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마이너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일반] ADHD약 (콘서타) 1년 후기 ..

홍송형규상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1.05.04 17:54:29
조회 28519 추천 49 댓글 35
														


 

[]

 

1) 눈치 박살나서 학창시절 왕따 기본에 학폭도 당함. 맞기 싫어서 쉬는 시간마다 화장실에 똥싸러 갔는데 개쉣기덜이 어떻게 찾아냈는지 물휴지 날라옴. 그래도 아프진 않으니까 기분 좋아서 실실 웃음.

 

2) 갈등 잘 맞춰갈 수 있다는 여자친구들이 사귀기만하면 분노조절장애로 변신함. 본인도 자기가 남자친구한테 욕할 줄 몰랐다던데. 암튼 별 같잖은 것들로 혼남

 1) 마트 갔다가 시식코너에 한눈 팔아서 혼남

 2) 데이트 할 때 서로 먹고 싶은 거 다르길래 각자 먹고 나오면 어떻냐고 했다가 많이 혼남

 3) 쌩얼 사진 귀엽길래 카톡 프사로 했다가 정말 많이 혼남

 

3) 난 스트레스 내성이 엄청나게 강함. 근데 이게 단점이 되어버리는 게 상대방이 어디서 기분 나쁠지 파악을 못 함. ‘너한테 이러면 화 안나겠어?’ 할 때 마다 나는 안나긴 하는데 너라면  기분 나빴겠네..’ 라는 말밖에 안나옴. 난 상대방이 각자 먹고 오자고 했다면 기분 좋게 가서 실컷 퍼먹고 나왔을 거임.

 

4) 우당탕쿵탕 자주함. ADHD 기본 패시브.. 소근육 정밀도가 떨어지잖아. 카페 알바 하다가 물건들을 너무 많이 엎어서 3일만에 짤림. 물류창고 알바 하루만에 열심히는 하는데 너무 위험하게 한다고 나오지 말라는 소리 들음.

 

5) 공부 편식. 좋아하는 과목인 수학 빼고 아무것도 안함. 원리를 깨우쳐서 응용하는 거 말고는 아예 젬병이었음. 암기 과목은 중요한 것만 파악해서 외우는 게 주요 능력인 걸로 앎. 근데 나는 중요한 거 구분 못 해서 통째로 다 외우다가 재미없어서 포기함. 내신은 책 내용을 통째로 외워버려서 1등급이 가능했는데 모의고사는 외운다는 게 불가능하잖음. 성적이 낮으니까 흥미도 떨어졌고 학폭 당한 이후로는 공부에 손을 놔버림. 결국 지잡대갔다가 중퇴

 

6) 생산성 없는 야근 많이 함. 머리가 정리가 안되니까 일을 효율적으로 못 함. 그냥 늘어뜨려놓고 잡생각 하다보면 밤 10시 됨. 어찌저찌 마무리 하고나면 12. 헬스장 들렸다가 집가면 새벽 2. 매일 매일 치열하게 사는 것 같았는데 정작 쌓이는 건 하나도 없는 상태였음

 




진짜 되도 않는 헛발질을 노력이란 단어로 포장하며 인생 낭비하고 있는 상태였음. 근데 나랑 성격 비슷한 친구가 아스퍼거 진단 받고 콘서타 먹는 걸 봤음. 혹시나 하고 찾아보니까 아스퍼거 말고 ADHD가 딱 나랑 맞더라. 나도 냅다 처방 받고 약 복용하기 시작함. 약만은 아니고 몇가지 행동 하긴 했는데 요약하자면 5가지 정도 됨

 

[바꾼 것]

1) 콘서타(중간부터 메디키넷)

 -> 명불허전. 처음엔 손발이 달달달 떨림. 난 이게 약효인 줄 앎. 근데 의사 선생님은 이게 약 부작용이거나 플라시보라고 하더라. 콘서타는 도파민을 나오게 하는 게 아니고, 도파민 분해가 안되게 만들어주는 것뿐이라서 절대 그럴리 없다고 하심. 아마 사소한 거 잘 해내고 뿌듯함에서 오는 도파민 과다였나봄.

 

2) 달리기

 -> 아침이나 저녁에 시간 맞으면 달리기 함. 미국 고등학교에서 0교시에 심박수 70% 정도로 1.6km 뛰니까 성적이 급상승 했다는 걸 봤었음. 그래서 나한테 써먹어봄. 진짜더라. 단순히 집중력보다도.. 뇌가 더 빨리 깨는 느낌이 강함. 원래 11시까지 뇌가 자고 있었다면 달리기 하고나면 9시부터 쌩쌩한 뇌로 업무에 임할 수 있게 됨. 그리고 제일 좋은 건 땀에 흠뻑 젖은 채로 찬물 샤워한 다음 아이스 아메리카노 싸악 빠는 거. 뇌세포 하나하나가 찌릿찌릿해지는 느낌 듦. 이 상태로 공부하면 진짜 책에 있는 글자가 뇌에 때려박히는 느낌. 비유하자면 웹툰 더복서 쟝이 명상하는 느낌임.

 

3) 영양제

 -> 스트레스 받으면 노르에피네프린이 과다 분비된다는 걸 봤음. 그러면 쉽게 피곤해진다고. 이걸 딱 느낀 게 회사에서 스트레스 받으면 내가 못 느끼는데도 저녁에 정신이 몽롱해지더라고. 아무것도 못 할 정도로. 콜린이랑 이노시톨이 여기에 도움 줄 수 있다고 해서 영양제 챙겨먹음. 정신병에 도움 줄 수 있다는 오메가3은 쿠팡 직구가 싸길래 그렇게 샀고 콜린 이노시톨은 2.5g 이상인 게 국내꺼밖에 없어서 국내꺼 먹음.

 

4) 무설탕

 -> 내가 피곤한 시점이 딱 음료수, 간식, 그리고 과식했을 때더라. 난 당분 많아야 뇌가 쌩쌩해지는 줄 알고 피곤할 수록 더 때려박았는데 그게 아니었나 봄. 살만 더 찌고.. 몸 관리하려고 설탕 줄여봤는데 오히려 피곤함이 싹 줄었음. 그래서 그냥 이렇게 유지함

 

5) 숙면 및 휴식

 -> 7시간 꼭 잠. 밤샘 공부 ㅈ까. 뇌과학이랑 동떨어진 얘기임. 꿈에선 솜사탕이 구름이 되는 경우 있잖음. 그게 실현 가능한 일인지 검증하는 거라고 하더라고. 규칙적인 숙면을 취해야 기억도 더 잘 나고 생산성도 높아진다는 글을 봤음. 심지어 하루라도 잠을 적게 자면 그 뒤로 3일 정도는 장기 기억으로 넘어가는 뇌 구조에 타격 입는다는 내용이었음. 맞는 것 같음. 근데 가끔 적게잔 다음날 손이 발발발 떨리는 짜릿한 각성 상태 느낄 때도 있는데 이건 왜 그런지 모르겠음.

 

 

 

 

[]

 

1) 눈치 생김. 살짝. 아직 눈치가 부족하긴 한데 옛날이랑 다른 건.. 옛날엔 봤고 지금은 본다는 거. 별 거 아닌 눈치로 지레짐작 했을 때 오해할만한 상황이 생길까봐. 어쨌든 눈치가 생기긴 했고 옛날보다는 훨씬 진화한듯

 

2) 솔로임. 삶을 효율적으로 통제하다보니까 내 시간이 지닌 가치를 알게 됨. 스스로 한 시간에 10만 원짜리의 사람이라는 평가를 내리는 상태이고, 여자친구 사귀는 시간이 아까워짐.

 

3) 스트레스 내성 더 강해짐. 초월의 경지에 올라섬. 근데 옛날처럼 무시하는 게 아님. 내 약점은 약점일 뿐이라는 생각을 하게 됨. 고치는 데에 들어가는 에너지와, 무시하고 장점에 쏟아부었을 때의 에너지를 비교하게 됨. 더 나은 방향으로 움직임. 근데 똥고집 소리 자주 들음.

 

4) 우당탕쿵탕 여전함. 이상할 정도로 안 고쳐짐. 여기저기 잘 부딪힘. 깜짝 깜짝 잘 놀람.

 

5) 아직도 좋아하는 분야에만 몰두함. 뇌과학, 무의식, 조직심리학 같은 것들. 대신 코딩 취미가 생겼는데 잘 해내고 있음. 원래라면 방향성 안 잡혀서 포기했을 시점이 있는데 약 먹어서 그런지 그걸 잘 이겨냄. 지금은 카카오 블라인드 테스트 문제 풀 정도는 됨

 

6) 생산성 훨씬 좋아짐. 칼퇴도 자주 함. 의미 없는 야근 웬만해선 안함.

 

 

여기에 적은 것보다도 훨씬 많이 달라짐. 진짜 아무리 되돌아봐도 엄청나게 달라지긴 했음. 고작 1년이 맞나 싶을 정도로. 이 모든 게 온전히 약의 효과는 아니겠지만 그 시작이 약이라는 건 부정할 수 없음. 결론은 콘서타 최고. 너네도 콘서타는 미루지 말고 꼭 챙겨먹으셈.

 

 

 

 

 

내가 참고한 것들


viewimage.php?id=2cb9d822&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522582cea83482f129faa384d8c14a5a017a21cd84d74898f8889f2a919b7ddb6


1) 우울증에 대한 콜린 이노시톨 연구

 1-1) 혈액 내 콜린 이노시톨 농도가 임상 우울증에 대한 신뢰할 수 있는 지표로 이용 된다.

 1-2) 공황 장애를 가진 사람에게 대부분의 이점을 나타냈다.

 

 



viewimage.php?id=2cb9d822&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522582cea83482f129faa384d8c14a5a017a21cd81b228ddd8fdbf0ad19b7ddb6

2) 수면과 기억력에 대한 연구 

 2-1) 기억의 종류와 상관 없이 기업 통합 과정엔 숙면이 필수적이다

 

 


viewimage.php?id=2cb9d822&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522582cea83482f129fc7514e8d17a5a116ac51dc6b7a46633f9f8ada46078d27d6 

3) 설탕이 정신에 미치는 영향

 3-1) 설탕은 기억 수용체를 차단하며 알츠하이머 병의 위험을 키울 수 있다

 3-2) 우리 몸은 두 가지의 주요 화학물질인 콜린과 이노시톨로 감정을 억제하지만 설탕은 이것들의 균형을 차단하고 과민성과 공격성을 높여버린다.

 


viewimage.php?id=2cb9d822&no=24b0d769e1d32ca73fec81fa11d02831b46f6c3837711f4400726d62dc6522582cea83482f129fc7514e8d17a5a116ac51dc6b2d41623fc3d98e44078d27d6

4) 달리기에 관한 연구

51명의 젊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 달리기를 한 그룹은 그렇지 않은 그룹에 비해 더 잘자고, 정신력과 집중력이 더 높아졌다.

 

 

추천 비추천

49

고정닉 2

0

원본 첨부파일 1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말머리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2896 설문 흡연때문에 이미지 타격 입은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7/15 - -
2899 이슈 [디시人터뷰] '좋아해요'로 마음을 사로잡은 배우 최하슬 운영자 24/07/17 - -
148092 공지 ADHD 갤러리 신문고 [13] 티벳폭스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2.09.18 20609 26
46250 공지 자살 및 우울한 분위기 조성글에 대한 공지 [9] 메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6.12 17931 91
74156 공지 개념글 저장소 주소안내 [6] 청소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12.23 11316 30
42432 공지 2020-10-10 ADHD갤러리 공지 [2] 아님말구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05.25 15177 16
11293 공지 ※※※약은 약사에게 진료는 의사에게 경험은 동료에게※※※ [19] ENFP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9.04.01 18389 74
272073 일반 질문하는척 물어보지말고 ㅇㅇ(58.140) 14:37 11 0
272072 질문과 재수생인데 콘서타 63 부작용 때문에 재수생(118.221) 14:27 16 0
272071 일반 나 @호소인인가 [7] 에붕이(118.235) 14:23 28 0
272070 일반 콘 낮잠 ㅇㅇ(27.35) 14:17 14 0
272069 일반 Adhd갤 단골 패턴 3가지 [1] 에붕이(110.70) 14:12 43 0
272068 일반 오늘 상담날인데 병원 못 가겠다 [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4:07 17 0
272067 질문과 확진 받았는데 풀배터리 받으면 [6] 에붕이(61.76) 14:06 28 0
272066 질문과 adhd여도 잘 살고 있는 얘들아 도와줘... [1] ㅇㅇ(121.142) 13:59 26 0
272065 일반 일반인들 콘먹으면 효과없음?? [39] ㅇㅇ(45.64) 13:49 149 0
272064 일반 콘서타 먹어도 여전히 새로운 일을 시작하기가 두려워요 ㅇㅇ(223.38) 13:48 12 0
272063 일반 약이 가장 필요해보이는 놈이 ㅇㅇ(61.97) 13:47 30 0
272062 일반 에붕이로써 제일 재밌게본영화 ㅇㅇㅇㅇ(211.54) 13:45 16 0
272061 일반 콘서타 먹다가 아토목 먹는데 막 소름 돋는거 원래 이래? [4] 에붕이(175.192) 13:42 41 0
272060 일반 1년 넘게 문제 없었는데 왤케 졸리지 요새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6 13 0
272059 일반 안경과 메틸페니데이트가 과연 비교대상이 될까? [9] ㅇㅇ(58.140) 13:34 76 0
272058 감정호 집중 너무 안된다 돌겠다 ㅇㅇ(113.211) 13:33 18 0
272057 일반 Adhd가 요즘은 무슨 우울증처럼 남발되네 에붕이(223.39) 13:33 48 0
272056 일반 Toby allen 이 그린 정신질환 캐릭터들 세포Cell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31 37 1
272055 일반 가끔 오는 어그로들임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27 34 0
272054 일반 정신과 약좀 조심히먹어라 제발좀 [2] ㅇㅇ(58.140) 13:20 93 0
272053 질문과 나 혹시 자폔가 ㅇㅇ(61.97) 13:17 34 0
272052 일반 콘 지금 먹을까 말까 [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3:00 35 0
272051 질문과 @붕이 공시생인데 국영만 잘하고 암기 젬병임 [1] 에붕이(211.32) 12:57 35 0
272050 질문과 약 먹고 성행위 하면 안되는 거임? [1]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54 62 0
272049 일반 Adhd 약 끊어야하는 이유 [13] ㅇㅇ(58.140) 12:51 142 0
272048 약복용 아토목 콘서타 병용후기 에붕이(61.76) 12:47 22 0
272047 일반 콘만 먹은거랑 콘+아토목 차이를 모르겠음 에붕이(58.29) 12:34 29 0
272046 감정호 호흡이 잘 안됨 [2] ㅇㅇ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9 40 0
272045 질문과 영재인데 adhd약 끊어되나? [6] 공룡학자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22 106 0
272044 일반 약 아침에 먹고 다시 잔다음에 일어나는사람있냐 [7] ㅇㅇ(211.213) 12:14 62 0
272042 질문과 약 고양감 질문 [1] 논리사문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2:06 43 0
272041 일반 메디랑 콘서타랑 체감 많이 다른가보네 [2] 에붕이(119.66) 11:54 66 0
272040 일반 adhd는 패면 낫는다고함 [18] 에붕이(118.40) 11:52 151 1
272039 감정호 내가 왜 상사 화를 돋구는지 이유를 알 것 같음 [4] 에붕이(61.81) 11:49 73 0
272038 질문과 우울증 adhd약 같이먹고 집중력 올라간사람있나? [3] 에붕이(112.145) 11:45 90 0
272037 약복용 갑자기 근육 떨림 ㅇㅇ(27.35) 11:31 22 0
272036 일반 아토목 잠시 먹다 말았는데 그 후로 뭔가 변한 사람있음? [2] 에붕이(119.66) 11:31 42 0
272035 일반 콘서타만 먹다가 아토목이랑 같이 먹으니까 [2] RN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1:26 52 0
272034 일반 4달째 콘서타 먹다가 어제 안먹었는데 [3] 에붕이(119.66) 11:22 74 0
272033 일반 @붕이갤 깨달은점 에붕이(14.45) 11:13 53 0
272032 감정호 아니 뭔 검사하는데 한달이나 걸려 에붕이(121.151) 11:03 28 0
272031 감정호 그래서 결론이 뭐냐는 말 자주 듣는 중. [3] 에붕이(61.81) 10:59 76 0
272030 일반 콘서타18 4일차 페이트웨이갤로그로 이동합니다. 10:47 29 0
272029 일반 약먹기 전후 차이 존나 심한 사람 있음? [4] ㅇㅇ(210.113) 10:43 93 0
272028 일반 메디키넷에서 콘27로 바꿨다.. 에붕이(118.235) 10:16 35 0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