에다라는 인간은 수산청 소속이었던 건 맞지만 지금은 주식회사 웨카츠 수산 대표이사라는데

밥그릇 지키려고 저런다는 생각밖에 안 듦 ㅋㅋㅋ



일본놈들 보면 이상할 정도로 수산물 소비에 자부심을 느끼는 놈들이 있는데

1e8ef919b78269f03eed87e74680746bcdac3045104898a6a9faf3bf1d3b3dc216

사실 소비량만 보면 후쿠시마 사태 직후부터 이미 한일 수산물 소비량은 역전된지 오래임

일본인은 수산물, 특히 어류를 좋아한다, 물고기 본연의 맛을 세계에서 가장 잘알아서 요리도 발달했다 등등

쪽얼쪽얼 온갖 핑계를 다 대지만 현실적으로 보면 일본은 그냥 미친 천황의 명령과 섬의 한계 때문에 육류를 못먹으니까 대체제로 어류밖에 먹을 게 없었던 특이한 상황에 처해있었던 것 뿐이고

이제는 육류를 풍족하게 먹을 수 있게 되니까 점점 정상화 되고 있는 것 뿐임

3eb8d372dadb35a13eee98a518d60403b3802ff587197bee79

앞서 봤듯이 이미 어류 소비는 하락중이고 육류 소비에 역전당한지도 오래임

25a9c436f6ed079967b2d1bc0e9c342f50559c5512bcffadf376b8e80def5294815b11d5b305b194d9e88537ec6da34f5343e8f5efd1a606a2cb5bbfb831e0fa793da5bcbf452306

아시아에서만 봐도 한국에게 추월당한지 한참 됐고 다른 국가들과 비교해도 특별히 많다고 할 수 없게 됨

3ea4d134fcdd2deb60b6c6a519df6a37d6a34447df35f21c4b662d0ecd9d

그런데도 아직도 일본인은 세계에서 어류를 가장많이 소비하는 대단한 민족! 우리 일본은 특별해! 같은 선전선동을 믿는 일본인들이 발에 채일정도로 많으니까 신기함 ㅋㅋㅋ

대체 육류보다 생선 많이 먹는다는 게 왜 자랑이 되는지 잘 모르겠지만

어쨌든 쟤들이 자랑하는 어류 위주의 식생활이 무너진다는 소식은 재밌네

7fbb8520e3833cf623ac98bf06d60403e85de577988356c3fc

조만간 일본은 육류의 본고장이었다

야키니쿠의 나라 닛뽕 ㅇㅈㄹ하면서 또 거짓 선전선동 시작할까봐 겁난다 ㅋㅋㅋ


출처: 대만 갤러리 [원본 보기]

추천 비추천

436

고정닉 57

31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사이버 렉카로 가장 피해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22 - -
공지 실시간베스트 갤러리 이용 안내 [1926/2] 운영자 21.11.18 6341692 452
249786
썸네일
[커갤] 스타벅스와 던킨의 틈새시장을 노린 뉴요커들의 블랭크 스트리트 커피
옌우응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50 380 2
249784
썸네일
[무갤] 노산의 처절함을 고백하는 어느 여자 이야기.jpg
[99]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40 3195 96
249782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MBTI 만화
[43]
묘냥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30 2729 37
249781
썸네일
[유갤] 홍진경이 남편이랑 사귀고 싶은 마음에 했던 미친짓
[57]
ㅇㅇ(78.153) 08:20 3768 37
249777
썸네일
[카연] 같은 반 친구가 신경 쓰여 3화
[38]
나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8:00 3244 41
249776
썸네일
[프갤] 호주 시드니의 서코, SMASH콘 후기
[25]
Match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50 2028 21
249774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33년된 카레 먹기
[63]
레이퀀스뱅큐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40 7639 48
249772
썸네일
[해갤] "나는 바보입니다"에 아직도 분노하는 국민브라
[41]
ㅇㅇ(146.70) 07:30 9014 42
249771
썸네일
[퓨갤] 승진신 악셀력 미치셨는지 ㅋㅋㅋㅋㅋㅋ
[73]
Rutschmean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0 6125 115
249769
썸네일
[미갤] 김풍이 홍대병 개심했을때 했었다는 머리
[51]
ㅇㅇ(45.84) 07:10 9955 21
249767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50년전 젠더갈등
[18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00 24073 191
249766
썸네일
[제갤] 미국 해병대 역사상 가장 힘들었다는 전투..JPG
[394]
leeloo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56 23375 115
249763
썸네일
[이갤] AV 여배우.. 한국 걸그룹 도전 ..jpg
[557]
3dd(121.183) 01:45 38812 583
24976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자살 절벽
[17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35 43849 238
249757
썸네일
[공갤] 스압) 코리아케라톱스 마리오네트 완성
[56]
제브라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1:15 10904 72
249753
썸네일
[무갤] 요즘 중국 업체들이 나거한에서 돈 버는 방법
[33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55 32460 331
249751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역대 미국 대통령들의 최애 음식들
[281]
시진핑의왼쪽부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45 26056 117
249749
썸네일
[이갤] 훌쩍훌쩍 당뇨 걸린 사람의 인생...manhwa
[369]
시립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35 27863 154
249747
썸네일
[야갤] 수술실 조명은 어떻게 그림자가 안 생길까?.jpg
[12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25 22729 120
249745
썸네일
[상갤] <다크 나이트 라이즈> 관련 몇 가지 사실들…
[145]
어텀스나이더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15 17690 95
249743
썸네일
[싱갤] 같은 배우가 성우 연기한 캐릭터들
[174]
노루망고상륙작전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0:05 36514 162
249741
썸네일
[주갤] (블라) 남친이 짠돌이라는 블줌마 ㅋㅋㅋ
[329]
블라탐험가페페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7003 433
24973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한반도의 미친 퍼리충 조상 이야기들.SSUL
[1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6108 108
249737
썸네일
[헤갤] Tanchjim x HiFiGO 4U 리뷰 - "당신을 위한 텐치짐"
[114]
RSGARU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9574 38
249733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코드 맞으면 극호인 데드풀 특유의 유머.jpg
[153]
수인갤러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24213 139
249731
썸네일
[야갤] 탈북민들이 국정원에서 가장 충격받았던 것
[264]
야갤러(211.234) 07.22 28217 176
249728
썸네일
[유갤] 어제의 위력정찰은~
[37]
마늘도살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1605 28
249725
썸네일
[기갤] 터키 여행갔는데 세탁기에 여권 돌려버림
[112]
긷갤러(78.153) 07.22 21447 162
249722
썸네일
[싱갤] 같은 반 여자애한테 야구 가르쳐주는 만화
[127]
Patronu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7466 97
249720
썸네일
[메갤] 토트넘 공계의 조몬국 방문의 일뽕 만화, 영국인들 반응 떴다 ㄷㄷㄷ
[208]
ㅇㅇ(1.217) 07.22 12403 125
249717
썸네일
[헬갤] 현재 운동인들 사이에서 BTS급 인기라는 보디빌더.jpg
[290]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3461 40
249713
썸네일
[주갤] adhd 아내와 24살 남편 같이보자.jpg
[561]
태아령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9283 427
249710
썸네일
[싱갤] 감동감동 카피라이트의 중요성
[170]
이강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7889 148
249704
썸네일
[싱갤] 블라블라 눈수술하고 장님될 위기라는 블라인
[474]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7855 199
249701
썸네일
[카연] 가족들이랑 샤워하는 만화 [야한거X]
[86]
박똥개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6618 113
249698
썸네일
[유갤] 갑자기 분위기 싸해진걸 느낀 유재석
[236]
ㅇㅇ(91.109) 07.22 36464 70
249695
썸네일
[무갤] ‘벼랑 끝 자영업자’ 저축은행 연체율 10% 육박
[318]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18373 100
249692
썸네일
[싱갤] 요즘 전쟁 이야기가 많으니 재조명되는 고전명작 영화
[209]
ㅇㅇ(221.165) 07.22 29634 178
249689
썸네일
[야갤] 아이돌 경호원...10대 팬 머리 때려 뇌진탕 ㄹㅇ...jpg
[641]
Adidas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7613 547
249687
썸네일
[야갤] 진심 음식 먹으러 한국에 온듯한 일본인 유튜버
[376]
ㅇㅇ(106.101) 07.22 33187 251
249683
썸네일
[주갤] 수영강사에 환장하는 한국여자들 jpg
[415]
주갤러(106.101) 07.22 51023 619
249680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육군 막사별 난이도
[616]
nigger892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6850 241
249677
썸네일
[무갤] 부모도 경악할 정도로 속물인 한녀 썰
[254]
ㅇ.ㅇ(112.152) 07.22 33818 410
249674
썸네일
[싱갤] 훌쩍훌쩍 아들이 세상에 남기고 간 법
[313]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3588 271
249668
썸네일
[야갤] MZ세대에게 일침놓는 남자.JPG
[1199]
코브라카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42952 342
249665
썸네일
[디갤] 사진몇장
[16]
쿼르츠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9402 21
249662
썸네일
[새갤] 의외로 충청 카르텔이 장악한 것
[304]
한현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7.22 30411 284
249659
썸네일
[싱갤] 싱글벙글 막장 드라마를 만드는 이유
[194]
ㅇㅇ(27.124) 07.22 24492 106
249656
썸네일
[그갤] 진짜 이런 사람이 있구만
[234]
ㅇㅇ(221.150) 07.22 22577 214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