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시인사이드 갤러리

갤러리 이슈박스, 최근방문 갤러리

갤러리 본문 영역

배우 송강, 오늘(2일) 육군 현역 입대, 소속사 측 "행사 없이 비공개 입소".. 떠나기 전 손 편지 전해 팬들 뭉클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2024.04.02 11:05:05
조회 7462 추천 20 댓글 70


투데이플로우


배우 송강이 육군 현역으로 국방의 의무를 다하기 위해 2일 신병 교육대에 입소했다. 송강의 소속사 나무엑터스는 별도의 공식 행사 없이 비공개로 입소했다고 밝혔다. 송강은 군 입대 전날, 자필로 쓴 손편지를 공개하며 팬들에게 임시 작별의 인사를 전했다.

배우 송강, 팬들에게 손 편지 남기고 오늘(2일) 육군 현역 입대.. 전역일은?


투데이플로우


송강의 손편지는 그의 따뜻한 마음과 진심이 담긴 말로 가득했다. 그는 2017년 데뷔 이래 팬들과 함께한 추억과 세월이 주마등처럼 지나가고 있음을 느낀다고 말했다.

송강은 "잠깐 동안 여러분 곁에 없겠지만, 시간은 금방 돌아오니까 그때 다시 감사한 마음과 건강한 모습으로 만나고 싶다"고 밝혔다.

또한, 송강은 군 복무 기간 중 새로운 언어를 배우는 것을 포함해, 여러 목표를 세우며 이 시간을 헛되이 보내지 않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그는 "우리 송편이들도 그 기간 동안 하고 싶은 일, 나를 찾는 일 등 뜻깊은 시간들이 되길 바란다"며 팬들에게도 의미 있는 시간을 보내길 희망했다. 송편이란 송강의 팬을 의미하는 애칭으로, 송강과 팬들이 서로를 생각하며 기다릴 수 있는 의미 있는 이름이다.

송강은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좋아하면 울리는', '스위트홈', '나빌레라', '마이데몬' 등 여러 작품을 통해 대중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다. 특히 '스위트홈' 시리즈로 전세계적인 사랑을 받으며 한국 배우로서의 위상을 높였다.


투데이플로우


송강의 입대 전 마지막 활동인 Mnet '아이랜드2 : N/a'는 오는 4월 18일 첫 방송될 예정이며, '스위트홈' 시즌3는 올해 연내 공개될 예정이어서 팬들은 그의 복귀를 기다리며 새로운 작품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송강의 군입대는 그의 연예계 활동에 잠시 멈춤이지만, 그가 보여준 성실함과 팬들에 대한 사랑은 그가 복귀할 때까지 많은 이들의 기억 속에 남을 것이다. 팬들은 송강의 건강하고 안전한 군 복무를 기원하며, 그가 약속한 대로 건강하고 감사한 마음으로 돌아오기를 기대하고 있다.

송강의 군입대와 함께한 손편지는 팬들과의 소통이 얼마나 중요한지, 그리고 진심이 담긴 메시지가 어떻게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이는지를 보여주는 강력한 사례가 되었다
· 송강 손편지 전문
송편! 어디서부터 말을 꺼내야 할지 고민이에요...!

기사로 다들 보셨겠지만, 드디어 갑니다! 2017년 데뷔 때부터 그리고 그 이후에도 사랑해주신 송편들! 항상 여러분들이 있기에 제가 있는 것 같아요. 정말 많은 추억, 세월이 주마등처럼 지나가는 요즘입니다.

저는 요즘 자기 전 항상 감사일기를 쓰곤 하는데요. 우리 송편이들의 감사한 일들이 너무 많더라고요. 생일, 기념일, 팬미팅 등등 저의 20대를 의미 있는, 뜻깊은 시간으로 채워줘서 너무 감사한 마음뿐이에요.

저는 이제 잠깐 여러분 곁에 없겠지만, 시간은 금방 돌아오니까. 그때 또다시 감사한 그리고 건강한 마음으로 직접 봤으면 좋겠어요. 그때가 온다면 지금보다 더 행복한 모습으로 뵈어요.

저는 군대에 가서 하고 싶은 것들이 많은데 그중 하나가 새로운 언어 배우기에요. 그 일 년 반이라는 시간을 헛되이 보내지 않으려고요.

우리 송편이들도 그 기간 동안 쭉~ 하고 싶은 일, 나를 찾는 일 등등 뜻깊은 많은 시간이 됐으면 좋겠습니다. 송편의 뜻은 송:강, 편:팬 이렇게 의미 있는 이름이니, 서로가 서로를 생각하며, 저는 늘 있겠습니다!

건강히 조심히 행복하게 다녀올게요! 송편이들 사랑합니다! 늘 요.



▶ 배우 송강, 오늘(2일) 육군 현역 입대, 소속사 측 "행사 없이 비공개 입소".. 떠나기 전 손 편지 전해 팬들 뭉클▶ 배우 송하윤, 학창 시절 유명했다는 제보 쏟아져.. 학폭 의혹 소속사 측 "사실무근"▶ '한소희와 결별' 류준열, "데뷔 후 가장 긴 휴식기".. 다시 돌아갈 준비, '화보 공개' 새로운 시작 알려▶ '병역 비리·법정 트라우마' mc몽, '코인 사기' 증인 참석 어려워 영상 신문 받는다, 이례적 허가▶ '스맨파' 출신 댄서, 미성년자 팀원과 부적절한 관계 의혹.. 크루 해체 위기 충격



추천 비추천

20

고정닉 0

27

댓글 영역

전체 댓글 0
등록순정렬 기준선택
본문 보기

하단 갤러리 리스트 영역

왼쪽 컨텐츠 영역

갤러리 리스트 영역

갤러리 리스트
번호 제목 글쓴이 작성일 조회 추천
설문 운전대만 잡으면 다른 사람이 될 것 같은 스타는? 운영자 24/04/15 - -
이슈 [디시人터뷰] 집념닥터, ‘내가 사랑하는 커뮤니티, 디시인사이드’ 운영자 24/04/16 - -
1504 범죄도시4 언론시사회, "묵직하게 돌아왔다" 주역들 소감.. 눈에 띄는 예비신랑 마동석 '결혼반지' [3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5749 3
1503 '슈스케' 출신 故 박보람, 소속사 측 부검 결과 공개.. 타살·자살 흔적 無 "루머 유포 및 추측성 자제 요청"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127 0
1502 '워킹맘' 오윤아, 촬영 중 갑상선암 발견.. '발달장애' 子 키우느라 "아픈 줄도 몰랐다" 전해 '충격'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97 2
1501 '연예인 전자발찌 1호' 미성년자 성폭행 고영욱, "70억 빚 갚았다고.." 같은 룰라 출신 이상민 저격?.. 궁금증 유발 [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117 0
1500 르세라핌, 코첼라서 터지고만 '라이브' 실력 논란.. 음정 불안·호흡 문제 외신 '긍정적' 반응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114 0
1499 故 박보람, 오늘(15일) 부검 실시.. '가짜 뉴스로 돈벌이' 소속사 "두 번 죽이는 일.. 법적 대응" [45]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5 5374 5
1498 '포레스텔라' 강형오♥정민경 '기상캐스터' 결혼, 김연아· 군 복무 고우림 참석.. 포레스텔라 완전체 '축가'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160 0
1497 파주·수원 거절→ 서울 한강 공원 개최?.. 서울시 "19금 성인 페스티벌 절대 안돼" 전기 끊을 것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250 1
1496 "푸바오 세금으로 임대" 제안, 중국으로 추방해라 찬반 논란.. "본인 돈으로 데려와라" 반대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264 1
1495 '전참시' 홍현희, 신기루 속옷 사이즈 공개 '충격'.. "건조대 보다 큰 팬티 처음 봐.." 경악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156 0
1494 '조롱 사과문' 뉴진스, 허위 사실 유포·조롱한 악성 유튜버.. '하루 만에 복귀' [37]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9331 26
1493 '꼰대희' 김대희, 오늘(14일) 병환으로 부친상.. 많은 팬과 동료들 애도 물결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174 0
1492 '심경 고백' 선우은숙, 이혼 후 "사실혼 기사 보고 알았다" 삼혼 인정.. '충격'에 병원까지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4 162 0
1491 김그림, 故 박보람 '가짜 뉴스' 올린 허위 유튜버에 '분노'.. "떠난 사람 이용해 돈벌이.. 천벌받는다"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24 1
1490 '압구정 롤스로이스男', 유족에게 사과 한마디 없어.. '징역 20년' 무겁다 항소 엄중한 처벌 요구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446 3
1489 'PSG' 이강인, 방출 명단 포함? '트레이드 카드' 언급.. 파리 유니폼 벗나? 충격 [48]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0926 57
1488 '임신 6개월' 이은형, 임신 후 신체 변화에 강재준이 더 좋아한다고?.. 강재준과 같은 D 라인 공개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374 0
1487 'BTS' 뷔, 군 생활 중 근황 팬들에게 깜짝 선물.. "열심히 운동해서 75kg인데.." 등 근육 공개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99 1
1486 '신랑 수업' 김동완·서윤아, 입에 담을 수 없는 살해 협박+ 욕설 공개.. "저한테 왜 이러시는지.." 충격적인 내용 박제 [67]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13542 30
1485 '나혼산' 안재현, '5단계·7분' 양치법 공개 양치에 진심이 된 이유.. '감탄' 밖에 안나오는 루틴 [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64 2
1484 '불법 촬영·유포' 뱃사공, 1년 만기 출소 후 인증샷 남겨.. '대단한 곳 갔다 온 줄..'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3 282 1
1483 류준열 '그린 워싱' 논란 재점화, 그린피스 측 "홍보대사는 봉사활동".. 후원 취소 속출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363 0
1482 뉴진스에 고소당한 렉카 유튜버, 사과문→'사과 생략' 조롱 영상.. 결국 '계정 삭제' 반성 일절 없어 [4]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378 1
1481 '쇼미' 스카이민혁, 학폭 가해자 중 한 명 폭로 당해.. "사실 아니다, 오히려 피해자.." 학폭 의혹 전면 부인 [4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9234 16
1480 에스파 윈터, 컴백 앞두고 최근 기흉 수술받았다.. 소속사 측 "활동 보다 회복 먼저" 빠른 회복 기원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365 1
1479 '슈스케' 가수 박보람, 지인과 술자리서 심정지로 사망.. 부검 예정 "믿기지 않아.." 애도 물결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314 2
1478 '쇼미' 출신 래퍼, 학창 시절 샌드백이라 부르며 女 때려.. 학폭 폭로, 해명 요구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278 2
1477 '슈스케' 출신 가수 박보람 사망, 10주년 컴백 앞두고 갑작스레 떠나.. "비통하고 가슴 아픔 소식.."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2 180 0
1476 김슬기♥유현철, 결별설 아니다 조선의 사랑꾼 '촬영 진행'.. 나솔 14기 광수 "결별은 무슨 소리냐" 부인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287 0
1475 보아 정신적 고통 호소, 악플에 SNS중단· 은퇴 암시→ '대규모 고소'.. SM 아티스트 보호 시작 "선처 없다"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373 2
1474 베이비몬스터, 공식 데뷔곡 'SHEESH' MV 공개 10일 만에 최단 기록 1억 뷰.. 몬스터 다운 '파급력' [36]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6173 6
1473 쇼트트랙 박지원, 1500M 선발전서 '팀킬' 황대헌 재치고 1위 우승.. 황대헌 5위 결승서 재대결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188 0
1472 박보영, 임영웅 콘서트 50만 대기자 뚫고 '피켓팅' 성공.. "세상에 이런 일이.." 효녀 인증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255 1
1471 성동일 딸 빈이, '아빠! 어디가?' 키즈→ 무용인으로 성장.. 폭풍 성장 근황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277 1
1470 임영웅, 상암콘도 '역부족' 대체 불가 시작과 동시에 '전석 매진'.. 동시 대기 '33만 명' [1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2584 11
1469 '파혼'→'재결합' 실패.. 감스트·뚜밥, 열흘 만에 또다시 이별.. 이번엔 "완전히 끝났다" [17]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1 6944 3
1468 성시경, 금단 현상으로 폭풍 흡입?.. 빵 7개 섭취 후 "차라리 담배를 피우는게.." 식욕 폭발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636 3
1467 DJ DOC 김창열·이하늘 '불화설', 다시 만나 손잡고 화해 완전체 사진 공개.. '손절' 끝인 건가?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469 0
1466 신화 이민우, '20년 지인 26억 전재산 협박+갈취' PTSD까지 왔다.. 재조명(+근황)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462 0
1465 아이돌 출신 A씨, '성추행 무혐의' 유혹에.. 전재산+대출금 '26억' 뜯겼다 돌려받는다 [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564 0
1464 박민영, 110억 건물주였다.. 73억에 산 건물 시세 올라, 임대료만 무려 3700만 원 '충격' [4]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10 446 0
1463 "2002년 월드컵 멤버에 손흥민 있다면?" 히딩크 감독 답변은?.. 많은 팬들 기대 쏟아져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292 0
1462 유튜버 엄태웅, "압구정 롤스로이스男" 지인으로부터 3억 받았다.. 논란 재조명(유우성의 입터뷰)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721 1
1461 '압구정 롤스로이스男', 가해자 지인한테 3억 뜯어낸 유튜버 엄씨 구속.. '피해자 돕겠다더니. [60]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17909 45
1460 '푸공주' 푸바오, 신랑감 '유력' 프랑스 오빠 어린 왕자 '위안멍'.. 많은 팬들 관심과 기대 쏟아져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313 0
1459 "다른 여자 만나지?" 휴대폰無 7년째 남편, 의부증 아내 남사친 집에 데려와 챙겨.. 역대급 '내로남불' 충격 [18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19267 63
1458 '나는 솔로' 남규홍PD, 딸 남인후와 작가 셀프 데뷔?.. 작가 명단 논란, 재방료 가로채기 의혹 [1]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358 0
1457 송하윤 학폭 의혹, "집단 폭행 전치 4주" 추가 폭로 제보자 나왔다.. 또 사실무근으로 해명할까?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291 0
1456 배우 주지훈, 학폭 피해자였다? 솔직 고백.. "일진 무리 보면 비겁하다" , "일진이었음 방송 못 나와" [3]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9 617 2
1455 배우 남주혁, 학폭 폭로 제보자 700만 원 벌금형 불복.. 정식재판 청구 법정 다툼 계속? [2] 투데이플로우갤로그로 이동합니다. 04.08 566 1
갤러리 내부 검색
제목+내용게시물 정렬 옵션

오른쪽 컨텐츠 영역

실시간 베스트

1/8

뉴스

디시미디어

디시이슈

1/2